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영국서 출시된 '뉴 스포티지' 국내에 없는 마일드 하이브리드

오토헤럴드 조회 수3,141 등록일 2018.07.25

기아자동차가 지난 24일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스포티지'의 4세대 부분변경모델을 '스포티지 더 볼드(The Bold)'라는 차명으로 국내 시장에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이날 오후 기아차 영국법인 역시 보도자료를 통해 현지에서 '뉴 스포티지'로 판매될 4세대 부분변경 스포티지의 가격 및 사양을 공개했다.

국내와 달리 우측에 운전석이 자리한 것을 제외하면 실내외 대부분이 비슷한 신형 스포티지는 다만 영국 사양의 경우 기아차 최초로 48볼트(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탑재됐다. 또 기아차가 유럽전용으로 판매하는 GT 라인과 GT 라인 S, 스포티지 출시 25주년을 기념한 에디션 모델이 함께 선보였다.

당초 관련업계는 스포티지 부분변경모델의 국내 출시를 앞두고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 탑재를 예상해왔다.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기존 12V 보다 4배 높은 전압의 사용으로 최대 20%의 연비 개선과 약 4%의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를 보인다. 또 전기모터가 차량 구동에 적극 개입하는 기존 풀하이브리드와 달리 구동은 내연기관이 주도하고 전기모터가 엔진의 출력을 높이는 데 주력하는 등 높은 효율성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글로벌 자동차 업계는 2025년 전세계 자동차 판매 중 마일드 하이브리드의 비중이 10%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보고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등 디젤차를 주력으로 삼는 독일차 업체를 중심으로 글로벌 주요 자동차 업체들은 관련 시스템 개발과 양산에 속도를 내는 추세다. 최근 메르세데스-벤츠와 아우디는 각각 S클래스와 A8의 신모델을 선보이며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탑재를 소개한 바 있다.

국내 한 매체에 따르면 기아차는 당초 업계의 예상과 달리 스포티지 부분변경을 국내에 출시하며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가 제외된 것과 관련해 가격 상승을 이유로 꼽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폭 오르게 될 연료 효율성 대비 판매 가격 상승이 더 크다는 것.

한편 영국에 배포된 부분변경 뉴 스포티지를 살펴보면 유럽에서 판매되는 기아차 베스트셀링 모델로의 입지를 굳히기 위한 다양한 개선이 이뤄진 것으로 소개됐다. 신차는 업그레이드 된 실내외 디자인을 비롯 새로운 안전사양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물론 특히 미래의 배기가스 기준을 충족시키기 위한 효율적인 신규 파워트레인 추가가 특징이다.

기아차는 글로벌 파워트레인 전략의 일환으로 개발된 48V 디젤 마일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 최초 출시를 강조하면서도 이번 개발로 라인업 전반에 걸쳐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순수 전기차,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기술을 모두 갖춘 최초의 자동차 브랜드가 되었다고 설명했다.

영국서 판매되는 뉴 스포티지는 5개의 엔진 사양과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는 3개의 변속기를 바탕으로 총 21개 트림으로 구성된다. 가장 저렴한 트림의 경우 1.6 GDi와 6단 수동변속기가 맞물려 2만305파운드 한화로 약 3022만원에 판매된다. 최고 사양은 GT-라인 S 트림으로 2.0 디젤과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8단 자동변속기에 AWD 시스템 등이 탑재되어 3만4545 파운드(5142만원)으로 책정됐다.

