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토요타 하이브리드 프리우스C 아이오닉 가격대 출시

오토헤럴드 조회 수6,374 등록일 2018.03.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490만원의 합리적 가격에 도심 19.4km/ℓ의 연비, 여기에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각종 세금혜택까지 받는다면 매력은 더욱 커진다. 토요타코리아는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소재 SJ 쿤스트할레에서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의 미디어 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고 밝혔다.  

토요타 라인업 중 엔트리 모델인 프리우스 C는 1.5리터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이 선사하는 19.4km/ℓ의 뛰어난 도심연비, 유니크하고 날렵한 외관 디자인과 이동이 자유로운 컴팩트한 차체, 민첩한 주행성능 등 복잡한 시내에서 하이브리드만의 매력을 한층 더 느낄 수 있는 차량이다.

젊고 세련된 감성의 12가지 외장 컬러는 프리우스C만의 생동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며 ‘에코 펀(ECO Fun)’을 콘셉트로 개발된 인테리어는 조작의 편리함과 여유로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프리우스 C의 국내연비는 복합 18.6km/ℓ, 도심 19.4km/ℓ, 고속 17.7km/ℓ로 1등급을 기록했다. 파워트레인은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과 72마력의 전기모터가 결합돼 최대 101마력을 발휘한다.

최대토크는 11.3kg.m. 여기에 하이브리드 차량에 맞게 세팅된 e-CVT가 매칭됐다. 차체 크기는 전장과 전폭, 전고가 각각 4,050mm, 1,695mm, 1,445mm에 휠베이스는 2,550mm에 이른다.  

공간성 또한 빼놓을 수 없는 신차는 하이브리드 배터리를 뒷좌석 하단에 위치시켜 넉넉한 적재공간을 확보했으며 60:40 또는 전부 폴딩 시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배려하였다.

뿐만 아니라 동급최다 총 9개 SRS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가 기본으로 장착되어 있어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세제혜택 또한 놓칠 수 없다. 하이브리드 차량을 구매했을 때 얻을 수 있는 최대 310만원의 세금 감면은 기본, 이산화탄소 배출량 84g/km를 실현하며 정부 보조금 50만원까지 더해져 최대 360만원의 구매혜택을 누릴 수 있다.

구매 이후에도 도심 혼잡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이용료 최대 80% 할인,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km 무상 보증 등 스마트한 에코 카 라이프를 즐길 수 있다.

한국 토요타 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2011년에 첫 출시한 프리우스 C는 지난해까지 전세계적으로 15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기록을 가진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대표선수이다.

운전하기 쉽고 즐거운 매력으로 이제는 전 세계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프리우스 C와 함께 생기발랄한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이미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토요타 프리우스 C의 가격은 2490만원이며 고객인도는 4월 2일부터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토요타
    모기업
    토요타
    창립일
    1937년
    슬로건
    You are so smart
  • 토요타 토요타 Prius C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8.03 출시 소형 08월 판매 : 6대
    휘발유 1497cc 복합연비 18.6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미국도로교통안전청(NHTSA), 디지털화의 물꼬를 트다
미국도로교통안전청(이하 NHTSA)은 차량을 판매할 때 판매업차가 수기로 작성한 이름과 서명이 포함된 주행 기록 수치를 종이 형태로 공개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조회수 31 2019-09-23
글로벌오토뉴스
부가티, SUV가 아닌 모델로 라인업 확장 꾀해
부가티가 라인업 확대를 심각하게 고려하고 있다는 것은 공공연한 사실이다. 부가티는 현재 부가티 시론을 필두로 한 라인업과는 완전히 다른 새로운 라인업을 개발하기
조회수 40 2019-09-23
글로벌오토뉴스
AMG의 M139엔진, 하이브리드로의 확장을 위한 전초기지 역할 맡는다
최근 자동차 기술이 단순히 한 가지 모델에 적용되는 것이 아닌, 전체적인 플랫폼의 형태로 이루어지기 시작하며, 엔진기술의 향상이 전체적인 라인업의 확장에 기여하
조회수 43 2019-09-23
글로벌오토뉴스
무려 46%가 관리 부적합..고속도로 타이어 안전점검 살펴보니...
절반이 관리부실 상태였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조현범)는 지난 7월 고속도로 안전점검 캠페인 기간 중 진행한 타이어 안전관리 현황 조사 결과, …
조회수 35 2019-09-23
데일리카
다임러·BMW, 합작 차량공유 서비스 사업 ‘삐걱’..그 배경은?
다임러와 BMW그룹이 협력을 발표한 모빌리티 서비스에 잡음이 일었다. 19일(현지시간) 독일 경제지 매니저 매거진에 따르면, 지난 해 다임러와 BMW가 협력을
조회수 26 2019-09-23
데일리카
플래그십 세단 ‘DS9’ 유출..3시리즈·C클래스와 경쟁
PSA 그룹에서 프리미엄 라인업을 담당하고 있는 DS가 DS7 크로스백, DS3 크로스백에 이어 플래그십 세단 DS9을 오는 11월 광저우 오토쇼를 통해 공개하
조회수 102 2019-09-23
데일리카
BMW, 獨서 6천명 감원 계획..쿠페·컨버터블 라인업도 축소
BMW가 독일에서 구조조정에 돌입한다. 수익을 높이기 위한 비용 절감이 주된 목표다. 19일(현지시간) 독일 경제지 매니저 매거진에 따르면, BMW는 오는 2
조회수 66 2019-09-23
데일리카
94. 파워트레인의 미래  25. 이산화탄소를 둘러 싼 유럽과 미국의 다른 싸움
최근 환경오염에 관한 두 가지 뉴스가 주목을 끌고 있다. 하나는 독일에서의 이산화탄소 저감을 위한 대책이고 다른 하나는 미국의 미시간주가 캘리포니아 등 21개주
조회수 52 2019-09-23
글로벌오토뉴스
역대 최대 규모 2019 오토살롱위크, 개막 10일 앞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애프터마켓 전문전시회 ‘2019 오토살롱위크’가 오는 10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다. 이
조회수 77 2019-09-23
오토헤럴드
기아차, 전기차 모닝 출시하나..폭스바겐 ‘업!’과 경쟁
기아차가 유럽에서 모닝 기반의 전기차를 출시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23일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모티브뉴스에 따르면, 에밀리오 에레라(Emilio Herr
조회수 119 2019-09-2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