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마세라티 르반떼 GTS '강렬하고 럭셔리한 속도의 쾌감'

오토헤럴드 조회 수1,056 등록일 2021.02.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고집스럽게 세단을 고집했던 유수 수퍼카 브랜드가 최근 몇 년 앞다퉈 SUV를 만들었다. 포르쉐는 카이엔과 마칸으로 누구보다 빨리 SUV를 투입했고 람보르기니 우루스, 애스턴 마틴 DBX, 벤틀리 벤타이가, 롤스로이스 컬리넌 심지어 페라리도 내년 프로산게(Purosangue)를 내놓을 예정이다.

고민이 많았지만 슈퍼카 SUV는 출시 후 브랜드 주력으로 급부상했다. 람보르기니 우루스는 브랜드 전체 판매량 가운데 60%를 차지하는 볼륨 모델이 됐고 벤틀리는 벤타이가 물량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 마세라티도 다르지 않다. 브랜드 첫 SUV 르반떼 판매량이 기블리 수준까지 상승하면서 효자 모델로 자리매김 했다.

르반떼 장점은 생김새와 공간 활용성을 제외하면 플래그십 세단 콰트로포르테 GTS에서 이미 검증된 퍼포먼스 테크놀로지를 상당 부분 공유하고 있다는 것이다. 르반떼 GTS에 탑재된 3.8ℓ V8 트윈 터보 엔진은 업그레이드로 최고출력 550마력, 최대 토크 74.74kg.m을 발휘한다.

출력 대 중량비를 보면 3.9kg/hp, 어느 차와 비교해도 힘이 좋다. 제로백 4.2초, 최고 속도 292km/h 제원도 믿을만하다. 어느 광고처럼 풀 가속을 하면 허리가 뒤쪽으로 쏠리는 느낌이 매번 전달된다. 여기에 경쾌한 배기음이 더해져 운전을 즐겁고 재미있게 해준다. 디젤과 달리 엔진에서 전달되는 진동 소음이 잦아든 만큼 배기음 강도는 분명해 졌다. 가속을 시도할 때마다 속도가 급상승하는 짜릿한 쾌감을 즐길 수 있다. 

V8 엔진이 만들어낸 엄청난 힘은 ZF 8단 자동변속기로 제어된다. 변속감이 뚜렷할 뿐 아니라 패들 시프트로 업다운을 조절할 때 경쾌하고 빠르게 응답이 이뤄진다. 어느 길에서나 차체 균형을 유지하는 능력도 뛰어났다. 지능형 Q4 사륜구동 시스템, 기계식 차동 제한 장치(LSD)가 적용돼 휠 트랙션과 서스펜션 강도를 주행 조건과 노면 상황에 알맞게 대응해 준다. 중간 크기 정도 스포츠카처럼 운전이 쉽고 차체 균형 유지 능력이 뛰어나다.

지능형 Q4 사륜구동 시스템은 정상 주행 조건에서는 주행 역동성과 연료 효율성을 위해 구동 토크를 모두 후륜에 전달하지만 급코너링, 급가속, 날씨와 도로 상황에 따라 단 15분의 1초 만에, 전륜/후륜을 0:100%에서 50:50%로 전환한다. 또 비대칭 구조로 이루어진 차동 제한 장치는 동력 가동 상태에서 락업(lock-up) 25%를, 동력 비 가동 시에는 35%를 지원한다.

삼지창으로 불리는 로고가 주는 위압감이 더해져 내·외관이 공격적인 모습을 하고 있지만 충분한 기품도 갖추고 있다. 더블 수직바와 크롬 프레임을 사용한 전면 그릴, 낮은 그릴 아래 시원스럽게 배치된 스포츠 범퍼, 여기에 마세라티를 상징하는 에어 벤트 3개가 적용됐다. 르반떼가 낯설지 않아 보이는 건 기존 세단에서 많이 봤던 후미 쪽으로 가파르게 낮아지는 루프 라인 효과다. 21인치나 되는 대구경 휠도 르반떼에 잘 어울린다.

