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좋은 차는 팔린다, 그랜저의 압도적 독주

오토헤럴드 조회 수4,789 등록일 2017.11.06
 

2016년 한 해 동안 팔린 그랜저는 6만 8773대다. 월평균 5000여 대, 여기에는 구형 4만 3000여 대가 포함됐다. 올해 10월까지 그랜저의 누적 판매 대수는 11만 2819대, 월평균 1만 1280대로 한국지엠 전체 내수 판매 기록인 11만 176대보다 많다. 

시간이 갈수록 그랜저는 한국 자동차 산업 역사에서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우고 있다. 여기서 짚고 넘어가고 싶은 것이 있다. 얼마 전, 쏘나타가 부진한 이유를 묻자 현대차 관계자는 “중형 세단의 산업 수요가 줄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어쩔 수 없다는 얘기지만 그랜저가 이를 궁색하게 만들었다. 

2016년 현대차 그랜저와 기아차 K7, 쉐보레 임팔라와 르노삼성차 SM7을 합친 준대형 세단 전체 수요는 14만 3284대, 그랜저를 제외한 나머지 모델은 7만 4551대를 기록했다. 올해는 사정이 달라졌다. 10월까지 준대형 세단 누적 수요는 16만 81대로 늘었다. 

 

그러나 그랜저를 제외한 나머지 3개 모델은 4만 7262대로 지난해보다 3만 대 가까이 줄었다. 그랜저를 빼면 준대형 세단 수요가 절반으로 줄어든 것, 따라서 증가세는 그랜저의 독주로 나타난 착시다. 잘 만든 차가 시장의 수요 변화, 특성과 무관하게 갈 길을 간다는 것도 증명했다. 

10월 반등에 성공했지만 쏘나타가 부진한 이유는 따라서 산업 수요 감소라는 이유보다 다른 원인을 찾아야 한다.

신형 출시 1년이 다 돼가는 그랜저의 대박 포인트는 생김새부터 달리는 특성까지 젊어진 것이다. 이 때문에 그랜저 구매자의 절반은 40대 이하가 차지한다. 점잖거나 성공한 인생 또는 전문직을 상징했던 그랜저가 더 낮은 층의 연령대에 맞춘 눈높이로 수요층을 넓힌 것이 주효한 셈이다. 

6세대 그랜저의 생김새를 보면 캐스케이딩 그릴을 중심으로 보닛의 라인을 집중시켜 역동적인 모습을 강조하고 방향지시등과 에어 인테이크 홀은 크롬 베젤과 가니시로 과하지 않게 멋을 부렸다. 헤드램프와 함께 캐스팅 그릴 위치를 최대한 바닥 쪽으로 낮춰 공격적인 스탠스를 갖게 했다.

 

또 간결한 측면, 리어 콤비 램프를 크롬 가니시로 연결하고 듀얼 머플러로 그랜저 특유의 맛을 살려낸 것도 주효했다. 얌전하고 보수적이었던 예전의 이미지가 성깔 있는 모습으로 바뀌고 준대형 세단의 가치, 그랜저의 정통성을 살려내면서 여기에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간결한 맛을 녹여냈다. 

차체 사이즈는 조금씩 커졌다. 전장이 4920mm에서 4930mm, 전폭은 1860mm에서 1865mm로 늘었다. 전고(1470mm)와 축거(2845mm)로 이전과 같다. 전장과 전고가 길어지고 높아진 만큼 실내 공간의 여유는 많아졌다.

센터패시아와 클러스터, 콘솔은 평범한 구성을 하고 있다. 플로팅 타입의 센터 모니터, 리얼 알루미늄 가니시와 블랙 메탈로 적당한 사치를 부려놨지만 전체적으로 좌우, 상하의 대칭이 잘 맞아떨어지고 직선을 살려놔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느끼게 한다. 

 

단단한 편인 프라임 나파 가죽 시트에는 시간이 지나면 자동으로 온도를 낮춰주는 열선과 끝단에 슬라이딩 및 회전 기능이 추가됐다. 2열의 공간은 충분하고 트렁크는 현대차답게 수입 초대형 세단보다 넓게 확보했다. 

