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티볼리는 죽었다? '천만의 말씀 만만의 콩떡'

오토헤럴드 조회 수3,774 등록일 2017.08.07
 

현대차 코나 또 기아차 스토닉 같은 쟁쟁한 신차가 나오면서 쌍용차 티볼리는 사망 선고를 받기 직전까지 내몰렸다. 상대는 강했고 공세도 만만치 않았지만 모두의 예상을 깬 기적 같은 일이 일어났다. 7월 판매를 보면 티볼리는 4479대로 3145대, 1342대가 팔린 코나와 스토닉을 가볍게 제압했다.

완성도 높은 상품성에 충성 고객이 많고 무엇보다 쌍용차가 사활을 걸고 주력한 덕분이다. 지난 7월, 쌍용차는 더 강력한 티볼리 아머를 출시했다. 그리고 수십만 가지로 모습을 바꿀 수 있는 스페셜 모델 기아 에디션도 함께 등장했다.

티볼리와 같은 소형 SUV의 주 타깃을 생각하면 취향대로 고르고 멋대로 꾸밀 수 있도록 한 것은 묘수다. 시승하는 플라잉 레드 티볼리 아머 'LX’도 화이트 투톤 익스테리어 패키지와 커스터마이징으로 색다른 분위기를 냈다.

카본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가 적용됐고 후드 데칼, 18인치 휠로 멋을 부렸고 안쪽에도 다양한 패키지가 적용돼 기본 가격 2420만원에 658만원을 더 보탠 3078만원짜리다.

귀엽다 예쁘다, 이제부터 식스팩이다.

 

티볼리의 이전 느낌은 예쁘거나 귀엽다였다. 갑옷, 군용차, 기갑차 그리고 미국 풋볼 선수의 보호장구와 메카닉, 아머를 별칭으로 붙인 티볼리는 범퍼를 포함한 프론트 이미지를 단단하고 강하게 바꿨다.

범퍼 상단은 크롬 라인으로 몰딩했다. 안개등 주변은 두툼한 베젤로 마무리하고 휠 하우스에서 시작한 가드를 인테이크 홀까지 연결해 놨다. 그릴도 오픈형으로 다시 설계해서 공격적인 모습을 갖게 했다. 측면에도 몇 가지 변화가 있다.

캐릭터 라인을 프론트에서 리어 펜더까지 시원스럽게 연결했고 다이아몬드 컷팅 블랙 휠, 카본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로 미식 축구 오펜스의 라인맨처럼 저돌적인 풍모를 강조했다.

강렬한 레드 컬러에 블랙 컬러의 후드와 테일게이트 데칼까지 더해져 어디서나 시선을 받는 것도 티볼리 아머를 타는 특권이다. 실내 변화는 많지 않다. 시트와 도어 트림에 퀼팅 패턴을 새로 적용됐고 인스트루먼트 패널, 스티어링 휠의 버튼 레이아웃에 변화를 줬다.

 
 

LED 무드램프에는 새로운 컬러가 비상 스위치 버튼의 패턴에도 변화를 줬다. 작은 변화지만 고급스러운 느낌이 이전보다 더해졌다.  인테리어의 기본 구성에 변화는 없지만 티볼리 아머는 많은 장점을 갖고 있다.

1열과 2열 공간이 넉넉해 머리나 다리 그리고 어깨에 여유가 있다. 화물 적재 공간은 기본 423리터, 2열 시트가 전부 접히기 때문에 더 많은 화물을 실을 수 있다. 여기저기 다양한 크기의 소품을 수납할 수 있는 공간도 많았다.

무엇보다 재미있는 운전에 필요한 것들이 가득하다. 기본적으로 D컷 스티어링 휠의 그립감이 뛰어나고 윈드 글라스의 전방 시야, 실린더 타입 미터클러스터도 운전을 편하게 또 재미있게 해준다. 클러스터의 배경색은 6개까지 바꿀 수 있고 야간에는 아예 꺼버릴 수도 있다.

사운드 시스템은 6개의 스피커로 구성이 됐고 7인치 AVN 시스템, 운전석 통풍시트, 열선스티어링휠, 2열 열선시트 등 동급에서는 보기 힘든 편의사양도 가득했다.

풍부한 운전의 재미, 조금은 거친 맛도 필요하다.

 
 
 

쌍용차는 벤츠 기술이 적용된 e-XGi160 엔진에 유독 자부심이 강하다. 최고 출력 115ps, 최대 토크 30.6kg·m을 발휘하는데 벤츠의 엄격한 시험 기준을 통과했고 따라서 그 수준의 내구성과 신뢰성을 갖추고 있다고 본다.

e-XGi160 디젤 엔진에서 주목할 것은 1500rpm부터 시작하는 최대 토크다. 스로틀을 조금만 열어도 이 정도 차급에서는 보기 힘든 경쾌한 발진 능력을 보여준다. 경사가 심한 언덕길에서 가속을 해도 2000rpm을 넘지 않는다.

