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움츠러든 일본차 업계..견적 요청도 전시장 방문도 ‘뚝’

데일리카 조회 수1,186 등록일 2019.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최근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와 관련해 국내의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이 여파가 자동차 업계에도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자동차 종합 플랫폼 ‘겟차’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이달 토요타, 렉서스, 혼다, 닛산, 인피니티 등 일본 자동차에 대한 견적 요청 건수는 1374건을 기록, 전월 같은 기간 대비 41%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겟차 관계자는 “일본차에 대한 견적 요청 건수가 급감한 것을 체감하고 있다”며 “유독 일본 브랜드에서만 감소세가 두드러졌단 점을 볼 때 불매운동의 여파로 해석하는 게 여러모로 합리적이라 본다”고 설명했다.

닛산, 알티마


이 관계자에 따르면, 하절기는 신차 구매 수요가 전반적인 감소세를 기록하는 시기다. 다만,유럽차나 미국차 등 타 수입차의 경우 특별한 판매 감소 요인이 없었다는 설명이다.

다만, 인피니티의 경우, 견적 요청 건수가 되려 증가세로 돌아섰다. 이는 일부 모델에 대한 프로모션을 적용한 것이 그 원인이라는 설명이다. 인피니티는 이달 주요 모델에 대한 선수금 제로 무이자 할부는 물론 최대 1000만~2000만원에 달하는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영업 일선에서도 전시장 내방 고객이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브랜드의 차량을 판매하고 있는 한 영업사원은 “차량의 문의와 견적 요청은 기존과 평이한 수준이지만 계약으로 이어지는 경우는 많이 줄었다”며 “계약을 결정한 고객들 또한 출고 일자를 다소 늦추고 있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혼다 New HR-V


이에 따라, 일부 브랜드들은 최근 출시한 차량들의 ‘신차효과’가 누그러질 것을 우려하는 추세다. 토요타는 지난 5월 라브4를, 한국닛산은 이달 알티마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 상태다. 닛산의 경우, 이달 예정된 출시 행사를 전격 취소하는 등, 일본 제품의 불매 여론에 잔뜩 움츠려든 모양새다.

수입차 업계 관계자는 “불매 여론이 있었던 이전엔 판매에 큰 영향이 없었지만 금번의 상황은 조금은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며 “이달 일본차 판매 실적에도 적잖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정부는 최근 원내 5당 대표들과 청와대에서 회동을 갖고,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에 대한 공동 대응을 합의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중고 SUV 잔존가치, 세단 역전..최고 인기 차종은 ‘쏘렌토’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 출시..가격은 1929만원부터
기아차, 신형 K5 11월 출시..3세대 플랫폼·신기술 대거 적용
르노삼성 QM6, 출시 한 달 만에 4493대 계약..‘돌풍’
BMW, 하랄드 크루거 CEO 후임자 선정..향후 행보는?
스코다, SUV 라인업 부분변경 진행..특징은?
넥텔 총괄 지사장, “F8 트리뷰토..가장 강력한 8기통 페라리”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FTA 줄줄이 타결, 무관세 혜택..자동차 산업 영향은?
최근 한국이 자유무역협정(FTA)을 줄줄이 체결했다. 이로 인해 자동차 산업은 무관세 혜택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한국 정부는 영국 정부와 자유무역협정…
조회수 20 09:39
데일리카
신형 모하비의 흥행 변수는 ‘공급’..화성공장 여력 충분한가
하반기, 국내 SUV 시장에서 돌풍을 예고한 모하비의 흥행 변수는 ‘생산 능력’이 될 것이란 지적이 나왔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자동차는 다음 달 5일
조회수 32 09:38
데일리카
12기통 골프(?)..‘말도 안되는’ 오버엔지니어링의 세계
지금 떠올려본다면, 상식적으로 판단하기 어려운 차들이 있다. 이름만 들어도 말도 안되는, 그런 자동차들 말이다. 이른바 ‘오버 엔지니어링’이다. 불필요하…
조회수 22 09:38
데일리카
91. 자율주행차  11. ZF의 전략으로 본 자율주행기술의 현재
자율주행차 관련 뉴스가 넘쳐나는데 비해 실질적인 진보는 그다지 크지 않다. 현재 완성차회사들의 시판차에는 레벨3 수준의 기술이 채용되어 있는 얘가 있지만 한정된
조회수 13 09:37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8세대 골프, 48볼트 mHEV로 효율성 높인다.
이동성에 대한 개념의 변화와 함께 파워트레인의 진화도 다양한 가능성을 추구하고 있다. 당장에 배터리 전기차나 연료전지 전기차로의 빠른 전이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조회수 16 09:37
글로벌오토뉴스
쏘울EV, 독일 ‘아우토자이퉁’의 전기차 비교평가에서 종합 1위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쏘울 EV’가 독일의 유명 자동차 잡지 ‘아우토 자이퉁(Auto Zeitung)’이 실시한 소형 전기차 3종 비교 평가에서 가장 경쟁력 있
조회수 19 09:36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차, 스타필드 하남에서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PREMIERE  라운지’ 운영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PREMIERE)’ 론칭을 기념해 스타필드 하남에서 오는 8월 31일까지 ‘PREMI
조회수 19 09:36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중국산 모델3에  LG화학 배터리도 탑재한다
테슬라가 중국 상하이 공장에서 생산되는 자사 모델에 LG화학의 배터리를 구매하기로 합의했다고 오토모티브 뉴스 차이나 인터넷판이 익명의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
조회수 16 09:35
글로벌오토뉴스
차세대 C 클래스 인테리어, 마우스 패드 대신 터치 스크린
올해 말 출시가 예상되고 있는 메르세데스 벤츠 차세대 C 클래스(W206)의 실내 이미지가 등장했다. 계기반은 물론 센터페시아 전부를 터치 스크린으로 가득 채워
조회수 17 09:35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폭스바겐이 지난 1분기에만 204명의 직원을 해고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 대부분은 무단 결근, 근로시간 위반, 음주 등 사내 규정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해고됐다
조회수 15 09:35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