람다 Ⅱ 3.0 GDi는 266마력(6400rpm)의 최고 출력과 31.4kg.m(5300rp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넉넉한 엔진의 파워는 핫스탬핑과 구조용 접착제를 넉넉하게 사용해 높아진 강성의 차체를 기분 좋게 밀어낸다. 

플랫폼의 지오 메트리를 개선하고 전륜과 후륜 서스펜션의 구조, 로어암 등에도 신경을 쓴 덕분에 코너를 돌고 급가속, 급제동해가며 함부로 굴려도 그랜저는 반듯하게 받아들인다. 현대차는 시프트와 토션 바의 강성을 증대시키고 조타 정밀도를 향상하기 위해 ECU의 처리 단위와 속도 향상에도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정숙성과 승차감은 흠잡을 것이 없다. 외부 소음의 실내 유입이 효과적으로 차단됐고 때맞춰 강하게 부는 바람을 정면으로 맞닥뜨리며 고속으로 달려도 풍절음이 거슬리지 않았다. 컴포트 모드나 스포츠 모드에서 별 차이가 없다는 점은 아쉽다. 

스포츠 모드에서 섀시의 피드백이 약간은 거칠게 느껴지지만 알아채기 힘들다. 도심에서는 에코 모드, 고속도로에서는 컴포트 모드면 적당하다. 이도 저도 귀찮으면 스마트 모드를 쓰면 된다. 운전 성향에 맞춰 학습하는 로직을 통해 자동으로 운전 모드를 전환해 주는 시스템이다. 

 

거칠게 운전을 하면 스포츠 모드에 가깝게 자동 전환되는 식이다. 제동은 즉각적이지 않다. 부스터 사이즈와 배력비를 키우고 페달 비를 개선했다고는 하지만 살짝살짝 브레이킹 포인트를 놓치게 만든다.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이 포함된 선택품목 스마트 센스(180만 원)도 제공된다. 헤드업 디스플레이, 어라운드 뷰, JBL 사운드 패키지도 선택 품목이다.

<총평>

 

수요가 급감한 준대형 시장에서 그랜저는 독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 그랜저를 빼면 준대형 세단 수요는 지난해보다 40% 가까이 줄었지만 2달이 남은 시점에 지난해 실적 대비 배가량 더 팔렸다. 판매가 줄면 “경차 시장이 위축돼서, 중형차 수요가 줄어서"라고 하는 얘기가 하기 좋은 변명이라는 것을 그랜저가 보여주고 있다.

이달에는 상품성이 더욱 강화된 2018년형이 투입됐다. 블루링크가 기본 적용되고 센터 콘솔의 아날로그 시계 디자인도 일부 변경된다. 선바이저와 번호판은 LED 램프로 고급스럽게 개선된다. 또 후방 영상 디스플레이(DRM)가 기본 적용되고 스마트 센서에서 제외됐던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시스템이 추가된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그랜저IG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6.11 출시 준대형 11월 판매 : 7,879대
    휘발유, 경유, LPG 2199~3342cc 복합연비 7.4~14.8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7.11.08
    조금있으면 8단 미션의 저주가 시작됨
    3
  • danawa 2017.11.19
    광고적당히해라
    2
1

주간 주요 이슈 - 위클리 다나와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 2017년 51주차 주요소식
한주간의 신차, 주요 이슈를 모아서 보여드리는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입니다.
조회수 14 11:27
다나와자동차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 2017년 50주차 주요소식
한주간의 신차, 주요 이슈를 모아서 보여드리는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입니다.
조회수 1,285 2017-12-11
다나와자동차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 2017년 48주차 주요소식
한주간의 신차, 주요 이슈를 모아서 보여드리는 위클리 다나와 자동차입니다.
조회수 2,513 2017-11-27
다나와자동차

