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7 프리미어, 거성 그랜저 꺾는 이변의 주인공이 될 가능성

오토헤럴드 조회 수4,464 등록일 2019.06.2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부분 변경 모델로는 이례적이다. 3년 만에 부분 변경이 이뤄진 기아차 K7 프리미어는 열흘 남짓한 기간 동안 1만 대라는, 신차급 사전 예약 실적을 거뒀다. 기아차에 따르면 사전 예약자의 40%가 3.0 GDi를 선택했고  2.5 GDi(35%), 하이브리드(20%) 순을 기록했다. 신차나 부분 변경이 출시되면 엔진이나 트림이 고배기량, 고급형에 쏠리는 것이 일반적인 현상이지만 가격이 비싼 하이브리드 모델의 비중이 매우 높다는 것도 이례적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하이브리드 모델의 경우 연비의 효율성을 경험한 고객의 재구매 비중이 특히 많다"라고 말했다. K7 프리미어가 신차급 실적을 거둔 이유가 있다. 준대형 시장을 장악한 그랜저가 세대교체를 앞두고 있는 탓도 있지만 겉과 속의 디자인이 요즘 트렌드에 맞춰 비교적 큰 폭으로 변화한 신선함, 여기에 첨단 기능이 대폭 추가되고 이런 기능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한 것이 주효했다.

트림에 따라 패키지의 선택에 제한을 뒀던 예전과 다르게 K7 프리미어는 어떤 트림에서도 원하는 패키지의 선택이 가능하다. 엔진의 타입은 물론 프레스티지든 노블레스든, 시그니처든 트림을 가리지 않고 컴포트, HUD 팩, 스타일, 드라이브 와이즈, 모니터링 팩을 선택할 수 있다. 그래서인지 사전 예약자의 70%가 드라이브 와이즈를, HUD 팩, 스타일 패키지는 60%가 선택했다. 가격에 맞춰 트림을 정하고 여기에 필요한 품목이 있으면 제한 없이 선택이 가능하도록 한 것, 신의 한 수다.

장마 전선이 남부 지방에서 서서히 북상을 하고 있다는 소식에도 수도권 북부의 하늘은 더 없이 맑았던 27일, K7 프리미어를 파주 출판단지에서 만났다. 기본 가격 3799만 원인 최고급 트림 3.0 시그니처에 모든 선택품목과 파노라마 선루프(108만 원)이 장착돼 총 가격이 4496만 원이나 하는 풀 옵션 모델이다. 기본 가격으로 보면 이전 모델에 비해 3.0 가솔린 기준 254만 원이 인상된 가격이다.

변화의 폭을 생각하면 가격 인상의 이유는 분명해 보인다. 전장이 4995mm로 기존보다 25mm 길어졌고  확대된 인탈리오 라디에이터 그릴, 이전보다 심플해지고 고급스러워진 램프류가 K7 프리미어의 외관 디자인의 완성도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전면 범퍼 하부의 크롬 라인, 좌우 리어램프를 하나로 연결하는 커넥티드 타입 라이팅은 디자인의 무게 중심을 노면에 밀착시켜 시각적으로 뛰어난 스탠스를 느끼게 했다.

실내 변화의 폭은 더 크다. 12.3인치 AVN 모니터와 슈퍼비전 클러스터의 짜임새와 견고함은 수입 프리미엄 브랜드의 어떤 모델과 비교해도 꿀림이 없다. 클러스터에 표시되는 후측방 영상도 유용했다. 오로지 달리기만 하는 시승이어서 기아차가 자랑을 멈추지 않은 첨단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모두 구현해 볼 수는 없었지만 3분할 AVN 모니터, 여기에서 구현되는 자연의 소리가 특히 인상적이었다.

