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新車 전쟁 본격 시작. 신형 싼타페. K3. 파사트 줄줄이 출시

오토데일리 조회 수4,956 등록일 2018.02.01

이달들어 신형 싼타페. K3. 파사트 등 내노라는 신차들이 줄줄이 출시된다.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지난 달 쌍용자동차의 렉스턴 스포츠와 기아 K5 부분변경모델 출시에 이어 2월부터 본격적인 신차 전쟁이 시작된다.

현대차의 주력 SUV 싼타페와 벨로스터, 기아차 준중형 세단 K3, 그리고 새롭게 판매를 재개하는 폴크스바겐의 파사트, 아테온 등이 줄줄이 대기하고 있다.

현대차는 1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벨로스터의 사전계약을 시작한 데 이어 12일부터 국내 판매에 들어간다.

신형 벨로스터는 가솔린 1.4 터보, 1.6 터보 두 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되며 가솔린 1.4 터보 모델은 모던, 모던 코어, 가솔린 1.6 터보 모델은 스포츠, 스포츠 코어 등 총 4개 트림으로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가솔린 1.4터보, 모던 2,135만 원~2,155만 원, 모던 코어 2,339만 원~2,359만 원, 1.6터보 스포츠 2,200만 원~2,220만 원, 스포츠 코어 2,430만 원~2,450만 원이다.

이어 현대차는 오는 7일부터 신형 싼타페 사전 계약을 개시한 뒤 오는 21일 출시행사를 갖고 본격 출고를 시작한다.

지난 2012년 출시된 3세대 싼타페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형 싼타페는 디자인에서부터 패키지, 주행성능, 안전·편의사양에 이르기까지 차량 전반에 걸쳐 목표고객의 차량 이용 분석 결과를 적극 반영해 상품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특히 차체가 기존보다 훨씬 커지고 급스러워진데다 다양한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기본 적용하고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등 고객의 안전을 세심히 배려하는 첨단 안전 신기술을 적용, 지난해 그랜저IG 못지 않는 인기를 예고하고 있다.

중형 SUV시장은 싼타페의 누수를 틈타 기아 쏘렌토가 월 7-8천대씩 판매되고 있고 현재도 3천대 가량이 출고를 기다리고 있는 등 상승세를 타고 있지만 신형 싼타페 출시로 상당한 판도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

기아자동차는 준중형세단 K3 신형모델을 19일 께부터 사전계약을 실시하는 데 이어 오는 27일 출시행사를 갖고 본격 판매에 나선다.

이번에 출시되는 신형 K3은 지난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약 6년 만에 풀체인지 된 모델로 이달 중순부터 사전 계약을 개시한 뒤 3월부터 출고가 시작될 예정이다.

기아차는 당초 새해가 시작되는 지난 1월 중순 신형 K3를 내놓을 예정이었으나 지난 연말 구형모델 재고 소진을 위해 출시 일정을 한 달 가량 늦췄다.

신형 K3는 스마트스트림 G1.6 엔진 및 스마트스트림 IVT 변속기의 최적 조합을 통해 리터당 15.2km의 공식 연비인증을 받았다.

신형 K3는 볼륨감 있고 다이나믹한 외관 디자인으로 변신을 시도했지만 준중형 세단 시장에서 현대 아반떼의 아성이 워낙 강해 판매량을 늘리기는 쉽지 않을 전망이다.

그 동안 배기가스 조작 및 인증 문제로 판매가 중단됐던 폴크스바겐도 이달부터 판매를 재개했다.

폴크스바겐코리아는 1일 프리미엄 중형 세단 파사트 GT 출시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사전계약에 들어갔다. 이 차는 3월부터 출고를 개시한다.

신형 파사트 GT는 파사트 최초로 MQB 플랫폼을 적용해 전세대 파사트 대비 휠베이스가 무려 74mm가 늘어나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했으며, 특히 뒷좌석 레그룸은 40mm가 늘어나 역대 파사트 중 가장 넓어졌다.