피에노 피오레 가죽으로 마감된 스포츠 시트와 도어 패널이 적용된 실내는 호화롭다. 공간에 여유가 있고 레드 컬러가 주는 강렬한 느낌과 바깥으로 돌출된 클러스터 하우스가 매우 공격적이어서 고성능 스포츠 세단과 크게 다르지 않은 감성을 준다. 

중앙 콘솔에 8.4인치 마세라티 터치 컨트롤 플러스(MTC+) 디스플레이, 알루미늄 회전 노브, 전동식 리어 선 블라인드, 4-Zone 에어컨디셔너 등 감성을 높이는 요소들도 잘 갖춰놨다. 기본적으로 비싼 차지만 비교가 가능한 경쟁 모델보다 가격이 저렴한 것도 특징이다. 마세라티 르반떼 GTS 가격은 2억2070만 원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시승기] 볼보 XC90 & S90, 이래서 반년을 기다려도 꼭 사려나 봅니다.
정확한 모델명은 볼보 XC90 B6 AWD Inscription, S90 B6 AWD Inscription. 볼보 플래그십 SUV와 세단인데 기존 가솔린 T6
조회수 74 16:14
오토헤럴드
[시승기] 뉴 QM6 엘피지 · 가솔린 · 디젤
국내 시장에서 유일하게 엘피지, 가솔린, 디젤 등 3종 서로 다른 파워트레인을 단일 차종을 통해 만날 수 있는 르노삼성차 '뉴 QM6'를 타고 서
조회수 63 16:13
오토헤럴드
카니발보다 연비 좋은 미니밴, 토요타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
#토요타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 #미니밴 하이브리드 미니밴 본 적 있으세요? 여기 토요타 뉴 시에나가 하이브리드로 돌아왔어요. 막 밟았는데 연비가 어... 어
조회수 48 10:32
카랩
설득력있는 전동화, 2021 볼보 XC90 B6 시승기
볼보의 플래그십 SUV XC90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버전 B6를 시승했다. 2년 전 부분변경 모델까지 있었던 디젤 버전 D5 대신 B5와 B6로 대체된 것이 포
조회수 207 2021-04-19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뛰어난 연비의 미니밴, 토요타 시에나 하이브리드
4세대 완전 변경 모델인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는 TNGA 플랫폼을 적용하여, 실용성과 편안함을 유지하면서도 역동적인 외관 디자인이 특징인 국내 유일의 하이브리드
조회수 104 2021-04-19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MPV라고 주장하는 현대차
현대차 스타리아 시승했습니다. 참 드문 디자인에 실내 구성이나 시트 구성 다 만족스러운데, 디젤 파워트레인 질감은 썩 좋지가 않았습니다. 카니발하고 비교가 많이
조회수 966 2021-04-16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별에서 온 그대, 현대 스타리아 2.2 디젤 7인승
현대 스타렉스의 후속 모델인 스타리아를 시승했다. 스타리아는 상용차량의 이미지가 강한 스타렉스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는 디자인 변화와 다양한 공간 활용성을 통해
조회수 601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스타리아 라운지 2.2 디젤
단도직입 결론부터 말하자면 현대차 새로운 다목적차량 '스타리아' 파워트레인은 하루빨리 전동화 도입이 시급하다. 기존 내연기관 엔진과 스타리아 콘셉
조회수 905 2021-04-16
오토헤럴드
[시승기] 평균 연비 18.8km/ℓ,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는
그저 그런, 평범한 미니밴으로 생각했다면 오산이다. 일반적인 미니밴과 다른 것들을 내·외관 곳곳에 담았고 공간 역시 이전과 다른 개념으로 해석했다. 국내 최초,
조회수 563 2021-04-16
오토헤럴드
존재감은 독보적! 캐딜락 XT4 시승기...
#캐딜락 #XT4 #소년가장 캐딜락 XT4를 시승했습니다. 최근 출시된 캐딜락 모델 중에서 가장 주목 받는 모델이죠. 캐딜락만의 독특한 디자인과 꽤 다양한 옵
조회수 288 2021-04-15
Motorgraph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