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아차, ‘2018년형 K7’ 출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0,804 등록일 2017.12.04


기아자동차는 4일(월) 최신 ADAS 기술과 고객 선호 사양 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18년형 K7’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18년형 K7는 고속도로 주행보조(HDA)를 스팅어에 이어 기아차에서 두 번째로 적용했다. 고속도로 주행보조(HDA)는 고속도로에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설정 주행 시 자동 활성화되는 기능으로 ▲앞차와 거리 유지 ▲차로 유지 ▲도로별 제한속도에 따른 주행 설정 속도 자동 변경 등의 기능이 포함된 첨단 주행 안전 기술이다.

또한 소비자 선호 사양인 ▲후측방 충돌 경고(BCW, 구 BSD) 기능 ▲동승석 통풍 시트 ▲뒷좌석 측면 수동식 선커튼을 2.4 가솔린 리미티드 트림에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2.4 프레스티지 트림 옵션 선택 가능)

이와 함께 기존 모델에서 동승석까지 적용됐던 시트벨트 리마인더를 뒷좌석까지 확대 적용해 탑승자의 안전을 강화했으며, 시동을 끈 상태에서 차량 배터리 전력 과다 사용 시 경고 문구를 표시해 주는 배터리 모니터링 시스템을 장착했다.

이 밖에도 ▲LED 룸램프 적용 ▲클러스터 디자인 완성도 향상 ▲신규 우드그레인 컬러 적용 ▲아날로그시계 디자인 변경을 통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강화했다.

2018년형 K7은 합리적 가격대에 고배기량의 성능과 안정적 주행감을 동시에 추구하는 소비자 니즈를 고려해 신규 파워트레인을 추가했다. 새롭게 추가된 가솔린 3.0 GDI는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하고 최고출력 266마력(ps), 최대토크 31.4kgf·m의 동력 성능을 확보했다. (※2.4 모델 6A/T, 3.3 모델 8A/T 장착)

하이브리드 모델에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을 적용, 첨단 주행 안전 기술 수준을 향상시켰다.

이외에도 하이브리드 전용 공력 휠 디자인 변경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기존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2가지로 운영되던 트림을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노블레스 스페셜 3개 트림으로 확대,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18년형 K7은 각종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탑승자의 편의성을 개선하는 등 상품성을 강화했음에도 가격 인상폭을 최소화했다.

2018년형 K7 ▲2.4 가솔린 모델은 3,105~3,330만원 ▲2.2 디젤 모델은 3,405~3,630만원 ▲3.0 가솔린 모델은 3,375~3,550만원 ▲3.3 가솔린 모델은 3,725~3,990만원이며, ▲하이브리드 모델은 3,590~3,975만원(세제 혜택 후)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2018년형 K7과 K7하이브리드는 첨단 주행 안전 기술과 파워트레인 다양화를 통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확대했다”며 “대한민국 대표 준대형 세단 K7의 뛰어난 상품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통해 고객들에게 더 큰 만족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2018년형 K7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외부 스크래치 수리비용을 지원하는 ‘스타일 개런티’와 하이브리드 전용 ‘HEV 개런티 플러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스타일 개런티 가입 고객은 출고 후 3개월 이내 전/후방 범퍼, 전면 유리, 사이드 미러 손상 시 1회에 한해 최대 30만원 한도 내에서 수리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17. 12/31까지 구매, 개인 및 개인 사업자 고객 限 / 자기부담금 1만원 발생)

HEV 개런티 플러스는 기존 HEV 보장에 새로운 혜택을 더해 업그레이드 한 것으로, 본 프로그램 가입 고객은 출고 후 1년 이내 사고를 당했을 경우 K7 신차로 교환받을 수 있다. (※`17. 12/31까지 구매, 개인 고객 限 / 운전자 과실 50% 미만 및 차량가 30% 이상 수리비 발생 시 가능)

또한 기아차는 2018년형 K7부터 첨단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UVO 기본 서비스의 무료 사용 기간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연장 제공하며, 이후 출시 차종에 대해 순차적으로 무료 사용기간을 연장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 기아 기아 K7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6.01 출시 준대형 06월 판매 : 2,608대
    휘발유, 경유, LPG 2199~3342cc 복합연비 7.1~14.8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05
    k5도 이런 디자인으로 나왔으면 좋겠네요 2018년 모델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기아차, 니로 EV 10월 파리 모터쇼서 유럽 시장 데뷔
기아자동차의 크로스오버 전기차 '니로 EV(Niro EV)'가 오는 10월 1일 개최되는 2018 파리 모터쇼를 통해 유럽 시장에 첫 선을 보인다
조회수 165 2018-07-23
오토헤럴드
부가티 치론,.딱 2대 리콜..원인은 에어백 결함
부가티 치론이 에어백 결함으로 리콜된다. 리콜 차종은 단 2대다. 23일 미국도로교통안전국(National Highway Traffic Safety Admin
조회수 217 2018-07-23
데일리카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 루이스 해밀턴 및 발테리 보타스 F1 독일 그랑프리 1, 2위 나란히 석권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Mercedes-AMG Petronas Motorsport) 소속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Lewis Hamilton)과
조회수 51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신형 XC40의 유로 앤캡 충돌 테스트 결과
더욱 강화된 안전성 테스트 기준에도 불구하고 포드와 볼보의 신차들이 성인 탑승자 보호를 97% 이상 기록하는 인상적 점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23일 유럽의
조회수 314 2018-07-23
오토헤럴드
7월 넷째주 글로벌 핫이슈 5
7월 넷째주 글로벌 핫이슈 5에서는 현대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공개, 유럽의 상반기 신차판매실적, 중국의 상반기 신에너지차 판매실적, 독일 슈투프가르트의 디젤차
조회수 154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토요타 근로자, 고관세 정책에 항의
자동차 제조사들에 이어 해당 기업에서 근무하는 근로자들도 트럼프 정부의 고관세 정책을 비난하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토요타의 미국 생산 공장에서 근무하는 근로
조회수 60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2분기 글로벌 판매 14.6% 증가... 역대 최대
볼보는 2018년 2분기 (4~6월) 글로벌 신차 판매실적을 발표했다. 총 판매 대수는 2분기 판매실적으로는 가장 많은 17만 232대로 전년 동기 대비 14.
조회수 58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오토포토] 풍경에 녹아든 자동차
한국토요타가 지난해 말 국내에 첫 선을 보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프라임(PRIUS PRIME)'은 토요타 최초로 적용된 듀얼 모터 드라
조회수 66 2018-07-23
오토헤럴드
인간 삶을 혁신 시킨 명차들 Top 20 (10)
10. 전지형(全地形) 대량 급송(急送)용 트럭의 등장 라틴어 도르레 (trochlea)에서 유래한 트럭(Truck)이라는 어원트럭(Truck)의 어원은 라틴
조회수 71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인간 삶을 혁신 시킨 명차들 Top 20 (9)
9. 부모의 수고를 덜어주는 스쿨버스(School Bus)의 등장 * 스쿨버스의 시조는 말이끄는 등하교 마차고금동서를 막론하고 어린 자녀들이 학교에 입학하면 무
조회수 123 2018-07-23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