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골차를 위한 변명, 우려내면 진국이 된다

오토헤럴드 조회 수1,567 등록일 2018.06.04

르노삼성차가 준중형 SM3의 가격을 대폭 인하하면서 새삼 또 '사골' 논란이 불거졌다. 2002년 1세대 모델이 나왔고 2009년 출시된 풀체인지 2세대가 지금까지 팔리면서 '참 오래 우려먹는다'는 비아냥이 나온 것.

평균 5년이면 과거의 흔적을 깡그리 지워버리고 말 그대로 풀체인지 신차를 만들어내는 국내 생산 신차의 교체 주기로 봤을 때, 10년이 다 돼가는 SM3는 사골 얘기를 들어도 마땅해 보인다.

SM3와 함께 대표적인 사골차로 불리는 모델이 또 있다. 기아자동차 대형 SUV 모하비는 2008년 처음 출시된 이후, 지금까지 원래의 모습을 유지하고 있고 쌍용자동차도 코란도C를 7년째 우려먹고 있다.

판매 실적 또는 모델이 차지하는 비중에는 차이가 있지만 신차 교체 주기가 길다는 이유만으로 '우려먹는다'는 식의 사골차로 조롱을 받아야 하는 것인지는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세계적 베스트셀링카 가운데 하나인 폭스바겐 골프는 2012년 출시된 7세대 버전이 지금까지 팔리고 있다. 8세대가 이르면 2019년, 아니면 2020년 출시될 것이라는 얘기가 나오고 있어 골프의 세대교체 주기는 8년 정도가 될 전망이다.

2011년 출시된 BMW 3시리즈도 다음 세대의 공개 일정이 아직 잡히지 않았고 2008년 데뷔한 포드 피에스타는 지난해 7세대로 모델 체인지가 됐다. 메르세데스 벤츠 대부분의 모델 교체 주기는 7년이다.

세대교체 주기가 빠르게 이뤄지는 것은 그만큼 제품에 대한 자신감이 부족하고 따라서 경쟁에서 밀릴 수 있다는 조급함 때문이라는 지적도 있다. 

국내 자동차 디자인 관련학과의 모 교수는 "세대를 바꿀 때마다 디자인 전체를 통째로 바꿔버리는 현대차가 웃음거리가 됐던 적이 있다"면서 "제품, 특히 디자인에 대한 자신감이나 자부심이 있다면 기존 스타일을 다듬는 것만으로 완성도를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다시 폭스바겐 골프를 보자. 1세대에서 7세대로 거치는 동안 골프는 세련되게 다듬어 줬을 뿐, 전통을 버리지 않았다. 폭스바겐 디자이너도 "골프의 새로운 세대는 조금씩 비워나가는 것에서 변화를 추구하는 것"이라고 했다.

폭스바겐 골프와 포드 피에스타를 세대별로 나열해 보면 마치 크로스 디졸브 효과와 같은 착시가 나타난다. 1세대와 7세대에 분명한 차이가 있는데도 세대 간 틈새가 크지 않아서다. 그렇게 조금씩 다듬어지는 것만으로도 지금의 트렌드에 대응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엿보인다.

5년 이하의 짧은 세대교체, 그리고 과거의 흔적을 모두 지워버리는 파격적인 변신은 일본식이다. 캠리를 포함, 북미 시장을 주력으로 하는 일본 메이커는 빠른 신차 교체 주기를 자신들의 경쟁력 가운데 하나로 내 세웠다.

일본 메이커와 치열하게 경쟁해야 했던 현대차와 기아차도 그런 주기를 쫓을 수밖에 없는 사정이 있었다. 그리고 그런 추세에 국내 시장 그리고 소비자가 함께 길이 들여지고 말았다. 5년 정도 되면 사골 얘기를 듣는 이유도 다르지 않다.

반면 우리가 늘 엄지를 들어 보이는 유럽, 특히 독일 브랜드의 모델 세대교체는 대부분 7년 이상이다. 우리는 새 차를 사고 5년이면 구형을 타는 꼴이지만 7년에서 8년 주기면 새 차의 가치가 그 만큼 더 오래 유지되는 효과가 있다.

