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기아차 2018 ‘인벤시아드’ 발명 대회 개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572 등록일 2018.05.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기아차가 미래자동차 기술을 선도할 ‘발명가’ 발굴에 나섰다.

현대·기아차는 18일(금) 남양연구소(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발명의 날 행사의 일환으로 사내 발명 아이디어 경진대회 ‘인벤시아드(Invensiad)’를 개최했다.

‘인벤시아드(Invensiad)’는 발명을 뜻하는 ‘인벤션(Invention)’과 올림픽을 뜻하는 ‘올림피아드(Olympiad)’의 합성어로, 연구원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선도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현대·기아차가 매년 실시하고 있는 행사다.

올해 인벤시아드는 총 675건(국내연구소 322건, 해외연구소 353건)의 신기술 관련 아이디어가 출품돼 경쟁을 벌였으며, 미래 신기술 발굴 및 포상제도를 강화하기 위해 ‘미래 모빌리티’ 분야와 ‘일반제안’ 분야를 구분해 각각 시상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대·기아차는 ▲기술 트렌드 ▲관련 기술 개발선행도 ▲성능 및 상품성 향상 기대효과 ▲기술 활용도 등을 기준으로 평가하여 국내 20건, 해외 5건의 아이디어를 입상작으로 선정하고, 이 중 상위 6건(미래 모빌리티 3건 , 일반제안 3건)의 아이디어를 최종 결선에 진출시켰다.

18일 진행된 ‘발명의 날’ 행사에서는 최종결선에 오른 미래 모빌리티 분야 3건 ▲주행상태 표시 램프(임정욱 책임연구원) ▲틸트 연동형 스티어링 구조의 3륜 퍼스널 모빌리티 디바이스(임성대, 최정남 책임연구원) ▲학습기반 자율주행 차량의 멀미 제거 방안(김인수 책임연구원)과, 일반 분야 3건 ▲드론의 차량 히치하이킹 이동 기술(천창우 연구원) ▲롤링 구조를 적용한 멀티펑셔널 백빔구조(송원기 책임연구원) ▲고효율 루프(Roof)형 스마트 시스템 에어컨(정성빈 연구원) 등 상위 6건에 대한 프레젠테이션 발표가 진행됐다.

최종평가는 문자투표(50%)와 2차 심사점수(50%)를 합산해 진행됐으며 미래 모빌리티 부문에서는 ▲대상 임정욱 책임연구원 ▲최우수상 김인수 책임연구원 ▲우수상 임성대/최정남 책임연구원이, 일반제안 부문에서는 ▲대상 천창우 연구원 ▲최우수상 정성빈 연구원 ▲우수상 송원기 책임연구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각 1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 100만원,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 70만원이 수여됐다.

한편 해외연구소 부문에서는 ▲변속케이블을 대체하는 유압식 변속 매커니즘(인도기술연구소 찬드라칸트(Chandrakanth) 연구원) ▲회전 가능한 시트의 암레스트 구조(미국기술연구소 안젤로 디리시오(Angelo Dilisio) 연구원) ▲차량용 익사 방지 구조(중국기술연구소 왕 샤오린(Wang Xiaolin) 연구원) ▲인체통신 활용 운전자 스티어링 조작 검출(일본기술연구소 히로시 나카무라(Hiroshi Nakamura) 연구원) ▲하이브리드 차량에 있어서 전화통화 시 엔진소음 컨트롤 기술(유럽기술연구소 버크홀츠(Burkholz) 연구원) 등 5건이 입상했다.

현대·기아차는 올해 출품된 아이디어 중 우수한 아이디어는 특허출원 할 계획이며 적용 가능성 등을 검토해 향후 양산차에도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2010년부터 시작해 올해 9회째를 맞은 ‘인벤시아드’ 행사에는 지금까지 총 15,000여건의 아이디어가 제출되었고, 이 중 2,200여건의 특허가 출원 및 등록돼 현대·기아차의 차량 상품성 확보에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발명의 날 행사를 통해 연구원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할 수 있는 분위기를 지속적으로 조성하고, 미래자동차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발명 아이디어 경진대회 ‘인벤시아드’ 외에도 연구원들의 기술 개발을 장려하기 위해 특허 출원 및 등록, 특허 활용도에 따른 수익성 등을 평가해 제안자에게 최대 10억원까지 보상하는 ‘직무 발명 보상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연료전지 스택 성능 향상을 위한 성형 다공체 기술’을 개발한 진상문 파트장 외 5명(포상금 1,925만원) ▲‘단열신소재를 적용한 배기계 열차폐 부품’을 개발한 심재기 책임연구원 외 4명(포상금 1,700만원) ▲‘엔진진동 기반 가속감에 어울리는 엔진음색 제어기술’을 개발한 정인수 연구위원, 이동철 책임연구원(포상금 850만원) 등 연구원들의 발명 활동을 격려하고 미래 신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기아차, 제32회 한국여자오픈 개최
기아자동차는 사단법인 대한골프협회와 함께 오는 6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진행되는 ‘기아자동차 제32회 한국여자오
조회수 438 2018-05-23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2018 자동차 보수도장 기술양성과정 훈련생 모집
쌍용자동차가 전문성을 갖춘 자동차 보수도장 기술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훈련생을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오는 6월 18일부터 10월 25일까지 주 5일 합숙교육
조회수 612 2018-05-21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차량 지원
현대자동차가 이달 21일(월)부터 25일(금)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제53회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African Development Bank) 연
조회수 370 2018-05-21
글로벌오토뉴스
현대기아차 2018 ‘인벤시아드’ 발명 대회 개최
현대·기아차가 미래자동차 기술을 선도할 ‘발명가’ 발굴에 나섰다. 현대·기아차는 18일(금) 남양연구소(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발명의 날 행사의 일환으로 사내
조회수 572 2018-05-21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H 옴부즈맨 3기 출범
현대자동차는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현대블룸비스타(경기도 양평 소재)에서 현대차의 대표 고객 소통 프로그램 'H 옴부즈맨 3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조회수 325 2018-05-21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기아 씨드 패스트백
현대 i30처럼 기아 씨드도 바디 변형 버전을 출시하며 라인업을 늘려나갈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포착된 것은 이미 공개된 해치백과 왜건 버전 외에 또 한 가지
조회수 759 2018-05-21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자동차, ‘88회 춘향제’ 후원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 www.smotor.com)가 역사와 품격을 자랑하는 전통예술축제 ‘춘향제’를 공식 후원하는 등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한 다양한 마
조회수 744 2018-05-18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기어Ⅱ 출시 기념 ‘티볼리 볼볼볼 페스티벌’ 실시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 www.smotor.com)가 티볼리 아머 기어Ⅱ 출시를 기념해 전시장 내방객을 대상으로 푸짐한 경품 이벤트를 실시하며, 구매 고객
조회수 1,535 2018-05-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美 ‘메타웨이브’에 투자..자율주행 기술 확보 주력
현대차가 미래 자율주행 기술 확보를 위한 글로벌 협업 체계 구축을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16일 레이더 전문 개발 미국 스타트업 ‘메타에이브(Metawave)
조회수 1,136 2018-05-16
데일리카
하만 인터내셔널 코리아, THE K9 고객과 함께 하는 ‘렉시콘 스프링 사운드 파티’ 개최
하만 인터내셔널 코리아(HARMAN International Korea, 대표 제임스 박)는 지난 5월 10(목) 저녁에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고품격 라
조회수 1,118 2018-05-14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