따로 업데이트를 하지 않아도 되는 내비게이션, 빌트인 캠, 다양한 컬러로 주행 및 길 안내 정보가 표시되는 헤드 업 디스플레이 그리고 무엇보다 고속도로에서 설정된 속도에 맞춰 주행을 하면서 굽은 길, 위험 구간을 만나면 알아서 속도를 줄이는 고속도로주행 보조 시스템(HDA)는 정확도에서 독일이고 일본이고 세상 그 어떤 브랜드의 것들을 압도했다. 

기본적인 첨단 운전보조 시스템(전방 충돌 경고, 전방 충돌 방지 보조, 차로 이탈 경고, 차로 이탈 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하이빔 보조)이 전 트림의 기본 품목이라는 것도 놀랍다.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고속도로 주행 보조,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로 구성된 드라이브 와이즈만 선택 품목이다. 

부분변경 출시와 함께 파워 트레인 라인업에 스마트 스트림 2.5 GDi가 추가됐지만 시승은 V6 3.0 GDi로 진행됐다. 최고출력 266마력(ps), 최대토크 31.4kgf · m의 동력을 8단 자동변속기와 R-MDPS(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로 제어하는 모델이다. 주행의 질감은 이전의 것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다만 2열에 추가된 2중 접합 차음 유리가 실내 정숙성을 크게 높여 준다. 

서 있을 때나, 저속, 중속, 고속을 가리지 않고 바닥에서 올라오는 소음, 풍절음, 엔진의 진동이나 소음까지 잘 걸러준다. 눈으로 보이는 화려함보다 확연하게 달라진 정숙한 승차감이 더 인상적이었다. 라이드나 핸들링은 시승 코스가 평범했던 탓에 딱히 전할 말이 없다. 아주 짧게 지그재그로 차체를 놀리고 과속방지턱을 지날 때 서스펜션과 쇽 업소버의 세팅이 다소 무르게 느껴진 정도다.

드라이브 모드의 차이는 에코와 스포츠 모드의 페달 반응, 엔진의 질감, 스티어링 휠 조향력에 변별력이 있을 뿐 컴포트와는 차이가 미세했다. 생김새와 다르게 달리는 맛이 밋밋해 기아차가 말한 것처럼 40대를 타깃으로 했다면 조금은 더 다이내믹한 쪽으로 세팅을 했어야 했다.

<총평>

그랜저가 독식하고 있는 준대형 시장에 높은 상품성과 제대로 맞설 투지를 가진 대항마가 등장했다. 역부족을 얘기하는 쪽도 있지만 K7 프리미어의 출시가 임박하면서 그랜저의 판매가 뚝 떨어진 것을 보면 어느 정도 타격을 준 것이 분명하다. 3월과 4월 1만 대 이상 팔렸던 그랜저는 5월 8000대 수준으로 떨어졌다.

