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쌍용 티볼리가 유럽서 고전하는 이유가 CO2 때문?

오토데일리 조회 수1,097 등록일 2017.12.11

쌍용자동차의 주력 서브 컴팩트 SUV 티볼리가 유럽시장에서 CO2 때문에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쌍용자동차가 올해 글로벌 시장에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원인은 주력 수출시장에서의 부진 때문이다.

지난 11월까지 쌍용차의 글로벌 판매량은 12만9,477 대로 전년 동기에 비해 6.9%가 줄었다. 내수시장에서는 9만6,030 대로 3.4%가 증가했지만 수출이 3만3,447 대에 그치면서 무려 27.7%나 격감했다.

이대로라면 올해 연간 판매량이 15만 대에도 못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쌍용차는 지난 해에 2002년 이 후 최대인 15만5,844 대를 판매한 바 있다.

쌍용차는 지난 해에 28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 2007년 이 후 9년 만에 흑자를 기록했으나 올해는 판매 부진으로 500억 원 내외의 영업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쌍용차는 지난 2015년부터 주력 수출시장인 러시아로서의 수출 중단 이후 유럽시장에만 의존해 왔으나 유럽 역시 티볼리 등 주력 차종들이 저조한 실적을 보이면서 심각한 수출난을 겪고 있다.

이 기간 티볼리의 수출실적은 1만4,780 대로 전년 동기대비 무려 41.0%나 줄어들면서 지난해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내수와 대조를 보이고 있다.

국내에서 서브 컴팩트 SUV 지존으로 군림해 온 티볼리의 수출물량은 내수시장의 3분의1 수준으로, 초라하기 짝이 없다.

국내에서 잘 나가는 티볼리가 유럽시장에서 박대를 당하는 이유는 CO2(이산화탄소) 배출량 때문이다.

독일,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스웨덴 등 주요 EU(유럽연합) 국가들은 대부분 CO2 기준의 세금을 부과하고 있기 때문에 1600cc급 엔진을 탑재한 티볼리는 세제 면에서 1100cc나 1200급 엔진을 탑재한 닛산 주크나 르노 캡쳐 등 경쟁 차종에 비해 가격 경쟁력에서 크게 불리하다.

때문에 유럽 신차 딜러들은 쌍용 티볼리의 판매를 꺼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쌍용차측은 1600cc급 엔진이 유일한 소형차 엔진이기 때문에 대응이 쉽지 않다는 반응이다. 토요타나 기아 니로 같은 하이브리드 차량을 투입하는 방안도 있지만 하이브리드 차량 개발은 아직 요원한 실정이다.

때문에 쌍용차는 유럽에서 상당기간 고전이 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티볼리 외에 코란도 스포츠는 11.3%, 신형 G4 렉스턴은 20.6%, 코란도는 0.2%가 줄어드는 등 전 차종의 수출이 크게 줄어들었다.

이 달에 내수시장에서 1만2천 대 이상을 판매, 수출 부진을 만회한다는 계획이지만 연말 마감을 앞두고 각 메이커들이 치열한 판촉 경쟁을 벌이고 있어 목표 달성이 쉽지 않을 전망이다.


