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BMW '키드니 그릴'에 대한 모든 것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105 등록일 2020.04.2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7시리즈, X7 등 최근 국내 시장에 출시된 BMW의 신형 차량들의 중요한 특징 중 하나는 압도적인 크기의 라디에이터 그릴 형태이다. BMW의 독특한 디자인 아이덴디티이기도 한 이 ‘키드니 그릴’은 과거와 달리 점차 크기를 키우면서 차량의 존재감을 드러내는 중요한 기능을 하고 있다. 웅장하고, 때론 스포티한 분위기를 연출해 브랜드 정체성을 표현하는 중요한 역활을 하고 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잠시 BMW의 역사를 되돌아본다. 원래 BMW는 비행기의 엔진을 제작하던 제조사였다. 참고로 현재 사용되고 있는 파란색과 흰색이 사용된 엠블럼은 바이에른의 푸른 하늘에 회전하는 프로펠러를 도안화 한 것이라는 설이 있지만, 사실 바이에른을 상징하는 깃발 (흰색과 파란색)을 기초로 한 디자인이라는 이야기가 가장 유력해 보인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2차 세계대전 이후 항공기 제작이 금지되면서, BMW는 모터사이클 메이커로 변신한다. 모터사이클 제작 사업이 본 궤도에 오를 때, 당시 영국의 오스틴사가 제작하던 '오스틴 세븐'의 라이센스 생산을 시작했다. 라이센스를 통해 처음 탄생한 모델인 바로 BMW 딕시로, 이를 통해 승용 모델 사업에 진출하게 되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1933년에 BMW는 자사의 첫 오리지널 4륜 모델인 ‘303’을 출시했다. 당시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은 대부분 하나의 형태로 디자인된 모습을 하고 있었다. 하지만, 다른 경쟁 모델들과의 차별화를 위해 2개로 분할된 ‘키드니 그릴’ (kidney grille)을 처음으로 303에 적용했다. 참고로 키드니는 신체기관 중 신장을 뜻하는 단어이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이후 1930년대 후반에 만들어진 군용 차량 ‘325’ (BMW 최초의 4륜 구동 모델)과 1950년대 이탈리아 이소(ISO)로부터 라이센스를 받아 제작한 마이크로카 ‘이세타’, 그리고 이세타를 기반으로 4인승 모델로 발전시킨 ‘600’, 1965년 제작된 BMW 700 쿠페를 제외하고 역대 BMW 모델은 모두 키드니 그릴을 갖추고 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303의 탄생 이후 수직형태를 기반으로 발전했던 키드니 그릴이 작은 사각형태로 변화한 차량이 바로 1978년 탄생한 BMW M1이었다. BMW의 차량 가운데 처음으로 차량에 ‘M’ 이니셜이 사용된 차량이었다. 이탈리아의 자동차 디자이너인 ‘주지아로’가 디자인한 차량이었던 만큼, 작은 키드니 그릴마저 없었다면 BMW의 차량이라기 보단 이탈리아 슈퍼카처럼 보였을 모습이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키드니 그릴의 형태가 처음으로 명확하게 가로형태로 디자인된 차량은 1986년에 출시된 2세대 7시리즈(E32)였다. BMW 최초로 V12 엔진을 탑재한 '750i'와 '750iL‘은 ’735i‘와 차별화를 위해 가로형태의 키드니 그릴이 장착되었다. 이 디자인은 1990년에 등장한 3세대 3시리즈 (E36)와 마찬가지로 3세대 5시리즈 (E34)에도 적용되어 소비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그리고 2015년에 출시된 6세대 7시리즈(G11)에는 '액티브 에어스트림'이라는 새로운 기능이 더해진 키드니 그릴이 적용되었다. 엔진과 브레이크 냉각을 위해 공기를 빨아들일 필요가 없을 때는 라디에이터 그릴이 전동으로 닫혀 공기저항을 줄이는 기술이다. 이 기능은 현재의 5시리즈와 3시리즈에도 적용되고 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기능적인 요소가 배제된 키드니 그릴도 있다. BMW의 전동화 브랜드인 i브랜드의 i3는 배터리 전기차인 만큼 냉각의 필요성이 없어 막혀있는 형태로 되어 있다. 키드니 그릴이 필요한 차량은 아니지만 브랜드의 정체성을 나타내기 위한 도구로 사용된 경우이다. 재규어의 전기차 I- 페이스의 라디에이터 그릴 역시 기능적인 요소가 아닌 브랜드 정체성을 나타내는 디자인적인 요소로 사용된 예이다. 테슬라와 같이 라디에이터 그릴이 없는 모습으로 통일하는 것보다는 그릴 디자인을 통해 차별화한다는 의미가 더 크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현재의 키드니 그릴은 사각형이 아닌 좌우로 뾰족한 정점이 있는 오각형과 같은 형태를 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세단과 SUV모델 모두 그 정점과 헤드램프 상단의 높이가 정렬되도록 디자인 되어 있다. 신형 Z4와 8시리즈의 경우 키드니 그릴의 좌우 뾰족한 정점 부분이 헤드램프의 아래쪽으로 오도록 디자인 되어 있다. 