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부, 한국GM에 공적자금 투입 결정?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037 등록일 2018.04.1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정부의 한국GM에 대한 공적 지금 투입 결정은 아직은 결정된바 없다. 그러나 그렇게 되어 가고 있다고 판단된다. 현재 한국GM의 향방은 극한으로 치 닿고 있다. 글로벌 GM은 오는 며칠 남지 않은 오는 20일까지 노사합의가 없으면 법정관리를 신청한다고 압박하고 있다. 부도처리하겠다는 것이다. 이미 자본잠식이 도를 넘었고 노사 양측은 서로를 비난하고 있고 정부도 어정쩡한 상태로 시간은 지나가고 있다. 군산공장은 폐쇄를 결정하였고 나머지 공장도 앞으로 무사하지 못하다는 것이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현재의 상황은 아주 좋지 못하다. 정부는 실사를 5월까지 한다면서 글로벌 GM에 실사 해외 등 실사 자료를 더욱 요청하고 있고 한국GM은 제공에 한계가 있다고 하고 있다. 글로벌 GM은 한국에서의 사업유지를 위하여 한국의 공적 자금 투입과 더불어 한국GM에 빌려준 차입금을 출자전환하고 신차 2개 기종도 하겠다고 엄포를 놓고 있다. 칼만 들지 않았지 강도와 같은 느낌이 든다. 누가 일은 저질러놓고 당신이 책임지라는 식이다. 노조는 강경을 고사하며, 자신의 뜻을 굽히지 않고 있다. 모든 것이 두 달 간 정지되어 있고 시간은 흐르고 있다.

여기서 몇 가지 집고 넘어가야 할 사안이 많다. 우선 한국GM은 노사 양측 모두 경영상의 책임을 면치 못한다는 것이다. 사측은 지금까지 이 모양까지 이르게 된 책임을 통감해야 하고 노조는 받을 것은 받으면서 밀어붙이는데 온힘을 쏱고 있다. 모두가 책임이라는 것이다. 회사는 없고 우리 노조는 영원하다는 인식을 가지고 이 시점에도 챙기자는 논리이다. 우리의 자동차 노조의 관행은 해외에서도 정평이 나 있다. 이번 한국GM의 사장실 점거와 기물 파손, 파이프 등장 등 폭력적인 모습은 예전의 무지막지한 폭력적 모습을 상기시키는데 지장이 없을 정도였다. 글로벌 GM에 빌미만 제공하였고 한국GM으로의 출장에 대하여 출장 자제라는 지침이 내려질 정도가 되었다.

두 번째로 한국GM에 대한 각종 의구심과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근거가 아직은 없다는 것이다. 지난 수년간 쓸만한 차종도 없었고 계속 차입금만 사용하면서 방만한 경영을 일삼던 사측은 더욱 할 말이 없다고 할 수 있다. 정부는 계속 실사를 하고 있지만 자료 제공의 한계와 글로벌 GM의 관행으로는 불가능한 점검 영역이라 할 수 있다. 겉핥기식으로는 공적 자금 투입의 명분으로는 한계가 크고 형식적인 명분으로 그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일각에서 제시하는 공작자급 투입 결정을 위한 요식 절차만 밟고 있다는 지적도 커질 수 있는 상황이다.

세 번째로 지금까지 글로벌 GM 의 세계 경영은 각국에 많은 흑역사를 남겼다는 것이다. 어느 하나 제대로 된 성공 모델이 적고 먹튀 논란과 해당 국가의 지역사회에 큰 상처를 남기고 끝났다는 것이다. 우리도 예외는 아니라는 것이다. 이미 한국GM의 경쟁력은 바닥이었고 희망도 없는 상태로 진행형에 있었기 때문이다. 이 상태에서 실사와 자국책이 나와도 과연 살릴 수 있을 까 하는 의구심이 커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네 번째 과연 이번 정부에서 한국GM에 대한 냉정한 칼날을 댈 수 있을 까 하는 의구심이다. 한미간의 예리한 과제가 난무하는 상황이이서 Government Motors 라는 별명을 가지고 대리 양상을 띠고 있는 글로벌 GM은 미국 트럼프 정부와의 관련성도 큰 상황이다. 여기에 이번 정부가 일자리 창출을 최고의 목표를 둔 상황에서 대규모 실직의 상황을 짊어질 것이냐는 부정적이라 할 수 있다. 특히 노동자에게 큰 빚을 지고 태어났다던 이번 정부가 과연 노동자의 아픔을 그냥 놔둘 것인가에 대한 대답도 부정적이다.

