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국산차 제로, 2018 월드카 최종 후보 모두 SUV

오토헤럴드 조회 수1,119 등록일 2018.03.0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018년 세계 최고의 자동차를 뽑는 월드카 6개 부문 최종 후보가 결정됐다. 대상격인 2018 올해의 월드카(2018 World Car of the Year) 후보에는 마쯔다 CX-5, 레인지로버 벨라, 볼보 XC60 등 모두 SUV 차종이 선정됐다. 국산차는 단 한대도 후보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된 월드카 최종 후보 모델은 24개국, 82명의 전세계 자동차 전문기자의 평가로 선정됐으며 수상은 3월 30일 개막하는 뉴욕오토쇼에서 있을 예정이다. 각 부문 최종 후보는 다음과 같다.

월드 어반카: 포드 피에스타, 스즈키 스위프트, 폭스바겐 폴로 월드 럭셔리카: 아우디 A8, 포르쉐 카이엔, 포르쉐 파나메라  월드 퍼포먼스카: BMW M5, 혼다 시빅 타입 R, 렉서스 LC500 월드 그린카: BMW 530e i퍼포먼스,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하이브리드, 닛산 리프 월드카 디자인: 렉서스 LC500, 레인지로버 벨라, 볼보 XC60 

2018 월드카 최종 후보

마쯔다의 주력 SUV CX-5

올해의 차 후보에 단골처럼 등장하는 마쯔다의 CX-5가 올해에도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마쯔다를 대표하는 SUV로 브랜드 전체 판매량의 30% 가까이를 책임지고 있으며 창의적인 컬러와 세심한 마무리로 글로벌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스티어링 휠 조향에 맞춰 구동력을 배분하는 G-벡터링 컨트롤 시스템이 탑재됐고 주력인 2.2 디젤 엔진은 최고출력 175마력, 최대토크 42.8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더없이 고급스러운 레인지로버 벨라

레인지로버의 4번째 라인업으로 LED를 기본으로 매트릭스, 레이저, 3D 또 오토 플러쉬 도어핸들 등 고급스러운 소재와 첨단 기술이 대거 사용됐다. 쿠페형 루프라인, 짧은 프론트 오버행으로 역동적인 외관을 갖고 있고 주력인 인제니움 2.0ℓ 4기통 엔진은 240마력의 최고 출력과 51.0kg.m의 최대 토크를 낸다. 이 엔진의 제로백은 7.3초, V6 3.0 엔진을 품은 D300은 6.3초면 된다. 

또 후보에 오른 볼보 XC60

한국인 이정현씨가 메인 디자이너로 참여한 볼보 XC60은 전 세대보다 전장 45mm, 전폭 10mm를 늘리고 전고는 55mm 낮춰 역동성을 강조했다. 휠베이스도 90mm 길어져 전체 비율 중 61.1%를 확보, 동급 최대 공간을 확보했다. 충돌 회피 지원 등 다양한 첨단 안전 사양이 제공되고 2.0ℓ 4기통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를 탑재한 D4 트림이 최대 토크 40.8kg•m, 최대 출력 190마력, 가솔린 T6는 최대 출력 320마력, 최대 토크40.8kg•m의 성능을 제공한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랜드로버
    모기업
    Tata Motors
    창립일
    1947년
    슬로건
    Go beyond
  • 회사명
    볼보
    모기업
    Zhejiang Geely Holding Group
    창립일
    1927년
    슬로건
    Design around you
  • 랜드로버 랜드로버 Range Rover Velar 종합정보
    2017.09 출시 대형SUV 09월 판매 : 60대
    휘발유, 경유 1999~2995cc 복합연비 7.8~12.8 ㎞/ℓ
  • 볼보 볼보 XC60 종합정보
    2017.09 출시 중형SUV 09월 판매 : 67대
    휘발유, 경유 1969cc 복합연비 9.4~12.9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위기의 재규어·랜드로버, 구세주는 BMW·지리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가 재정적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BMW, 지리자동차와 논의 중이다. 12일 블룸버그는 모기업인 타타그룹이 재규어·랜드로버의 문제를 해결하…
조회수 88 2019-11-13
데일리카
볼보, S90 부분변경 출시 계획..최고속도는 180km/h로 제한(?)
볼보의 플래그십 세단 S90의 부분변경 모델이 포착됐다. 12일 카스쿱스 등 외신은 2020년형으로 부분변경을 준비중인 볼보 S90을 포착하고 관련 정보를 보
조회수 90 2019-11-13
데일리카
쉐보레, 고성능 스포츠카 콜벳 Z06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쉐보레가 콜벳의 고성능 버전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12일 쉐보레는 기본형인 8세대 C8 콜벳에 이어 고성능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조회수 80 2019-11-13
데일리카
럭셔리 SUV, 마이바흐 GLS 공개 계획..컬리넌·벤테이가 ‘격돌’
그 동안 베일에 가렸던 럭셔리 SUV 마이바흐 CLS가 공개된다. 13일 메르세데스-벤츠에 따르면, 오는 22일부터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2019 광저우
조회수 197 2019-11-13
데일리카
마세라티 쿠페 ‘그란투리스모’ 단종 계획..전기차로 부활(?)
지난 12년간 생산돼 글로벌 시장에서 약 4만대가 판매된 마세라티 그란투리스모(GranTurismo)가 단종된다. 마세라티는 12일(현지시각) 그란투리스모의
조회수 102 2019-11-13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초단거리 레이더 적용 후방긴급자동제동 최초 개발
현대모비스가 초단거리 레이더 센서(USRR,Ultra Short Range Radar)를 활용한 후방긴급자동제동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기존 초음파 센서
조회수 126 2019-11-13
오토헤럴드
아시아 자동차 강국, 한국 vs. 일본..엇갈리는 자동차 산업
자동차 산업의 아시아 양대 강국으로 불리는 한국과 일본의 상황이 극명히 엇갈리고 있다. 한국 자동차산업이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악의 상황을 기록한 가운…
조회수 211 2019-11-13
데일리카
[구상 칼럼] 발터 드 실바가 설계한..아우디 A5의 디자인 포인트는?
아우디의 아이덴티티는 콰트로(Quattro)라고 불리는 상시 4륜구동방식에 의한 전천후 주행성능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조회수 123 2019-11-13
데일리카
[스파이샷] 또 목격된 현대차 포터 EV… 상용차 시장 판도 바꿀까?
현대자동차가 개발 중인 포터 EV(전기차) 시험차가 또 다시 일반도로에서 포착됐다. 디젤차 규제 강화로 상용차 시장에서도 전동화 필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포터
조회수 198 2019-11-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쏘나타보다 저렴한 파사트 공개..한국시장 투입하나?
한 때 국내시장에서 2000만원대의 착한 가성비로 소비자들을 공략했던 폭스바겐의 북미형 파사트가 부분변경을 거친 2020년형 모델의 판매 가격을 공개했다. …
조회수 137 2019-11-1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