낮은 회전수에서 토크의 정점을 찍으면서 출발은 경쾌하게, 연비는 좋게, 소음까지 잡는 효과를 보게 했다. “꽤 빠르게 출발하고 속도를 올려주는 타이밍, 중속에서 고속으로 연결되는 맛이 좋고 의외로 조용하다”라고 정리한다.

변속기는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시승차에는 4륜 구동 시스템이 탑재돼 있다. 도로 상태나 운전 조건을 파악해서 알아서 구동력을 배분하는 전자제어식 시스템으로 평상시에는 전륜에 100% 동력을 보내지만 눈길이나 빗길 같은 험로에서는 사륜구동으로 자동 전환된다.

 
 
 

경사로나 급회전 또 빠르게 출발할 때도 제어를 해주기 때문에 라이드와 핸들링이 즉각적이고 민첩했다. 차체의 균형이 무너지기 쉬울 때 전륜과 후륜의 동력이 적절하게 배분되기 때문에 어느 순간에도 균형을 잃지 않는 것도 인상적이다.

Normal, Comfort, Sport의 3개 운전 모드, 또 스마트 스티어 같이 주행 특성을 제어하는 여러 기능을 활용하면 더 재미있고 안전한 운전을 즐길 수 있다. 이 가운데 스마트 스티어를 선택하면 주차를 포함한 운전 상황에 맞춰 조작력을 각각 다르게 전달해 준다. 주차를 할 때는 부드럽게, 고속으로 달릴 때는 묵직하게 반응을 해 준다는 얘기다

 
 

전륜 맥퍼슨 스트럿, 후륜 토션빔 서스펜션은 부드러운 특성을 갖고 있다. 과속방지턱이나 노면이 거친 도로를 달리다 보면, 세단처럼 조금 물렁한 느낌이 든다. SUV답게 조금은 거칠게 반응하는 맛이 아쉽지만 요즘 트렌드가 그렇단다.

대신 바디 강성이 견고하다. 굽은길을 고속으로 휘잡아 돌려도 조금 거칠게 다뤄도 하나로 움직이는 듯한 느낌, 또 어느 한쪽이 들뜨거나 롤 발생이 크지 않다. 고장력 강판을 아주 많이 사용했고 첨단 공법으로 접합을 한 효과다.

시승차는 7개의 에어백을 기본으로 긴급제동, 차선유지보조, 스마트 하이빔, 전방추돌경고, 차선이탈 경보, 그리고 슈퍼비전 클러스터로 구성된 스마트 드라이빙 패키지가 적용돼 있다.

<총평>

 

