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부드러움과 강함의 조화 돋보이는 신형 LS, 벤츠 S클래스 아성 위협할까?

오토데일리 조회 수1,250 등록일 2017.12.27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신형 LS의 경쟁 모델은 벤츠 S클래스다” 한국토요타 관계자는 지난 20일 신형 LS를 출시하면서 자신있게 벤츠 S클래스를 지목했다.

이번에 나온 신형 LS가 S클래스를 상대할 만큼 강해졌다는 자신감 때문이다. 

11년 만에 풀체인지된 신형 LS는 확실히 디자인, 파워트레인, 첨단 장비 등 모든 부분에서 혁신이 돋보인다. 특히, 프리미엄 플래그쉽 세단으로서는 대담할 정도로 철저히 모습을 바꾼 디자인에 대한 평가가 주목된다. 

신형 LS 500h 4WD를 주행성능에 중점을 두고 영종도 일대에서 시승했다. 렉서스코리아는 신형 LS 가솔린터보와 하이브리드 모델 중 하이브리드모델을 선발로 내세웠다.

한국에서 토요타와 렉서스 하이브리드 차량이 인기를 얻고 있는 점을 감안한 것이다. 기존 4.6리터 자연흡기 엔진에서 3.5리터 트윈터보로 다운사이징된 가솔린 터보 모델은 내년 4월께 도입될 예정이다.

하이브리드모델인 만큼 신형 LS에 적용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먼저 살펴보는 게 순서일 것이다.   

신형 LS에는 멀티 스테이지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장착됐다. 이 시스템은 렉서스의 럭셔리 쿠페인 LC에도 적용됐다.

이 시스템은 3.5L V6 가솔린 엔진과 2개의 모터, 유단 기어가 결합됐다. 시스템 총 출력은 359마력, 최대토크 35.7kg.m로 이전모델보다 출력 86마력, 토크는 17.3kg.m 낮아졌다.

이는 신형 LS의 엔진 배기량이 기존모델보다 낮아졌기 때문이다. 수치상으로는 신형 LS가 기존모델보다 동력성능이 낮다.

신형 LS의 힘은 폭발적이진 않았지만 부족하지 않았다. 저속은 물론 고속주행에서도 신형 LS는 조용하게 자신의 힘을 충분히 발휘했다.

신형 LS는 가속페달을 밟으면 반응이 확 달라진다. 파워풀한 엔진음과 함께  빠른 반응이 온다. 곡선주로에서도 주행이 부드럽고 안정적이다.

이같은 안정감은 새로운 플랫폼인 GA-L에 기인한다. GA-L 채용으로 전장과 휠베이스, 전폭이 각각 25mm, 35mm, 25mm 늘어난 반면 전고와 보닛, 트렁크가 각각 5mm, 30mm, 40mm 낮아져 저중심의 스탠스가 완성됐다.

여기에 안정감을 높이고자 엔진 유닛과 드라이빙 포지션을 차량 중심으로 이동시키고 배터리는 앞으로 배치해 전후 중량을 배분했다.

스탠스가 낮아지고 안정감이 높아지면서 전장이 5m가 넘는데도 신형 LS는 안정성과 부드러움을 유감없이 발휘한다. 이전에 아쉬움으로 지적되던 차체의 좌우 흔들림도 크게 개선돼 뒷좌석에서도 편안함이 느껴진다.

다소 아쉬운 점은 차체가 무거운 듯 가속을 할 때 터보랙처럼 속도가 반 박자 늦다는 점이다. 

시승 차량인 신형 LS 500h 4WD의 공차중량은 2,370kg로 이전모델보다 5kg  오히려 늘었다. 

신형 LS 개발 담당자는 경량화를 위해 알루미늄 재질을 기존 모델보다 확대 적용했다고 밝혔으나 하이브리드 시스템 적용으로 경량화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듯하다.

신형 LS는 벤츠 S클래스와 충분히 겨뤄볼 만큼 전체적으로 강해진 느낌이다. 강해진 신형 LS가 벤츠 S클래스의 아성을 위협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박상우 기자/uncle8712@naver.com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렉서스
    모기업
    토요타
    창립일
    1988년
    슬로건
    Amazing in Motion
  • 렉서스 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LS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7.12 출시 대형 12월 판매 : 74대
    휘발유 3456cc 복합연비 10.6~11.5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벤츠에겐 지극히 만만한 한국시장, 올해 8만 대도 거뜬?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지난 2016년에 이어 2017년에도 한국 수입차시장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벤츠의 한국시장 판매량은 전년
조회수 61 15:51
오토데일리
[2018 NAIAS] 6년 만의 풀 체인지 신형 K3 공개
6년 만에 완전 변경된 기아차 K3가 2018 북미 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신형 K3는 롱후드 스타일을 기반으로 기아차를 상징하는 호랑이코 형상의 라
조회수 376 15:26
오토헤럴드
매연 100%, 대책없는 노후 경유차 200만 대
저감장치 무대책, 오염물질 100% 내 뿜는2006년 이전 고령 경유차 186만대 방치장착비 50% 지원하는 일본 이행율 90%최대 100% 지원하는 국내 장착
조회수 22 15:24
오토헤럴드
[2018 NAIAS] 은막의 전설 부활 포드 머스탱 블리트
영화 블리트(Bullitt. 1968년)에서 스티브 맥퀸이 샌프란시스코를 질주했던 포드 머스탱 GT 패스트백이 부활한다. 포드는 지난 2001년에도 도쿄모터쇼를
조회수 57 14:10
오토헤럴드
아직은 불안한 고급차 ‘제네시스’...판매. AS 독립 못하고정체성도 오락가락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아직은 불안하다'.출범 2년이 지난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판매 성적은 그리 나쁘지도, 그렇다고 안심할 만큼 견고
조회수 144 14:09
오토데일리
부진했던 포드·인피니티·포르쉐의 반전카드
신차 공개는 브랜드의 존재감을 상기시켜 다른 모델 판매에도 영향을 준다. 분위기를 반전시키고 부진한 실적을 끌어 올릴 절호의 기회로 보고 사전 마케팅과 공개행사
조회수 56 13:48
오토헤럴드
2018 디트로이트쇼 - 현대차, 벨로스터/벨로스터 N 공개
현대자동차가 2018년 첫 신차 ‘신형 벨로스터’와 ‘벨로스터 N’을 디트로이트에서 세계 최초로 일반에 공개했다.현대자동차는 15일(현지시각) 미국 디트로이트
조회수 217 10:08
글로벌오토뉴스
2018 디트로이트쇼 - 기아차, 신형 K3 공개
한층 매력적인 디자인과 사양으로 무장한 신형 K3가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기아자동차는 15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에서 열린 ‘2018 북미
조회수 178 09:55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신형 제타 제원 공개..준중형 세단 시장 공략
폭스바겐 신형 제타가 공개됐다. 폭스바겐은 14일(현지 시각) 2018 디트로이트모터쇼에서 올 뉴 2019 제타를 공개했다. 폭스바겐 제타는 지난 1979년
조회수 107 09:44
데일리카
막상막하 쉐보레 볼트EV와 현대코나EV, 치열한 경쟁 예고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의 첫 순수전기구동SUV 코나 일렉트릭이 전기차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15일 현대차는 올 상반기에 출시 예정인 코나 일렉
조회수 120 09:27
오토데일리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