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르노삼성, 친환경 전기차 르노 ‘조에’ 투입 계획..출시는 8월 or 9월(?)

데일리카 조회 수1,018 등록일 2020.07.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르노삼성이 소형 전기차 르노 조에(Zoe)를 한국시장에 투입한다.

10일 르노삼성자동차의 한 관계자는 “오는 9월 5인승 소형 해치백 전기차 버전인 르노 조에를 공식 출시한다는 게 기본 방침”이라며 “그러나 (르노삼성) 내부에서 8월에 출시하자는 의견도 적잖아 출시일을 놓고 최종 조율하고 있는 단계”라고 말했다.

그는 이와 함께 “르노 조에는 한국시장에 2000대 정도의 초도물량을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며 “소비자 반응에 따라 추가적으로 물량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프랑스 르노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 모델인 ‘조에’는 유럽시장에서 작년에만 4만7408대가 판매되는 등 소비자 인기가 높다. 친환경 전기차로서 성능이 검증됐다는 얘기다.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르노 조에의 스타일은 간결하다. 르노 브랜드의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그대로 묻어난다. 르노의 로장쥬 엠블럼과 크롬이 적용된 라디에이터 그릴, 세련미를 더한 헤드램프, 안개등과 범퍼 하단의 에어 인테이크는 강렬하다. 충전은 캡으로 구성돼 쉽게 여닫을 수 있는 로장쥬 엠블럼을 통해 가능하다.

윈도우 라인과 B-필러에는 블랙 색상으로 적용돼 차별화된 포인트를 줬으며, 캐릭터 라인은 역동적이면서도 매끄러운 형상이다. 후면도 간결한 라인이 이어진다. 리어램프는 작고 깜찍한 다이아몬드를 연상시키는데, 마름모꼴 로장쥬 엠블럼처럼 디자인 통일감이 더해졌다.

조에는 차체 사이즈가 전장 4084mm, 전폭 1730mm, 전고 1562mm에 달한다. 휠베이스는 2588mm로 전장 대비 길게 세팅됐다. 공간활용성을 높이면서도 와인딩 로드에서는 주행 안정성을 높이기 위한 설계 때문이다.

실내는 XM3와 비슷한 구조로 설계됐다. 9.3인치 세로형태의 터치방식이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시원시원한 감각이다. A-필러 쿼터글래스는 투명 유리로 적용돼 코너링에서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 트렁크 용량은 338ℓ를 수용할 수 있다. 2열 시트를 폴딩하면 1225ℓ의 짐을 실을 수 있는 정도다.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조에는 52kWh급 리튬이온 배터리가 적용됐으며, 시스템 출력은 80.0kW의 파워를 지닌다. 국내 환경부 인증 기준에 의하면 단 한 번의 충전으로 약 309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다. 쇼핑 뿐 아니라 출퇴근 용도 등 도심 생활에 불편함은 없어 보인다.

조에에 적용된 리튬이온배터리는 겨울철 성능 감소폭이 23.6% 수준이어서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전기차 중 가장 좋은 점수를 얻었다는 후문이다.

국내에서 소개될 르노 조에는 트림별 3개 모델로 구성된다. 옵션에 따라 트림별로 100만~200만원의 차이가 발생한다. 조에 최상위 버전의 경우 국내 판매 가격은 4000만원 초반대에서 형성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친환경 전기차로서 정부 보조금 700만원, 지자체별 600만~1000만원을 지원받는 경우 실제 구매 가격은 2500만원 이하에서도 가능한 수준이다. 유럽 현지 판매 가격이 1만8420 파운드(한화 약 2764만원)라는 점을 감안하면 가격 경쟁력이 높다. 유럽시장에서는 배터리를 리스로 별도 구매해야 한다.

