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3과 5사이' BMW 4시리즈 그란 쿠페가 잡은 두마리 토끼

오토헤럴드 조회 수6,728 등록일 2019.09.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013년 BMW 라인업에 합류 후 기존 쿠페 모델에 컨버터블과 그란 쿠페가 추가된 4시리즈는 스포티한 핸들링과 역동적 주행 성능을 바탕으로 스타일과 효율을 더하며 최근까지도 독보적 존재감을 발휘한다. 새롭게 출시된 신형 3시리즈, 5시리즈와 비교해 편의 및 일부 사양들은 부족하지만 이들에서 찾을 수 없는 4시리즈만의 스포티함은 가장 큰 매력이다. 지난 19일 서울과 양평 일대 149km의 구간에서 420i 그란 쿠페에 올라 모처럼 BMW 특유의 펀 드라이빙을 마음껏 즐겨봤다.

먼저 현행 국내 판매되는 4시리즈는 2017년 첫 부분변경을 통해 내외관 디자인이 보다 고급스럽고 날렵하게 변화됐다. 특히 스타일에서 새롭게 디자인된 대형 공기 흡입구와 리어 에이프런, LED 헤드라이트와 리어 라이트가 스포티한 외관을 강조한다. 또한 단단해진 서스펜션으로 더욱 스포티한 핸들링과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부분도 특징. 실내는 센터콘솔에 고광택 블랙 커버 패널을 더해 우아한 느낌이다. 계기판의 더블 스티칭은 운전자 중심의 내부 구조를 강조하고 기본 제공되는 스포츠 스티어링 휠은 테두리에 고급 가죽을 적용해 그립감이 우수하다.

BMW 4시리즈는 3시리즈와 비교해 무게중심이 낮고 넓은 윤거를 통해 운동성능이 강화됐다. 그란 쿠페의 경우 일반 3시리즈에 비해 30mm 낮은 무게중심을 통해 날카로운 주행성과 탁월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여기에 4시리즈는 효과적인 서스펜션 조정을 통해 승차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역동적인 핸들링은 향상됐다.

4시리즈 쿠페와 그란 쿠페의 경우 기본적으로 단단한 서스펜션을 제공하는데 댐핑 기술과 향상된 스티어링 설정으로 차내 하중에 관계없이 횡과 종방향 핸들링 특성이 향상됐기 때문이다. 덕분에 좌우로 흔들리는 롤링이 줄고, 뛰어난 주행 안정성과 정밀한 핸들링을 제공한다.

기본적으로 국내 판매되는 4시리즈는 차체 형태에 따라 쿠페, 컨버터블, 그란 쿠페 등 3종으로 구분되고 가솔린 2종과 디젤 2종 등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부분도 눈에 띈다. 이날 시승한 420i 그란 쿠페의 경우 2.0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이 탑재돼 최고 출력 184마력과 최대 토크 27.6kg.m을 발휘한다. 같은 배기량 디젤 사양에 비해 출력에서 6마력, 토크에서 절반 가까이 부족하지만 실내 정숙성과 N.V.H 성능은 보다 우수하다.

또한 8단 스텝트로닉 변속기는 다양한 주행모드에서 예를 들어 컴포트와 에코 모드에선 고급 세단에 오른듯 편안한 승차감을 기본으로 물흐르듯 자연스럽게 변하는 변속질감을 자랑한다. 또한 스포츠와 스포츠 플러스의 경우는 이와 반대로 앞서 언급된 낮은 무게중심, 예리한 핸드링을 기반으로 엔진의 토크를 최대로 활용하는 변속 타이밍이 전달된다. 또 이 때 엔진의 카랑카랑한 음색 또한 일품이다.

