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좋은 차는 팔린다, 그랜저의 압도적 독주

오토헤럴드 조회 수8,210 등록일 2017.11.06
 

2016년 한 해 동안 팔린 그랜저는 6만 8773대다. 월평균 5000여 대, 여기에는 구형 4만 3000여 대가 포함됐다. 올해 10월까지 그랜저의 누적 판매 대수는 11만 2819대, 월평균 1만 1280대로 한국지엠 전체 내수 판매 기록인 11만 176대보다 많다. 

시간이 갈수록 그랜저는 한국 자동차 산업 역사에서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우고 있다. 여기서 짚고 넘어가고 싶은 것이 있다. 얼마 전, 쏘나타가 부진한 이유를 묻자 현대차 관계자는 “중형 세단의 산업 수요가 줄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어쩔 수 없다는 얘기지만 그랜저가 이를 궁색하게 만들었다. 

2016년 현대차 그랜저와 기아차 K7, 쉐보레 임팔라와 르노삼성차 SM7을 합친 준대형 세단 전체 수요는 14만 3284대, 그랜저를 제외한 나머지 모델은 7만 4551대를 기록했다. 올해는 사정이 달라졌다. 10월까지 준대형 세단 누적 수요는 16만 81대로 늘었다. 

 

그러나 그랜저를 제외한 나머지 3개 모델은 4만 7262대로 지난해보다 3만 대 가까이 줄었다. 그랜저를 빼면 준대형 세단 수요가 절반으로 줄어든 것, 따라서 증가세는 그랜저의 독주로 나타난 착시다. 잘 만든 차가 시장의 수요 변화, 특성과 무관하게 갈 길을 간다는 것도 증명했다. 

10월 반등에 성공했지만 쏘나타가 부진한 이유는 따라서 산업 수요 감소라는 이유보다 다른 원인을 찾아야 한다.

신형 출시 1년이 다 돼가는 그랜저의 대박 포인트는 생김새부터 달리는 특성까지 젊어진 것이다. 이 때문에 그랜저 구매자의 절반은 40대 이하가 차지한다. 점잖거나 성공한 인생 또는 전문직을 상징했던 그랜저가 더 낮은 층의 연령대에 맞춘 눈높이로 수요층을 넓힌 것이 주효한 셈이다. 

6세대 그랜저의 생김새를 보면 캐스케이딩 그릴을 중심으로 보닛의 라인을 집중시켜 역동적인 모습을 강조하고 방향지시등과 에어 인테이크 홀은 크롬 베젤과 가니시로 과하지 않게 멋을 부렸다. 헤드램프와 함께 캐스팅 그릴 위치를 최대한 바닥 쪽으로 낮춰 공격적인 스탠스를 갖게 했다.

 

또 간결한 측면, 리어 콤비 램프를 크롬 가니시로 연결하고 듀얼 머플러로 그랜저 특유의 맛을 살려낸 것도 주효했다. 얌전하고 보수적이었던 예전의 이미지가 성깔 있는 모습으로 바뀌고 준대형 세단의 가치, 그랜저의 정통성을 살려내면서 여기에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간결한 맛을 녹여냈다. 

차체 사이즈는 조금씩 커졌다. 전장이 4920mm에서 4930mm, 전폭은 1860mm에서 1865mm로 늘었다. 전고(1470mm)와 축거(2845mm)로 이전과 같다. 전장과 전고가 길어지고 높아진 만큼 실내 공간의 여유는 많아졌다.

센터패시아와 클러스터, 콘솔은 평범한 구성을 하고 있다. 플로팅 타입의 센터 모니터, 리얼 알루미늄 가니시와 블랙 메탈로 적당한 사치를 부려놨지만 전체적으로 좌우, 상하의 대칭이 잘 맞아떨어지고 직선을 살려놔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느끼게 한다. 

 

단단한 편인 프라임 나파 가죽 시트에는 시간이 지나면 자동으로 온도를 낮춰주는 열선과 끝단에 슬라이딩 및 회전 기능이 추가됐다. 2열의 공간은 충분하고 트렁크는 현대차답게 수입 초대형 세단보다 넓게 확보했다. 