핫클릭

코나, 스토닉 소형 SUV 판도변화, 디젤 아닌 가솔린 대세
지금까지 한국에서 SUV하면 디젤이 대세였다. 디젤 특유의 높은 토크에 따른 힘 뿐만 아니라 가솔린 엔진 대비 연비가 좋은 게 매력이었다. 그런 가운데 변화의
조회수 21 11:31
카가이
첫 차
자동차를 바라보는 생각이 바뀐 것은 오래전이다. 돈 많은 부자나 어설픈 졸부, 또는 이런 흉내를 내려는 카푸어로 이어졌지만 최근, 자동차 소비는 합리적 또는 실
조회수 15 11:52
오토헤럴드
미니, 새로운 디자인 로고 발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영국의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미니가 새로운 로고를 발표했다.지난 2000년 검정색 바탕에 흰색의 입체적인 로고로 바뀐 지 약 18
조회수 26 11:53
오토데일리
폴크스바겐 코리아, 15일 리스타트(RESTART) 선언. 내년 1월부터 본격 시판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폴크스바겐 코리아가 지난 15일 경기도 김포시 대곶면 소재 한국타임즈항공 격납고에서 ‘폴크스바겐 리스타트(RESTART)’ 행사를
조회수 13 14:51
오토데일리
상승세의 랜드로버 이끄는 신형 디스커버리의 독특한 매력은?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1만 대를 돌파한 랜드로버코리아가 올해도 1만 대를 무난히 넘길 것으로 보인다.랜드로버코리아의 올
조회수 88 2017-12-15
오토데일리
스팅어 V6 3.3 터보차저, 세계 10대 엔진상 수상
기아차 스팅어에 탑재된 3.3ℓ 터보차저 V6 람다 II DOHC가 세계 최고 권위의 워즈오토 '2018 세계 10대 엔진(2018 Wards 10 Be
조회수 240 2017-12-15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모습 드러낸
[M 오토데일리 박상우기자] 현대자동차의 고급브랜드인 제네시스 전용 1호 전시장이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다.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전용 전시장인 '제네시스
조회수 23 11:52
오토데일리
우리 가족 안전 가장 잘 지킬 만 한 패밀리 세단은?
[M 오토데일리 임 원 민기자] 패밀리세단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가족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패밀리 세단을 선택할 때 가장 먼저
조회수 22 11:53
오토데일리
포르쉐코리아, 신형 파나메라4와 파나메라 터보 출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포르쉐코리아가 럭셔리 스포츠 세단인 파나메라 라인업을 강화한다.18일 포르쉐코리아는 '뉴 파나메라 4'와 '뉴
조회수 11 11:52
오토데일리
국토부, 아반떼.다마스 등 12개 차종 31만9,263대 리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지엠 등 6개 업체에서 제작하거나 수입·판매한 자동차 총 12개 차종 31만9,264대에서
조회수 13 14:51
오토데일리
현대차 i30, 가격 대비 안전성 최고..그랜저와 동일한 수준
현대차 i30가‘2017 신차안전도 평가(KNCAP, Korean New Car Assessment Program)’에서 가성비가 가장 좋은 차량인 것으로 분석
조회수 605 2017-12-15
데일리카
車업체들, 올 경영성적표 최악. 쌍용차.한국지엠 영업적자. 기아차도 적자 가능성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자동차업체들의 올해 경영 성적표가 최악을 기록할 전망이다.수출 및 해외시장 부진에 통상임금 문제까지 겹치면서 국산차 5사 모두 적자
조회수 993 2017-12-15
오토데일리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유럽 신차 충돌테스트서 사상 처음으로 별 제로 평가를 받은 이 차는?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유럽의 신차 충돌테스트에서 처음으로 별을 단 한 개도 받지 못한 차량이 등장했다.유로 NCAP 컨소시엄은 14일, 피아트 푼토가 충
조회수 23 11:27
오토데일리
폭스바겐, 더욱 강력한 ′아테온 R′ 개발중..410마력 파워
폭스바겐이 더욱 강력한 퍼포먼스를 보여줄 고성능 버전 ′아테온 R′을 개발중이라고 알려져 주목된다. 자동차 전문매체 ′카 스로틀(Car Throttle)′은
조회수 17 11:52
데일리카
토요타, 모터스포츠 기반 ′GR 수퍼스포트′ 티저 공개..양산 계획
