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도로 위 명품' 마세라티,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

오토헤럴드 조회 수1,892 등록일 2020.06.0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마세라티와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는 최고급 소재와 절제된 디자인,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고수되는 질 높은 제작 공정을 바탕으로 소량 생산의 특수성까지 더해지며 도로위 명품 같은 모델이다. 고품격 경량 나파 가죽으로 이뤄진 실내는 정교한 마감은 물론 자동차에서 좀처럼 만나기 어려운 직조 패턴이 더해져 이탈리아의 특별한 명품을 걸친 기분이다. 3.0리터 V6 트윈터보 엔진과 ZF 8단 자동변속기 조합은 시종일관 고막을 자극하는 묵직한 배기음과 함께 진중하지만 여유로운 주행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지난달 국내 시장에 출시된 마세라티 제냐 펠레테스타 에디션은 특수한 설계 및 정교한 마감을 통해 제작된 가죽이 인테리어에 투입된 모델로 나파 가죽 스트립을 교차 직조한 획기적인 소재가 사용되며 특별함을 추구했다. 특히 고급스러운 브론즈 색상이 3중으로 코팅된 외관과 르반떼 S 그란스포트, 콰트로포르테 S Q4 그란루쏘 2종의 차종에 20대 한정판으로 출시되며 진정한 명품의 의미는 짙어졌다.

먼저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의 외관 디자인은 앞서 2016년 국내 시장에 첫발을 디딘 이후 지금까지도 시대적 트랜드에 전혀 뒤처지지 않는 날렵한 쿠페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의 면모가 여전하다. 콘셉트카 쿠방의 모습을 거의 그대로 재현한 르반떼의 외관 디자인은 베스트셀링카 기블리의 모습도 곳곳에 비춰지며 브랜드 특유의 스포티하면서도 럭셔리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기존 마세라티 라인업에서 볼 수 없었던 얇고 날렵한 헤드램프는 마세라티 고유의 대형 라디에이터 그릴과 조화를 이뤄 날렵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이다.

비스듬히 기운 뒷유리창과 유선형 디자인, 4개의 머플러 팁이 강조된 후면부는 고성능 스포츠카의 면모를 드러내고 삼지창이 새겨진 그릴, 측면 휀더의 사다리꼴 에어 벤트, C 필러에 새겨진 로고 등을 통해 마세라티 고유의 정체성 또한 느낄 수 있다. 특히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의 경우 한정판의 의미를 더하기 위해 브론즈 색상의 외관과 함께 검은색 브레이크 캘리퍼와 짝을 이루는 21인치 고광택 헬리오 림이 장착되며 고급스러움이 강조됐다. 실내는 이탈리아어로 잘 짜여진 가죽을 뜻하는 펠레테스타 소재가 도어 트림을 비롯 시트와 손에 닿는 대부분에 아낌없이 사용됐다. 또한 기어노브 앞쪽으로 한정판 모델을 의미하는 레터링까지 더해지며 마치 고급 명품백을 마주한 기분이다.

파워트레인은 3.0 V6 트윈터보 가솔린 엔진과 ZF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최고출력 430마력, 최대토크 59.2kg.m의 성능을 갖췄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소요시간은 5.2초에 불과하며, 최고 속도는 264km/h로 동급 최고 성능을 자랑한다. 연비는 리터당 6.4km(도심 5.6km, 고속 7.8km)다.

주행 느낌은 진중한 바리톤 같은 배기음이 시종일관 귓전을 자극한다. 크롬 느낌의 패들 시프트를 이용해 시프트 다운을 거듭하면 엔진회전수가 높이 끓어오르고 이때 변속기 반응도 인상적이다. 가속페달에 힘을 싣다 살짝 덜 때면 여지없이 등 뒤에서 배기음이 터진다. 이밖에 해당 모델에는 에어스프링과 스카이훅 전자제어식 댐퍼가 적용된 서스펜션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되어 비교적 안정적인 승차감을 제공한다. 오프로드 모드 또한 제공하고 있어 다양한 노면에서 활용 가능해 보인다.

