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지프, 그랜드체로키에 가솔린 모델 추가..가격은 6190만~6940만원

데일리카 조회 수1,860 등록일 2018.11.2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지프,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6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지프가 그랜드 체로키에 가솔린 라인업을 추가했다.

지프는 27일 리미티드 3.6 및 오버랜드 3.6 라인업을 추가한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의 시판에 나선다고 밝혔다.

그랜드 체로키는 지난 1992년 등장한 지프의 플래그십 SUV로, 현재 국내 시장에 소개되고 있는 모델은 4세대 모델에 속한다.

새롭게 선보여진 그랜드 체로키는 리미티드 3.6 모델과 오버랜드 3.6으로 구성, 국내 고객의 선호도와 트렌드를 반영한 외관 디자인과 편의사양으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외장엔 히팅, 오토디밍, 메모리 기능이 포함된 크롬 사이드미러와 새로운 휠, 피렐리 타이어가 적용됐으며, 프론트 크롬 토우 후크, 와이어링 하네스가 포함된 트레일러 토우 등이 신규 적용돼 견인 능력을 향상시켰다.

지프,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에 적용된 3.6리터 V6 가솔린 엔진은 최고출력 286마력, 35.4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ZF사의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크롤비는 44.1:1로, 장애물 주파 능력이 향상됐으며, 최대 100%의 토크를 전후 차축으로 배분할 수 있는 지프의 쿼드라-트랙 II(Quadra-Trac® II) 4x4 시스템이 적용됐다. 주행 조건에 따라 눈길, 오프로드 등 5가지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셀렉-터레인(Selec-TerrainTM) 지형 설정 시스템은 동급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을 구현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그랜드 체로키는 SUV 전문 브랜드 지프의 헤리티지와 품격을 담고 있는 플래그십 모델”이라며 “상품성이 강화된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를 통해 국내의 대형 SUV 시장에서 차별화된 상품성으로 선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형 그랜드 체로키 가솔린 모델의 판매 가격은 리미티드가 6190만원, 오버랜드가 6940만원으로 책정됐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TV 데일리카] 말리부 1.5T vs.1.35T 가속 테스트...과연 승자는?
최고급차, 제네시스 G90 출시..가격은 7706만~1억1878만원
마세라티, 르반떼 GTS 출시..가격은 1억9600만원
르노삼성, 닛산 로그 생산 50만대 돌파..4년만의 신기록
중형세단 ‘말리부‘에 1.35ℓ ‘E-Turbo’ 엔진 탑재..특징과 혜택은?
대박 노리고 현대차 지배구조 반대하던 엘리엇..5천억 손실(?)
한국지엠, “신설 R&D 법인..GM 내 입지 강화시킬 것”
  • 회사명
    지프
    모기업
    Fiat Chrysler Automobiles
    창립일
    1940년
    슬로건
    Go Anywhere, Do Anything
  • 지프 지프 Grand Cherokee 종합정보
    2010.10 출시 대형SUV 10월 판매 : 237대
    휘발유, 경유 2987~3604cc 복합연비 7.9~9.3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차 i30 패스트백 N, i30 N 독일서 유력 스포츠카상 연속 수상
13일(금) 현대차에 따르면 i30 패스트백 N은 최근 독일 내 최고의 스포츠카를 가리는 '아우토빌트 올해의 스포츠카(Auto Bild Sports Car of
조회수 59 10:24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 벤츠를 통해 본 헤드램프의 발전과 미래
속도계가 과속을 방지하기 위해 발명됐듯이 자동차의 조명도 안전을 위한 장비로 도입됐다. 오늘날은 편의성과 디자인 측면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188
조회수 52 10:24
글로벌오토뉴스
글로벌 자동차 산업, 내연기관을 중심으로 재편된다
배터리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등 자동차 산업의 전동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지만, 여전히 내연기관은 향후 수십 년간 가장 중요한 파워트레인의 자리를 유지할
조회수 63 10:23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차, 쿠페형 세단·패스트백으로 변신한 K5의 디자인 특징은?
기아차가 12일 새롭게 선보인 3세대 K5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연이은 호평을 받는다. 쿠페형 세단이자 패스트백 스타일이 강조된 때문인데, 신형 K5…
조회수 66 10:22
데일리카
연료전지 전기차, 상용화 시작하면 배터리 전기차 능가한다
시판형 연료전지 전기차를 가장 먼저 출시한 현대자동차는 2030년까지 70억 달러를 투자해 50만대의 연료전지 전기차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현재의 배터리 전기차
조회수 52 10:22
글로벌오토뉴스
쉐보레가 SUV 타호·서버밴에 디젤엔진을 투입한 배경은?
쉐보레가 공개한 풀사이즈 SUV인 타호와 서버밴에 디젤엔진이 추가됐다. 이는 지난 1999년 이후 20년만의 변화로 가솔린 중심의 북미시장에서는 이례적인 결정…
조회수 54 10:21
데일리카
포르쉐, 타이칸 사전 주문 3만대 돌파
포르쉐가 첫 번째 배터리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의 사전 주문이 3만대를 돌파했다고 독일의 한델스블라트(Handelsblatt)가 전했다. 이들은 2,500유로의
조회수 51 10:20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자율주행 윤리 가이드라인 발표...내년 최종안 고시
국토교통부가 12일 ‘2019년 자율주행차 융ㆍ복합 미래포럼 성과발표회’를 개최하고, 자율주행과 관련된 기본 가치, 행위 준칙 등을 담은 ‘자율주행 윤리가이드라
조회수 193 2019-12-12
오토헤럴드
아우디, 소형 SUV Q2 부분변경 계획..출시 일정은?
아우디의 소형 SUV Q2가 부분변경 모델을 준비 중이다. 10일(현지시각) 독일 아우토빌트는 스웨덴의 겨울 날씨 속에서 테스트 중인 부분변경 Q2의 모습을
조회수 176 2019-12-12
데일리카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벤츠 EQ B
메르세데스 벤츠의 세 번째 전용 배터리 전기차 EQ B가 스웨덴에서 설상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첫 번째인 EQ C는 EVA1플랫폼을 베이스로 하고 있으
조회수 128 2019-12-12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