다섯 번째 공정자금 투입은 국민의 혈세인 만큼 냉정하고 국민의 공감대가 필요한 항목이다. 그냥 지지 비율이 높다고 형평성과 명분도 없이 특정기업에만 공작 자금 투입에 대한 결정이 이루어진다면 한국GM의 폭탄 돌리기로 결정될 것이고 후 정부에 더 큰 부담을 늘려주는 단순한 연명이라는 숙제만 남겨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더욱 냉정하고 판단을 잘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과연 앞으로 어떻게 될 까? 필자의 생각으로는 극적인 연출이 나타날 가능성을 점치고 있다. 상기한 각종 문제를 덮고 정부의 공정자금의 투입은 글로벌 GM도 바라는 바고 노사 모두 반기는 최고의 항목이다. 문제는 명분과 국민의 공감대 형성이다. 방법은 다은 주중인 20일 하루 이틀 전에 노사 양측의 극적인 합의를 이끌어내는 것이다. 앞으로 며칠 사이에 한국GM의 노사 양측의 첨예한 상황이 이슈가 계속 될 것이고 계속적으로 언론은 이 보습을 보여면서 위기감을 조성할 것이다. 얼마 전 타결된 금호 타이어와 같이 마지막에 가서 극적인 합의를 이끌어 내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다. 대단한 결정인 것으로 포장될 것이고 앞서 언급한 더욱 중요한 실사 결과와 자구책에 대한 냉정한 평가는 묻힐 것이기 때문이다. 노사 양측의 합의는 필요충분 조건이 아니라 기본 조건이라는 것이다. 이 부분이 전체를 감싸면서 전체를 흔드는 요소로 작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할 수 있다.

과연 현재에 약간의 피를 흘리면서 추후의 큰 대수술 또는 불가능한 생의 마지막을 볼 것인가? 현재의 한국GM에 대한 결정은 우리나라 자동차 노사 전체의 시금석이 될 것이다. 이 기회를 과연 악재로 활용할 것인지 아니면 단순히 폭탄돌리기가 될 것인지 며칠이 남지 않았다.

필자의 예측이 틀리기를 바란다. 국민의 혈세를 남의 돈 쓰듯이 하지 않기를 바란다. 자신의 돈이라면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다. 지금은 폐쇄 결정된 군산공장부터 살리는 작업부터 해야 한다. 혹시 모른다. 공적 자금 투입의 전제조건 중 군산공장 되살리기가 포함되어 있을 수도...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한국GM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55년
    슬로건
    Find New Road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한국지엠노사, 단협 16일 재개. 카젬사장 CCTV 설치 요구 안전 확약서로 대체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한국지엠 노조가 지난 4일 성과급 지급 약속 이행을 요구하며 사장실 점거, 기물을 파손한 후 카흐 카젬사장의 CCTV 설치 등을 요
조회수 709 2018-04-16
오토데일리
쌍용차, 여자 축구대표 지소연 선수 후원... 영국 내 활동 지원. 티볼리 제공
쌍용자동차가 스포츠마케팅 강화를 통한 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한국 여자축구의 부흥을 응원하기 위해 한국 여자축구 간판스타 지소연 선수와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조회수 649 2018-04-16
오토데일리
기아차, ‘청춘, 내:일을 그리다’캠페인 실시
기아차가 4월 16일부터 5월 20일까지 카셰어링 업체 그린카에서 기아차 차량을 이용한 고객의 주행거리당 일정금액을 기아차가 기부하는 ‘청춘, 내:일을 그리다’
조회수 399 2018-04-16
오토헤럴드
정부, 한국GM에 공적자금 투입 결정?
정부의 한국GM에 대한 공적 지금 투입 결정은 아직은 결정된바 없다. 그러나 그렇게 되어 가고 있다고 판단된다. 현재 한국GM의 향방은 극한으로 치 닿고 있다.
조회수 1,037 2018-04-16
글로벌오토뉴스
GM 글로벌 경영 흑역사
한국GM에 대한 공적 자금 투입 여부는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 그러나 그 방향으로 가고 있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이런 가운데 GM은 오는 20일까지 노사합의
조회수 361 2018-04-16
오토헤럴드
현대차, 주유비 할인 등 상용 차주 멤버십 서비스 론칭
현대차가 상용차 고객만을 위한 ‘현대 상용차 멤버십’을 론칭했다. 현대 상용차 멤버십은 주유비 할인, 소모성 부품 할인은 물론 유가보조금카드 등 다양한 맞춤형
조회수 471 2018-04-16
오토헤럴드
현대차,
현대차가 전세계 축구팬들과 함께 각 나라의 축구 응원 문화 찾기에 나선다.현대자동차는 오는 6월 개최되는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회를 기념해 전
조회수 312 2018-04-16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의 디자인 시그니쳐로 자리잡을..‘쿼드램프’의 특징은?
제네시스의 새로운 디자인 방향성이 주목받고 있다. 향후 출시될 모든 제네시스 라인업이 이와 같은 형태를 갖출 것이기 때문이다. 13일 제네시스 브랜드에 …
조회수 8,105 2018-04-13
데일리카
배는 띄웠는데, 쉐보레 ‘에퀴녹스’의 암울한 장래
한국지엠이 추락한 내수 판매를 위해 새로운 피를 수혈한다. 미국과 중국 등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는 중형 SUV '에퀴녹스'가 그 주인공이다.
조회수 4,946 2018-04-13
오토헤럴드
현대차, “모델 별 개성 강조한 디자인 적용할 것”..그 이유는?
현대차가 디자인 변화를 시도할 계획이어서 주목된다.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모토링은 11일(현지 시각) 현대자동차 디자인을 총괄하고 있는 루크 동커볼케…
조회수 1,037 2018-04-13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