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터보 장착 신형 어코드, 신형 캠리보다 얼마나 비쌀까?

오토데일리 조회 수8,930 등록일 2017.12.07

혼다코리아가 내년 4월에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한다. 혼다코리아가 내년 4월에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한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혼다코리아가 내년 4월에 신형 어코드를 출시할 예정이다.

곧 한국에 상륙할 신형 어코드는 지난 2012년 9세대 모델이 출시된 지 약 5년만에 풀체인지된 10세대 모델이다. 

신형 어코드는 이전 세대 모델과 다르게 전 엔진라인업에 터보차저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고성능 버전인 2.0리터 터보를 비롯해 1.5리터 터보와 3세대 하이브리드 시스템인 ‘SPORT HYBRID(스포츠 하이브리드) i-MMD’를 장착한 하이브리드 모델이 출시될 전망이다.

이 중 신형 어코드 2.0T는 고효율 저관성 터보에 가변 밸브 타이밍과 정밀 직접연료분사 등의 신기술이 적용된 2.0 직렬 4기통 가솔린 VTEC 터보 엔진과 새로 개발된 10단 자동변속기가 결합돼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 토크 37.7kg.m를 발휘한다. 

국내에선 터보차저가 적용된 신형 어코드에 대한 관심이 벌써부터 높아지고 있다. 다만 판매 가격이 관건이다.

그동안 혼다 차종들의 국내 판매가격은 미국의 판매가격보다 높게 책정돼 왔다. 미국산 제품이니 물류비용 등을 감안하면 비싼 게 당연하다.

혼다차 북미법인 홈페이지에 따르면 2017년형 어코드 3.5 가솔린 모델에 풀옵션을 적용한 가격이 4,099만 원, 하이브리드 모델은 최상위 트림인 투어링(기본가 3,932만 원)에 풀옵션을 더한 가격이 4,093만 원이다.

반면, 2017년형 어코드 3.5 가솔린 모델의 한국 판매가격은 4,260만 원으로 미국보다 약 170만 원, 하이브리드 모델은 4,320만 원으로 약 227만 원 비싸게 판매돼 왔다.

특히, 같은 미국산이면서 경쟁모델인 토요타 캠리보다도 훨씬 비싸게 판매되고 있다. 2017년형 캠리 하이브리드 모델의 국내 판매가격은 상위 트림인 XLE이 4,040만 원으로, 어코드 하이브리드모델이 300만 원 가까이 비싸다.

미국에서도 동일사양의 캠리와 어코드의 판매가격은 거의 차이가 없다.

두 차종에 적용된 편의 사양은 엇비슷하다. 이 때문에 혼다코리아 판매딜러들 조차 어코드가 캠리보다 비쌀 이유가 없다면서 시판가격 인하를 주문하고 있다.  

혼다코리아는 지난 10월 말부터 판매하고 있는 신형 오딧세이의 시판가격을 이전 모델보다 710만 원 오른 5,790만 원으로 책정했다. 이는 미국판매가격인 5,393만원(풀옵션 포함)보다 약 400만 원이 비싸다. 오딧세이 역시 경쟁모델인 토요타 시에나 3.5 리미티드 4WD(5,580만 원)보다 210만 원이나 비싸다.

혼다코리아는 내년 4월 국내에 출시될 신형 어코드에 대해서도 가격을 대폭 인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신형 모델을 판매하고 있는 미국가격이 1.5 터보모델이 약 2,817만 원, 2.0 터보모델이 약 3,312만 원에 불과해 한국 판매가격을 대폭적으로 인상하기는 쉽지 않을 전망이다.

한국토요타는 신형 캠리 2.5 가솔린 모델을 3,590만 원, 하이브리드 모델을 4,250만 원에 판매하고 있다.


박상우 기자/uncle8712@naver.com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10
    혼다 코리아가 혼다센싱(첨단 안전장치) 빼고 가격 처올려서 국내에 파는 거보면 얼마나 닭대가리 같은 것들이 기획과 마켓팅을 하는지... 월급 받는 놈들이나 주는 놈이나 한심하다.
    차량 녹 사건 대응도 그렇고.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11
    일본,북미보다 더 비싼데도 혼다센싱이 왜 빠지는지 모르겠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2018 서울오토살롱, 작은 튜닝과 구경의 재미
튜닝카들이 집합하는 서울오토살롱이 올해도 개최된다. 2003년 첫 개최된 이후 16년째 지속되고 있으니 역사가 제법 있다고 할 수 있는데, 때로는 비판을 받고
조회수 107 2018-07-21
글로벌오토뉴스
故 폴 워커 추모 영화, 오는 8월 미국 파라마운트 통해 배급
영화 ‘분노의 질주’ 시리즈로 잘 알려진 배우 ‘폴 워커’의 일생이 다큐멘터리 영화로 개봉된다. 20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
조회수 574 2018-07-20
데일리카
BMW, 롯데호텔서울과 의전용 ‘7시리즈’ 공급 계약
BMW 코리아는 롯데호텔서울(소공동)과 총 5대의 BMW 7시리즈 의전 차량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BMW 7시리즈는 완벽한 스타일, 최첨단 디자인, 최고의 효
조회수 202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지엠, 신규 투자 및 고용으로 경영 정상화 진전
한국지엠은 20일, 부평공장의 글로벌 소형 SUV 생산을 확대하고자 총 5천만 달러 규모의 신규 투자를 집행하고 연간 7만5천대까지 내수 및 수출 물량을 추가
조회수 685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하영선 칼럼] 계륵(鷄肋), 현대차 왜건형 i40..팔수록 ‘적자’
먹기에는 너무 양이 적고, 버리기에는 아까워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형국이다. 닭의 갈비뼈, 완전 계륵(鷄肋) 신세가 됐다. 현대차의 왜건형 세단 i40…
조회수 724 2018-07-20
데일리카
요즘같은 폭염엔 필수? 자동차용 우산 등장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전국이 열기로 가득하다. 집안도 덥지만 주차된 자동차 실내의 온도는 위험할 정도로 높게 치솟는다. 직사광선 아래 주차된 차량의 실내 온도
조회수 1,038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푸조·시트로엥, 북미시장 진출 계획 ‘주춤’..관건은 ‘관세’
프랑스 PSA의 북미 진출 계획에 빨간불이 켜진 모양새여서 주목된다. 관세 문제 때문이다. 20일 블룸버그 동신에 따르면, PSA는 미국발 관세 문제로 인한
조회수 271 2018-07-20
데일리카
니오 EP9,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최고 기록 달성
영국에서 개최된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2018' 힐 클라임 (전체 길이 약 1.9km)에서 중국의 EV 슈퍼카인 'NIO EP9'이 양산차 가운데 가장
조회수 151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TV 데일리카] 자동차 튜닝 축제..2018 서울오토살롱
자동차 마니아와 애호가를 위한 자동차 튜닝 전시회인 ‘2018 서울오토살롱’이 오는 22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린다. 이번 서울오토살롱은 우
조회수 135 2018-07-20
데일리카
자동차의 앞과 뒤 디자인은 어떻게 다를까?
우리는 운전 중에 마주치는 자동차의 앞모습을 보면서 사람의 얼굴 같이 느끼게 된다. 또한 앞 차의 뒷모습 역시 그 차를 운전하는 사람의 뒤 태 같은 느낌을 받게
조회수 280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