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한국닛산, 검찰 고발 딛고 '엑스트레일'로 실적 반등 기대

오토헤럴드 조회 수521 등록일 2019.01.08

닛산의 준중형 가솔린 SUV, 엑스트레일 닛산의 준중형 가솔린 SUV, 엑스트레일

2018년 주력 모델인 준중형 SUV, ‘캐시카이’의 부재로 브랜드 전체 판매량이 감소했던 한국닛산(이하 닛산)이 같은 세그먼트의 ‘엑스트레일’로 실적 반등에 나선다. 지난 2일 닛산은 새해 들어 가장 먼저 신차 ‘엑스트레일’을 출시하며 올해 판매 성장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회사는 동향 출신인 혼다의 ‘CR-V’와 토요타의 ‘RAV4’보다 많이 팔아 전체 판매량에 기여하겠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닛산은 총 5053대를 팔았다. 이는 전년도인 2017년 6285대보다 무려 20%나 감소한 수치다. 이전까지는 수입차 시장의 확대와 함께 매년 성장 가도를 달려왔다. 2013년 3061대, 2014년 4411대, 2015년 5737대의 판매고를 올렸다.

이 같은 판매 감소의 원인은 준중형 SUV인 캐시카이의 부재다. 2014년 11월 출시된 캐시카이는 당시 디젤 엔진과 SUV 인기에 대응하기 위해 투입됐다. 그리고2015년 들어 본격적인 판매 및 차량 인도가 시작되자 단숨에 연간 판매량 2236대를 기록하며 브랜드 판매 주력 차종으로 자리 잡았다.

그러다 2016년 5월과 11월, 해당 모델의 배출가스를 불법 조작한데 이어 인증서류 또한 위조한 것으로 드러나 검찰에 기소됐다. 이후 환경부와 법적공방을 벌였고, 해당 모델의 판매가 중단됐다. 대표 모델인 중형 세단 ‘알티마’의 선전으로, 2016년 전체 판매량은 전년도와 비슷한 수준(5733대)을 겨우 유지했다.

이에 회사에서 새롭게 선보인 기대주는 2000년 1세대 데뷔 이후 지난해 10월까지 글로벌 시장에서 600만 대 이상 판매된 준중형 SUV ‘엑스트레일’이다. 2015년부터 3년 연속 닛산 브랜드에서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하는 모델이며 2016년과 2017년에는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SUV이다.

닛산은 글로벌 판매량이 증명하는 상품성에 승부를 걸었다. 또, 디젤게이트로 홍역을 겪었기에 이번에는 가솔린 엔진으로 해당 시장을 공략한다. ‘엑스트레일’ 기자 시승회에서 만난 정승민 상품기획팀장은 “전세계 시장에서 보다 검증된 2.5리터 가솔린 엔진을 들여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업계서 예측하는 ‘엑스트레일’의 앞날은 흐림과 맑음으로 나뉜다. 전자의 경우에는 회사가 국내 판매가격을 3000만 원대 중반부터 설정해 진입 장벽은 낮췄지만, 편의 및 안전사양에 있어 한 체급 위의 국산차와 비교해 경쟁력이 매우 떨어진다는 것이다. 또, 직접적인 경쟁 모델인 토요타의 ‘RAV4’ 5세대 완전변경 모델 출시를 앞두고 있다는 점도 ‘엑스트레일’의 전망을 어둡게 만드는 요소다.

이밖에 희망은 있다는 시각도 있다. 혼다의 ‘CR-V’가 현재 활약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 모델은 일본 브랜드의 동일 차급 모델 가운데 가장 인기가 좋았으나, 차량 내외부에서 녹이 발생하는 현상때문에 지난해 5월 이후부터 판매가 중단된 상태다. 한 업계 관계자는 “혼다 CR-V의 빈자리를 치고 들어갈 수 있는 상황에서 3460만 원이라는 시작 가격은 옵션보다 수입차 자체에 가치를 두는 소비자들에게 충분히 매력적이다”라고 말했다.


김주영 기자/DH@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닛산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1933년
    슬로건
    Innovation that Excites
  • 닛산 닛산 The New X-Trail 종합정보
    2019.01 출시 중형SUV 03월 판매 : 124대
    휘발유 2488cc 복합연비 10.6~11.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한국토요타자동차, ‘2019 토요타 주말농부’ 시작
한국토요타자동차는 4월 20일(토)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농민회관에서 ‘2019 토요타 주말농부’를 실시하며 올해의 첫 농사를 알리는 씨앗 뿌리기를 진행했다고
조회수 8 15:51
글로벌오토뉴스
시트로엥, 뉴 C5 에어크로스 SUV 공식 출시
시트로엥은 컴포트 SUV ‘뉴 C5 에어크로스 SUV(New C5 Aircross SUV)’를 22일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 뉴 C5 에어크로스
조회수 12 15:50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노동조합, 전주에서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기행 실시
쌍용자동차는 노동조합 주관으로 조합원과 조합원 가족들이 함께 하는 역사기행 행사를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일 전라북도 전주시 한옥마을에서 진행된 이
조회수 7 15:5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자동차그룹, 제9회 ‘글로벌 탑 탤런트 포럼’ 개최
현대자동차그룹이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선점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할 해외 우수인재 발굴과 영입을 위해 제9회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탑 탤런트 포럼(Hy
조회수 6 15:50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중 베이징자동차와 연료전지 기술 제휴
토요타자동차가 2019년 4월 22일 중국 베이징자동차 그룹과 연료전지 전기차 부문에서 제휴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토요타가 중국기업과 연료전지 전기차 분야에서
조회수 6 15:50
글로벌오토뉴스
2019 상하이쇼 - 쉐보레, 트랙커와 트레일블레이저 공개
SAIC-GM의 쉐보레 브랜드는 2019 상하이모터쇼에서 쉐보레 트랙커와 트레일블레이저를 공개했다. 쉐보레 트랙커는 트랙스, 트레일블레이저는 블레이저를 떠오르게
조회수 16 15:48
글로벌오토뉴스
노르웨이, 전기차가 휘발유차보다 더 많이 팔린다..그 이유는?
노르웨이에서 신차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지난달 노르웨이에서 전기차가 다른 모든 유형의 동력으로 움직이는 자동차보다 더 많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22…
조회수 8 15:48
데일리카
전기차 배터리, 세계 최대 중국 시장서 활로 찾을까?
중국에서 차별 받고 있는 한국산 전기차 배터리가 점차 해결책을 찾아가고 있다. 본격 판매에 앞서 첫 단추를 풀어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중국 공업정…
조회수 12 15:48
데일리카
인기 치솟는 LPG 차, 도넛탱크 vs. 실린더타입..과연 차별점은?
정부가 LPG 차량에 대한 일반 소비자들의 판매를 허용하면서 LPG 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LPG 연료는 가솔린이나 디젤보다는 가격이 싸면
조회수 23 15:48
데일리카
[시승기] 4도어 쿠페의 ‘리더’..벤츠 CLS 400d 4MATIC
지난 2004년 메르세데스-벤츠는 4도어 쿠페라는 생소한 장르의 차량 하나를 세상에 내놓았다. 쿠페라면 떠올릴 수 있는 멋진 디자인과 큼지막한 2개의 도어가 …
조회수 12 15:48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