고속도로에 올라 스포츠 모드를 선택하면 이전과 똑같은 가속페달의 무게감에도 더 높은 회전영역에서 최대 토크가 발휘돼 차량의 성격이 역동적으로 변했음을 감지할 수 있다. 특히 스티어링 휠은 속도계 바늘이 고속으로 오를수록 무게감을 더해 잘 달리지만 한편으로 안심된다. 국도에선 패들시프트를 사용해 자유로운 변속과 함께 보다 역동적인 주행 역시 가능하다. 이럴 때면 앞선 안락함과는 상반되는 4시리즈의 스포티한 성향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18인치 타이어를 기본으로 장착한 420i 그란 쿠페 럭셔리 트림의 국내 공인연비는 도심 9.9km/ℓ, 고속 13.3km/ℓ, 복합 11.2km/ℓ 수준으로 동급 차량 중에서도 우수한 수준이며 이날 다락재 와인딩 코스와 양평 일대 국도에서 스포티한 주행 위주로 시승을 진행했음에도 계기판 연비는 8~9km/ℓ 수준을 기록해 연료효율성 측면에서도 만족스럽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9.28
    한참 전 세대라 옵션을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분은 사면 안되요...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영상시승] 수퍼 SUV, 람보르기니 우루스 시승기
람보르기니의 수퍼 SUV 우루스는 폭스바겐 그룹 내 MLB에보 플랫폼을 공유해 개발된 차량입니다. 람보르기니 최초로 엔진을 앞쪽에 탑재한 고성능SUV를 추구하고
조회수 2,351 2019-11-05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프리미엄 전기 SUV의 시작, 메르세데스-벤츠 EQC 시승기
메르세데스-벤츠 EQ 브랜드의 첫 번째 전기차, EQC를 시승했습니다. 배터리 전기차이지만 벤츠의 내연기관 차량에 사용된 플랫폼이 적용되었으며, 차별화된 디자인
조회수 1,484 2019-11-04
글로벌오토뉴스
오감만족
센슈어스(Sensuous)의 의미부터 찾아봤다. 패션 용어란다. 감각적인 또는 감각에 호소하는 육감적이고 오감을 만족시키는, 섬세하고 예민한 감각 등 화려한 의
조회수 3,665 2019-11-01
오토헤럴드
가장 디젤다운 디젤 모델 - 르노삼성 THE NEW QM6 dCi 2.0 AWD
르노삼성자동차의 QM6 디젤 모델인 THE NEW QM6 dCi 2.0 AWD 모델은 사실 출시한지는 시간이 조금 지난 모델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특별히 시승할
조회수 2,066 2019-11-01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 QM6 가솔린ㆍ디젤ㆍLPG 블라인드 시승 변별력
우리나라 자동차 시장의 큰 판이었던 중형 SUV 시장의 위세가 올해 한풀 꺾인 모습이다.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차 쏘렌토, 쌍용차 렉스턴과 쉐보레 이쿼녹스, 로노
조회수 1,586 2019-10-31
오토헤럴드
[시승기] 1.6 터보로 맞춤옷 입은 국민 중형차..쏘나타 센슈어스
지난 3월 8세대 쏘나타의 등장과 함께 그랜저, k7으로 옮겨가던 소비자들의 마음이 다시 쏘나타로 넘어오지 않을까 기대했다. 그랜저가 떠오르지 않을만큼 커진…
조회수 2,195 2019-10-30
데일리카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2018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되고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본격적인 판매가 시작된 아우디의 간판급 중형세단 A6의 8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지난주
조회수 1,679 2019-10-29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시승기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를 시승했습니다. 2.0L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TFSI) 엔진 및 7단 S 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하여 최고출
조회수 1,104 2019-10-29
글로벌오토뉴스
쉐보레 트래버스 그리고 강화도 가을 정취와 한적한 낚시
3.6리터 직분사 가솔린 엔진은 시종일관 차분한 음색을 전달했을 뿐 아니라 5.2미터, 2톤이 넘는 차체를 이끌기에 부족함이 없었다. 여기에 함께 맞물린 9단
조회수 1,346 2019-10-28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메르세데스-벤츠 GLE 450 4매틱
메르세데스-벤츠의 4세대 GLE를 시승했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GLE는 2011년 발표된 현행 3세대 모델의 후속 모델입니다. 약 7년 만에 출시 되는 후속 모
조회수 1,188 2019-10-2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