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아 카니발 이달 북미 출시 "못해도 토요타 시에나는 잡을 것"

오토헤럴드 조회 수1,436 등록일 2021.02.1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기아 카니발

카니발 북미용 차명 '세도나'는 삭제됐다. 전 세계 모든 시장에서 '카니발'이라는 차명을 쓴다. 세도나는 카니발이 미국에서 쓰는 차명이었고 한때 현대차 엠블럼을 달고 '앙투라지'로 팔리기도 했다. 오는 23일 미국 시장에 첫 선을 보이는 것도 '기아 카니발'이다. 해외 차명을 국내와 같게 변경한 것은 지난해 옵티마를 K5로 바꾼 이후 두 번째다.

카니발은 쏘울(SOUL)로 시작하는 기아 비세단 차종 정점에 서는 모델로 3열을 갖춘 7인승, 8인승으로 북미 MPV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기대와 달리 토요타 시에나, 혼다 오디세이, 크라이슬러 퍼시피카가 각축을 벌이는 북미 미니밴 시장에서 카니발, 아니 세도나는 존재감이 없었다. 지난해 연간 판매량이 1만3000대로 한 달 1000대 정도를 파는 데 그쳤다.

미국 미니밴 연간 수요는 약 20만대다. 가장 많이 팔리는 모델은 지난해 8만4000대를 기록한 크라이슬러 퍼시피카다. 혼다 오디세이(8만3409대), 토요타 시에나(4만2000대)가 뒤를 잇는다. 판매 격차가 상당한데도 기아는 카니발이 세도나와 다른 성과를 낼 것으로 자신하고 있다. 이런 자신감은 카니발이 갖고 있는 디자인과 상품성, 가격 경쟁력 그리고 텔루라이드와 쏘렌토 등을 통해 구축한 브랜드 이미지에서 나온다.  

토요타 시에나

기아는 북미용 카니발이 탑승 공간과 화물 적재 공간, V6 3.5 가솔린 엔진에서 나오는 최고 출력(290마력)이 경쟁 모델 가운데 가장 뛰어나고 높을 뿐 아니라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을 포함한 첨단 운전 보조시스템(ADAS), 인포텐인먼트, 커넥티드 시스템에서 비교가 되지 않는 우위에 있다고 본다. 

가격 경쟁력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아 카니발 국내 시작 가격은 3160만원이지만 북미용은 기본 사양이 풍부한 시그니처 9인승이 주력이라고 했을 때 3985만으로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최저 트림 시작 가격 3만5045달러(3852만원)과 비슷하다. 토요타 시에나는 3만4460달러, 혼다 오디세이는 3만2090달러부터 시작한다. 

그러나 카니발에 적용되는 기본 사양에 맞춰 경쟁차 트림을 조절하면 혼다 오디세이는 4만2000달러(약 4600만원) 이상, 토요타 시에나는 4만6000달러 이상, 크라이슬러 퍼시피카는 그 이상으로 가격이 치솟는다. 카니발 상품성뿐만 아니라 가격 승부도 해볼 만하다고 보는 이유다. 한편 기아 관계자는 "옵티마에서 국내 차명과 같게 변경된 K5는 대단한 성공을 거뒀다"라며 "못해도 토요타 시에나는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자동차, 픽업트럭
현대자동차는 16일(금) 온라인을 통해 '싼타크루즈'를 공개하고 미국 RV 시장 확장에 나선다고 밝혔다.싼타크루즈는 SUV와 픽업트럭의 장점을 결합한 신개념 ‘
조회수 1,138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MPV라고 주장하는 현대차
현대차 스타리아 시승했습니다. 참 드문 디자인에 실내 구성이나 시트 구성 다 만족스러운데, 디젤 파워트레인 질감은 썩 좋지가 않았습니다. 카니발하고 비교가 많이
조회수 220 2021-04-16
오토헤럴드
이제 세상에 나온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대자동차가 북미 시장을 겨냥해 새롭게 선보이는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이 현지시간으로 15일,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신차는 스포츠유틸리티차량과
조회수 332 2021-04-16
오토헤럴드
‘아우디 Q4 e-트론’ 및 ‘아우디 Q4 스포트백 e-트론’ 최초 공개
아우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 가 아우디 최초의 컴팩트 전기 SUV ‘아우디 Q4 e-트론(Audi Q4 e-tron)’과 ‘아
조회수 274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최초의 컴팩트 순수 전기 SUV 아우디 Q4 e-트론 및 아우디 Q4 스포트백 e-트론 온라인 월드프리미어 공개
아우디가 아우디 최초의 컴팩트 전기 SUV ‘아우디 Q4 e-트론(Audi Q4 e-tron)’과 ‘아우디 Q4 스포트백 e-트론(Audi Q4 e-tron S
조회수 85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콘티넨탈, 360도 탐지 가능한 6세대 장거리 레이다 센서 선보여
세계적인 기술 기업 콘티넨탈(http://www.continental.com)이 오는 4월 21일부터 열리는 상하이 모터쇼에서 6세대 장거리 레이다(long-r
조회수 94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기아-SK이노베이션, 하이브리드카 배터리 공동 개발한다
현대차·기아와 SK이노베이션이 공동으로 하이브리드카(Hybrid Electric Vehicle, HEV) 배터리를 개발한다고 16일(금) 밝혔다. 현대차·기아와
조회수 79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콤팩트 순수전기 SUV
아우디가 브랜드 최초의 콤팩트 순수전기 SUV 'Q4 e-트론'과 'Q4 스포트백 e-트론'을 월드프리미어 행사를 통해 최초로 공개
조회수 70 2021-04-16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벤츠,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 전 세계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가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The new EQS)를 15일 오후 6시(현지 시각)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 사이트를 통해 세계
조회수 272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별에서 온 그대, 현대 스타리아 2.2 디젤 7인승
현대 스타렉스의 후속 모델인 스타리아를 시승했다. 스타리아는 상용차량의 이미지가 강한 스타렉스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는 디자인 변화와 다양한 공간 활용성을 통해
조회수 161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