티볼리가 지금까지 미모로 시장을 지배해왔다면 앞으로는 다양성이 최대 강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티볼리 아머만 해도 여러가지 테칼로 특별하게 꾸밀 수 있고 기어 에디션으로 단 하나뿐인 티볼리를 만들어 낼 수도 있다. 고르는 재미부터 삼삼해진 티볼리 아머, 따라서 수명이 다한 것으로 생각하면 오산이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티볼리 종합정보
    2017.07 출시 소형SUV 06월 판매 : 3,695대
    휘발유, 경유 1597cc 복합연비 10.7~14.7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오프로드 강화, 지프 컴팩트 SUV ‘올 뉴 컴패스’ 출시
지프 컴팩트 SUV ‘올 뉴 컴패스’가 17일 출시됐다. 올 뉴 컴패스는 레니게이드와 체로키의 중간에 위치한 세그먼트로 지프의 핵심 SUV 라인업을 완성시켜준
조회수 548 2018-07-17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신형 EQ900, 수도권 외곽서 포착..확 바뀐 외관 ‘눈길’
오는 하반기 국내 출시가 예정된 제네시스 EQ900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포착됐다. 13일 데일리카는 제네시스 EQ900의 부분변경 모델로 추정되는 테스트 차
조회수 5,192 2018-07-13
데일리카
현대·기아차, 국내 최초 전 차종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
현대·기아자동차가 구글, 카카오모빌리티와 손잡고 고객들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동시에 높여줄 혁신적인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국내 소비자들에게 제공한다.현대·기아차는
조회수 2,403 2018-07-12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자동차 튜닝 축제, 2018 서울오토살롱 19일 개최
서울오토살롱 사무국이 ‘2018 서울오토살롱’ 전시행사를 오는 7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 국토
조회수 137 2018-07-17
오토헤럴드
부정검사 의심 전국 148개 민간검사소 점검, 44곳 적발
국토교통부와 환경부가 전국 1700 곳의 지정정비사업자 중 부정 검사가 의심되는 148곳의 안전 검사 및 배출가스 검사 실태를 점검·확인한 결과를 공개했다. 이
조회수 93 2018-07-17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벤츠, 주요 모델에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 애플리케이션 활성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12일부터 스마트폰 통합 패키지가 장착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주요 모델(18년식 기준이며, 일부 모델은 제외임)에서 ‘안드로이
조회수 105 2018-07-17
글로벌오토뉴스
“경쟁차가 없다!”..절대 강자로 떠오른 전기차 ‘볼트 EV’
쉐보레의 전기차 볼트EV가 국내 전기차 시장의 절대 강자로 떠올랐다. 국내 전기차 중 가장 많은 등록 대수를 기록하면서다. 16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
조회수 2,356 2018-07-16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렉서스, 고성능 브랜드에 변화 예고..‘F 하이브리드 GT’ 출시 계획
렉서스가 고성능 ′F′ 브랜드에 전기동력을 사용하는 모델을 추가할 계획이라고 밝혀 주목된다.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익스프레스는 15일(현지시각) 사와 요시…
조회수 104 2018-07-17
데일리카
벤츠, 새로운 SUV 개발 가능성 제기..경쟁 상대는 레인지로버 스포츠
벤츠가 레인지로버 스포츠와 경쟁할 새로운 SUV를 개발할 것이란 주장이 제기됐다. 17일 독일 자동차 전문 매체 아우토빌트는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 메르세…
조회수 201 2018-07-17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렉서스 5세대 LS500h 시승기
렉서스 5세대 LS500h를 시승했다. 스타일링 디자인과 익스테리어에서는 렉서스만의 독창성을 전면에 내 세우면서 주행성에서는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들과의 경쟁을
조회수 253 2018-07-16
글로벌오토뉴스
바다가 두른 섬
평일 오전 꽉 막힌 출근 행렬을 뒤로하고 뻥 뚫린 반대편 차선을 달릴 때 느끼는 감정은 그 최종 목적지가 또 다른 콘크리트 속 이름 모를 도시가 아닌 육지와 떨
조회수 253 2018-07-16
오토헤럴드
르노 클리오, 따져보면 소형 SUV 부럽지 않은 해치백
지난 5월 출시된 르노 클리오는 6월에 756대가 팔렸다. 국내에 처음 소개된 신차치고는 초라해 보이지만, 현대차 i30의 월평균 판매량은 이보다 낮은 300대
조회수 509 2018-07-12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구글 웨이모, 자율주행 택시 시험에 재규어 I-페이스 투입..‘주목’
구글 웨이모가 재규어 I-페이스를 활용해 대규모 자율주행차 테스트에 돌입한다. 17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웨이모는 …
조회수 112 2018-07-17
데일리카
폴스타 2, 내년 데뷔 계획..테슬라 모델3와 경쟁
볼보의 고성능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가 2019년 제네바 모터쇼에서 새로운 전기차 세단 폴스타 2를 공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해외 자동차 …
조회수 614 2018-07-16
데일리카
전기차 리더 테슬라, 2년 후 7위로 추락 전망..새로운 1위는?
테슬라가 2년 후에는 전기차 시장에서 7위를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와 주목된다. 16일 블룸버그의 PA컨설팅에 따르면, 테슬라 브랜드는 내년까지 전기…
조회수 164 2018-07-16
데일리카
폭스바겐 비틀, 순수 전기차로 출시될까..4도어 채택도 ‘주목’
폭스바겐 차세대 비틀이 전기차로 출시될 전망이어서 주목된다. 13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모티브뉴스유럽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폭스바겐은 비…
조회수 660 2018-07-13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필수 칼럼] 툭하면 터지는 차량 화재..소화기 탑재 의무화 한다면...
자동차 관련 주제는 항상 넘치고 관심 있는 분야이지만 최근 관심이 없이 지나갈 수 있는 내용 하나가 눈에 띄었다. 바로 5인승 이상의 차량용 소화기 탑재 의…
조회수 71 2018-07-17
데일리카
[구상 칼럼] SUV의 급부상..세단은 정말로 종말을 맞게 될까?
세단의 인기가 줄어들고 SUV가 대중화되면서 미국의 포드는 이제 세단을 만들지 않기로 했다고 한다. 게다가 크라이슬러 그룹 역시 세단 중심의 크라이슬러…
조회수 514 2018-07-16
데일리카
인피니티 QX50, 가변압축비 엔진 탑재한 최초의 SUV
올해는 닛산코리아의 국내 출범 10주년이 되는 해이다. 10주년을 맞아 닛산 브랜드는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중심의 전동화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강화하는 모습을 보
조회수 181 2018-07-16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타이어, 도로까지 솟구치는 역대급 폭염 대처법
고속도로 노면이 솟구쳐 오를 정도의 무더위가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 자동차의 여러 부품 가운데 계절 변화에 가장 민감한 것이 타이어. 부족한 공기압은 뜨거운 아
조회수 328 2018-07-17
오토헤럴드
등록 자동차 2300만 대, 인구 2.3명당 1대 소유
국토교통부가 운영하고 있는 자동차관리정보시스템(VMIS)에 따르면 2018년 6월 말 현재, 우리나라의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가 2017년 말에 비해 약 1.6%
조회수 115 2018-07-16
오토헤럴드
5인승 이상의 차량용 소화기 탑재 의무화 재추진해야
자동차 관련 주제는 항상 넘치고 관심 있는 분야이지만 최근 관심이 없이 지나갈 수 있는 내용 하나가 눈에 띠었다. 바로 5인승 이상의 차량용 소화기 탑재 의무화
조회수 82 2018-07-16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