토요타의 모터스포츠 전담 부서 가주 레이싱(Gazoo Racing)이 15일(현지시각) ′GR 수퍼스포트(GR Super Sport)′ 콘셉트의 티저 이미지를
조회수 12 11:52
데일리카
GM 떠난 호주의 마지막 자동차 공장, 박물관으로 재탄생..‘주목’
GM이 최근 폐쇄 결정을 내린 호주 홀덴 공장이 복합 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다. 호주의 개발업체 펠리그라 그룹(Pelligra Group)은 17일(현지 시각)
조회수 15 11:53
데일리카
부가티 시론, 전 세계에서 리콜... 엔지니어가 직접 찾아간다
부가티는 전 세계 시장에 판매된 '시론' 전 차량에 대해 리콜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리콜은 시트 리클라이닝 부분의 브라켓 용접 결함으로 인한 것으로, 주
조회수 21 11:53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시승기] 눈길에서도 매력 더하는..르노삼성 QM6 dCi 4WD
사진을 찍으면서도, 주행을 해보면서도 헛웃음만 나왔다. QM6와는 도무지 어울리지 않는 풍경 속인데, 반전의 연속이었기 때문이다. 깎아지르듯한 급경사와 …
조회수 107 2017-12-15
데일리카
아우디 2세대 R8 쿠페 V10플러스 시승기
아우디의 수퍼 스포츠카 R8 2세대 모델을 시승했다. 콰트로에서 아우디스포츠로 사명을 바꾼 아우디 고성능 디비전의 플래그십 모델이다. 2015년 제네바쇼를 통해
조회수 450 2017-12-14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쉐보레 볼트EV 워즈오토 10대 엔진상 수상
쉐보레 볼트EV(Bolt EV)가 워즈오토 10대 엔진(2018 Wards 10 Best Engines Award)에 이름을 올렸다. 워즈오토는 볼트EV의 장거
조회수 13 11:31
오토헤럴드
아우디, 전기 스포츠카 ‘e-트론 GT’ 개발중..출시 일정은?
아우디가 전기 스포츠카를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18일 독일 자동차 매체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트에 따르면, 피터 메르텐스(Peter Mer
조회수 21 11:53
데일리카
르노삼성, SM3 Z.E.·트위지 마케팅 강화..전기차에 집중
르노삼성은 내년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SM3 Z.E. 트위지, 1톤 전기트럭 등 전기차를 중심의 사업을 강화할 것으로 확인돼 관심이 모아진다. 15일 르노삼성
조회수 77 2017-12-15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동남아의 자동차 애프터마켓 시장을 노려라
자동차 영역은 크게 제작 단계의 영역과 이후 소비자에게 전달되는 영역으로 나눈다. 전자는 비포, 후자는 애프터마켓이다. 따라서 자동차 애프터마켓은 자동차가 소비
조회수 8 11:31
오토헤럴드
도요타의 자만? 전기차 대신 수소차 전략은 함정
테슬라는 세계 최초의 대형 전기 트럭 세미, 스포츠카 로드스터 2세대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특히 세미는 전문가의 예측들보다 더 낮은 경쟁력 The post 도
조회수 20 11:52
카가이
[이경섭칼럼]현대 투싼, 독일 ADAC 배출가스 도로테스트서 꼴찌 충격
세계적인 권위를 자랑하는 독일 최대 자동차클럽인 ADAC의 친환경테스트(ADAC Ecotest)에서 한국산 자동차들이 충격적인 최하점수를 받았다. 독일 자동차
조회수 11 11:50
카가이

테크/팁 소식

[아롱테크] 메탄올 워셔액 내년부터 사용 금지
일부 공산품과 생필품에 포함된 위해물질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으면서 관련법령이 개정되는 등 환경관련 규제가 강화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자동차에 널리 사용되
조회수 18 11:52
오토헤럴드
이 겨울, 폭설이 두렵지 않은
최강 한파 기록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도로는 얼어 붙었고 강원 산간 지역에는 폭설이 내려 오도가도 못하는 지역이 발생했다. 연일 크고 작은 사고 소식도 전해진
조회수 113 2017-12-15
오토헤럴드
살얼음이 덮힌 노면..겨울용 타이어를 장착해야만 하는 이유는?
겨울철에는 눈이나 비가 내려 도로가 살얼음이 덮힌 경우가 많다. 차량들은 주행하다가 갑작스러운 상황에서 제때에 멈추지 못하고 운전자의 의지와는 달리 차…
조회수 856 2017-12-15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