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국내 연구진 또 성공?! 1만배 증폭, 자율주행, 태양광 전지 혁신 기술 개발

다키포스트 조회 수1,243 등록일 2021.01.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최근 자동차, 철강, 조선, 반도체, 배터리, 군수산업, IT 등 여러 분야에 걸쳐 우리나라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앞서 이야기한 분야는 세계 상위권으로 선진국형 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실제로 경제 전문가 일부는 우리나라 산업구조가 단순 제조업에서 하이테크 산업으로 체질변환에 성공했다고 보기도 한다.


한편 과학분야에서도 혁신이라 불릴만한 기술이 포착되었다.


'광사태 현상'을 일으키는 나노입자가 세계 최초로 포착된 것이다.



광사태 현상이란, 작은 빛 에너지를 특정 나노 물질에 쏘이면 큰 빛 에너지가 되어 방출되는 현상이다. 쉽게 말해 빛이 크게 증폭한다는 의미인데, 빛을 활용하는 거의 모든 산업이 업그레이드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연구는 한국화학연구원 소속 서영덕, 남상환 박사의 연구팀과 미국과 폴란드 연구팀과의 공동 연구로 얻은 성과이며, 국제 학술지인 네이처의 표지 논문으로 실릴만큼 큰 발견으로 평가받고 있다.


하지만 단순 설명으로는 이해하기가 힘들 것이다. 과연 이번 과학적 성과가 자동차 산업을 비롯해 산업 전반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간단히 알아보자.


나노 물질이란, 보통 크기가 수 나노미터에서 수백 나노미터 정도인 물질을 의미한다. 해당 크기의 물질들은 같은 소재라도 새로운 특징이 생긴다. 탄소 나노튜브가 대표적인 예시이며, 자연계의 경우 바이러스나 아메바가 이에 해당한다.


보통 나노 물질에 빛을 쏘이면 에너지 일부가 열로 전환되고, 나머지는 빛으로 방출된다. 쉽게 말하면 뜨거워지는 대신 그만큼 빛이 줄어든다는 이야기다. 하지만 이번에 발견된 나노물질은 거꾸로다. 오히려 더 큰 빛을 내뱉는다.


공동 연구팀은 툴륨(Tm)이라는 원소를 원자격자 형태의 나노 물질로 합성하면 위의 현상이 발생한다는 것을 알아냈다. 빛이 툴륨 구조체 내부로 들어오면 연쇄적으로 증폭 반응을 일으켜, 더 큰 빛이 된다는 것이다. 증폭 세기는 최소 100배에서 최대 1만배 수준이다.


'광사태 나노입자'라 부른 이유도 바로 이 현상 때문인데, 마치 빛이 눈사태를 일으키는 모습과 비슷하다고 봤기 때문이다.


이번 발견은 미래 자동차 기술 발전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광사태 나노입자는 특성상 기존 태양광 전지보다 흡수할 수 있는 빛의 영역이 더 넓기 때문이다.


요즘 일부 차종의 루프에 태양광 전지판이 장착되는 경우가 있는데, 여기에 광사태 나노입자가 적용되면 발전량이 크게 늘어 유의미한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특히 북미, 중국, 중동 등 일조량이 많은 지역은 그 효율이 극대화되어 전기차 유효 주행거리를 늘리는데 일조할 것이다.



자율주행차의 경우 눈 역할을 하는 라이다에는 인듐, 갈륨,비소 등 비싸고 희귀한 원소가 포함된다. 이 라이다의 광원은 900~1500nm 등 근적외선을 활용하는데 광사태 나노입자를 반영하면 성능을 끌어올리고 가격 경쟁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연구팀은 이외에도 바이러스 진단 키트 등 체외진단용 바이오메디컬 기술과 레이저 수술 장비, 내시경 등 광센서가 필요한 모든 부분에 해당 기술이 적용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응용기술로 빛을 이용한 항암 치료와 피부 미용 등에 쓰이는 체내 삽입용 마이크로 레이저 기술이 유용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를 위해 LED 빛으로도 광사태 현상을 일으키는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실험실 단계에서는 무엇이든지 구현할 수 있다. 하지만 실생활에서 보는건 쉽지않다.


그만큼 과학기술의 상용화가 어렵다는 의미다. 가장 좋은 예시로 수소전기차에 들어가는 연료전지 기술은 냉전시대에 이미 적용되었으나 상용화 되는데 30~40년이 걸렸으니 말이다.


하지만 지식과 기술이 누적됨에 따라 개발속도가 기하급수적으로 빨라져, 못해도 5년 이내에 일상에서 만나볼 지도 모른다. 혹은 군사용으로 사용될 지도.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설득력있는 전동화, 2021 볼보 XC90 B6 시승기
볼보의 플래그십 SUV XC90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버전 B6를 시승했다. 2년 전 부분변경 모델까지 있었던 디젤 버전 D5 대신 B5와 B6로 대체된 것이 포
조회수 13 16:49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2021 상하이 국제 모터쇼’ 참가 미래 비전과 전략 담은 EV6 공개
기아는 19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개막한 ‘2021 상하이 국제
조회수 6 16:49
글로벌오토뉴스
[오토포토] 중국서 공개되는 폭스바겐 순수전기 SUV
폭스바겐이 오는 21일 개막하는 '2021 상하이 모터쇼' 데뷔를 앞두고 'ID.6' 순수전기차를 공개했다. 3열 7인승 구조로 선
조회수 14 16:49
오토헤럴드
현대차, 2021 상하이 국제 모터쇼 참가(中 전기차 시장 판도 바꿀 아이오닉 5 공개)
현대자동차는 19일(현지시각)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21 상하이
조회수 4 16:49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 세계 최초 공개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첫번째 전기차 ‘G80 전동화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19일(현지시각) 상하이 컨벤션 센터(National
조회수 23 16:49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컴팩트 전기 SUV 더 뉴 EQB 세계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가 컴팩트 전기 SUV ‘더 뉴 EQB(The new EQB)’를 오는 21일 개막하는 2021 오토 상하이(Auto Shanghai 2021)에
조회수 16 16:48
글로벌오토뉴스
운전석을 비워둔채 테슬라 모델 S를 타고 달리던 탑승객 전원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텍사스 경찰에 따르면 지난 토요일 휴스턴 북부에서 테슬라 모델 S가 나
조회수 13 16:48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폭스바겐, 3열 7인승 ID.6 공개
폭스바겐이 오는 21일 개막하는 '2021 상하이 모터쇼' 데뷔를 앞두고 'ID.6' 순수전기차를 공개했다. 3열 7인승 구조로 선
조회수 3 16:48
오토헤럴드
11년 만에 부활
지프가 여름 감성 물씬한 ‘올 뉴 랭글러 아일랜더 에디션(All New Wrangler Islander Edition, 이하 아일랜더 에디션)’을 공식 선보인다
조회수 4 16:48
오토헤럴드
똑똑한 동생 보다 잘 나가, 코나와 아이오닉 일렉트릭 美 전기차 톱10
전기차 전용 플랫폼 기반 순수 전기차 아이오닉 5 공개 이후에도 북미 시장에서 여전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코나와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신차와 중고차 거래 사이트
조회수 16 16:47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