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GM본사가 한국지엠에 배정하겠다는 2개 신차종은 어떤 차?

오토데일리 조회 수1,152 등록일 2018.04.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한국지엠 부평2공장.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지난 23일 한국지엠 노사는 GM본사가 정한 데드라인 1시간 정도를 남기고 잠정합의안을 극적 도출했다.

이번 잠정합의안은 2018년 임금인상 동결 및 성과급 미지급, 단체협약 개정 및 별도 제시안, 미래발전 전망, 군산공장 폐쇄에 따른 군산공장 직원의 고용관련 사항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 중 GM본사가 한국지엠에 2개의 차종을 배정하겠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잠정합의안에 따르면 부평공장에는 내수 및 수출시장용 신차 SUV를, 창원공장에는 내수 및 수출시장용 신형 크로스오버(CUV)를 배정한다고 명시됐다.

먼저 부평공장에는 소형 SUV 트랙스 후속 모델이 배정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지엠 노조는 2017년 임단협 교섭 때부터 소형 SUV 9BU/Yx 프로젝트의 항구적 국내개발 및 국내생산 확약을 요구해왔다.

현재 GM은 9BUX의 최종 디자인을 확정하고 엔지니어링 설계를 진행하고 있다. 9BUX의 개발이 완료되려면 최소 2년 이상이 소요될 것으로 알려졌다.

GM이 9BUX를 부평공장에 배정할 경우 9BUX는 부평1공장에서 생산될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부평1공장만큼 시급한 곳이 바로 말리부와 캡티바를 생산하는 부평2공장이다.

부평 2공장은 캡티바의 생산이 중단된 상황에서 최근 말리부의 판매부진으로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가동률이 저조하다.

이에 노조는 말리부와 캡티바를 대신할 에퀴녹스와 트래버스의 국내생산 확약을 요구했다.

그러나 현재 미국에서 생산되고 있는 에퀴녹스와 트래버스를 한국으로 이전하기 쉽지 않기 때문에 노사는 향후 발전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부평2공장 특별위원회를 구성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지엠 창원공장.

창원공장에 배정될 신형 CUV는 현재 GM본사가 오는 2022년 생산을 목표로 개발 중인 모델로 트랙스와 에퀴녹스 사이에 위치하는 C세그먼트급이다.

이 CUV는 내수와 북미 시장 등에서 연간 20만대 가량 판매할 수 있는 차종으로 알려져 있다. 이 차량이 창원공장에 배정될 경우 주력 생산 모델인 경차 스파크는 단종 수순을 밟게 된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GM본사가 새 CUV를 창원공장에 배정할 경우, 스파크 후속 모델을 같은 라인에서 생산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즉 판매량 급감으로 생산량이 줄고 있는 스파크 생산라인 자리에 새 CUV 생산라인을 새로 설치할 가능성이 높다.

그러나 스파크 라인을 뜯어내고 CUV 생산라인을 설치하려면 상당한 비용과 시간이 필요한데 GM본사가 이를 감당할 지 의문이다.

무엇보다 이 2개의 신차가 한국지엠에 배정되려면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

베리 앵글 GM 사장은 23일 잠정합의안이 도출된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GM에서 생산량이 굉장히 크고 수출물량이 대다수인 2개의 중요한 신제품을 배정할 것”이며 “두 제품의 배정은 모든 이해관계자들의 협조를 기반으로 하는데 오늘은 노조가 자구안에 합의를 해줬고 앞으로 몇일간 정부가 우리의 계획에 합의를 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즉 2종의 신차를 배정하기 위해서는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는 뜻을 우회적으로 밝힌 것이다.

정부와 산업은행은 오는 27일까지 협상을 벌여 공적자금 투입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박상우 기자/uncle8712@naver.com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한국GM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55년
    슬로건
    Find New Road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위기의 재규어·랜드로버, 구세주는 BMW·지리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가 재정적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BMW, 지리자동차와 논의 중이다. 12일 블룸버그는 모기업인 타타그룹이 재규어·랜드로버의 문제를 해결하…
조회수 86 2019-11-13
데일리카
볼보, S90 부분변경 출시 계획..최고속도는 180km/h로 제한(?)
볼보의 플래그십 세단 S90의 부분변경 모델이 포착됐다. 12일 카스쿱스 등 외신은 2020년형으로 부분변경을 준비중인 볼보 S90을 포착하고 관련 정보를 보
조회수 87 2019-11-13
데일리카
쉐보레, 고성능 스포츠카 콜벳 Z06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쉐보레가 콜벳의 고성능 버전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12일 쉐보레는 기본형인 8세대 C8 콜벳에 이어 고성능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조회수 76 2019-11-13
데일리카
럭셔리 SUV, 마이바흐 GLS 공개 계획..컬리넌·벤테이가 ‘격돌’
그 동안 베일에 가렸던 럭셔리 SUV 마이바흐 CLS가 공개된다. 13일 메르세데스-벤츠에 따르면, 오는 22일부터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2019 광저우
조회수 175 2019-11-13
데일리카
마세라티 쿠페 ‘그란투리스모’ 단종 계획..전기차로 부활(?)
지난 12년간 생산돼 글로벌 시장에서 약 4만대가 판매된 마세라티 그란투리스모(GranTurismo)가 단종된다. 마세라티는 12일(현지시각) 그란투리스모의
조회수 99 2019-11-13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초단거리 레이더 적용 후방긴급자동제동 최초 개발
현대모비스가 초단거리 레이더 센서(USRR,Ultra Short Range Radar)를 활용한 후방긴급자동제동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기존 초음파 센서
조회수 124 2019-11-13
오토헤럴드
아시아 자동차 강국, 한국 vs. 일본..엇갈리는 자동차 산업
자동차 산업의 아시아 양대 강국으로 불리는 한국과 일본의 상황이 극명히 엇갈리고 있다. 한국 자동차산업이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악의 상황을 기록한 가운…
조회수 209 2019-11-13
데일리카
[구상 칼럼] 발터 드 실바가 설계한..아우디 A5의 디자인 포인트는?
아우디의 아이덴티티는 콰트로(Quattro)라고 불리는 상시 4륜구동방식에 의한 전천후 주행성능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조회수 119 2019-11-13
데일리카
[스파이샷] 또 목격된 현대차 포터 EV… 상용차 시장 판도 바꿀까?
현대자동차가 개발 중인 포터 EV(전기차) 시험차가 또 다시 일반도로에서 포착됐다. 디젤차 규제 강화로 상용차 시장에서도 전동화 필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포터
조회수 166 2019-11-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쏘나타보다 저렴한 파사트 공개..한국시장 투입하나?
한 때 국내시장에서 2000만원대의 착한 가성비로 소비자들을 공략했던 폭스바겐의 북미형 파사트가 부분변경을 거친 2020년형 모델의 판매 가격을 공개했다. …
조회수 135 2019-11-1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