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귀여움 속 자극적인 매력..미니 JCW 컨버터블

데일리카 조회 수2,990 등록일 2019.09.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미니, JCW 컨버터블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SUV가 뜨고, 소형차가 주춤한 시대. 그럼에도 미니가 가진 존재감은 뚜렷하다.

‘생긴대로 논다’는 비아냥처럼, 개성 넘치는 스타일과 그에 상응하는 주행성능은 미니가 가진 강점이다. 물론 더 많은 이들이 찾다보니, 조금 더 보편적인 방향으로 변했다.

고성능 라인업에 속하는 존쿠퍼웍스(JCW)도 그렇다. 물론, BMW와 비슷해졌단 뜻은 아니다. 미니 팬들에겐 다소 아쉬울 수 있다는 뜻일 뿐, 여전히 재밌는 운전을 보여준다. 조금은 철이 든 악동이라면, 표현하기 쉬울 것 같다.

미니, JCW 컨버터블


■ 정체성이 투영된 디자인

시승 차량은 미니 JCW 컨버터블. 소프트톱이 적용됐지만, 톱을 닫은 상태에선 해치백 고유의 비례가 잘 드러난다. 때문에 톱을 열지 않아도, 그 자체로 충분히 인상적이다.

전면부는 전형적인 미니의 아이덴티티를 담았다. 동그란 헤드램프와 반달 모양의 라디에이터 그릴은 그대로지만, 하단의 공기 흡입구와 범퍼 형상을 다르게 디자인해 공격적인 이미지를 더했다.

미니, JCW 컨버터블


곳곳에 유니언잭이 더해진 모습도 인상적이다. 소프트톱에 프린팅된 영국 국기는 물론, 테일램프 형상도 같은 곳에서 따왔다. 영국에서 온 자동차라는 인식을 강하게 주려는 모습이다.

미키마우스를 연상케 하는 원형 센터페시아, 항공기 조종석에서 모티브를 딴 버튼류 등은 요 근래의 미니 인테리어 디자인을 그대로 채용했다.

이와 함께 모기업인 BMW의 디자인 포인트가 채용된 부분도 곳곳에 눈에 띈다.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다이얼 형상의 인포테인먼트 조작 버튼 등이 그렇다.

미니, JCW 컨버터블


가장 눈에 띄는 건 터치가 지원되는 디스플레이다. 기존의 BMW는 안전을 이유로 터치 방식을 지원하지 않았는데, 터치 스크린을 탑재하며 조작 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때문에 다이얼을 이용하지 않는 대신 터치를 이용해 네비게이션, 주행모드,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을 조작할 수 있다.

■ 자극적인 주행성능

미니, JCW 컨버터블


미니 JCW 컨버터블은 2.0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최고출력 231마력, 32.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항공기를 연상케 하는 시동 버튼늘 누르면, 그럴싸한 배기음이 쏟아져 나온다. 제법 인상적이어서, 변속을 하지 않고 몇 번이고 공회전을 시켜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주행 모드에 따라 배기음은 다소 달라진다. 스포츠 모드로 설정했을 경우, 배기 파이프 내부와 외부간의 압력 차에 따라 발생하는, 소위 ‘팝콘 튀는’ 소리를 들을 수 있다.

미니, JCW 컨버터블


2000~3000rpm 구간에서 발생하는 특유의 터빈 소리도 재미를 더한다. 미니의 귀여운 인상만을 생각했다면, 다소 시끄럽다 느껴지겠지만, 차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겐 제법 쏠쏠한 재미 요소로 작용한다는 생각이다.

가속 페달의 초반 응답성은 즉각적이면서도 다소 과장된 모습. 훅 튀어나가는 모습에 더 달려보고 싶게 만든다. 미니가 운전자를 자극하는, 아주 전형적인 방식이다.

소프트톱을 열면, 더 크게 들리는 배기음과 머리 위로 들어오는 바람, 탁 트인 하늘을 만끽할 수 있다. 시속 30km 이하에선 주행 중에도 약 15초 내외면 소프트톱을 여닫는 것도 가능해서, 신호 대기 중이거나 교통량이 많은 상황에서도 편하게 여닫을 수 있다.

미니, JCW 컨버터블


승차감은 이전 세대의 JCW보다 많이 부드러워졌지만, 미니는 역시 미니다. 마치 카트를 타는 듯 한 미니 고유의 주행 감각 ‘고 카트 필링’이다. 다만, 특유의 탄탄한 주행 감성은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면서도 편해졌다는 말이 맞는 표현일지 모르겠다.

어쨌건, 핸들링 성능은 극찬할 수 밖에 없다. 의외로 돌덩이처럼 무거운 스티어링 휠을 조향해보면, 아주 직관적이고 정확한 움직임을 구사한다는 걸 느끼는데엔 오랜 시간을 요하지 않는다.

