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제네시스, G90 리무진 출시..가격은 1억5511만원

데일리카 조회 수3,525 등록일 2019.02.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제네시스, G90 리무진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고급차 제네시스 G90 리무진이 나왔다.

제네시스는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의 리무진 모델을 출시하고 본격 시판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G90 리무진은 기존 세단보다 전장이 290mm 늘어나 더욱 웅장한 외관과 여유로운 뒷좌석 공간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세미 애닐린 가죽시트와 퍼스트 클래스 VIP 시트 등 최고급 사양이 적용돼 높은 품격과 안락한 승차감을 강조했다.

G90 리무진의 외관은 크레스트 그릴과 그릴 상단에 크롬 가니쉬를 통해 웅장함 스타일을 지닌다. 아웃사이드 미러 베이스와 언더 커버 크롬 코팅으로 고급감을 더욱 높였다. 제네시스의 시그니쳐 디자인 요소인 쿼드 램프는 브랜드의 독창성을 표현한다.

실내는 B필러가 250mm, 후석도어는 40mm 연장돼 실내공간이 290mm 늘어났다. 동급 최대 수준의 여유로운 공간을 확보했다. 리무진 전용 퀼팅 패턴과 투톤 스티어링 휠, 블루와 브라운 투톤의 리무진 전용 컬러가 추가됐다.

G90 리무진 시트에는 최고급 럭셔리 차량에 사용되는 ‘세미 애닐린 가죽’이 기본 적용돼 한 차원 높은 고급감을 제공하며, 후석 탑승객을 위해 서류나 신문 등 자주 사용하는 책자를 간편하게 보관할 수 있는 ‘매거진 포켓’을 더해 편의성을 높였다.

제네시스, G90 리무진


항공기 1등석 시트처럼 버튼 하나만 누르면 독서와 영상, 시청, 휴식 등 다양한 착좌 모드로 변형이 가능한 ‘퍼스트 클래스 VIP 시트’는 미끄러짐 없이 부드럽고 안정되게 몸을 감싸는 안락감을 제공한다.

전동식 레그서포트를 포함한 총 18개 방향의 시트 전동 조절 기능으로 머리부터 어깨와 다리까지 신체의 전 부위를 지지할 수 있도록 해 탑승객이 장시간 앉아 있어도 피로하지 않도록 돕는 것도 특징이다.

G90 리무진은 타우 5.0 V8 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출력 425마력, 최대토크 53.0kg·m로 동급 최고 수준의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7.2km/ℓ 수준이다.

G90 리무진에는 전자식 상시 4륜 구동시스템(AWD) ‘에이치트랙(HTRAC)’을 적용해 동절기 눈길 및 악천후 운전시에 뛰어난 주행 성능을 발휘하며, 고속 주행시 안정감과 부드러운 승차감을 제공하는 '제네시스 어댑티브 컨트롤 서스펜션(GENESIS Adaptive Control Suspension)’이 기본으로 탑재됐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G90는 제네시스 브랜드를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모델로 고급감을 강화하고 최상의 실내 공간을 완성했다”며 “제네시스 브랜드는 고객의 삶에 긍정적 변화를 만들기 위한 당당한 행보를 펼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90 리무진은 프레스티지 1개 트림만 단독으로 운영되며 국내 판매 가격은 1억5511만원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포드, ‘2019년형 포커스 ST‘ 공개..르노 메간·혼다 시빅과 경쟁
佛, 전기차 배터리 투자 본격화..“아시아 의존도 줄이겠다!”
전기차, 200만대 판매 돌파..예상보다 빠르게 커지는 시장 ‘주목’
[김필수 칼럼] 규제 샌드박스 정책..가속도를 높여야만 하는 까닭은?
인도 마힌드라, 신형 SUV ‘XUV300’ 출시..한국의 ‘티볼리(?)’
‘타다’ 까지 번진 카풀 논란..택시업계 고발에 ‘강경 대응’ 예고
혼다, 2019년형 CR-V 국내 시판..가격은 3690만~4300만원
  • 회사명
    제네시스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2015년
    슬로건
    인간 중심의 진보(Human-centered Luxury)
  • 제네시스 제네시스 G90 종합정보
    2018.11 출시 대형 09월 판매 : 933대
    휘발유 3342~5038cc 복합연비 7.3~8.9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아우디 코리아,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출시
아우디 (사장: 제프리 매너링) 는 아우디의 프리미엄 비즈니스 중형 세단 ‘더 뉴 아우디A6 45 TFSI 콰트로 (The new Audi A6 45 TFSI
조회수 638 11:54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신형 A6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유럽 시장 출시
아우디는 신형 A6 세단 (Audi A6 Sedan)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55 TFSI e 콰트로'를 유럽 시장에 출시했다. 독일에서의 차량 기본 가
조회수 131 11:05
글로벌오토뉴스
현대·기아차, 스마트스트림 신규 엔진 2종 하반기 적용
현대·기아차가 22일, 23일 이틀 동안 롤링힐스 호텔(경기도 화성 소재)에서 ‘2019 현대·기아 국제 파워트레인 콘퍼런스(2019 Hyundai-Kia In
조회수 380 11:04
오토헤럴드
2019 도쿄모터쇼 개막, 수소와 자율로 미래를 열다
[도쿄] 2019 도쿄모터쇼가 시작됐다. 23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다음 달 4일까지 도쿄 빅 사이트에서 열리는 이번 모터쇼는 '미래를 열다'를
조회수 150 11:04
오토헤럴드
美 소금사막에서 최고속에 도전한 현대차, 넥쏘 · 쏘나타 HEV
현대자동차의 대표적 친환경차 넥쏘 수소전지차와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미국 본네빌 소금 사막에서 최고속도 기록에 도전했다.23일 일부 외신에 따르면 현대차는 현지시
조회수 88 11:03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DPF 탑재한 경유차..성능이 더 좋아지는 이유
디젤 엔진과 가솔린 엔진의 가장 큰 차이점은 연료 자체의 성분 구성으로 연소시키는 과정이다. 디젤 엔진은 휘발유 엔진과 비교하면 고온 고압 상태로 연…
조회수 138 11:02
데일리카
[스파이샷] 포르쉐 911 GTS 카브리오
포르쉐 911 GTS 카브리올레 버전이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2021년형으로 내년에 출시가 예고되어 있는 GTS는 992 플
조회수 76 11:01
글로벌오토뉴스
랜드로버, 2021년 하반기 벨라 보다 작은 순수전기차 출시 계획
재규어랜드로버가 2018년 6월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브랜드 내 첫 순수전기차 재규어 'I-PACE'를 선보인 이후 2021년 랜드로버 엠블럼을
조회수 65 11:00
오토헤럴드
현대 8세대 쏘나타 센슈어스 시승기
현대 8세대 쏘나타 센슈어스를 시승했다. 펫 네임 센슈어스 스포티니스에서 알 수 있듯이 현대차가 쏘나타에 부여한 이미지가 강조된 모델이다. 1.6 터보차저 엔진
조회수 213 10:58
글로벌오토뉴스
쉐보레 블레이저, 공급 문제로 제품 조립에 차질
2020년형 쉐보레 블레이저가 신형 4기통 터보엔진을 장착할 예정이지만 적어도 현재로서는 엔진을 구하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 사실, GM은 부품 부족으로 멕시코
조회수 296 10:57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