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칼럼]한국서 대박난 제네시스, 독일서 철수한 이유

카가이 조회 수6,267 등록일 2017.11.08

이경섭 특파원(베를린)

 

독일 친구에게 물었다. 제네시스(Genesis)하면 무엇이 먼저 떠오르는가?

 

그의 첫 대답은 80년대 팝 아이콘 필 콜린스가 활약했던 영국의 록밴드 Genesis 이름이었다. 두 번째로는 창조 이야기 즉, 성경의 창세기였다. 세 번째 대답은 Geburt (탄생)이라고 말하면서 배시시 웃는다. 누구나 다 아는 단어의 원뜻을 물어볼리 없는 네가 원하는 진짜 대답이 뭔지 모르겠다는 것이다. 맞다! 내가 원했던 대답은 단어의 원뜻이 아니라 현대자동차그룹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 모델을 아느냐였다. 독일 친구는 현대나 기아자동차는 알아도 제네시스는 아직 모르고 있었다.

 

베를린 시내에 있는 현대 자동차 딜러점에 가봤다.

 

전시장안에 제네시스는 없었다. 딜러 판매원에게 물었다.

 

“혹시 제네시스 모델이 있는지” 대답은 “딜러 건물 옥상에 중고로 한 대가 전시돼 있다”

 

어느 업체가 3년간 장기 리스로 사용했다가 반납한 모델이다. 총 운행거리는 2만7000km로 판매가는 3만8990유로(약 5000만원). 당장 현금이라면 3만 5000유로에 주겠단다. 제대로 흥정 붙으면 3만에도 가능할 것 같은 분위기다. 게다가 일반 소비자가 아닌 사업자라면 19% 부가세도 면제 받을 수 있다(독일은 한국처럼 부가세 10%가 아니다). 독일에서 이 제네시스 새차 가격은 무려 6만8000유로였다. 거의 반값 수준이다.

 

3년이 지난 제네시스 중고차 값은 현금 할인에 부가세 면제를 받으면 새 차 값의 반값도 안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독일 중고차시장에서 제네시스의 가격 경쟁력은 제로 상태다. 이 중고차는 지금 몇 개월채 옥상에서 비만 맞고 있다.

 

제네시스가 독일 시장에 첫 선을 보인 이후 4년여 동안 겨우 몇 백대 정도 팔리는 데 그쳤다. 독일 자동차등록소의 통계에도 잘 잡히지 않을 정도다. 독일 시장 출시 이후 판매 실적은 참담하다. 2017년 5월 이후 이제 제네시스는 더 이상 독일 딜러에게 공급하지 않는다. 현대차 독일법인 스스로 판매를 중단하고 독일 시장에서 철수한 것이다.

 

얼마 전 제네시스 사장으로 영입된 람보르기니 탑 매니저 출신 만프레드 피제랄드(Manfred Fitzgerald)는 독일 언론을 상대로 “새로운 제네시스 모델들로 2020년 독일 시장을 다시 두드릴 것”이라고 발표했다. 현대자동차 브랜드가 아닌 제네시스 독일 현지의 독립법인으로 정비해 직접 판매할 것이라고 한다. 올 5월에 판매를 중단한 제네시스를 2020년 재도전을 하겠다는 주장이다. 쉽게 말해 올해 떨어졌으니 재수, 삼수하겠다는 거다. 좋게 말하면 와신상담 하겠다는 얘기다.

 

하지만 이 방법은 이미 도요타가 렉서스란 별도 법인 브랜드로 1990년대 써 먹은 전략이다. 당시 렉서스는 미국 시장에서는 통했으나 유럽 특히 독일 시장에서는 이 전략이 통하지 않았다. 누군가 성공하면 따라하는 아류 업체들도 나타나기 마련이다. 닛산 인피니티, 혼다 어큐라 등이 렉서스 브랜드 전략을 답습했다. 미국 시장과 다른 시장에서 나름의 성공을 거두었다. 이 때가 도요타의 생산방식을 대표하는 린 프로덕션, 카이젠, 저스트인 타임, 린 매니지먼트의 TPS(Toyota Production System)로 한창 주가를 올리고 있을 때였다. 렉서스와 마찬가지로 닛산 인피티니, 혼다 어큐라 등도 미국에서는 어느 정도는 판매했지만 독일의 프리미엄 시장에선 제대로 진입도 못하고 초전박살이 났다. 렉서스와 인피니티 관련자들은 BMW 7, 아우디 A8, 벤츠 S클래스 등 쟁쟁한 프리미엄들이 치열한 경쟁을 하는 독일 프리미엄 리그에 서게 됐다고 박박 우기지만 독일 사람들은 렉서스나 인피니티 모델를 결코 프리미엄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독일 딜러 옥상에서 비를 맞고 6개월째 주인을 찾지 못하고 있는 제네시스 중고차.