좌우 정점을 낮게 디자인해 전고가 낮게 보이는 이미지를 만들기 위한 특징이라 할 수 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또한 Z4는 그릴 내부도 다이아몬드 형태로 구성되어 있는 점이 독특하다. 또한 BMW 신형 3시리즈의 ‘M340i xDrive' 모델에 적용된 매쉬 형태의 그릴 디자인 역시 3시리즈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인 디자인이다. 지금까지의 모델들과는 다른 ’차별화‘를 위해, 입체적이고 깊이감 있는 디자인이 적용되고 있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키드니 그릴이 없는 BMW의 차량은 이제 상상할 수 없다. 거대해진 7시리즈의 X7 의 키드니 그릴은 존재감을 더욱 부각시키기 위한 디자인 결과물로 보인다. 경쟁사들 역시 브랜드와 차량의 얼굴이라 할 수 있는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에 오랫동안 주목해 왔다. 아우디의 '싱글 프레임 그릴'과 렉서스의 '스핀들 그릴' 등이 바로 이러한 결과물이다. 하지만, 이 2개의 그릴 디자인은 2000년대에 들어와서 나타난 형태이다. 반면 BMW의 키드니 그릴은 시작된지 86년의 시간이 흘렀다. 오랜 시간동안 변화하고 발전해 온 키드니 그릴 디자인을 대체할 수 있는 디자인은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037f46405759d54764bb5213c21ad83c_1563789
새로운 7시리즈의 키드니 그릴은 디자인과 기능면에서 전환점을 맞이한 것을 알 수 있다. 전동화가 더 속도를 낸다면 그릴의 형태는 디자인적인 측면에서 더욱 중요한 의미를 갖게 될 것이다. 신형 7시리즈는 ‘키드니 그릴’이라는 BMW의 중요한 헤리티지를 극대화하고 이를 제시한 결과물을 보여주었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김흥식 칼럼] 닛산 철수의 교훈, 수입차에도 가족이 있다
한국 닛산이 한국 시장 철수를 결정했다. 2004년 한국에 법인을 설립한 지 16년 만이다. 일본 브랜드의 철수는 2012년 스바루, 2013년 미쓰비시에 이어
조회수 752 2020-06-01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운행을 금지시킨다면...
지금으로부터 약 10년 전 색다른 자동차 TV 광고가 있었다. 잔잔한 음악이 흐르면서 “요즈음 어떤 차를 타고 다니냐는 친구의 물음에 그랜저라 답했어요”라던 …
조회수 2,246 2020-05-29
데일리카
[기자수첩] 우리만 알고 아무도 모르는, BMW 코리아 월드 프리미어
BMW 5시리즈와 6시리즈 부분변경 모델이 27일 대한민국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메르세데스 벤츠 E 클래스 PHEV(플러그인 하이브리드)가 2018년 서울
조회수 1,218 2020-05-29
오토헤럴드
좋은 차. 그러나 좋은 미니일까? - 미니 클럽맨 JCW
미니는 매우 독특한 브랜드다. 시작은 실용적인 서민용 소형차였지만 지금은 컴팩트 프리미엄 브랜드의 대표가 되었다. 그리고 아이폰에 비교될 만큼 강력한 팬덤을 가
조회수 1,051 2020-05-26
글로벌오토뉴스
곡면과 엣지의 공존, 아우디 Q5의 디자인
아우디 SUV의 중형급 모델 Q5의 2세대 모델이 등장했다. 물론 유럽에서는 이미 2018년에 2세대 모델이 나오면서 양산을 시작했으나, 우리나라에는 몇 차례의
조회수 1,074 2020-05-25
글로벌오토뉴스
정비업의 생계형 업종 지정 필요하지만, 독소조항은 제거해야 한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코로나19로 인한 위협이 조금은 진정세에 들면서 경제적 활동이 점차 활기를 띠기 시작했지만 아직 서민
조회수 568 2020-05-25
글로벌오토뉴스
불만 늘어도 수입차 정비 센터 못 짓게 하는 생계형 업종 지정
정부가 대기업 진출로 영향을 받게 될 자동차 애프터마켓 분야를 보호하기 위한 생계형 업종 지정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가운데 중고차와 정비업 분야는 생계형 업종
조회수 566 2020-05-25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100년 기업도 삼킨 코로나19, 격변할 모빌리티
니만 마커스와 JC 페니. 미국의 소비문화를 상징하며 100년 이상 사업을 이어왔던 기업이 최근 파산 신청을 했다. 코로나 19(COVID-19)로 소비가 급감
조회수 779 2020-05-19
오토헤럴드
크지만 중형의 링컨 에이비에이터의 디자인
링컨 브랜드의 중형 SUV 에이비에이터(Aviator)의 2세대 모델이 등장했다. 이번에 나온 2세대 모델은 2003년에 처음 나와서 2005년까지 팔리다가 단
조회수 1,817 2020-05-18
글로벌오토뉴스
100만원 주고 산 중고 트럭 캠핑카로 개조했다가, 세금 폭탄
자동차 튜닝산업을 선진형 먹거리로 만들겠다고 했던 정부의 약속은 지켜지고 있을까. 지난 50여 년, 자동차 산업은 선진국 수준으로 발전했지만 이에 걸맞은 자동차
조회수 1,978 2020-05-18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