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갑툭튀' 2월 수입 베스트셀링 모델에 등장한 BMW 320d

오토헤럴드 조회 수3,347 등록일 2018.03.07

지난 2월 한 달간 가장 많이 팔린 수입차 모델에 BMW 320d가 '갑툭튀(갑자기 툭 튀어)' 등장했다. 320d는 지난 한 달 총 1,585대가 팔려 전월 대비 300% 이상 증가한 실적을 기록하며 수입 베스트셀링 모델 최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7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 2월 한 달 동안 국내 수입차 신규등록대수는 전월(2만1,075대) 보다 5.4% 감소한 1만9,928대로 집계됐다. 또 올 해들어 2월까지 누적 판매대수는 4만1,003대로 전년 동기 누적(3만2,886대) 보다 24.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베스트셀링 모델은 BMW가 차지 했지만 브랜드별 총 판매는 메르세데스-벤츠가 근소한 차이로 1위에 올랐다. 메르세데스-벤츠는 2월 한 달간 전 라인업에서 6,192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이어 BMW 6,118대, 토요타 1,235대 순을 기록했다. 이 밖에 렉서스는 1,020대, 랜드로버 752대, 포드/링컨 745대, 미니(MINI) 640대, 볼보 456대, 재규어 454대, 푸조 404대의 판매를 보였다.

고가 수입차 브랜드인 벤틀리와 롤스로이스, 람보르기니는 지난달 각각 31대, 7대, 4대가 등록됐다. 지난해 말 판매를 재개한 아우디는 18대의 차량이 등록됐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2,427대(62.4%), 2,000cc~3,000cc 미만 6,219대(31.2%), 3,000cc~4,000cc 미만 1,077대(5.4%), 4,000cc 이상 195대(1.0%), 기타(전기차) 10대(0.1%)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5,499대(77.8%), 일본 3,157대(15.8%), 미국 1,272대(6.4%)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가솔린 9,228대(46.3%), 디젤 9,024대(45.3%), 하이브리드 1,666대(8.4%), 전기 10대(0.1%) 순을 나타냈다. 국내 수입차 판매가 대배기량에서 중소형으로 디젤에서 가솔린으로 변화하는 모습을 찾아 볼 수 있었다.

구매유형별로는 1만9,928대 중 개인구매가 1만3,606대로 68.3% 법인구매가 6,322대로 31.7% 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4,154대(30.5%), 서울 3,191대(23.5%), 부산 893(6.6%)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부산 1,738대(27.5%), 인천 1,644대(26.0%), 대구 1,079대(17.1%) 순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베스트셀링 모델은 BMW 320d(1,585대), 메르세데스-벤츠 GLC 220 d 4MATIC(902대), BMW 520d(687대) 순으로 나타났다. 베스트셀링 모델 최상단에 이름을 올린 BMW 320d는 지난 2012년 완전변경모델로 출시된 6세대 3시리즈의 디젤 차량으로 이전 대비 차체 사이즈를 키우고 헤드램프를 키드니 그릴과 곧장 연결시키는 일명 '앞트임' 디자인을 적용해 차량이 더욱 낮고 넓게 보이는 효과를 발휘하는 등 명실상부 BMW를 대표하는 스포츠세단으로 자리한 모델이다.

특히 디젤엔진을 얹은 320d의 경우 높은 연료효율성을 겸비해 국내서도 꾸준한 인기를 발휘해 왔다.  한편 일부 외신에 따르면 곧 차체를 이전 보다 더욱 키우고 실내 디자인 대폭 변경하면서도 다양한 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탑재한 7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이르면 내년경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BMW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15년
    슬로건
    Sheer Driving Pleasure
  • BMW BMW 3-series 종합정보
    2015.09 출시 중형 12월 판매 : 903대
    휘발유, 경유 1995~1998cc 복합연비 11.2~15.8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차 노조, “광주형 일자리 반대..한국지엠 군산공장 재가동 필요”
현대차노조가 광주형 일자리 반대 입장을 밝혔다. 대신 한국지엠 군산공장 재가동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금속노조 현대자동차지부는 최근 발행한 공식 입…
조회수 43 17:04
데일리카
[TV 데일리카] BMW가 공개한 신형 7시리즈..실내 디자인 특징은?
BMW가 최근 공개한 ‘2019년형 7시리즈’는 부분변경 모델에 속한다. 뉴 7시리즈의 실내는 넓은 공간과 엄선된 소재,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이 어우러져
조회수 378 15:29
데일리카
국토부·서울시, 상암동에 5G 자율주행 시험장 조성..‘세계 최초’
국토부가 서울시와 협력해 5G 기반 자율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한다. 18일 국토교통부는 서울 상암동 일대에 5G 자륭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하고 5G 자륭…
조회수 96 15:28
데일리카
美, 무역확장법 232조 발효 임박..유럽차 최대 25% 관세 부과되나
미국 정부가 유럽차에 고관세를 부과할 수 있는 무역확대법 232조에 대한 검토가 임박했다. 18일 로이터통신은 찰스 그래슬리(Charles Grassley)
조회수 38 15:28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EQC 스타필드 하남 전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더 뉴 EQC(The new EQC)’를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스타필드 하남 1층에 전시한다고
조회수 125 15:28
글로벌오토뉴스
Tesla, 설 맞이 ‘Drive Me Home’ 시승 이벤트 실시
Tesla Korea는 민족 최대의 설 연휴를 맞아 Tesla의 대표 차량을 체험할 수 있는 시승 이벤트 ‘Drive Me Home’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조회수 94 15:28
글로벌오토뉴스
혼다 센싱 탑재, 2019년형 CR-V 터보 사전계약
혼다코리아가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 계약을 18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2019년형 CR-V 터보는
조회수 68 15:05
오토헤럴드
현대차, 저주파 안테나 기반 무선충전 위치정렬 기술 공개
현대차가 15일부터 18일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 ISO 전기차 무선충전
조회수 77 15:05
오토헤럴드
캐딜락, 동급 최장거리 주행하는 전기차 출시 계획..“내연기관 수준 될것”
캐딜락이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거리를 갖춘 전기차를 내놓을 것이라 공언했다. 18일 스티브 칼라일(Steve Carlisle) 캐딜락 사장은 GM 관련 소식을
조회수 168 15:05
데일리카
현대차, 전기차 무선충전 기술 선도 박차
현대자동차는 15일(화)부터 18일(금)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i]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I
조회수 73 15:04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