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구상 칼럼] 전기동력 SUV..니로 EV의 디자인과 특징은?

데일리카 조회 수2,713 등록일 2019.03.1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전기차 니로 EV


기아자동차의 차량 모델 중 최초로 하이브리드 전용 플랫폼으로 만들어진 니로는 현대자동차의 하이브리드 전용 차량 아이오닉과 플랫폼을 공용해서 개발된 크로스오버 차량이었다.

그 모델에서 엔진을 빼고 완전 전기차량으로 개발된 니로 EV가 나왔다. 해외 시장에서는 e-Niro 라는 이름으로 판매된다.

2019년형 니로 EV는 라디에이터 그릴이 막혀있다


차량 크기는 전장 4375mm, 전고 1570mm, 전폭 1805mm에 축거는 2700mm로 니로 하이브리드 모델보다 길이와 높이에서 20~30mm가량 길거나 높다. 비슷한 클래스의 스포티지 보다 100mm가량 짧고 50mm 좁으며, 70mm 낮아서 해치백 승용차에 가까운 느낌이다.

그렇지만 앞, 뒤 오버행이 매우 짧아서, 즉 차체 크기에 비해 휠베이스가 상대적으로 길어 보다 안정적 자세를 가지고 있다. 그리고 C-필러의 쿼터글라스가 세로로 긴 형태여서 SUV보다는 해치백 승용차에 가까운 느낌의 디자인이다.

니로 하이브리드 모델은 라디에이터 그릴이 있다


물론 니로 EV는 휠 디자인이 하이브리드 모델과 비교해서 직선적인 형태여서 어딘가 디지털적인 이미지를 가진 인상인데, 그로 인한 측면 이미지의 차이가 적지 않다.

좀 더 전기동력 차량의 인상이 든다. 간혹 ‘휠로써 자동차 디자인이 완성된다’ 는 말을 듣게 되기도 하는데, 그걸 실감하게 된다.

짧은 앞뒤 오버행을 가진 니로 EV의 측면 이미지


니로는 국산차 최초의 하이브리드/전기동력 전용 플랫폼의 차량으로 개발된 모델이어서 그런 기술적 차이는 차체의 비례에 영향을 미친다.

기존의 앞 바퀴 굴림 방식의 차량들은 엔진과 변속기의 위치 등에 의해 앞 오버행이 길어질 수 밖에 없지만, 전기동력에서는 그런 제약조건이 사라지므로 차체 비례를 이상적인 모습으로 하는 것이 상대적으로 어렵지 않다. 물론 전혀 어려움이 없다는 의미는 아니다. 그러나 상대적인 자유도는 높아진다.

하이브리드 니로의 측면 이미지


니로 EV의 디자인 차이점이 확연하게 드러나는 곳은 물론 라디에이터 그릴이지만, 그보다 더 강하게 다가오는 곳은 역설적으로 실내이다.

물론 전체적으로 수평 기조의 인스트루먼트 패널의 이미지는 하이브리드 모델과 크게 다르지 않으나, 그 무엇보다도 큰 차이는 다이얼로 돌려 맞추는 기능을 가진 중앙 콘솔의 구조와 기능이다.

뒷 모습도 범퍼를 제외하면 니로 하이브리드와 거의 동일하다


이런 조작 인터페이스는 실제로 운전을 해보면 전기차량이라는 강조하는 역할을 한다.

니로 EV의 1회 충전으로 가능한 주행거리가 거의 400km에 이른다는 것은 상당한 실용성을 여주는 것이기는 하다. 그러나 서울에서 부산 정도의 장거리를 주행해야 한다면 충전소의 위치나 충전 시간 등의 실질적인 문제들에 의한 부담감이 없지는 않을 것 같다.

니로 EV 의 실내 역시 하이브리드 모델과 기본적으로 동일하다


니로 EV의 클러스터에는 충전과 관련한 정보들로 구성돼 있어서 미리부터 마음의 준비(?)를 할 수 있게 해주기는 한다.

그런데 실제로 운전을 해보면 기존의 엔진 차량 특유의 진동이나 소음이 없다는 점보다는 의외의 힘 있는 동력성능이 강렬하게 다가온다. 게다가 주행의 이질감이나 가속과 감속에서 전기차량이라는 점이 의식되지도 않는다.