서스펜션은 전륜에 더블 위시본, 후륜에 멀티 링크 타입을 채용해 온로드와 오프로드를 가리지 않고 강력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도로 위 과속방지턱을 넘을 때 고급스러운 승차감은 예상외 반응이다. 50:50의 전후 무게 배분은 역동적이면서도 정교한 핸들링을 가능하게 한다. 여기서 토크 벡터링 시스템 또한 갖추고 있어 거친 길에서도 안정적인 승차감과 핸들링을 제공한다.

이 밖에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의 주행 편의 및 안전사양으로는 오토 스타트 앤드 스톱,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차선 이탈 경보 장치 등을 제공한다. 마세라티 르반떼 제냐 펠레테스타 에디션의 가격은 1억9200만원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토요타, 캠리 40주년 기념 모델 일본 출시
토요타가 2020년 8월 5일, 캠리의 부분 변경 모델과 함께 1980년 셀리카 캠리가 탄생한지 40주년을 기념한 특별 사양차 WS“Black Edition을
조회수 254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 ES 부분변경 모델 일본 출시
렉서스가 2020년 8월 6일, ES의 부분 변경 모델을 일본 시장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2018년에 일본에 출시된 현행 ES는 양산차 최초로 디지털 사이드
조회수 231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7’을 완성시키는 장기와 장점의 만남 ..BMW 745Le
플래그십 모델을 마주할 때면 설렘보단 긴장감이 앞선다. 늘씬하게 뻗은 차체가 전달하는 분위기와 그 속을 가득 채운 이야기들을 풀어내기가 여전히 쉽지 않은…
조회수 256 2020-08-07
데일리카
[영상시승] 911맛 카이엔, 카이엔 터보 쿠페
카이엔 터보 쿠페는 스타일과 성능 모든 면에서 완성도 높은 모습을 보여준 포르쉐의 쿠페 스타일 SUV 모델입니다. 카이엔이 등장한 지 17년 만에 등장한 변형
조회수 247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지프 그랜드체로키 인테리어
2021년형 지프 그랜드 체로키의 인테리어 가 주행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그랜드 체로키는 알파로에모의 조지오 뼈대에서 파생된 새로운 플랫폼을 베이스로 재설계되
조회수 205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머스크 “오토 파일럿 비판은 멍청한 짓”..목소리 높인 테슬라!
최근 세계 각국에서 벌어지는 오토파일럿(Autopilot)의 사고가 잇따르고 이에 대한 비판에 이어지자 테슬라 CEO인 엘론 머스크가 작심한 듯 비판 수위를 높
조회수 244 2020-08-07
데일리카
[스파이샷] BMW 2시리즈 쿠페
새롭게 디자인된 BMW 4시리즈 쿠페는 이달 초 생산에 들어갔으며 이제는 차세대 2시리즈 쿠페에 주목하고 있다. 독일 뮌헨 근처 물류센터에서 카메라에 포착된 프
조회수 164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랜드로버의 레인지로버의 경쟁 모델이 어느 순간 급속히 증가해 있다. 벤틸리 벤테이가와 롤스로이스 컬리넌, 마세라티 르반떼, 포르쉐 카이엔, 그리고 독일 프리미엄
조회수 167 2020-08-07
글로벌오토뉴스
소비자 리서치, ‘호감도’는 르노 캡처·‘관심도’는 제네시스 GV80..왜?
제네시스 GV80은 관심도에서, 르노 캡처는 호감도에서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글로벌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은 올해 상반기 출시…
조회수 308 2020-08-06
데일리카
EV트렌드코리아, 9월4일 개최..코나·넥쏘·니로·쏘울 등 전기차 시승 체험
EV트렌트코리아는 내달 4일 개막되는 전기차 전시회 ‘EV TREND KOREA 2020’에서는 다양한 전기차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6일 밝
조회수 184 2020-08-06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