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칼럼]쿠페 혁명 벤츠 CLS 3세대, 왜 우울한 모습이 연상될까

카가이 조회 수1,836 등록일 2017.12.07

4도어 쿠페의 혁명, 벤츠 CLS

본래 쿠페(Coupe)란 스포티한 성격이 강하다. 차체가 낮고 문이 2개 밖에 없는 게 특징이다. 차체가 낮아야 공기 저항이 적어지고, 타는 사람이 적어야 무게가 가벼워지기 때문이다. 때문에 거의 모든 스포츠카는 쿠페의 형태를 띠고 있다. 일반적으로 알려진 람보르기니, 페라리, 포르쉐 등의 스포츠카를 떠올리면 된다. 그게 바로 전통적인 쿠페의 형태라고 할 수 있다. 납작한 차체와 지붕이 뒤로 갈수록 날렵하게 하강하는 곡선은 보기만 해도 그 속도감이 느껴져 속이 시원할 정도다.

1세대 벤츠 CLS 클래스

 

그랬던 쿠페의 고정관념이 깨진 건 아테네 올림픽의 해, 2004년이다. 대한민국 국기를 흔들며 축구 4강 진출 기원을 염원하던 때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CLS 클래스를 내놓으면서 축구 4강 신화보다 더 놀라운 혁신을 만들어냈다. 2004년 뉴욕 국제 오토쇼(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를 통해 공식 데뷔를 한 벤츠 CLS 클래스는 쿠페라는 이름을 쓰고도 문짝 4개를 달았다. 자동차 애호가들은 연신 “이럴수가”를 외치며 화들짝 놀랬다. 쿠페인데 4도어라니! 충격이 아닐 수 없었다. 4도어임에도 불구하고 뒤로 슬림하게 빠진 곡선과 프레임리스 도어는 기존 2도어 쿠페의 매력 그 자체였다. 비록 세단으로 분류되긴 했지만 CLS 클래스는 쿠페, 혹은 세단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한 자동차 디자인의 기념비적인 모델이었다.

 

 

2세대 벤츠 CLS 클래스

1세대는 사실 새로운 개념을 제시한 혁신 모델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벤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제대로 반영했다. 7년 후에 출시된 2세대는 1세대의 언어를 따르면서 디자인은 훨씬 간결하고 모던하게 정리됐다. 1세대 특유의 둥근 곡선들이 완만해지면서 좀 더 단단한 느낌의 디자인이 됐다고 할까.  벤츠스러운, 럭셔리한 디자인이다.

 

그렇기에 기대는 컸다. 그런데

그래서일까. 7년만에 다시 등장한 이번 3세대 CLS에 대한 기대가 컸다. 벤츠의 쿠페형 세단 원조가 과연 어떻게 변했을지 두근거리며 뚜껑을 열었다. 공개된 사진을 보자마자 눈을 의심할 정도였다.  김이 훅 빠지면서 “이거 벤츠 맞나”’ 라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너무 정제된 디자인 언어를 사용해서일까. 무언가 우울하면서도 어디선가 많이 본 아우디 느낌이 나는 것은 산업디자인을 전공한 필자 만의 생각일까.

 

3세대 벤츠 CLS 클래스! 앞모습이 너무 벌크해진 것일까. 정갈하기 보다는 독일의 우중충한  날씨처럼 우울함이 엿보인다.

 

벤츠 CLS 클래스의 테일램프 변천사. 시계방향으로 3세대, 1세대, 2세대 순이다.

 

이번 3세대 디자인의 가장 큰 변화는 헤드라이트와 테일램프다. 헤드라이트는 모양이 전보다 한껏 축 쳐졌다. 시원하게 앞·뒤 트임이라도 해주고 싶은 심정이다. 테일램프는 말할 것도 없다.  헤드라이트는 그렇다 치고 테일램프 변화는 실망스러웠다. 날렵하게 올라간 전작의 모습은 어디로 가고 무언가 억울하게 보이는 느낌이 든다. 일자 형태는 벤츠의 스테디셀러 쿠페인 S 클래스의 뒷모습을 닮은 듯 하지만 영 효과가 좋지 않다.

