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시승기] 화려한 프리미엄으로 수입 스포츠세단과 차별화-제네시스 G70-

오토데일리 조회 수3,306 등록일 2017.09.25

[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의 고급브랜드 제네시스가 생소한 중형 스포츠 세단 시장에 첫 발을 내딛었다.

지난 15일 제네시스의 세 번째 모델 G70이 데뷔했다. G70은 현대차가 모든 역량을 쏟아 부어 개발한 모델이다. 

제네시스 G70은 지난 15일 출시행사를 갖고 나흘이 지난 21일부터 계약을 받아 첫 날 2,100 대의 실적을 올렸다.

현대차 관계자는 "단 한대의 가감도 없이 이 정도 실적을 올린 것은 기대 이상"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는 처음 도전하는 만큼 디자인, 주행성능, 첨단장비 등 G70의 모든 부분에 심혈을 기울였다.

현대차가 심혈을 기울여 만든 G70이 메르세데스 벤츠 C클래스, BMW 3시리즈가 장악하고 있는 중형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시장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까? 

먼저 G70은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답게 내.외관이 꽤나 고급스럽다.

인테리어는 센터페시아 중심에 있는 로터리식 버튼들이 유광 블랙에 알루미늄재질로 이뤄져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한다.

나파 가죽시트는 세밀한 스티치작업이 더해져 정성을 들인 모습이 잘 드러난다. 

먼저 타 본 미국 자동차 매체도 “G70의 인테리어가 윗그레이드인 G80과 EQ900처럼 퀼트 패턴으로 스티치된 나파 가죽으로 아름답게 완성됐으며 알루미늄 장식, 스웨이드와 같은 헤드라이너, 고급 플라스틱은 G70의 캐빈을 최고의 장소로 만들어 준다”고 평가하고 있다.

후륜 기반의 G70은 크기가 작고 날렵해 제네시스 라인업 중 가장 스포츠 성능이 뛰어난 모델이다.  

시승차량은 제네시스 라인업 중 가장 고성능이 3.3 터보 GDi 모델이다. 고속도로에 진입하기 전까지 컴포트 모드에서의 첫 느낌은 상당히 안정적이고 부드럽다.

무게감 있는사운드에 엑셀 반응도 경쾌하다. 고속도로에서 스포츠 모드로 변환시키자 운전석 시트가 갑자기 등과 옆구리에 밀착돼 온다.

세미 버킷시트의 탄탄한 쪼임이 안정감을 더해준다. 엑셀을 힘껏 밟자 최고출력 370마력을 뿜어내는 3.3 트윈터보 엔진답게 강력한 힘을 발휘했다.

스포츠모드로 전환될 때 스티어링 휠, 서프펜션, 변속 모드가 센터페시아 디스플레이를 표시된다. 

곡선주로에서 고속으로 선회해도 좀처럼 균형이 흐트러지지 않고 안정감 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 차량에 적용된 승차감과 차체 균형을 유지해주는 전자제어 서스펜션(ECS), 그리고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시스템(R-MDPS), 곡선 구간의 차체 제어 능력을 키우는 다이내믹 토크 벡터링 시스템 잘 조화를 이룬 것 같다. 

제네시스 G70을 직접 경험한 외신들도 “최근 몇 년동안 많은 한국차는 유럽차에 비해 곡선주행 능력이 떨어졌지만 G70은 고급차에 적합한 승차감과 완벽하게 균형을 이루는 서스펜션이 잘 튜닝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평가했다. 

약간 아쉬운 점은 뒷좌석 공간이다.

G70은 뒷좌석 시트와 앞좌석 등받이 사이의 공간이 다소 좁다. 웬만큼 덩치가 있는 어른은 레그룸이 넓지 않아 장거리 운행시에는 다소 불편할 수도 있다. 이를 보완한 것이 깊숙한 뒷좌석의 힙 포지션이다. 몸을 뒤로 젖히고 힘을 충분히 시트에 붙이면  그런대로 괜찮은 공간이 확보된다.

현대차는 G70의 판매 목표를 올해 5천 대, 내년부터는 연간 1만5천 대를 판매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차가 지금까지 G70에 쏟아 부은 것을 감안하면 다소 낮은 목표량이다.