지난해 유럽에서만 판매된 스포티지는 약 13만1000여대로 기아차 유럽 전체 매출의 4분의 1 수준을 기록했다. 영국 시장의 경우 2017년 한 해 동안 거의 4만명의 소비자들이 스포티지를 구매했으며 전 세계적으로 볼 때 69초마다 1대의 스포티지가 팔린 셈이다. 명실상부 기아차 글로벌 베스트셀링카에 이름을 올린 스포티지는 1993년에 첫 출시 이후 500만 번째 차량이 25년만인 지난해 3월 생산됐다. 유럽 시장에서 판매되는 스포티지는 기아차 슬로바키아 질리나 공장에서 생산된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 기아 기아 스포티지 종합정보
    2018.07 출시 소형SUV 02월 판매 : 2,214대
    휘발유, 경유 1598~1999cc 복합연비 16.3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자동차 디자이너의 등용문”..2019 오토디자인어워드 개최
“자동차 디자이너의 꿈을 펼친다.” 글로벌 자동차 디자인 공모전 ‘2019 오토디자인어워드(Auto Design Award 2019)’가 개최된다. 오토디자
조회수 235 2019-03-22
데일리카
르노삼성이 서울모터쇼서 공개할 쇼카 ‘XM3’..르노 ‘아르카나’(?)
르노삼성이 최근 XM3 인스파이어 쇼카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가운데, 이 콘셉트카가 지난해 르노가 공개한 콘셉트카 ‘아르카나’ 아니냐는 의혹이 커지고 있다…
조회수 5,393 2019-03-22
데일리카
PSA, 인수합병 논의 ‘신호탄’..FCA·GM ·재규어랜드로버 ‘물망‘
PSA와 FCA의 인수합병 논의가 외신을 통해 제기됐다. GM, 재규어랜드로버 등과의 협력 가능성도 언급된 상태다. 프랑스 PSA의 지주회사를 이끌고 있는 로
조회수 781 2019-03-22
데일리카
포르쉐, 단종됐던 911 GT2 RS의 부활(?)..과연 그 이유는?
지난 2월 생산을 끝으로 단종됐던 포르쉐 911 GT2 RS가 4대를 추가 생산한다. 22일 독일 매체 아우토자이퉁은 포르쉐가 911 GT2 RS의 추가로
조회수 254 2019-03-22
데일리카
볼보의 주력 모델 ‘S60’ 가격 발표..과연 한국 판매 가격은?
볼보의 중심 모델 S60이 유럽에서의 출시 가격을 발표했다. 22일 독일의 아우토자이퉁은 볼보가 콤팩트 세단 S60을 오는 여름 하반기부터 판매를 시작된다…
조회수 502 2019-03-22
데일리카
마지막을 기념하는 자동차..‘파이널 에디션’의 세계
자동차 역사의 한 획을 그은 차들이 단종되면, 그 또한 기념비적인 사건이 된다. 그래서 많은 제조사들은 그 역사를 ‘기념’하고자 한다. 기억 속으로 사라지는 …
조회수 1,929 2019-03-22
데일리카
골프의 끝판왕으로 불리는 신형 ’골프R’..출시 일정이 지연되는 이유는?
해치백의 대명사 골프가 핫해치 GTI를 넘어 끝판왕의 자리에 오를 골프R의 출시가 지연되고 있어 그 배경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22일 아우토빌트는 폭…
조회수 267 2019-03-22
데일리카
[오토포토]투싼 N의 화려한 변신
올해 말 본격 판매에 돌입하는 현대차 고성능 버전 투싼 N이 화려한 아트카로 변신해 주목을 끌었다. 현대차는 뉴 투싼 N 라인 출시를 기념하기 위해 독일 예술가
조회수 258 2019-03-22
오토헤럴드
신형 쏘나타 리뷰, 이상엽 디자이너가 울컥한 사연
현대차 신형 쏘나타(8세대)가 출시됐습니다. 디자인, 실내, 플랫폼 그리고 각종 디바이스에서 혁신적인 변화가 엿보인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요. 간략한 디자인 리
조회수 1,100 2019-03-22
오토헤럴드
서울모터쇼 자동차만 보면 손해 꼭 챙겨야할 컨퍼런스와 세미나
2019 서울모터쇼가 1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올해 모터쇼에는 국내 및 해외 브랜드에서 출품한 다양한 자동차와 부대행사가 준비돼 있지만 모터쇼 조직위는 행사 기
조회수 242 2019-03-22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