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구상 칼럼] 디자인 차별성이 요구되는..신형 K7 하이브리드

데일리카 조회 수3,500 등록일 2017.01.19
K7(현지명 카덴자)


K7 하이브리드 모델은 작년 10월에 새로 등장한 K7 풀모델 체인지 모델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새로운 K7은 기아의 아이덴티티를 살리기 위해 이전의 모델보다 더 젊어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전반적으로는 매우 스포티한 이미지다.

그런데 같은 플랫폼의 신형 IG그랜저 역시 젊고 스포티한 이미지로 바뀌어서, 사실 K7과 IG그랜저의 차이는 정말 디테일뿐인 걸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 게 사실이다. 본질적으로 본다면, K7과 IG그랜저는 확연히 다른 차라는 느낌이 들지는 않는다.

2TPEO K7기반의 하이브리드 모델


K7 하이브리드 모델의 차체 내외부의 디자인은 기본적으로 가솔린 모델과 동일하고, 휠과 뒤 범퍼의 모서리 처리 디자인이 차이가 난다.

그런데 휠의 디자인이 마치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의 디자인에 방향성을 준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물론 디자인은 사실 다르지만 전체 구성이 같고, 오히려 디테일은 아이오닉의 휠이 더 있어서 K7의 휠이 소형차의 것 같은 인상이다.

휠의 전체 형상이 납작한 접시처럼 생긴 것이 대체로 하이브리드 모델들의 공통적인 특징인데, 휠이 회전할 때 생기는 와류로 인한 항력 증가를 조금이라도 줄여 항속거리를 늘리려는 하이브리 모델들의 기능적 요구가 가장 큰 이유이다.

K7 하이브리드 (심플한 휠 디자인)


게다가 17인치여서 조금은 작은(?) 인상도 든다. 물론 준대형급 승용차의 휠로써 17인치의 크기는 사실 결코 작은 건 아니다.

하지만 가솔린 모델의 19인치 휠을 보다가 하이브리드 모델의 17인치 휠을 보면 조금은 왜소해 보이기도 한다. 그러나 연비를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다.

또한 하이브리드 모델의 뒤 범퍼의 모서리에 살며시 각을 세운 것은 주행 시의 와류 발생을 조금이라도 줄여서 효율을 높이려는 이유라고 할 수 있겠지만, 사실 이런 효율 향상은 하이브리드가 아닌 일반(?) 모델에서도 필요한 것이기는 하다.

아이오닉 휠 (정교한 디자인 감각)


단지 하이브리드 모델에서는 이런 디테일로 하이브리드 임을 더욱 강조하려는 방법을 것이다. 물론 우리들이 시각적으로 볼 때는 둥글둥글한 형상이 유체역학적인 인상을 주는 게 사실이다.

다만, 실제로는 모서리에 각을 세우는 것이 차체에서 공기가 떨어져 나갈 때 소용돌이의 발생을 줄여서 전체적인 공기저항계수를 낮추어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

그런 이유에서 뒤 범퍼 모서리에 ‘살며시’ 에지가 만들어져 있지만, 어필될 만큼 강하게 보이지는 않는다. 하이브리드 모델의 라디에이터 그릴 역시 가솔린 모델과 동일하게 음각 곡면 형상으로 디자인되어 있다.

K7 하이브리드 (뒷범퍼 모서리)


그릴 안쪽에 셔터를 달아 필요에 따라 공기를 차단해서 차체 전체의 공기저항계수를 높일 수 있게 했다. 물론 외관상으로 보이지는 않는다.

K7 하이브리드 모델은 셔터가 외부로 보이는 것과는 다른 구성이다. 또 헤드램프는 가솔린 모델이 두 개의 실린더와 렌즈인 것에 비해 하이브리드 모델은 세 개의 실린더와 렌즈로 구성되어 있어서 전체의 밀도를 높인 모습이다.

사실 실린더가 두 개인지 세 개인지의 디테일은 본질적인 부분이 아니라고 할 수 있지만, 차량의 전면 이미지에서 적지 않은 차이를 만들어 낸다.

K7 (라디에이터 그릴. 가솔린 모델과 동일한 오목 곡면 이미지 리브)


밀도를 높인 구성은 엔진과 모터의 두 종류의 동력으로 구성된 하이브리드 모델의 높아진 밀도를 보여주는 은유일 지도 모른다.

전반적으로 본다면 기본적으로 신형 K7의 전체적인 디자인의 완성도가 높기 때문에 그 특징이 그대로 하이브리드 모델로 이어지고 있고, 또한 하이브리드 시스템의 선입관이 조금씩 바뀌고 있기 때문에, 준대형 승용차를 연비에 대한 걱정을 덜면서 탈 수 있게 된다는 것은 장점으로 작용할 것이 분명하다.