르노, 조에


한편, 르노삼성 관계자는 “르노 조에는 소형 해치백 친환경 전기차 버전으로 차체가 작아 민첩성이 뛰어난데다, 파워풀한 주행성능과 핸들링 감각 등 퍼포먼스가 탁월하다”며 “유럽시장에서는 전기차로서 이미 성능이 검증된 만큼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인기가 예상된다”고 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쏘렌토 하이브리드, 판매 재개 하루에만 4000대 계약..‘주목’
현대차, 고성능 i20N 9월 유럽 출시 계획..국내는 언제?
완전히 공개된 S클래스 실내..MBUX·OLED 디스플레이 ‘새 지평’
르노삼성, XM3 칠레에 수출 계획..해외시장 수출길 열렸다!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 공개..딱 19대 한정 생산!
이스라엘서 1850억 규모 디젤게이트 소송 당한 폭스바겐..왜?
르노 전기차 조에(Zoe), 서울 한복판서 포착..출시 임박(?)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오토저널] 우리나라의 자동차 온실가스 배출은  감소하고 있는가?
인류의 온실가스 배출로 인해 기후변화의 문제가 공론화된 지 이미 오래 되어, 현재는 파리기후협약 체제에 따라 국제적인 온실가스 배출 감소의 노력이 가속화되고 있
조회수 142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코나 일렉트릭, 1회 충전으로 1,026km 주행 성공
현대차는 코나 일렉트릭 3대가 지난 7월 22~24일(현지시간) 독일에서 실시된 시험주행에서 각각 1,026km, 1,024.1km 그리고 1,018.7km의
조회수 285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RS4·C63 겨누는 M3 왜건, 선명해진 고성능 왜건 경쟁
아우디와 메르세데스-벤츠가 양분하고 있는 고성능 왜건 시장에 BMW가 도전장을 던졌다. 고성능 M모델에 한해서는 쿠페와 세단 SUV 등을 선보이고 있는 BMW가
조회수 142 2020-08-14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로 뉘르부르크링 랩 타임 신기록 경신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의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the new Panamera)로 뉘르부르크링 노르트
조회수 144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V8 엔진개발을 전격 취소..배경은?
일본의 자동차 매체인 ‘매거진-X’가 토요타가 V8 엔진 개발을 완전히 취소했다는 브레이킹 뉴스를 터트렸다. 만약 토요타가 이를 사실로 인정한다면 향후 레이…
조회수 198 2020-08-14
데일리카
국토부, 연내 자율주행차 윤리 지침 제정, 인명피해 최소화할 것
국토교통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함께 마련하는 자율주행차 윤리지침에 대한 공개 토론회가 14일 오후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열린다.국토부는 그
조회수 115 2020-08-14
오토헤럴드
재규어 I-PACE vs. 아우디 e-트론 vs. 벤츠 EQC..명품 전기차 ‘격돌’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명품 전기차로 꼽히는 브랜드간 시장 경쟁이 치열하다. 14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
조회수 136 2020-08-14
데일리카
캐딜락 순수전기차 리릭, 기본가 7000만원 이하 책정할 것
캐딜락의 첫 순수전기차 리릭(Lyriq) 가격이 6만 달러(한화 7000만원)이하로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경쟁 모델인 테슬라 모델 X, 아우디 e-트론,
조회수 191 2020-08-14
오토헤럴드
볼보, S60 · XC60 등 9개 차종, EGR 냉각수 라인 관련 리콜
볼보의 S60, XC60 등 간판급 9개 차종이 반온열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냉각수 라인 관련 문제로 국내서 리콜을 실시한다.13일 국토교통부는 볼보자동차코리아
조회수 101 2020-08-14
오토헤럴드
[시시콜콜] 올해 발견된 결함 201건, 모르면 놓치는 깜깜이 무상 수리
자동차 소비자 권리가 강화되고 있다. 동일해야 한다는 조건이 붙기는 했어도 같은 결함이 반복되면 환불 또는 교체가 가능하고 결함을 숨기거나 리콜을 늦추는 제작사
조회수 121 2020-08-14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