이상원 기자/semin477@autodaily.co.kr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티볼리 종합정보
    2017.07 출시 소형SUV 08월 판매 : 3,771대
    휘발유, 경유 1597cc 복합연비 10.7~14.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평양 백화원 영빈관에 등장한 렉서스 플래그십 SUV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평양에서 렉서스 브랜드의 대형 SUV가 18일 오전 실시간으로 포착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후미가 오픈된 세미
조회수 469 2018-09-18
오토헤럴드
신분 상승 노리는 현대차, 파리모터쇼 N 라인에 주력
브랜드 가치를 높여 신분 상승을 노리고 있는 현대차의 지향점은 크게 두 가지다. 북미 시장은 제네시스 브랜드로 프리미엄 가치를 높이고 유럽에서는 N 브랜드로 고
조회수 1,071 2018-09-17
오토헤럴드
업스케일 퍼포먼스 세단 기아차 K3 GT 외관 공개
전용 디자인과 터보 엔진을 장착한 기아차 K3 GT의 외장 디자인이 깜짝 공개됐다. 업스케일 퍼포먼스 콘셉트의 ‘K3 GT’는 지난 2월 출시한 올 뉴 K3와
조회수 6,920 2018-09-13
오토헤럴드
신형 아반떼 나오자마자 구형 아반떼 재고 물량 2천대 완판..왜?
현대차 신형 아반떼가 출시되자마자 구형 아반떼 재고 물량이 대부분 소진된 것으로 전해져 눈길을 모은다. 13일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이달 6일 …
조회수 4,256 2018-09-13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북미 올해의 차 후보에  G70,  벨로스터, K3 선정
북미 올해의 차 선정 주최측은 '2019 북미 올해의 차' 승용차 부분의 후보를 발표했다. 북미 올해의 차는 올해로 26회째로 미국과 캐나다에 거주하는 약 50
조회수 71 2018-09-18
글로벌오토뉴스
치열해지는 준중형세단 시장..르노삼성 SM3의 틈새 전략은?
르노삼성이 SM3의 차별화 전략을 강조하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18일 르노삼성에 따르면, 준중형세단 SM3는 경차나 소형차 수준의 판매 가격으로 동급 대비
조회수 477 2018-09-18
데일리카
캠리 잡겠다던 신형 어코드의 선전포고는 엄포였나
혼다코리아는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하면서 경쟁모델인 토요타코리아 캠리와의 정면승부를 예고했다. 하지만 지난 5월 출시 이후, 3개월 간의 성적표를 살펴보니
조회수 456 2018-09-18
오토헤럴드
유럽시장 평정한 르노 클리오..침체된 소형차 시장 반전 시킬까?
르노의 해치백 클리오가 침체일로를 달리던 국내 소형차 시장에서 시장 분위기를 띄우는 메이커로 자리잡을 수 있을까? 17일 업계에 따르면, 다소 주춤했던 …
조회수 410 2018-09-17
데일리카
현대차 코나와 싼타페, 2019 북미 올해의 SUV 후보 올라
북미 올해의 차 선정 주최측은 '2019 북미 올해의 SUV' 후보 차종 12개 차량을 공개했다. 북미 올해의 SUV는 미국과 캐나다에 거주하는 약 50명의 언
조회수 74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프리뷰] 아우디 E-트론
아우디가 그 동안 위장 패턴으로 모습을 가리고 있던 배터리 전기 SUV인 E-트론을 완벽한 모습으로 공개했다. 디자인상으로 Q8과 Q3의 특징을 전부 갖고 있는
조회수 174 2018-09-18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차 신형 씨드 GT 공개, 우리도 원하는 핫해치
오는 10월 열리는 2018 파리모터쇼에서 공식 데뷔하는 기아차 씨드 GT(CEED GT)의 이미지가 공개됐다. 유럽 전략형 모델인 씨드 GT는 프로 씨드를 베
조회수 1,198 2018-09-17
오토헤럴드
2018 파리모터쇼  DS3 크로스백
PSA 그룹의 럭셔리 디비전인 DS가 올해 파리모터쇼를 앞두고 소형 SUV인 ‘DS3 크로스백’을 공개했다. ‘특유의 조각 같은 스타일’을 구사하는 DS3 크로
조회수 371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BMW 3시리즈 中서 13만9000대 리콜...공조장치 결함
BMW가 중국에서 판매한 3시리즈 13만9000여대를 리콜한다. 에어컨 공조장치의 일부 부품이 마모돼 공기저항에 따른 온도 상승으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는 결함