니로 EV(좌)의 가장 큰 차이는 다이얼 방식의 시프트 노브 이다


실제로 고속주행성능이나 제동력 등에서는 전문적인 카 레이서가 아니라면, 일상적으로 날마다 타는 현실 속의 자동차로서는 오히려 편리하게 느껴지기도 한다.

이런 차들의 생산이 좀 더 늘어나서 시판 가격이 보다 현실적으로 바뀌게 된다면 전기동력차량의 시대는 어느 날 갑자기 와버리게 될지도 모를 거라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니로 EV의 디지털 클러스터


특히 운전감각이나 주행의 느낌에서 거의 이질감을 느끼지 못하게 되는 순간에는 그런 생각이 더 강하게 다가오게 된다.

기존의 니로 하이브리드 차량의 클러스터

니로 EV (전기동력 차량은 어느 날 갑자기 우리 주변에 올지 모른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이달 21일 출시될 쏘나타, 4도어 쿠페로 변신..유럽에서의 반응은?
시한 넘긴 르노삼성 임단협..‘안갯속 정국’ 장기화 우려
캐딜락, 중국산 CT6 2.0 터보 한국시장 투입하나..‘고심’
김영식 캐딜락 사장, “CT6는 캐딜락 전통 이어갈 럭셔리 세단”
벤츠가 오는 2023년까지 선보일 신차..과연 특징은?
맥라렌, 가장 빠른 ‘세나 GTR’ 양산형 모델 공개..825 마력 파워
애스턴 마틴, SUV ‘DBX’ 2020년 출시 계획..벤테이가·우르스·컬리넌과 경쟁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020 베이징오토쇼 - BMW 530Li/535Le
BMW가 9 월 26 일 ~ 10 월 5 일에 개최되는 2020 베이징 오토쇼에 5시리즈중국 버전을 출품한다고 발표했다. 당초 4월에 개최될 예정이었던 오토차이
조회수 223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GM, 얼티움 모듈식 아키텍처의 개요 공개
GM이 얼티움 드라이브(Ultium Drive)로 통칭되는 5 개의 교체 가능한 드라이브 유닛과 3 개의 모터 제품군으로 구동되는 얼티움 모듈식 아키텍처에 대한
조회수 186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콘티넨탈, 칠레 공장 전력 100%를 녹색 에너지로 충당한다.
콘티넨탈이 2019 년 10 월부터 산티아고 데 칠레의 콘티넨탈 컨베이어 벨트 공장은 재생 에너지 원으로 전력 소비를 100 % 커버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조회수 136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멋진 얼굴로 돌아온, 쉐보레 콜로라도 Z71-X
쉐보레가 국내 시장에 신형 콜로라도를 출시했습니다. 기존 모델과 달리 와이한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으로 더욱 강인한 인상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여기에 국내 소비
조회수 238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닛산 패스파인더
곧 출시 될 닛산 패스파인더의 프로토 타입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익스테리어는 최근 데뷔한 로그와 같은 디자인 언어를 채용하고 있으며 내부에도 로드에서 볼 수
조회수 159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e트론 GT
아우디 e트론 GT가 지난 6월 아우디의 본사 잉골슈타트 본사 근처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데 이어 이번에는 뉘르부르크링에 나타났다. e트론과의 눈에
조회수 143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ZF, 8단 PHEV 변속기 지프 랭글러에 탑재
ZF(ZF Friedrichshafen)가 2020년 9월 17일, FCA(Fiat Chrysler Automobiles)에 8 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변속기를
조회수 151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RS3 세단
코로나19로 위축된 상황에서도 자동차회사들의 신차 개발은 계속되고 있다. 아우디의 고성능 디비전 아우디스포츠의 RS3 세단은 지난 3월 카파라치의 카메라에 잡힌
조회수 135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디어본 루지센터에 배터리 전기 F-150 생산 공장 착공
포드가 2020년 9월 17일, 포드 루지센터(Ford Rouge Center)에서 신형 F-150의 생산 시작을 축하하고 배터리 전기 F-150을 생산할 새로
조회수 159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미쉐린코리아, ‘코로나 19 안전 방역 꾸러미’ 전국 대리점 및 파트너사에 전달
미쉐린코리아(대표 이주행)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예방 물품들로 구성된 ‘코로나 19 안전 방역 꾸러미’를 전국 대리점 및 파트너사에 전달
조회수 122 2020-09-1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