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BMW M5, 무려 8시간·374km 연속 드리프트..세계 신기록 ‘화제’

데일리카 조회 수932 등록일 2018.01.11

BMW M5가 무려 8시간 동안 374km 거리를 연속으로 드리프트 해 신기록을 세웠다.

10일 BMW 미국법인 유튜브에는 M5가 세계에서 가장 오랫동안 드리프트를 한 차로 기록됐다는 내용을 담은 3분6초 분량의 영상이 올라와 있다.

이 차량은 작년 글로벌 시장에서 데뷔한 신형 M5로, 4.4리터 V8 바이터보 엔진을 탑재, 최고출력 600마력, 76.5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5시리즈의 고성능 모델이다.


BMW는 신기록 수립을 위해 다양한 준비를 마친 모습이 보여진다. 오랜 기간 드리프트를 할 수 있기 위해선 타이어의 마모도가 중요한데, 마찰을 최소화 하기 위해 원형 주행로에 물을 뿌린 모습이다.

평균 0.1~0.9km/l의 연비를 보이는 드리프트 주행 특성상 특수한 급유 시스템도 마련됐다. 전투기에서 볼 수 있었던 특수 급유장비가 그것. 이를 통해 별도의 연료 보충을 위해 정차할 필요 없이 드리프트 주행을 이어갈 수 있었던 것으로 보여진다.

M5가 이를 통해 드리프트만으로 주행한 거리는 총 232.5마일(374km), 주행 시간은 8시간에 달했다. 이는 서울에서 울산광역시까지 이르는 거리를 드리프트만으로 주행했다는 의미로도 해석할 수 있다.


이보다 앞선 89.55마일(144.1km)의 기록도 M5였다는 점은 눈길을 끈다. 공교롭게도 이는 급유를 위해 뒤따른 구형 M5의 기록이라는 점에서 흥미롭다는 반응이다. 불과 몇 시간 차이로 드리프트 신기록이 경신된 것이다.

한편, 지난 8일(현지 시각)업로드 된 해당 동영상은 불과 2일 만에 조회수 34만건을 돌파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제네시스, 고성능 스포츠카 개발중..럭셔리 슈퍼카 시장에 ‘도전장’
기아차 신형 카니발, 주행테스트 포착..달라지는 점은?
닛산, 파격적인 디자인 적용한 ‘크로스오버 전기차’..과연 출시는?
보쉬, 무인 주차 서비스 신기술 공개..국내 도입 시점은?
BMW그룹, 작년 5만9624대 판매·역대 최다 기록..X시리즈 ‘인기’
[시승기] 매력적이지만..저평가된 플래그십 세단, 푸조 508 GT
文 대통령, “자율주행차 실험도시 구축”..자동차 산업 전망은?
  • 회사명
    BMW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15년
    슬로건
    Sheer Driving Pleasure
  • BMW BMW New 5 Series 종합정보
    2017.02 출시 준대형 12월 판매 : 3,796대
    휘발유, 경유 1995~2998cc 복합연비 10.2~14.0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1.12
    드리프트 잘해서 뭐 할라고
    0
  • danawa 2018.01.12
    차가 좋아서 그런게 아니잖아 ㅋㅋ
    0
1

벤츠에겐 지극히 만만한 한국시장, 올해 8만 대도 거뜬?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지난 2016년에 이어 2017년에도 한국 수입차시장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벤츠의 한국시장 판매량은 전년
조회수 62 15:51
오토데일리
[2018 NAIAS] 6년 만의 풀 체인지 신형 K3 공개
6년 만에 완전 변경된 기아차 K3가 2018 북미 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신형 K3는 롱후드 스타일을 기반으로 기아차를 상징하는 호랑이코 형상의 라
조회수 396 15:26
오토헤럴드
매연 100%, 대책없는 노후 경유차 200만 대
저감장치 무대책, 오염물질 100% 내 뿜는2006년 이전 고령 경유차 186만대 방치장착비 50% 지원하는 일본 이행율 90%최대 100% 지원하는 국내 장착
조회수 22 15:24
오토헤럴드
[2018 NAIAS] 은막의 전설 부활 포드 머스탱 블리트
영화 블리트(Bullitt. 1968년)에서 스티브 맥퀸이 샌프란시스코를 질주했던 포드 머스탱 GT 패스트백이 부활한다. 포드는 지난 2001년에도 도쿄모터쇼를
조회수 58 14:10
오토헤럴드
아직은 불안한 고급차 ‘제네시스’...판매. AS 독립 못하고정체성도 오락가락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아직은 불안하다'.출범 2년이 지난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판매 성적은 그리 나쁘지도, 그렇다고 안심할 만큼 견고
조회수 149 14:09
오토데일리
부진했던 포드·인피니티·포르쉐의 반전카드
신차 공개는 브랜드의 존재감을 상기시켜 다른 모델 판매에도 영향을 준다. 분위기를 반전시키고 부진한 실적을 끌어 올릴 절호의 기회로 보고 사전 마케팅과 공개행사
조회수 59 13:48
오토헤럴드
2018 디트로이트쇼 - 현대차, 벨로스터/벨로스터 N 공개
현대자동차가 2018년 첫 신차 ‘신형 벨로스터’와 ‘벨로스터 N’을 디트로이트에서 세계 최초로 일반에 공개했다.현대자동차는 15일(현지시각) 미국 디트로이트
조회수 228 10:08
글로벌오토뉴스
2018 디트로이트쇼 - 기아차, 신형 K3 공개
한층 매력적인 디자인과 사양으로 무장한 신형 K3가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기아자동차는 15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에서 열린 ‘2018 북미
조회수 185 09:55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신형 제타 제원 공개..준중형 세단 시장 공략
폭스바겐 신형 제타가 공개됐다. 폭스바겐은 14일(현지 시각) 2018 디트로이트모터쇼에서 올 뉴 2019 제타를 공개했다. 폭스바겐 제타는 지난 1979년
조회수 113 09:44
데일리카
막상막하 쉐보레 볼트EV와 현대코나EV, 치열한 경쟁 예고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의 첫 순수전기구동SUV 코나 일렉트릭이 전기차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15일 현대차는 올 상반기에 출시 예정인 코나 일렉
조회수 121 09:27
오토데일리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