이는 중형 스포츠세단 시장 규모가 중.대형급 시장보다 규모가 작은데다 중형 프리미엄 세단 시장은 현대차가 처음 진출하는 세그먼트여서 보다 조심스럽게 접근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G70은 BMW 3시리즈, 메르세데스 벤츠 C클래스가 독주하고 있는 중형 스포츠세단 시장에서 도전을 시작한다.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제네시스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2015년
    슬로건
    인간 중심의 진보(Human-centered Luxury)
  • 제네시스 제네시스 G70 종합정보
    2017.09 출시 중형 08월 판매 : 1,138대
    휘발유, 경유 1998~3342cc 복합연비 8.6~15.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남다른 차, 르노삼성 QM6 가솔린 국내 최초 연간 2만대 돌파
르노삼성 중형 가솔린 SUV QM6 GDe가 동급차로는 국내 최초로 2만대 판매의 벽을 돌파했다.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QM6 GDe가 지난해 9월 출시 이후 8
조회수 708 2018-09-21
오토헤럴드
아우디, 최초의 전기 SUV e-트론 공개..내년 국내 투입 계획
아우디 최초의 전기차가 공개됐다. 주행거리는 400km 수준이다. 아우디는 17일(현지 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브랜드 최초의 양산형 순수전기차 e-트론…
조회수 1,078 2018-09-20
데일리카
폭스바겐, 내년 초 페이스리프트 파사트 공개 예정..달라지는 점은?
폭스바겐이 2019 파사트 페이스리프트를 공개할 예정이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 익스프레스에 따르면 파사트는 이번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업데…
조회수 2,069 2018-09-19
데일리카
배우 구혜선도 탄다는 경차..안 팔리는 바로 그 이유가...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경차 판매량이 20개월 연속 감소했다. 18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7월 경차 판매는 1만1068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조회수 3,309 2018-09-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쌍용차 쌍가락지, G4렉스턴과 티볼리의 재무장
쌍용차가 주력 브랜드인 G4 렉스턴과 티볼리의 진용을 새로 짰다. 상품성을 크게 강화한 2019년형 모델을 차례로 등장시켰고 이에 맞춰 국내는 물론 해외 판매에
조회수 402 2018-09-21
오토헤럴드
기아차, 하도급 근로자 1300명 직접 고용 결정..노사 갈등 종식
기아차가 노사 갈등으로 남아있던 사내 하도급 근로자 직접 고용을 실시한다. 기아자동차 노사는 21일 ‘사내하도급 특별합의’를 통해 내년까지 사내 하도급 …
조회수 133 2018-09-21
데일리카
현대차 대박, 수소전기트럭 1000대 스위스 공급 계약
현대차가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수소 전기차 분야에서 괄목할 성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국제상용차 박람회가 열리고 있는 독일 하노버에서 현대차가 스위스 H2 En
조회수 282 2018-09-20
오토헤럴드
현대차, 증강현실 내비 개발...스위스 웨이레이 전략 투자
스마트 모빌리티에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는 현대차가 이번에는 스위스 홀로그램 전문 업체인 웨이레이에 전략 투자를 단행했다. 2012년 설립된 웨이레이는 전체 직
조회수 266 2018-09-19
오토헤럴드
캠리 잡겠다던 신형 어코드의 선전포고는 엄포였나
혼다코리아는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하면서 경쟁모델인 토요타코리아 캠리와의 정면승부를 예고했다. 하지만 지난 5월 출시 이후, 3개월 간의 성적표를 살펴보니
조회수 1,872 2018-09-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푸조, e-레전드 콘셉트 공개..레드로한 디자인 ‘주목’
푸조가 20일 레트로한 인상을 지닌 자율주행 전기차 콘셉트 ′e-레전드(e-LEGEND)′를 공개했다. 푸조의 대표작인 504 쿠페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e
조회수 132 2018-09-21
데일리카
핫해치의 정수,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 벤츠가 새로운 엔트리급 AMG 모델을 공개했다. 정식명칭은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이다. 기존보다 더 날렵한 핸들링과 디자인 그리고
조회수 597 2018-09-20
오토헤럴드
[프리뷰] 메르세데스 AMG A35
메르세데스 AMG가 자사의 라인업을 확장하면서 새롭게 만들고 있는 35라인업의 첫 번째 타자인 A35 4매틱이 모습을 드러냈다. 트윈스크롤 터보차저를 적용한 2
조회수 442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2018 파리모터쇼 - BMW 뉴 X5 /  M5 컴페티션 공개