 

마찬가지다. 한국 시장에서 지금 잘 나가는 제네시스 G70, G80, G90(국내는 EQ900) 같은 모델로는 유럽이나 독일의 프리미엄 자동차 시장 진출은 언감생심이다. 재수 삼수를 해도 제네시스 리무진이나 세단 모델로는 독일 프리미엄 리그에 진출하기 어렵다. 그 이유는 피터 슈라이어, 루크 둥커볼케 같은 독일 디자이너들과 BMW M의 엔지니어 알프레드 비어만, 그리고 만프레드 피제랄드 같은 현대기아의 탑 매니저들이 더 잘 안다. 실제로 피제랄드 제네시스 브랜드 총괄은 독일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우리에게 유럽 시장이란 독일, 영국, 스위스 시장을 의미한다. 이 시장에서 프리미엄 리그에 진출하는 것이 어렵다는 걸 익히 잘 알고 있고, 상응하는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2년 뒤에는 지금의 제네시스와는 전혀 다른 제네시스를 만나게 될 것”이라고 했다. 아마 영입된 피제랄드나 비어만 등 독일 디자이너나 엔지니어는 리무진이나 세단형 제네시스로 독일의 기존 프리미엄 리그 시장에 도전하기보다는 새롭게 형성되는 SUV 프리미엄 시장 진출이 더 유리하다고 전망하는 듯 하다.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기아차, ‘쏘렌토 더 마스터’ 출시..가격은 2815만~3635만원
기아차가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2019년형 쏘렌토를 선보였다. 2.0리터 디젤 라인업에도 8단 자동변속기가 확대 적용된 것이 주요 특징이다. 기아자동…
조회수 2,053 2018-04-26
데일리카
한국지엠, 임단협 잠정 합의안 최종 타결..67.3% 찬성률 기록
한국지엠이 잠정 합의한 바 있는 올해 임단협 협의안을 최종 타결했다. 26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노사는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에 대한 교섭’ 잠정 합의
조회수 169 2018-04-26
데일리카
10단 변속기에 반 자율주행 기능까지. 신형 어코드, 가격이 관건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혼다자동차의 주력세단 신형 어코드가 마침내 국내에 출시된다.혼다코리아는 오는 5월1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 하얏트호텔서울 그
조회수 590 2018-04-26
오토데일리
한국지엠, 신형 스파크·에퀴녹스 예정대로 투입..“신차 출시 이상 없다”
한국지엠이 경영 정상화를 위한 협의에 본격적으로 나선 가운데, 예정된 신차 출시는 이어가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24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경차 스파…
조회수 2,196 2018-04-24
데일리카
기아차, 스포티지 페이스리프트
기아자동차의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스포티지'가 2015년 4세대 완전변경모델에 이어 올 연말 페이스리프트를 앞두고 독일의 한 도로에
조회수 3,125 2018-04-24
오토헤럴드
클리오, 르노 앰블럼 달고 5월 중순 출시...해치백 시장 도전장
프랑스 르노의 소형차, ‘클리오'가 다음달 본격 국내 상륙한다. 르노 클리오는 소형차의 교과서로 통하는 모델로, 전세계에서 약 1400만대 이상 판매된
조회수 692 2018-04-25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쌍용차, 품질 향상을 위한 노력은 계속된다
오랜만에 다시 쌍용자동차 평택 공장을 찾았다. 작년 7월에 G4 렉스턴의 생산 현장을 둘러보기 위해 방문했으니 이번이 두 번째다. 당시 공장 내에 마련된 사무실
조회수 138 2018-04-26
글로벌오토뉴스
[단독] 현대차, 일본시장 진출 계획..수소전기차 ‘넥쏘’ 투입
현대차가 일본시장에 진출한다. 현대차는 친환경차 수소전기차 ‘넥쏘’를 투입한다. 25일(현지 시각)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환경기술센터를 총괄하고 있는 이…
조회수 125 2018-04-26
데일리카
코나·스팅어, 美서 베스트 인테리어 선정..평가 살펴보니...
세계 최고의 인테리어를 선정하는 ‘2018 베스트 인테리어 10’ 리스트가 공개돼 주목된다. 미국 유력 자동차 전문지 워즈오토(WardsAuto)는 24일(
조회수 181 2018-04-26
데일리카
‘디젤 부활 신호탄?’ 보쉬, 디젤엔진 배기가스 배출량 획기적으로 줄이는 시스템 개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세계 자동차 부품업체인 로버트 보쉬가 디젤엔진에서 나오는 배기가스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디젤 배기 시스템을 개발했다.2
조회수 168 2018-04-26
오토데일리
르노삼성, 클리오 출시하며 르노 브랜드 홍보 나선 까닭은...
르노삼성이 르노 브랜드로 전환하는 것이 아니냐는 논쟁에 다시 불이 붙었다. 5월 중 선보일 해치백 ‘클리오’에 적용된 르노 엠블럼 때문이다. 26일 르노삼…
조회수 336 2018-04-26
데일리카
현대. 기아차, 국내서 한 치 양보 없는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의 내수시장 점유율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현대.기아 양 사의 국산차시장 점유율이 82%를 넘어서면서 르노삼성
조회수 254 2018-04-26
오토데일리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아우디, 차세대 A1 테스트 주행모습 포착..그 모습 살펴보니
아우디의 차세대 A1의 테스트 주행 모습이 포착되어 주목된다. 영국의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익스프레스(Auto Express)는 25일(현지시각) 올해 말 유럽
조회수 147 2018-04-26
데일리카
포드, 美서 세단 라인업 정리..SUV 개발에 7조5천억원 배팅
포드가 북미 시장에서 승용 라인업을 정리하고 SUV와 픽업트럭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26일 로이터통신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포드는 미국 시장…
조회수 121 2018-04-26
데일리카
2018베이징오토쇼- 렉서스 7세대 ES 세계 최초 공개
렉서스가 2018베이징오토쇼에 7세대ES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렉서스의 저중심 플랫폼 GA-K를 베이스로 주행성 향상과 정숙성을 우선으로 하는 쾌적성을 한층
조회수 193 2018-04-26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中서 신형 투아렉 최초 공개..SUV 시장공세 ‘강화’
폭스바겐이 중국 시장에서 4종의 신차와 1종의 콘셉트카를 공개하고 중국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폭스바겐은 25일(현지 시각)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개막한 …
조회수 271 2018-04-26
데일리카
BMW M850i, 530마력의 고성능 고급 쿠페가 된다
BMW는 현재 8 시리즈 개발에 막바지 박차를 가하고 있고, 그 중에서도 고성능을 자랑하는 M850i는 현재 영국 웨일즈에서 실 주행 테스트를 통해 소소한 조정
조회수 197 2018-04-26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中 전용 스포티 세단 ‘라페스타’ 최초 공개..특징은?
현대차가 중국 전용 스포티 세단을 공개하고 라인업을 확대해 중국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현대자동차는 25일(현지 시각) 중국 신국제전람중심(New Chi
조회수 429 2018-04-25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수치상 작다고 작은 차로 보면 큰 오산! [토요타 프리우스 C 시승기]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토요타자동차가 국내에서 가장 가격대가 저렴한 프리우스 C의 판매를 시작했다.이 차는 지난 2011년에 첫 출시돼 일본에서 아쿠아란
조회수 294 2018-04-25
오토데일리
2019 지프 체로키 론지튜드 하이 2.4G AWD 시승기
지프 5세대 체로키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전체 이미지를 좌우하는 앞 얼굴의 디자인을 크게 바꾸는 등 내외장에 변화를 주고 새로 개발한 4기통 터보차저
조회수 237 2018-04-25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최고급차 시장에 도전장 내민..렉서스 LS500h
우리나라 자동차 소비자들의 최고급차에 대한 애착(?)은 남다르다. 사실상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세계 최고 수준이다. 한 예를 들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
조회수 612 2018-04-25
데일리카