람다 Ⅱ 3.0 GDi는 266마력(6400rpm)의 최고 출력과 31.4kg.m(5300rp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넉넉한 엔진의 파워는 핫스탬핑과 구조용 접착제를 넉넉하게 사용해 높아진 강성의 차체를 기분 좋게 밀어낸다. 

플랫폼의 지오 메트리를 개선하고 전륜과 후륜 서스펜션의 구조, 로어암 등에도 신경을 쓴 덕분에 코너를 돌고 급가속, 급제동해가며 함부로 굴려도 그랜저는 반듯하게 받아들인다. 현대차는 시프트와 토션 바의 강성을 증대시키고 조타 정밀도를 향상하기 위해 ECU의 처리 단위와 속도 향상에도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정숙성과 승차감은 흠잡을 것이 없다. 외부 소음의 실내 유입이 효과적으로 차단됐고 때맞춰 강하게 부는 바람을 정면으로 맞닥뜨리며 고속으로 달려도 풍절음이 거슬리지 않았다. 컴포트 모드나 스포츠 모드에서 별 차이가 없다는 점은 아쉽다. 

스포츠 모드에서 섀시의 피드백이 약간은 거칠게 느껴지지만 알아채기 힘들다. 도심에서는 에코 모드, 고속도로에서는 컴포트 모드면 적당하다. 이도 저도 귀찮으면 스마트 모드를 쓰면 된다. 운전 성향에 맞춰 학습하는 로직을 통해 자동으로 운전 모드를 전환해 주는 시스템이다. 

 

거칠게 운전을 하면 스포츠 모드에 가깝게 자동 전환되는 식이다. 제동은 즉각적이지 않다. 부스터 사이즈와 배력비를 키우고 페달 비를 개선했다고는 하지만 살짝살짝 브레이킹 포인트를 놓치게 만든다.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이 포함된 선택품목 스마트 센스(180만 원)도 제공된다. 헤드업 디스플레이, 어라운드 뷰, JBL 사운드 패키지도 선택 품목이다.

<총평>

 

수요가 급감한 준대형 시장에서 그랜저는 독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 그랜저를 빼면 준대형 세단 수요는 지난해보다 40% 가까이 줄었지만 2달이 남은 시점에 지난해 실적 대비 배가량 더 팔렸다. 판매가 줄면 “경차 시장이 위축돼서, 중형차 수요가 줄어서"라고 하는 얘기가 하기 좋은 변명이라는 것을 그랜저가 보여주고 있다.

