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FCA, 2021년 승용 디젤 퇴출시키고 지프 라인업 강화

오토헤럴드 조회 수706 등록일 2018.06.0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FCA가 6월 1일(현지 시간) 2018-2022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세르지오 마르키오네 회장은 자율 주행 기술을 포함한 기술 혁신에 따른 방안과 플랜, 그에 따른 규제와 환경보호 그리고 FCA 그룹 산하의 주요 브랜드 전략을 주요 내용을 밝혔다. 

FCA는 혁신적인 기술력의 선두 자리를 유지하기 위해 자율 주행 기술을 이끌어 가고 있는 구글, 앱티브, BMW와 같은 자동차 산업 내 최고 기업들과 협업 및 제휴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최근에는 구글 웨이모와 제휴를 강화했으며 추가적으로 퍼시피카 하이브리드 미니밴 6만2000대의 납품과 함께 기업 및 개인 고객을 위한 시장 내 최초의 유의미한 완전 자율 시스템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제품의 납품을 위해 긴밀히 협조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번 사업 계획에서 전기화와 관련해 각 지역 내 진화하는 규제 요건에 맞추어 나가기 위해 기술 솔루션들에 투자해 왔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투자해 나갈 것이라고 말하며 동시에 FCA 그룹 내 브랜드들의 특정 강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2022년까지 FCA 그룹은 모든 지프 및 프리미엄 모델의 전기화를 포함해 전기화 솔루션을 갖춘 30개 이상의 차종을 제공할 예정이며 2021년까지 모든 승용 차량의 디젤 엔진을 단계적으로 퇴출시켜 나갈 예정이다.

지프 브랜드에 대한 비전은 3개의 새로운 차량 세그먼트로의 진입을 포함, 궁극적으로는 전 세계에서 판매되는 SUV 차량의 5대 중 1대가 지프 차량이 되는 목표와 함께 지속적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하는 것이다.

지프는 2020년에 레니게이드보다 하위 세그먼트인 A-UV, 그랜드 체로키가 속해 있는 세그먼트인 E-UV의 3열 모델, 그리고 그랜드 체로키 보다 상위 세그먼트인 그랜드 왜고니어 총 3개의 새로운 세그먼트에 진입할 계획이다.

또, 지프 고객들의 멤버십 프로그램인 지프 웨이브 확장으로 고객과의 연결성을 높이게 될 것이며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2020년까지 이 프로그램이 완벽히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한다.

지프의 어반-UV 세그먼트는 날씨와 도로 상황에 구애 받지 않는 주행능력, 전자장비 사용의 증가, 소셜 컨텐츠 및 라이브 업데이트 제공이 가능한 연결성, 자율 주행 기술의 진화를 수용할 수 있는 핵심 기술과 시티라이프에 중점을 두고 어반-UV를 성공적으로 확장할 수 있는 기회에 주력한다.

동종 그룹 중 가장 높은 고객 충성도 성과를 보이고 있는 램 브랜드에 대해서는 NAFTA 상용 차량 세그먼트 내 2위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FCA 그룹은 프리미엄 브랜드 마세라티와 알파 로메오는 새로운 모델, 파워트레인 옵션 및 기능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알파 로메오는 4개의 신규 모델을 포함, 2022년까지 포트폴리오 내 모든 차량에 전기화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FCA그룹은 이런 성장 전략의 추진을 위해 5년 계획 동안 약 450억 유로를 투자할 계획이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지프
    모기업
    Fiat Chrysler Automobiles
    창립일
    1940년
    슬로건
    Go Anywhere, Do Any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구상 칼럼] 하드코어 오프로더로 불리는 ‘지프’..디자인의 진화는?
전 세계 4륜구동 SUV의 시조라고 할 수 있는 지프(Jeep) 브랜드의 랭글러(Wrangler)가 풀 모델 체인지 됐다. 2018년형으로 나온 6세대 랭글러는
조회수 1,893 2018-06-20
데일리카
쉐보레 이쿼녹스, 보험 등급 6등급..QM6와는 14등급 격차
쉐보레 이쿼녹스의 보험 등급에 관심이 모아진다. 수입 생산분인 탓에 보험 상으론 ‘수입차’로 분류되기 때문이다. 18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이쿼녹스의 보…
조회수 1,798 2018-06-18
데일리카
테슬라 오토 파일럿, 앞 차를 보고도 그대로 돌진
선행 차량과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며 달리던 테슬라 모델 S. 도로에 정차해 있는 모형 자동차를 발견한 선행 차량이 빠르게 차선을 변경하고 난 후 무슨 일이 벌어
조회수 3,333 2018-06-14
오토헤럴드
테슬라, 모델 3 누적 생산 3만 5000대 돌파..생산 목표 달성할까
테슬라 모델 3의 생산량이 3만 5000대를 넘어섰다. 14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지난 8일 부로 테슬라의 보급형 전기차 모델 3의 생산량은 3만5631대를
조회수 588 2018-06-14
데일리카
지프 그랜드 체로키와 포드 익스플로러의 조수석 충돌 안전성이 낙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두 모델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최근 실시한 조수석
조회수 1,972 2018-06-14
오토헤럴드
하드코어 오프로더 지프 디자인의 진화
전 세계 4륜구동 SUV의 시조라고 할 수 있는 지프(Jeep) 브랜드의 랭글러(Wrangler)가 풀 모델 체인지 됐다. 2018년형으로 나온 6세대 랭글러는
조회수 1,399 2018-06-14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모델 3, 美서 대거 예약 취소 사태..원인은 ‘생산 지연’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테슬라가 보급형 전기차인 모델 3의 예약 취소를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모델 3 생산 지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12일
조회수 2,415 2018-06-12
데일리카
테슬라, “신형 로드스터에 로켓 추진기 장착할 것”..가능성은?
테슬라가 차세대 신형 로드스터에 로켓 추진기를 장착하는 ′스페이스X 패키지′를 선보일 계획이어서 주목된다. 엘론 머스크(Elon Musk) 테슬라 CEO는 10
조회수 667 2018-06-12
데일리카
가속페달을 절반도 채 밟지 않았지만 계기판 속도계는 이미 180km/h를 육박하며 앞 차와 거리는 어느 틈에 앞유리 넘어로 바싹 다가선다. 직진 가속성 뿐 아니
조회수 1,800 2018-06-11
오토헤럴드
FCA, 2021년 승용 디젤 퇴출시키고 지프 라인업 강화
FCA가 6월 1일(현지 시간) 2018-2022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세르지오 마르키오네 회장은 자율 주행 기술을 포함한 기술 혁신에 따른 방안과 플랜, 그
조회수 706 2018-06-05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