그렇지만 하이브리드 모델의 특징을 좀 더 명확히 보여주는 차체 디자인에 대한 아쉬움이 드는 것은 사실이다.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차체 디자인과 직접 관련이 적은 건 사실이지만, 기술을 시각화시킨다는 관점에서의 차체 디자인의 역할이 분명 필요하기 때문이다.

K7 헤드램프 (세개의 렌즈로 구성)

K7 하이브리드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박동훈 르노삼성 사장, “올해 12만대 판매 목표..클리오 투입”
오펠, 크로스랜드 X 공개..쉐보레 트랙스와 형제 모델
기아차, 3년 연속 내수 50만대 판매 도전..가능성은?
美 운송업단체, 자율주행차 50년간 금지 요구..왜?
5년간 225억 내놓은 BMW, 3년간 78억 내놓은 벤츠
벤틀리, 전 라인업에 PHEV 추가 계획..첫 주자는 벤테이가
제네시스, 전기차 3종 출시 계획..전기차도 고급화 시대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 기아 기아 올 뉴 K7 HEV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6.11 출시 준대형 11월 판매 : 483대
    휘발유 2359cc 복합연비 16.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7.01.21
    그릴또는 등하나 바꾸고 년식변경하고 가격 70 ~ 100 올릴껀대 뭔 차별화 ㅉㅉㅉ
    0
1

현대모비스, 스타트업 공모전 통해 기술개발 강화..공동사업화 추진
현대모비스가 스타트업 공모전을 통해 미래차 기술개발력을 강화한다. 현대모비스는 14일부터 스타트업 기술공모전인 <2017 M.Start>를 개최한
조회수 45 2017-12-14
데일리카
현대차 코나 유로 NCAP 5-STAR 등급 획득
현대차 코나가 까다로운 유로 NCAP 충돌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5-스타를획득했다. 코나는 성인과 어린이, 보행자 그리고 안전시스템 등의 카테고리에서 높은 점수
조회수 75 2017-12-14
오토헤럴드
벤츠의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
메르세데스 벤츠가 내년 1월 9일 개막하는 세계 최대 가전박람회 2018 CES에서 새로운 개념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를 세계 최초로
조회수 97 2017-12-14
오토헤럴드
[기함열전:유럽편] 볼보와 재규어 그리고 푸조
플래그십 세단은 브랜드의 럭셔리 이미지 구축을 위해 반드시 운영해야 하는 모델이다. 독일 업체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지만, 유럽의 다른 브랜드도 기함을 통해 정
조회수 141 2017-12-14
오토헤럴드
스미스 현대차북미법인 최고운영책임자, “재고량 줄이는 데 노력”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최근 미국에서 고전하고 있는 현대자동차가 새로운 문제에 직면했다.지난 11일(현지시간) 현대차 북미법인의 브라이언 스미스 최고운영책
조회수 234 2017-12-14
오토데일리
스팅어·520d·E220d, 안전성 최고!..국토부 평가 분석해보니
BMW 520d, 벤츠 E220d, 기아차 스팅어가 ‘2017 올해의 안전한 차’로 선정됐다. 1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신차의
조회수 470 2017-12-14
데일리카
벤츠 뉴 E 220 d, 보행자 안전성 역대 최고점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베스트셀링 세단 더 뉴 E 220 d가 보행자 안전성 분야에서 역대 최고점을 획득하는 한편 종합 1등급을 기록하며 국토교통부 주관 자동
조회수 59 2017-12-14
오토헤럴드
2018년 수입차 25만대, 올해보다 9% 성장 전망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2018년 수입차 시장을 2017년 예상 등록대수인 23만5000대 보다 약 9% 성장한 25만6000대로 전망했다.2017년
조회수 80 2017-12-14
오토헤럴드
독일, VW 골프 경찰차도 튜닝…160만원이면 70마력 증가
튜닝이 불법이었던 우리나라에서는 상상하기 힘든 튜닝 경찰차가 독일 모터쇼에 등장했다. 경찰차를 튜닝한 것은 독일의 외팅어(Oettinger)라는 튜닝업체다. 튜
조회수 283 2017-12-14
카가이
[분석]6년 만에 기아 레이 변화는..국내용 페이스리프트 아쉬움
‘기아 모닝, 쉐보레 스파크’ 단 2종 뿐이던 대한민국 경차 시장에 2011년 새로운 대안으로 등장한 기아 레이가 어느덧 6년이 흘렀다. 모델 The post
조회수 1,313 2017-12-14
카가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