K7 프리미어는 그간의 평균인 2000대 수준의 출고량을 7월 8000대까지 늘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생산 한계는 6000대이지만 6월에 만들어 쌓아 놓은 물량이 함께 풀리기 때문에 상대적 영향을 받게 될 그랜저와 실적이 비슷하거나 역전될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이구동성, 시승에 참가한 자동차 전문기자들은 K7 프리미어의 실내 구성과 사양이 그랜저보다 좋다고 말했다. 7월 준대형 시장에 이변이 있을지, 기아차가 늘 염원하는 '한여름 밤의 꿈'이 이뤄질 수 있을지 지켜보는 재미가 쏠쏠할 듯하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 기아 기아 K7 프리미어 종합정보
    2019.06 출시 준대형 08월 판매 : 6,204대
    휘발유, 경유, LPG 2199~2999cc 복합연비 7.3~14.6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6.29
    올하반기에 K7급의 차량을 구매할 계획이 있는데요, 이번 K7프리미어는 실내외 디자인이 기존 모델보다 나아진 듯 보입니다. 하지만 차량 전후와 스티어링의 (KIA) 로고.. 이걸 감내하며 K7을 탈 자신은 없네요ㅎ K7은 일단 패쓰하고 하반기의 그랜져IG 페이스 리프트나 어코드, 캠리, S60등에서 골라볼랍니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마크가 그리 중한가요??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그러게요..마크 떼고 타시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저는 개인적으로 마크를 뛰어넘는 품질 이 k7 인거 같아요. 좀 고쳐주면 좋은데(로고,마크,문장,문양) .
    k7 정도면 뭐. 북미에서도 아직 퇴출 안됫을꺼고. 그랜저는 쫒겨낫는데.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6.30
    많은 사람들이 k7을 안사는 이유가 바로 그랜저가 아니기 때문이지요.. 후발주자면 후발주자답게 팔았으면 좋겠어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같은 회사고 출시일 결정 현대 회장이 합니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3
    어차피 K7사나 그랜저 사나 몽구형 왼쪽 주머니에 돈 넣나 오른쪽 주머니에 넣나 차이일뿐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K7 이번에 진짜 작정하고 나온 차임에는 확실해 보입니다. 기아마크가 항상 기아자동차의 디자인을 좀먹는(?) 역활도 했지만 이번에는 디자인과 잘 녹아들도록, 눈에 잘 띄는 위치지만 최대한 로고쪽으로 눈길이 안가도록 했더군요.ㅋㅋ
    내부 퀼팅 스티치가 나파가죽 옵션인게 아쉽지만, 그 외에는 정말 잘 만든 차인 것 같습니다.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R-MDPS 넣었는데 기존 C-MDPS와 그닥 차이가 없다네요~
    전차는 바퀴만 굴러가면 음이 꽤 심한데(후루루루루) 그걸 인지 했는지 페리는 휠소음 최대억제한 신형휠로 바꿨다고 설명하네요 수리 혹은 보상 없이 담차에 변경
    휸기차는 이렇게 타는거죠~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겉으로 볼떄는 잘만든차 인거 같아요. 타봣어야 뭐라고 까댈텐데 ㅋㅋ.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1
    뭐만 나오면 사람들이 마크 타령 하는 것도 이제 너무 상투적이고 지겹다.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2
    네, 저도 지겹네요. 그래서 (KIA)차는 무조건 패쓰합니다ㅎ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9.07.02
    UNSTOPPABLE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2
    K7이 정말 가격대비 잘 나온 차인것만은 확실 한데, 가장 이해가 안되는것이 무거운 핸들링임. 현대와의 중점적으로 차별을 준것이 현대는 안락함과 정숙성. 기아는 다이나믹한 드라이빙을 내세우고 있음. 하지만 그랜저나 K7처럼 중대형차량에 스포츠성능보다는 정숙성을 요구하는것이 일반적임.
    소나타를 운전해본 사람들이 그랜져를 운전해보면 조금더 정숙하고 부드럽게 느껴짐.
    반대로 K5를 운전해본 사람들이 K7를 운전해보면 훨씬더 정숙하다고 느낌. 그만큼 정숙함에 무게를 두었다고 봐야 하는게 맞음.
    그럼에도 불구하고 스포츠성향의 무겁고 딱딱한 핸들은 KTX를 입석으로 타는것 같은 불편함을 느끼게함.
    현대와 같이 기술제휴도 할텐데 왜 항상 뭐 스포틱한 핸들을 고집하는지 모르겠음.