벤츠 CLS 클래스와 S 클래스 쿠페의 그릴

 

CLS의 우울한 얼굴에는 삼각형의 그릴도 한 몫 한다. 본래 역동적으로 느껴졌던 2세대의 역삼각형 그릴(▽)을 뒤집어 놓았다. 정방향(△)으로 삼각형을 놓으니 양쪽이 쳐진 모양새의 그릴이 돼버렸다. 덕분에 프론트가 모두 평행을 이뤄 눈코입의 끝이 모두 쭉 내려갔다. 보수적인 디자인을 고수하는 벤츠가 아닌것 같은 느낌이 드는 이유도 이 때문이다. 기존 벤츠 모델을 고려해보면 그릴은 대부분 역삼각형이고 눈코입의 꼬리가 위를 향한다.

 

벤츠는 ‘프레데터(predator)’, 즉 육식자의 얼굴이라며 강인해진 CLS 디자인을 강조하지만 이번만큼은 동의해줄 수가 없다. 벤츠의 디자인 총 책임자, 고든 바그너(Gorden Wagener)는 ‘더 부드러운 디자인 언어(smoother design language)’를 이야기하면서 전작의 날렵한 곡선들을 모두 바꿔버렸다. 이렇게 순하게 생긴 육식동물은 대체 어디 있는 걸까? 나만 이 모습을 찾지 못하는 것일까. 육식동물의 생김새에 대한 의구심까지 들게 할 만한 디자인이 아닐 수 없다. CLS 사진과 이 글을 읽은 독자들의 평가를 기대할 뿐이다.

 

양선빈 에디터 carguy@globalmsk.com

  • 회사명
    벤츠
    모기업
    Daimer AG
    창립일
    1883년
    슬로건
    The best or no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기아차 니로 EV 출시, 1회 충전에 385km...4780만원
1회 완전 충전 주행가능 거리가 385km인 국산 전기차가 출시됐다. 기아차는 19일, 64kWh 배터리 기준 385km 주행이 가능한 니로 EV의 모든 인증
조회수 1,513 2018-07-19
오토헤럴드
이 차 진짜 나온다, 현대차-마블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전세계 최초의 양산형 자동차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이 공개됐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내년 초 1회 한정으로 주문 생산해 글로벌 동시
조회수 1,684 2018-07-19
오토헤럴드
정부, 연말까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5→3.5%
정부가 고용을 늘리고 소비심리를 살리기 위해 자동차에 부과되는 개별소비세를 오는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내린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행 5%인 개별소비세가 3.5
조회수 930 2018-07-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車 구매 적기, 개소세 인하에 추가할인...노후차 지원까지
오늘(19일)부터 올 연말까지 자동차 가격이 낮아진다.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라 국산차는 차종에 따라 20만 원에서 300만 원까지 싸진다. 개소세는 자동
조회수 760 2018-07-19
오토헤럴드
“놓치면 끝!”..한정판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매력’
‘한정판’이라는 단어는 늘 달콤하다. 평범한 제품도 ‘한정판’, ‘리미티드’, ‘스페셜 에디션’ 등의 이름을 달게되면 곧바로 특별한 제품으로 탈바꿈 한다.
조회수 698 2018-07-18
데일리카
지프, 랭글러 픽업 국내 출시 계획..수입 픽업트럭 시장 ‘급부상’
FCA가 국내 시장에 픽업트럭 출시를 준비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개최된 신형 컴패스 출시회에서 램(RAM) 브랜드로 대
조회수 435 2018-07-18
데일리카
기아차 텔루라이드, 자유로 외곽서 포착..국내 출시 가능성은?
기아차가 북미 전략형 모델로 개발 중인 SUV ‘텔루라이드’가 수도권 외곽에서 포착됐다. 18일 데일리카는 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자…
조회수 1,734 2018-07-18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영국에 집결한 토요타 수프라 패밀리
토요타가 영국 굿우드 스피드 페스티벌에서 위장 스티커로 전신을 감싼 신형 A90 수프라를 공개했다. 굿우드 무대를 주행한 신형 수프라는 그 뒤 영국 서섹스(Su
조회수 230 2018-07-19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TT 페이스리프트 공개..한정판도 출시 계획
아우디가 18일(현지시각) 티저를 공개한 지 하루만에 TT 페이스리프트의 모습을 공식 공개했다. 2014년부터 이어진 제 3세대 아우디 TT는 올해 내외관
조회수 520 2018-07-19
데일리카
사와 렉서스 회장, “전기차는 아직 시기상조”..그의 발언 배경은?
렉서스 브랜드가 전기차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렉서스는 전기차가 대중화되기까진 시간이 조금 더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
조회수 275 2018-07-19
데일리카
볼보 XC40, 유로앤캡 충돌테스트 별 다섯 최고 등급
가장 까다로운 테스트로 알려진 유로앤캡(EURO NCAP)에서 더 뉴 볼보 XC40가 가장 안전한 차로 인정을 받았다. XC40은 최근 실시된 유로앤캡 신차 충
조회수 409 2018-07-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2019 쉐보레 스파크 시승기
쉐보레 스파크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앞 얼굴을 중심으로 내외장을 일신하고 안전 사양 등 상품성을 높인 것이 포인트다. A, B 세그먼트의 모델들이 크게
조회수 303 2018-07-19
글로벌오토뉴스
단숨에 순위권!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실내외편 [카랩/CARLAB]
단숨에 순위권!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실내외편 [카랩/CARLAB]
조회수 228 2018-07-19
카랩