전기차 소식

[오토차이나] BMW, SAV 순수 전기차 iX3 콘셉트 공개
[베이징] BMW가 2018 베이징 모터쇼에서 iX3 콘셉트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BMW iX3 콘셉트는 한층 진보한 5세대 BMW e드라이브 기술과 새로운
조회수 398 2018-04-25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I.D. 파이크스 피크 공개..전기차 신기록 ‘도전’
폭스바겐이 23일(현지시각) 새로운 전기 스포츠카 프로토타입 I.D 파이크스 피크(I.D Pikes Peak)를 공식 공개했다. I.D 패밀리에 합류하게 된
조회수 182 2018-04-24
데일리카
아우디, 전기차 E-트론 주행거리는 400km..출시 일정은?
아우디가 전기차 E-트론의 주행거리를 공개해 주목된다. 23일 아우디와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아우디가 올해 공개할 전…
조회수 1,167 2018-04-23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필수 칼럼] 연간 교통사고 사망자 4190명..사고 반으로 줄이려면...
얼마전 정부에서 국내의 고질적인 문제인 교통사고 사망자수를 오는 2022년까지 현재의 과반으로 줄이겠다고 선언했다. 작년 말 연간 국내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조회수 399 2018-04-23
데일리카
[구상 칼럼] 르 필 루즈 콘셉트는 현대차의 새로운 도전일까?
현대자동차가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한 콘셉트 카 르 필 루즈(Le Fil Rouge)는 최초의 고유모델 포니 이후에 이어져 온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DN
조회수 740 2018-04-20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국민 경차 모닝 포함 10개 모델 23만1013대 리콜
국토교통부가 기아차, 현대차, 랜드로버, 폭스바겐에서 판매하는 총 10개 모델 23만101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조회수 122 2018-04-26
오토헤럴드
환경부, 자동차 대기오염 배출량에 따라 5개 등급 분류
환경부가 제작·운행 중인 모든 차량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에 따라 5개 등급으로 분류하는 내용을 담은 '자동차배출가스 등급산정에 관한 규정 일부개정안
조회수 277 2018-04-25
오토헤럴드
디젤차 설자리 갈수록 좁아진다. 도심 진입 금지될 수도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정부가 모든 차량에 대해 대기오염물질의 배출량에 따라 5개 등급으로 차등 분류, 관리키로 함에 따라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많은 디젤차
조회수 2,195 2018-04-25
오토데일리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