    그리고 지금 그랜져의 판매율이 떨어진것은 이미 작년말부터 페이스리프트 소문이 무성하다가 올해 스파이샷 까지 공개되니 전부 페이스리프트 사겠다고 구매 안하는거지, K7가 더 좋아서 구매 안하는것이 전혀 아님. 페이스리프트 정식 발매하면 K7는 소리소문 없이 나가리 될것임.
    K7는 차라리 K9급의 내장재를 끌어다 쓰지 않는이상 그랜져 따라잡기는 힘들것임.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3
    기술 제휴라기보다는 그냥 같은 연구소에서 나온 겉 껍데기만 다른 90%이상 똑같은 차량입니다 현대 기아는 다른 회사가 아닌 같은 회사입니다 어차피 그랜저 사나 K7사나 다 똑같은 회사 차량 사는거죠 뭐 굳이 경쟁이랄꺼 까지도 없구요 안에 내부 구성원들은 조금 박탈감이 있을수 있겠죠 판매량 떨어지면..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03
    EPS가 R-MDPS 들어갔으니 이제 살만해진겁니다.
    그전까지는 좀 아니었죠...
    솔직히 패밀리 세단으로서는 깔게 없습니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단순하지만 명쾌한, 클리오 1.5 dci 시승기 (feat.태백스피드웨이)
클리오는 르노 삼성에서 내놓은 순수 프랑스 제작 차량 중 하나이다. 기존 르노 삼성에서 고수해왔던 태풍 마크 대신, 르노의 앰블럼이 장착되어 출시된 차종 중 대
조회수 1,472 2019-08-23
글로벌오토뉴스
BMW 뉴 X4 M40d와 함께 체험한, 달리는 귀르가즘
자율주행기술의 발전에 따라 자동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정보(information)와 오락(entertainment)을 총칭하는
조회수 944 2019-08-22
오토헤럴드
[시승기] 준중형 SUV 시장 탈환을 노리는..코란도 1.5 가솔린
그야말로 SUV 열풍이다. 국내 시장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SUV의 인기가 거침이 없다. 소형 SUV부터 대형 SUV까지 세그먼트를 가리지 않고 고공행진
조회수 1,776 2019-08-21
데일리카
SUV는 디젤, 관념을 깬
B 세그먼트 SUV가 쏟아져 나오면서 "SUV=디젤"이라는 고정 관념이 허물어지고 있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과 승차감에 대한 선호도가 상승하고 있고 경유차에
조회수 805 2019-08-21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조용하게 넘치는 힘, 쌍용 코란도 가솔린
쌍용차가 올해출시된 신형 코란도에 가솔린 모델을 추가했다. 고효율의 디젤 모델에 이어 더 나은 동력 성능 뿐만 아니라정숙성을 갖췄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최근
조회수 563 2019-08-21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 E-Pace D180 AWD 시승기
재규어의 컴팩트 SUV E-Pace의 디젤 버전을 시승했다. 그룹 내 2.0리터 디젤 엔진을 탑재하고 ZF제 9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한 것이 포인트다. 퓨어 스포
조회수 1,161 2019-08-20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슈트가 더 어울리는 SUV..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D4
랜드로버에는 실용성과 오프로드 성능을 강조한 ‘디스커버리’ 라인업과 온로드 및 고급감을 강조하는 ‘레인지로버’ 라인업, 전통 오프로더 자리를 고수하는 ‘디…
조회수 1,272 2019-08-16
데일리카
[시승기] 선입견을 깬, 운전의 즐거움 더하는 전기차..재규어 I-페이스
현재 자동차 업계의 화두는 친환경 자동차 시장 확대와 내연기관의 지속성 여부다. 과거에는 석유의 고갈로 인해 전기차가 하나의 대안으로 떠올랐지만 작금의 …
조회수 1,939 2019-08-12
데일리카
르노삼성 SM6 프리미에르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디자인에 품질과 사양을 업그레이드한 '프리미에르(PREMIERE)' 등급을 통해 상품성이 향상됐다. 다양한 편의사양이 추가되
조회수 1,739 2019-08-12
오토헤럴드
[시승기] 디젤보다 가솔린이 제격인 대형 SUV..현대차 팰리세이드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1인가구는 전체 인구의 29%다. 이 사람들을 타깃으로 해서 ‘혼라이프 SUV′라는 시대상에 맞는 신차도 출시했다. 근데 아이러니다. 팰
조회수 4,634 2019-08-09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