BMW는 오는 10월 4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되는 ‘2018 파리 모터쇼’에서 이전 세대보다 한층 더 진보된 4세대 뉴 X5와 새로운 차원의 운전 재미를 제공하
조회수 168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MINI, 브렉시트(Brexit) 이후 한 달간 영국 공장 패쇄 결정
안팎으로 단종설에 휘말리고 있는 미니가 이번에는 한달여 간 공장을 패쇄하기로 결정했다. 미니의 정신적 고향이자 주요 생산기지인 영국에서 벌어지는 일이다. 최근
조회수 198 2018-09-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야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인피니티(Infiniti)는 일본차 닛산의 고급 브랜드에 속하는데, 처음으로 선보인 건 지난 1989년의 일이다. 대중차 이미지가 강한 닛산이 북미시장을 공략하
조회수 1,002 2018-09-19
데일리카
[시승기] 사륜구동의 진가를 알 수 있는 SUV..르노삼성 QM6
SUV 하면 그 주력은 디젤 엔진이지만, QM6는 가솔린이 주력이다. 물론, 디젤도 있지만 말이다. 때문에 QM6 디젤은 그 빛이 강하게 드러나지 않는 게 사
조회수 487 2018-09-18
데일리카
쉐보레 스파크 페이스리프트 시승기
경차가 갖고 있는 이미지는 어떤 것일까를 진지하게 고민해 본 적이 있다. 국내에 처음으로 경차인 티코가 등장했을 때, 이 차를 비하하는 여론도 있었고 어떤 이들
조회수 613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전기차 e-트론 공개한 아우디..국내에도 충전소 400개 설치 계획
아우디가 글로벌 시장에서의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확충한다. 국내 또한 400개의 충전소 확충이 예고됐다. 아우디는 17일 (현지 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조회수 273 2018-09-21
데일리카
폭스바겐 ID 버즈 전기차로 변신, 레벨4에 550km 달려
폭스바겐을 상징하는 레트로 ID 버즈가 30분 급속 충전으로 최대 550km를 달릴 수 있는 전기차로 변신했다. 독일 하노버에서 개막한 국제상용차전시회에서 세계
조회수 291 2018-09-20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전차종에 전기차 구축 2022년까지 10만대 보급
폭스바겐 그룹이 바로 어제(17일, 현지시각) 향후 2022년까지 전기차 10만대를 보급하겠다고 선언했다. 간혹 인터뷰를 통해 자사의 전동화 계획을 암시한 바는
조회수 354 2018-09-1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불란서 자동차 #12] 악삼메가? 이 정도 알면 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를 통해 한국 시장에 소개된 '르노(Renault)'를 비롯해 자동차에 조금 관심을 기울이면 한불모터스에서 수입·판매하는 푸조·시트로
조회수 73 2018-09-21
오토헤럴드
[흑역사 #3] 못생긴차 단골, 쿠페형 SUV 쌍용차 액티언
전 세계 여러 매체가 선정하는 못생긴 차 순위에 매번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국산 대표 모델은 쌍용차 로디우스와 액티언이다. 이 가운데 액티언은 중국 상하이자동차
조회수 135 2018-09-21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사고시 가장 안전한 자리는 중앙 뒷좌석..왜?
추석과 같은 명절에는 교통정체와 통행이 집중되고 장시간 운전으로 피로도가 증가되고 집중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사고 발생 위험이 높다.명절 연휴…
조회수 616 2018-09-20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메르텐스 아우디 기술 총괄, “현대차와의 수소차 협력..이제 막 논의단계”
현대차와 아우디의 수소차 협력에 대한 로드맵이 나오기 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전망된다. 피터 메르텐스(Dr. Peter Mertens) 아우디AG 기술개발
조회수 116 2018-09-21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후측방 단거리 레이더 독자 개발 성공..2020년 공급 계획
현대모비스는 21일 자율주행 차량용 단거리 레이더를 개발하는 데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는 합자개발 에 의존하지 않은 국내 순수 기술로만 개발된 최초의…
조회수 109 2018-09-21
데일리카
혼다 서스펜션에 대한 이야기 (2)
앞서 1부에서는 좋은 서스펜션의 조건 중 첫 번째인 ‘확실히 진동을 흡수할 것에 대해서 설명했었다. 이번에는 두 번째인 ‘리어 서스펜션이 제대로 능력을 발휘할
조회수 123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추석 장거리 안전 운전, 가장 신경 쓰이는
운전자들이 장거리 운전 시 가장 신경을 많이 쓰는 요소는 ‘차선 변경’인 것으로 나타났다. 불스원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20대부터 40대 남녀 350명을 대상으
조회수 80 2018-09-20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