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페라리 F8 트리뷰토, 첨단으로 무장한 극강의 스포츠카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608 등록일 2019.07.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페라리가 8기통 터보 엔진의 최신 스포츠 모델인 페라리 F8 트리뷰토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7월 18일, 서울 남산 제이그랜하우스에서 진행된 국내 공식 출시 행사는 행사장에 과거 8기통 모델들을 전시해놓은 특별한 외관으로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운행이 되고 있는 차량들을 오너들에게 잠시 대여하여 전시해놓은 것으로, 세월이 지났음에도 깔끔한 모습을 지녀 국내 페라리 오너들의 차에 대한 열정을 느낄 수 있었다.

내관은 레이싱 서킷을 모티브로 디자인하였는데, 역동적인 스포츠의 감각을 지닌 페라리의 헤리티지를 엿볼 수 있었다.



이어 진행된 행사에서는 먼저 김광철 FMK 대표이사가 인사말을 전하며, 페라리의 새로운 8기통 터보엔진을 장착한 페라리 F8 트리뷰토는 페라리 스포츠카 역사의 새로운 장을 써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철 대표이사의 인사 이후 등장한 디터 넥텔 페라리 극동 및 중동 지역 총괄 지사장은, 페라리 F8 트리뷰토를 한국에서 공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며, 이 차량은 페라리의 새로운 8기통 스포츠 모델로 전 세계 고객과 팬을 사로잡는 드림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디터 넥텔 지사장은 영상을 통해 페라리 F8 트리뷰토가 기존의 모델에 비해 무엇이 달라졌는지 공개하였다.



페라리 F8 트리뷰토는 이전 모델인 488 GTB에 비해 40kg를 줄여 경량화를 실현하였고, 외부 디자인에서도 기존의 8기통 모델들의 특징적인 디자인을 계승한 엔진 스크린과 함께 에어로 다이내믹을 고려한 수려한 디자인을 보여주었다.



또한 성능적으로도 발전한 부분이 눈에 띈다. 새롭게 디자인된 8기통 터보 엔진은 4년 연속 올해의 엔진상을 받은 엔진으로서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최대출력은 720마력에 달하며, 최대토크는 78.5kgm/3,250rpm이다. 0~100km/h까지의 소요시간은 약 2.9초로 알려졌다.



내부 인테리어 또한 기존의 운전자 중심의 콕핏 시스템을 계승하며 차세대 HMI 시스템을 도입하여 운전자와 차량의 연결(커넥티비티)을 강조하였다. 또한 조수석 인터페이스 시스템또한 개편하여 조수석 편의성에도 신경을 쓴 부분이 눈에 띈다. 488 GTB에 비해 작아진 스티어링 휠은, 더 스포티한 주행을 가능하게 할 것으로 보인다.



디터 넥텔 지사장은 이러한 페라리의 변화에 대해 극강의 사용성과 독보적인 디자인, 혁신적인 기술 등을 통해 새로운 주행 경험을 한국 고객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페라리
    모기업
    Fiat Chrysler Automobiles
    창립일
    1928년
    슬로건
    Selling Dreams
  • 페라리 페라리 F8 Tributo 종합정보
    2019.07 출시 스포츠카
    휘발유 3902cc 복합연비 인증中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애스턴마틴 고성능 SUV ‘DBX’..실내 스파이샷 살펴보니
영국 스포츠카 제조사인 애스턴마틴이 올 12월 공개를 예고한 고성능 SUV DBX의 실내 스파이샷이 포착됐다. 사진 속 DBX의 실내는 커다란 2개의 디스플레
조회수 21 11:14
데일리카
E클래스 vs. 5시리즈 vs. A6, 시장 경쟁 후끈..소비자 선택은?
이달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신형 아우디 A6는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 등과 시장에서 직접적인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국내 수
조회수 24 11:14
데일리카
퇴출 위기 디젤차, 수입차 여전히 디젤차 잔존가치 높아
국내 신차 시장에서 디젤 차종이 줄어들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해 쏘나타와 그랜저 등 주요 세단 디젤 모델 판매를 중단했고 업계에 따르면 연말에 신형 출시를 앞둔
조회수 6 11:14
오토헤럴드
드리프트도 가능한..현대차가 공개한 고성능 ‘스타렉스 N’
현대차가 만우절 이벤트로 선보인 이른바 ‘스타렉스 N'을 현실화 시켰다. 18일 현대자동차는 스타렉스 기반의 드리프트 차량 ‘i맥스 N 드리프트버스’
조회수 20 11:13
데일리카
NHTSA, 2020년 보다 강화된 신차평가 프로그램 업데이트 계획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현지시간으로 16일 2020년 보다 업그레이드된 신차평가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라고 발표했다. NHTSA는 보다 다양한 충돌 실
조회수 9 11:12
오토헤럴드
오프로더로 변신한 벨로스터 그래플러, 美 SEMA쇼 전시 예정
대형 사이즈의 타이어를 장착하고 지상고를 높여 오프로드 성능을 강조한 현대차 벨로스터가 등장했다. 현대차가 내달 열리는 미국 SEMA쇼 전시를 목적으로 개발한
조회수 13 11:12
오토헤럴드
현대차, 그랜저 IG 부분변경 디자인 유출, 역대급 파격
다음달 초 현대자동차 준대형 세단 그랜저의 부분변경모델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국내 한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그랜저 IG 부분변경모델의 실내외가 담긴 사
조회수 84 11:12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현대 쏘나타 센슈어스 시승기
현대 쏘나타가 1.6 터보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쏘나타 센슈어스라는 이름으로 출시되었다. 기존의 2.0 가솔린 모델, LPG, 하이브리드 모델과 디자인의 차
조회수 14 11:11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 볼보 XC40 리차지(Recharge)
볼보자동차가 현지시각 1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브랜드 최초의 양산형 순수 전기차, XC40 리차지(XC40 Recharge)를 공개했다. 또한 새로운 전동
조회수 6 11:11
글로벌오토뉴스
中, 친환경차 시장 성장세 주춤..위기론 고개드는 배경은?
북미시장과 함께 전세계 자동차 시장을 이끌고 있는 중국내 전기차 시장의 조짐이 심상치 않다. 17일 중국 자동차 협회(CAAM)에 따르면 지난 9월까지 중국에
조회수 11 11:11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