조회수 391 2018-09-17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AMG의 콤팩트 버전 A35 티저 공개
메르세데스-AMG가 신형 A-클래스의 고성능 버전 A35를 오는 10월 파리 모터쇼에서 공개한다고 밝히고 3장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A35는 300마력의
조회수 264 2018-09-17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사륜구동의 진가를 알 수 있는 SUV..르노삼성 QM6
SUV 하면 그 주력은 디젤 엔진이지만, QM6는 가솔린이 주력이다. 물론, 디젤도 있지만 말이다. 때문에 QM6 디젤은 그 빛이 강하게 드러나지 않는 게 사
조회수 176 2018-09-18
데일리카
지프 6세대 랭글러 사하라 시승기
지프의 정통 오프로더 랭글러 6세대 모델을 시승했다. 리지드 액슬의 채용은 그대로이지만 2.0리터 직렬 4기통 엔진을 추가하고 풀 타임 4WD를 처음으로 도입한
조회수 289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GLC 350e 4Matic Premium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218 2018-09-17
다나와자동차
쉐보레 스파크 페이스리프트 시승기
경차가 갖고 있는 이미지는 어떤 것일까를 진지하게 고민해 본 적이 있다. 국내에 처음으로 경차인 티코가 등장했을 때, 이 차를 비하하는 여론도 있었고 어떤 이들
조회수 261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폭스바겐, 전차종에 전기차 구축 2022년까지 10만대 보급
폭스바겐 그룹이 바로 어제(17일, 현지시각) 향후 2022년까지 전기차 10만대를 보급하겠다고 선언했다. 간혹 인터뷰를 통해 자사의 전동화 계획을 암시한 바는
조회수 76 2018-09-18
오토헤럴드
닛산, 고급형 배터리 전기차 2020년 출시 예정
닛산자동차가 2020년부터 고급형 배터리 전기차를 양산한다고 발표했다. 해외시장에서는인피니티 브랜드로, 일본에서는 닛산 브랜드로 판매된다. 2010년리프를 출시
조회수 449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코나 전기모터 이식한 아이오닉 일렉트릭 튜닝카..과연 성능은?
현대차가 특별한 아이오닉 전기차를 공개했다. 코나 일렉트릭의 동력계통을 적용해 출력을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는 13일 미국 옵티마배터리가…
조회수 314 2018-09-13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필수 칼럼] 실마리 못찾는 자동차 급발진 사고..과연 해결 방안은?
자동차 급발진 문제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지난 1980년 초에 자동차에 전자제어장치가 포함되면서 동시 발생하기 시작한 문제로 핵심 원인 중의 하나로 지…
조회수 460 2018-09-17
데일리카
[구상 칼럼] 각진 카리스마..37년전 코란도를 다시 만날 수는 없을까?
이제는 SUV의 전성시대이며, 대부분의 SUV들이 이른바 크로스오버에 도시형 차량들이지만, 여전히 본래의 하드코어적인 모습을 지키는 차들 또한 여전히 굳건하…
조회수 639 2018-09-13
데일리카
[칼럼]
국내에 등록된 1t 미만 화물차는 카고와 밴을 합쳐 220만대 정도 된다(국토부 자동차 등록통계 2018년 7월 기준). 1t 미만 화물차의 연간 수요는 약 5
조회수 1,495 2018-09-11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자동차 급발진 문제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지난 1980년 초부터 전자제어장치가 사용되기 시작한 자동차에서 발생하기 시작한 문제다. 핵심 원인 중 하나로 지
조회수 167 2018-09-17
오토헤럴드
자동차 급발진 문제 해결, 소비자를 위한 최소한의 균형이 필요하다
자동차 급발진 문제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지난 1980년 초에 자동차에 전자제어장치가 포함되면서 동시 발생하기 시작한 문제로 핵심 원인 중의 하나로 지목되
조회수 61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BMW, 유럽 사양 차종에 디지털키 적용
BMW 그룹은 신형 BMW '8 시리즈 쿠페'와 신형 BMW X5 의 유럽 사양 차량에 디지털 키를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BMW의 디지털 키는 물리적인 키가 없
조회수 153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