SM3가 끝물인 것은 맞다. 그러나 10년을 끌고 온 것, 자랑할 일이지 부끄러운 일이 아니다.  피터 슈라이어 현대ㆍ기아차 디자인 총괄 사장이 처음 손을 댄 모하비, 쌍용차 부활을 알린 코란도C, 나름의 의미가 있는 이런 장수 모델의 진한 맛이 앞으로 더 우러나기를 기대한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 르노삼성 르노삼성 SM3 종합정보
    2014.04 출시 준중형 05월 판매 : 213대
    휘발유, 경유 1461~1598cc 복합연비 13.3~17.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6.04
    사골도 사골나름 3번이상 우린 사골은 그냥 맹물일뿐. 그런데 그국물이 뼈국물이 아닌 프리마 라면?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6.04
    예전에도 안팔렸고 지금도 안팔리고 계속 안팔리는 차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6.04
    사골차 우려내면 우려낼수록 진국아닌가요?사골차가 더욱 진국인차가 되면 더좋겠지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6.06
    잔고장의 거의 다수정한차 오래타시려면 추천할만해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6.06
    골프랑 품질을 비교하지 않고 단순 디자인만 사골이냐 아니냐를 논한다면 골프도 못생겼고 SM3도 못생겼음. 요약,사골 = 고인물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환경부, 벤츠 등 경유차 요소수 조작 여부 조사 착수
환경부는 최근 독일 정부가 결함시정(이하 리콜)명령 조치한 벤츠와 아우디 유로6 경유차를 대상으로 불법 소프트웨어 설치 등 임의설정 여부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
조회수 4 09:59
글로벌오토뉴스
2018 부산모터쇼 - 르노삼성, 60만명 브랜드 체험
르노삼성자동차는 17일 막을 내린 2018 부산국제모터쇼 르노삼성차 부스에 다녀간 관람객이 60만명에 이르며 이들에게 신차 르노 클리오, QM3 RE S-에디션
조회수 3 09:59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 BMW 뉴 8시리즈 쿠페
BMW 그룹이 뉴 8시리즈 쿠페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BMW 뉴 8시리즈 쿠페는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차량이자, BMW 그룹이 쌓아온 스포츠
조회수 3 09:59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뷰익 라크로스 페이스리프트
현재 판매되고 있는 뷰익 라크로스는 2015년에 공개된 모델이기 때문에 이제 페이스리프트를 준비하고 있다. 변화는 전면과 후면에 집중되며 새로운 헤드램프와 디자
조회수 3 09:59
글로벌오토뉴스
부산모터쇼 폐막, 참가 기피 업체 유인책 마련 절실
‘2018 부산국제모터쇼’가 17일 막을 내렸다. 잠정 집계된 관람객 수는 62만 명, 이는 지난 2016년 모터쇼 때보다 조금 줄어든 수치다. 모터쇼 조직위는
조회수 3 09:59
오토헤럴드
역사상 가장 다이내믹, BMW 뉴 8시리즈 쿠페 공개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모델이자 BMW 스포츠카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여는 뉴 8시리즈 쿠페가 모습을 드러냈다. 뛰어난 성능은 기본, 여기에 감성적인
조회수 5 09:59
오토헤럴드
[스파이샷] 아우디 A6 올로드 콰트로
아우디 A6 라인업의 확장 모델 중에는 임도 주행을 할 수 있도록 변형된 A6 올로드 콰트로가 있다. 이번에 포착된 것은 신형 A6를 기반으로 하는 올로드 콰트
조회수 4 09:59
글로벌오토뉴스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살 길은 있은가?
한국GM 군산공장이 실질적으로 폐쇄되었다. 막상 폐쇄되니 현실이 되어 고민이 많다고 할 수 있다. 군산 지역은 피폐되고 정부는 손을 놓고 있다. 나머지 한국GM
조회수 5 09:59
글로벌오토뉴스
BMW GT와 짝수 모델의 디자인
BMW의 디자인은 진화적인 콘셉트로 대표된다. 즉 신형이 나올 때마다 이전 세대의 모델을 부정하는 것이 아니라, 진화적으로 발전시켜 기술의 완성도를 높여가는 논
조회수 4 09:59
글로벌오토뉴스
[TV 데일리카] 이상엽 상무가 전하는 현대차의 디자인 방향성
현대차 브랜드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현대차의 새로운 디자인 방향성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
조회수 3 09:59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