이달에는 상품성이 더욱 강화된 2018년형이 투입됐다. 블루링크가 기본 적용되고 센터 콘솔의 아날로그 시계 디자인도 일부 변경된다. 선바이저와 번호판은 LED 램프로 고급스럽게 개선된다. 또 후방 영상 디스플레이(DRM)가 기본 적용되고 스마트 센서에서 제외됐던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시스템이 추가된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그랜저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6.11 출시 준대형 05월 판매 : 7,915대
    휘발유, 경유, LPG 2199~3342cc 복합연비 7.4~14.8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7.11.08
    조금있으면 8단 미션의 저주가 시작됨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1.19
    광고적당히해라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8.01.08
    와 그랜져 진짜 많이보임 시내나 고속나가도 앞뒤 옆으로 다그랜져임. 심지어 울아파트 부녀회 김여사들 차도 다 그랜져임. 지하주차장에 일렬로 다그랜져.
    아반떼보다 많이보이는 그랜져.
    근데 그랜져에서 내리는 사람보면 다 김여사.
    이건 빼박캔트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현대차, 고성능 모델 ‘벨로스터 N’ 판매 돌입..가격은 2965만원
현대차가 고성능 모델 벨로스터 N을 20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벨로스터 N은 ‘펀 투 드라이브(Fun to Drive)’라는 고성능 라인
조회수 1,408 2018-06-20
데일리카
역사상 가장 다이내믹, BMW 뉴 8시리즈 쿠페 공개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모델이자 BMW 스포츠카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여는 뉴 8시리즈 쿠페가 모습을 드러냈다. 뛰어난 성능은 기본, 여기에 감성적인
조회수 876 2018-06-19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벤츠 CLS, 실용성과 멋을 아우르는 4도어 쿠페
‘4도어 쿠페’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메르세데스 벤츠 CLS가 어느덧 3세대로 진화했다. 벤츠의 디자인 철학인 ‘감각적인 순수함’을 한층 더 강조하고 선명한
조회수 1,359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vs. 기아차, 5천cc급 최고급차 놓고 치열한 경쟁..과연 승자는?
‘형제 브랜드’ 제네시스와 기아차가 배기량 5000cc급 V8기통 엔진을 적용한 럭셔리 세단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오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
조회수 396 2018-06-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벨로스터 N, 퍼포먼스 패키지 선택 비중 90% 육박..이례적인 결과
벨로스터 N이 누적 계약 500건을 넘어선 가운데, 구매자의 대부분은 퍼포먼스 패키지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산차 시장에서는 이례적인 기록이라는 …
조회수 669 2018-06-20
데일리카
한국지엠, 이쿼녹스에 국내 전용 사양 적용..현지화 전략 ‘강화’
한국지엠이 국내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한 중형 SUV 이쿼녹스는 미국 내에서 판매되는 모델과는 사양 구성에서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20일 …
조회수 764 2018-06-20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카이엔 국내 첫 공개
포르쉐코리아가 브랜드 창립 7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에서 국내서 처음으로 3세대 신형 카이엔을 공개했다. 신차는 올 하반기 국내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15일 포르
조회수 1,029 2018-06-19
오토헤럴드
기아차 니로 충돌안전성, IIHS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
기아차 친환경 전용 모델 니로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충돌안전테스트에서 최고 안전 등급인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조회수 901 2018-06-19
오토헤럴드
한국지엠, 이쿼녹스 출시 하루 만에 200대 판매..초도 물량 완판 자신
쉐보레 이쿼녹스가 시판 하루 만에 200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한국지엠은 다음 달 경엔 초도 물량이 완판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지엠의 영업서…
조회수 1,271 2018-06-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포드·폭스바겐그룹, 파트너십 관계 구축..상용차 라인업 강화
포드와 폭스바겐그룹이 협업을 통해 상용차 라인업을 강화한다. 포드와 폭스바겐그룹은 19일(현지 시각) 전략적 파트너십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
조회수 110 2018-06-20
데일리카
폭스바겐이 컨버터블 SUV ‘티록 카브리올레’ 생산을 결정한 이유는...
컨버터블 SUV 모델이 시장에서 큰 주목을 받지는 못하고 있는 가운데, 폭스바겐이 티록 카브리올레 생산을 결정하게 된 배경에 관심이 모아진다. 20일 해외 …
조회수 422 2018-06-20
데일리카
디젤게이트로 곤혹 치른 포르쉐..친환경차 라인업 확대에 집중