신형 파사트 GT는 MQB 플랫폼 적용을 통해 휠베이스는 늘리면서 오버행은 짧게 만들어 넓은 실내공간을 보유했으며, 새로운 디자인이 적용된 전면부 LED 헤드라이트와 라디에이터 그릴은 수평으로 이어져 차체를 더욱 넓고 낮아 보이게 한다.

폴크스바겐은 이어 오는 4월께 신형 아테온을, 5월에 신형 티구안을 투입할 예정으로 있는 등 신차 공세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상원 기자/semin477@autodaily.co.kr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아 기아 K3 종합정보
    2018.02 출시 준중형 09월 판매 : 2,382대
    휘발유 1598cc 복합연비 14.4~15.2 ㎞/ℓ
  • 폭스바겐 폭스바겐 Passat GT 종합정보
    2018.02 출시 중형 09월 판매 : 33대
    경유 1968cc 복합연비 13.6~15.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2.01
    승자는 산타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포르쉐의 첫 전기 스포츠카 가격은
포르쉐의 첫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Taycan)'의 예상 판매 가격이 공개됐다. 포르쉐는 지난 6월 자사 최초 순수 전기 스포츠카 '
조회수 324 2018-10-19
오토헤럴드
국토부, 스마트폰 개발사와 손잡고 거리 사각지대 원천 봉쇄
국토교통부가 스마트폰 서비스 개발사와 협업을 통해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C-ITS)를 활용한 보행자 안전서비스 개발에 착수한다. 18일 국토부는 이 같이 밝히고
조회수 54 2018-10-19
오토헤럴드
콘티넨탈, 기계학습 기반 ADAS 개발
콘티넨탈이 기계학습을 도입한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컨티넨탈은 독일 다름슈타트 공과 대학과 공동으로 도시 교통의 운전자를 지원하도록 설계된
조회수 59 2018-10-19
글로벌오토뉴스
자동차 산업 한 눈에 볼 수 있는..’2018 오토위크’ 일산 킨텍스서 개막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애프터마켓 전시회가 개막했다. 국토교통부와 오토위크 조직위원회는 19일 개막식을 열고 오는 21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3일간 ‘2…
조회수 64 2018-10-19
데일리카
부가티, 자사 최초의 SUV 모델 개발 중
람보르기니, 롤스로이스에 이어 부가티도 SUV 모델 출시에 합류했다. 올 1월 부터 부가티의 새로운 CEO로 취임한 스테판 윙켈만은 2018 파리모터쇼에서 진행
조회수 61 2018-10-19
글로벌오토뉴스
영국의회,
영국 의회 위원회는 19일, 가솔린과 디젤차량의 판매 금지 조치를 기존 계획보다 8년 앞당겨 2032년부터 실시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영국은 배터리 전기차 기술
조회수 61 2018-10-19
글로벌오토뉴스
[오토저널] 내연기관의 터보 컴파운딩 기술
지구 온난화에 따른 기후 변화가 급격하게 진행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온난화의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CO2의 저감 기술 중 내연기관의 터보 컴파운딩 기술에 대해서
조회수 61 2018-10-19
글로벌오토뉴스
포드·마힌드라, 추가 기술 제휴 발표..쌍용차에 미칠 영향은?
포드가 마힌드라와의 추가적인 협업을 발표했다. 두 회사의 제휴는 전기차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비즈니스투데이 등 주요 외신들은 18일 포드와 마힌드…
조회수 69 2018-10-19
데일리카
현대파워텍·현대다이모스, 합병 추진..변속기 업계 ‘파란’
현대자동차그룹의 부품계열사인 현대파워텍과 현대다이모스가 글로벌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합병을 추진한다. 현대다이모스는 19일 오후 이사회를 열…
조회수 71 2018-10-19
데일리카
요즘 뜨는 ‘그 차’ 디자이너..그들의 과거작 살펴보니...
자동차 디자인은 그 차에 대한 첫 인상을 남기는 데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자동차 업계가 스타급 디자이너를 경쟁적으로 영입해오는 이유다. 디자이너들…
조회수 90 2018-10-19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