■ 아이폰 같은 차.

미니, JCW 컨버터블


우리가 ‘애니콜’이나 ‘싸이언’에 익숙했을 때, 그리고 아이폰을 쓰기 시작했을 때를 떠올려보자. 예쁜 디자인에 혹한 이들이 많았지만, 초기 아이폰을 경험한 이들은 iOS를 불편해했다. A/S 정책도 그간의 국내 업체들과는 달랐다.

미니가 그런 차다. 귀여운 디자인에 샀는데, 승차감은 나쁘고, 스티어링 휠은 묵직하다. 버튼 디자인은 왜이리 새삼스러운지, 쓰기에도 낯설기 때문이다.

열성 지지층이 두텁게 형성되어있다는 점도 공통점이다. 결국 ‘쓰다보면 편해’ 라는 논리 하나 만으로 통용되어버리는, 그런 차라는 뜻이다.

미니, JCW 컨버터블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제네시스 G70, 美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만족도 최고..‘주목’
브라이트펠트 ‘바이톤’ CEO 돌연 사임..中 정부의 과도한 개입(?)
지프,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 출시..가격은 7140만원
벤츠, 고성능 GLE 63·GLB 45 스파이샷 포착..특징은?
[구상 칼럼] 10년만에 변신한 대형 SUV..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플래그십 세단 ‘DS9’ 사진 유출..3시리즈·C클래스와 경쟁
기아차, ‘스팅어’ 후속 모델 개발 계획 불투명..왜?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스포츠 왜건을 향한 집착이 기대되는 이유
한국시간으로 지난달 31일 오후 4시경 FCA그룹과 PSA그룹 간 경영 통합을 통해 연간 약 900만대 규모의 대형 자동차 제조사가 탄생하던 역사적인 날 PSA
조회수 971 2019-11-06
오토헤럴드
푸조 9세대 508 SW 시승기
푸조 9세대 508 SW를 시승했다. 508을 베이스로 세단에 비해 전장을 30mm 늘려 적재 용량을 확대한 것이 포인트다. 푸조 브랜드의 플래그십 모델인 50
조회수 1,060 2019-11-06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수퍼 SUV, 람보르기니 우루스 시승기
람보르기니의 수퍼 SUV 우루스는 폭스바겐 그룹 내 MLB에보 플랫폼을 공유해 개발된 차량입니다. 람보르기니 최초로 엔진을 앞쪽에 탑재한 고성능SUV를 추구하고
조회수 2,376 2019-11-05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프리미엄 전기 SUV의 시작, 메르세데스-벤츠 EQC 시승기
메르세데스-벤츠 EQ 브랜드의 첫 번째 전기차, EQC를 시승했습니다. 배터리 전기차이지만 벤츠의 내연기관 차량에 사용된 플랫폼이 적용되었으며, 차별화된 디자인
조회수 1,496 2019-11-04
글로벌오토뉴스
오감만족
센슈어스(Sensuous)의 의미부터 찾아봤다. 패션 용어란다. 감각적인 또는 감각에 호소하는 육감적이고 오감을 만족시키는, 섬세하고 예민한 감각 등 화려한 의
조회수 3,700 2019-11-01
오토헤럴드
가장 디젤다운 디젤 모델 - 르노삼성 THE NEW QM6 dCi 2.0 AWD
르노삼성자동차의 QM6 디젤 모델인 THE NEW QM6 dCi 2.0 AWD 모델은 사실 출시한지는 시간이 조금 지난 모델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특별히 시승할
조회수 2,071 2019-11-01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 QM6 가솔린ㆍ디젤ㆍLPG 블라인드 시승 변별력
우리나라 자동차 시장의 큰 판이었던 중형 SUV 시장의 위세가 올해 한풀 꺾인 모습이다.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차 쏘렌토, 쌍용차 렉스턴과 쉐보레 이쿼녹스, 로노
조회수 1,603 2019-10-31
오토헤럴드
[시승기] 1.6 터보로 맞춤옷 입은 국민 중형차..쏘나타 센슈어스
지난 3월 8세대 쏘나타의 등장과 함께 그랜저, k7으로 옮겨가던 소비자들의 마음이 다시 쏘나타로 넘어오지 않을까 기대했다. 그랜저가 떠오르지 않을만큼 커진…
조회수 2,222 2019-10-30
데일리카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2018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되고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본격적인 판매가 시작된 아우디의 간판급 중형세단 A6의 8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지난주
조회수 1,699 2019-10-29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시승기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를 시승했습니다. 2.0L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TFSI) 엔진 및 7단 S 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하여 최고출
조회수 1,108 2019-10-29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