전기차 소식

포르쉐 전기차 ‘타이칸’, 고객 반응 폭발적..테슬라 모델 S와 경쟁
포르쉐가 순수 전기차 모델 ‘타이칸’에 대한 반응이 ‘환상적’이라고 전했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에 따르면, 알렉산더 폴락 포르쉐 영국지사 …
조회수 537 2018-07-19
데일리카
볼보, XC60 전기차 출시 가능성..그 배경은?
볼보가 XC60 전기차를 선보일 것으로 전망돼 주목된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볼보는 최근 유럽에서 ‘XC60 B
조회수 223 2018-07-18
데일리카
폴스타, 전기차 ‘2’ 주행거리는 563km..가격은 테슬라 모델 3 수준
볼보의 고성능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가 브랜드 두 번째 모델인 ‘2’의 예상 가격과 주행거리를 공개해 주목된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인사이드EV 등
조회수 303 2018-07-18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임기상 칼럼] 미세먼지 주범, 경유차 판매가 오히려 증가하는 이유
경제와 산업이 최우선이던 개발도상국 시절에는 매연을 뿜고 다녀도 돈만 잘 벌면 되었고 그것은 문제가 되지도 안했다. 이번 6·13 지방선거를 통해서 환경이 …
조회수 389 2018-07-19
데일리카
이름 빼고 다 바꿔본 8세대 쏘나타..그 4년간의 변화는?
올해로 출시 33년을 맞은 쏘나타는 지난 1985년 ‘스텔라’의 고급형 모델로 선보여진 이후 현대차는 물론, 국내 자동차 산업의 상징적인 모델로 자리 잡고 있다
조회수 2,553 2018-07-19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철보다 10배 강한
슈퍼카 등 고급차량에 적용되는 탄소섬유가 최근 다양한 자동차 부품으로 출시되면서 튜닝 마니아들이 주목하고 있다. 카본으로도 불리는 탄소섬유는 탄소함량이 92%
조회수 416 2018-07-19
오토헤럴드
타이어, 도로까지 솟구치는 역대급 폭염 대처법
고속도로 노면이 솟구쳐 오를 정도의 무더위가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 자동차의 여러 부품 가운데 계절 변화에 가장 민감한 것이 타이어. 부족한 공기압은 뜨거운 아
조회수 1,972 2018-07-1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