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10점 만점에 10점' 유럽 친환경차 평가 1위

오토헤럴드 조회 수1,662 등록일 2020.11.2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자동차 순수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유럽 그린 NCAP(Green NCAP) 평가에서 르노 조에와 함께 최고 모델로 선정했다. 그린 NCAP은 충돌 테스트를 통해 안전성을 평가하고 별점을 주는 NCAP(신차평가제도, New Car Assessment Program)과 유사하게 환경친화적 척도에 맞춰 별점과 순위를 매긴다.

올해 그린 NCAP은 유럽에서 판매되고 있는 순수 전기차와 디젤, 가솔린 등 연료 타입별 총 24개 모델을 대상으로 실험실과 실제 도로 주행 등을 거쳐 클린 에어(Clean Air), 에너지 효율성, 온실가스 배출량 등을 평가하고 그 결과에 따라 최고 별 다섯 개까지 부여했다. 

이번 평가에서 전기차인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과 르노 조에가 각각 별 다섯 개를 받아 최고 등급을 받은 유일한 모델이 됐다. 당연한 결과지만 순수 전기차 코나와 조에는 깨끗한 공기와 에너지 효율성, 온실가스 등 3개 평가 항목에서 모두 10점 만점에 10점을 받았다.

순수 전기차가 최고 등급을 받은 것보다는 내연기관차 순위 결과에 더 많은 관심이 쏠렸다. 토요타 C-HR 하이브리드가 별 3개 반으로 다음 순위를 기어간 가운데 르노 클리오를 비롯한 순수 내연기관차 대부분은 별 3개로 비슷한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항목별 평가 결과에는 차이가 있다. 예를 들어 메르세데스 벤츠 V 클래스는 전체 클린 에어 부분에서는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에너지 효율성과 온실가스 배출량은 가장 높았다. 전동화 모델을 제외하고 에너지 효율성이 가장 좋은 것으로 평가된 모델은 르노 클리오, 온실가스는 푸조 208이 각각 최고 점수를 받았다. 

그린 NCAP는 유럽연합(EU) 지원으로 대상 차량 연료 탱크에서 동력으로 전달되는 과정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과 효율성을 평가한 결과로 다음 연도(2021년)부터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포함하고 '탱크 투 휠(tank to wheel)'에서 연료를 채굴해 생산하고 자동차 최종 동력으로 연결되기까지 전 과정을 살피는 '웰 투 휠(well to wheel)' 방식을 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그린 NCAP 결과는 평가 대상 차량이 제한적이고 연료 타입에 따른 차이가 분명해 결과만으로 순위를 따지는 것은 의미가 없어 보인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11.27
    유럽이 이런건 정말 잘하는 것 같아요.
    그런데 코나 일렉 화제 때문에 이슈인데 리콜 받고나면 괜찮아지겠죠?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12.01
    네. 리콜 받고 나면 차량에 일명 벽돌현상이 나타난다고 하더라구요.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11.27
    불에타서 자연으로 돌아가니 친환경적인건가....
    6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12.01
    주행중에 불타는 전기차가 무슨ㅋㅋㅋㅋㅋ 리콜이나 똑바로 하던가. 배터리 지들이 잘못만들어놓고 배터리 고장나면 소비자한테 죄다 덤탱이 씌우는게 기업임? 집어치워라 ㅋㅋㅋㅋㅋㅋㅋ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현대차 막 시작했는데, BMW 자동차 구독 서비스 2년 만에 중단
매월 일정 비용을 내고 원하는 모델을 소유할 수 있는 '구독형 자동차 프로그램'이 한참인 가운데 BMW가 미국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지난
조회수 330 2021-01-15
오토헤럴드
신의 손
*1941년, 43일만에 만든 지프를 낙찰 마감시간에 미 국방성으로 몰고 들어 오는 프로브스트 밴텀의 로이 에반스 사장의 기쁨은 하늘을 찌를 것 같았다. 막상
조회수 255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코리아, 상품성 강화한 2021년형 제타 공식 사전계약 실시
폭스바겐코리아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1년형 제타의 공식 사전계약을 금일부터 개시한다.폭스바겐의 ‘수입차 대중화’ 전략의 핵심 모델인 7세대 신형 제타는 지난
조회수 1,535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어쩌다가 K3랑 비교를.. 역대 최악의 벤츠, 신형 E 클래스
벤츠 E클래스는 프리미엄 후륜구동 준대형 자동차로 E세그먼트에 위치한 벤츠의 대표 모델 중 하나이다. 국내뿐만 아니라 언제나 글로벌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지키는
조회수 538 2021-01-15
다키포스트
르노, 2025년까지 플랫폼 공유 늘리고 C세그먼트 라인업 확대한다.
르노가 2021년 1월 14일, 새로운 전략적 사업계획 'RENAULUTION'을 발표했다. 2025 년까지 새로운 중기 경영 계획으로 연간 생산용량을2025
조회수 182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폭설에 상처만 남은 애차
전국에 기습 폭설이 내리면서 자동차는 혹독한 시간을 보냈다.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 퇴근길 시간대 기습적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가 마비됨은 물론 차량 사고
조회수 697 2021-01-15
오토헤럴드
2021 CES 7신 - BMW 차세대 i드라이브 공개
BMW는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1 CES에서 향후 출시될 차세대 전기차 ‘iX’에 탑재되는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i드라이브(iDrive)를 공개했다. B
조회수 237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혼다 어코드 · 폭스바겐 티구안 등 수입 5개 차종 1만4217대 리콜
국토교통부는 혼다코리아, 폭스바겐코리아, 스카니아코리아그룹, 포드코리아에서 수입 및 판매한 총 5개 차종 1만421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리콜을 실시한다고
조회수 247 2021-01-15
오토헤럴드
[다크호스 #9] 현대차 독기 품은 스타렉스 아닌 스타리아, 승합차 아닌 MPV
우리나라는 승차정원 15인 이하 또는 엔진 위치, 전방 조종형 구조를 갖추고 있으면 승합자동차로 분류한다. 승합차는 사람을 많이 싣는 것이 목적, 따라서 각이
조회수 997 2021-01-15
오토헤럴드
[스파이샷] 스바루 아웃백
스바루의 아웃백 윌더니스 에디션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최소한의 위장으로 잡은 프로토 타입은 현재 판매중인 다른 아웃백 모델에 비해 지상고가 약간 증가했다.
조회수 186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