포르쉐가 국내 시장에서 친환경차 라인업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15일 포르쉐코리아는 서울 양재동 일원에서 브랜드 70주년 기념 행사 ‘스포츠카 투게더’를 …
조회수 241 2018-06-19
데일리카
환경부, 벤츠 등 경유차 요소수 조작 여부 조사 착수
환경부는 최근 독일 정부가 결함시정(이하 리콜)명령 조치한 벤츠와 아우디 유로6 경유차를 대상으로 불법 소프트웨어 설치 등 임의설정 여부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
조회수 276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이제는 만나고 싶다. 기아차 3세대 씨드 공개
기아자동차가 유럽전략차종으로 개발한 C세그먼트 차량 '씨드(Ceed)'의 3세대 완전변경모델을 유럽시장에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신차
조회수 849 2018-06-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제네시스 G70 스포츠, 기본기는 좋은데 울림이 없다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현대차는 프리미엄과 고성능 시장 진출을 선택했다. 제네시스와 N, 성과를 논하기는 아직 이르지만 두 브랜드의 존재감에는 차이가 있다.
조회수 230 2018-06-19
오토헤럴드
[시승기] 중형 SUV 쉐보레 이쿼녹스..현대차 싼타페에 맞설 해법은?
쉐보레 이쿼녹스가 드디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노익장을 과시하던 캡티바는 드디어 은퇴할 수 있게 됐다. 그런데 시장의 상황이 녹록치는 않아 보인다. …
조회수 564 2018-06-19
데일리카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2015년 가을, 폭스바겐의 배출가스 조작사건 이른바 디젤게이트는 지금까지도 자동차 산업에 영향을 주고 있는 사건이었다. 이후 폭스바겐 그룹 뿐만 아니라 디젤
조회수 2,217 2018-06-18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메르세데스-벤츠, EQC 프로토타입 공개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년부터 생산을 시작하는 자사 최초의 양산 EV인 'EQC'의 프로토타입 차량을 공개했다. EQ는 메르세데스-벤츠가 시작한 전동화 전문
조회수 160 2018-06-20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E-트론, 와이파이 이용한 지능형 충전 시스템..‘눈길’
아우디가 SUV 전기차 E-트론 출시에 앞서 운전자가 더 쉽게 전기차 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해결책을 내놓았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카스쿱에 따르…
조회수 388 2018-06-19
데일리카
벤츠, SUV 전기차 ‘EQC’ 주행 테스트..내년 출시 계획
벤츠가 SUV 전기차 EQC 출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18일(현지 시각) 스페인에서 진행되고 있는 SUV 전기차 EQC의 테스트
조회수 299 2018-06-19
데일리카
[모트라인] 진짜 383km 가능? 쉐보레 볼트 EV 리뷰
[모트라인] 진짜 383km 가능? 쉐보레 볼트 EV 리뷰
조회수 201 2018-06-18
모트라인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구상 칼럼] 하드코어 오프로더로 불리는 ‘지프’..디자인의 진화는?
전 세계 4륜구동 SUV의 시조라고 할 수 있는 지프(Jeep) 브랜드의 랭글러(Wrangler)가 풀 모델 체인지 됐다. 2018년형으로 나온 6세대 랭글러는
조회수 121 2018-06-20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자동차 디자이너 등용문으로 평가받는..오토디자인어워드
오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는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수상작 31개 작품이 전시되고 있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고
조회수 187 2018-06-19
데일리카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살 길은 있은가?
한국GM 군산공장이 실질적으로 폐쇄되었다. 막상 폐쇄되니 현실이 되어 고민이 많다고 할 수 있다. 군산 지역은 피폐되고 정부는 손을 놓고 있다. 나머지 한국GM
조회수 151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임기상 칼럼] 당선과 낙선, 미세먼지가 최고의 선거공약으로 떠오른 이유?
“미세먼지, 마스크를 벗겨 드리겠습니다.” 이번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9300여 명의 후보자들은 약 20만개에 이르는 선거공약을 제시하며 표심을 호소했다
조회수 325 2018-06-19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자동세차 후 스월마크 막으려면 도장면 관리 필수
자동세차를 이용하는 운전자 10명 중 7명은 자동세차 시 발생할 수 있는 차량 외관 손상에 무관심한 것으로 나타났다.자동차 용품 전문 기업 불스원이 지난 5월,
조회수 172 2018-06-20
오토헤럴드
미래 자율주행차..가격보다는 신뢰성·안전성이 ‘우선’
국내 대학생 10명 중 7명은 자율주행 기술의 가격보다는 신뢰성을 더 중요시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자율주행 업그레이드를 위해 평균 약 500만원 정도 추가로…
조회수 133 2018-06-19
데일리카
여름철 급증하는 자동차 화재
한낮 기온이 30도를 웃돌며 여름철 자동차 화재가 증가 추세에 있다. 특히 여름철에는 차량 내부 온도가 90도 가까이 상승하기 때문에 블랙박스와 내비게이션 등
조회수 279 2018-06-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