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구상 칼럼] 현대차의 소형 SUV..베뉴의 디자인 특징은?

데일리카 조회 수1,393 등록일 2019.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베뉴


현대자동차가 이른바 ‘혼족’의 콘셉트를 강조하며 내놓은 소형 SUV 베뉴의 디자인은 최근의 현대자동차가 출시한 싼타페와 펠리세이드 등의 최신형 SUV의 디자인 특징을 모두 가지고 있다.

베뉴가 ‘혼족’을 강조하는 건 그만큼 우리 사회가 변화됐다는 방증이기도 하다. 다른 말로는 1인 가구라고 불리기도 하는 그야말로 혼자 생활해나가는 계층들이 증가했다는 것이다.

2020형으로 등장할 현대차 베뉴


물론 부모로부터 독립한 젊은 계층들이 혼인하기 전까지는 홀로 사는 게 당연하겠지만, 이제는 그 계층들이 사회의 중요한 소비 계층으로 떠오른 것이기도 하다. 물론 더 복잡한 분석도 있긴 하다.

차량의 이름으로 사용된 베뉴(Venue) 라는 말은 불어(佛語) 같은 느낌을 주는데, 특정한 사건이 열리는 장소 등을 의미한다고 한다. 즉 보다 젊은 소비자들이 일상 생활의 다양한 장소와 상황에 어울리는 차량을 의미한다는 맥락으로 볼 수 있을 것이다.

베뉴


베뉴의 옆 모습을 보면 얼핏 기아 스토닉과 비슷하다는 인상이 스친다. 베뉴는 길이와 폭, 높이가 각각 4,036mm, 1,770mm, 1,590mm이고, 축간 거리는 2,520mm이다. 이에 비해 기아 스토닉은 각각 4,140mm, 1,760mm, 1,520mm에 축간 거리2,580mm로, 현대 베뉴가 기아 스토닉보다 104mm 짧지만, 10mm 넓고 45mm 높으면서도 축거는 60mm 짧다.

즉 베뉴는 스토닉에 비해 길이와 관련된 치수들은 조금 짧지만, 약간 넓고 상당히 높아서, 전형적인 톨 보이(tall boy) 콘셉트 이다.

베뉴


대체로 차량에서 실내의 높이가 확보되면 전후 공간의 실제 길이에 비해 체감 거주성은 좋아진다. 그러므로 높이를 확보한 건 실내 거주성에 중점을 둔 차체 비례를 취한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베뉴는 스토닉과 C-필러를 비롯한 부근의 디자인이 비슷하지만, A-필러 쪽은 완전히 다르기도 하다. 스토닉이 곡선적인데 베뉴는 A-필러 상단에 각을 세워서 지붕과 만나게 해놓았다.

스토닉


전체적으로 스토닉이 운동복을 입은 캐주얼한 인상이라면, 베뉴는 정장을 입은 청년 같은 이미지로 비유할 수 있을 것 같다. 물론 차체 색을 달리하면 또 다른 이미지로 보이기도 할 것이다.

전면의 라디에이터 그릴은 현대자동차의 캐스캐이딩 그릴의 모티브를 바탕으로 약간 사각형에 가까운 이미지로 마무리했다. 이제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새로운 크레스트 그릴과는 완전히 구분되는 이미지다.

베뉴 (캐스캐이딩 그릴과 헤드램프)


한편 테일 램프의 그래픽은 45도 각도로 구획되어 상당히 독특하다. 이런 그래픽은 차체 곳곳에 사용된 모서리를 강조한 조형과 비슷한 느낌을 주는 흐름으로 보이기도 한다.

한편 지붕을 별도의 색으로 처리하면서 C-필러 위쪽을 라운드 처리하면서 경사진 형태로 마무리해서 실제 테일 게이트나 뒤 유리의 각도보다 더 역동적으로 보이게 했다.

베뉴 (테일 램프)


이런 처리는 차량의 본질적 요소는 아니겠지만, 기아 스토닉과 감각적으로 구분되는 이미지를 만들어낸다.

베뉴의 인스트루먼트 패널은 전반적으로 무난한 기능미를 보여준다. 센터 페시아 쪽에 두 개의 환기구를 사이에 두고 자리잡은 디스플레이 패널과 그 아래쪽으로 연결된 앞 콘솔, 그리고 독립형 클러스터 패널, 아울러 조수석 글로브 박스 뚜껑의 위쪽에 만들어진 선반 형태의 수납 공간 등이 실용적인 소형 SUV의 이미지를 잘 보여주고 있다.

베뉴 (C-필러 위쪽을 곡선적으로 보이려는 그래픽 처리를 했다)


그런데 이런 구성은 약간의 디테일 차이를 가지고 있지만, 기아 스토닉의 인스트루먼트 패널과 거의 같은 레이아웃을 바탕으로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물론 스토닉의 인스트루먼트 패널에는 오렌지 색을 비롯한 강조 색채가 쓰인 베젤 장착 등으로 매우 활달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베뉴 (인스트루먼트 패널)


베뉴의 실내는 차량의 바탕이 된 B세그먼트 승용차처럼 해치백 구조이면서 2열 시트의 변환을 통해 적재 용량을 크게 늘릴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젊은 세대들을 위한 다양한 활용성을 염두에 둔 설계인 것이다.

베뉴의 등장으로 현대자동차의 SUV 라인업은 B 세그먼트 급의 베뉴에서 시작해서 C 세그먼트 급의 투싼, D세그먼트 급의 싼타페, 그리고 (준)대형 이라고 할 수 있을 팰리세이드까지 갖추어지게 됐다.

스토닉 (인스트루먼트 패널)


최근에 SUV 판매가 대세가 된 미국 시장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SUV의 판매가 확대 되고 있어서 베뉴의 등장을 통해서 다양한 차종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다양해진 SUV 모델 군을 갖추게 된 현대자동차의 국내/외 시장에서의 선전을 기대해 본다.

베뉴 (화물칸)

베뉴 (엠블럼)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움츠러든 일본차 업계..견적 요청도 전시장 방문도 ‘뚝’
중고차 잔존가치, 세단보다는 SUV..최고 인기차는 ‘쏘렌토’
재규어 디자인 총괄했던 이안 칼럼..디자인 회사 ‘칼럼’ 창업
넥텔 페라리 총괄 지사장, “F8 트리뷰토는 가장 강력한 8기통 페라리”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탑재될 ‘능동 변속제어 기술’..연비 10%↑
기아차, 신형 K5 11월 출시..3세대 플랫폼·신기술 대거 적용
국토부 택시 중재안에 반응 엇갈린 업계..기여금 문제는 논란 예상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베뉴 종합정보
    2019.07 출시 소형SUV 08월 판매 : 3,701대
    휘발유 1598cc 복합연비 13.3~13.7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美도 유럽도 ‘조용한 전기차’ 규제하지만..국내선 1년째 국회 계류중
유럽에 이어 미국에서도 전기차에 ‘소음’이 더해진다. 국내에서도 같은 법안이 제안됐지만, 국회에서 계류되고 있다. 16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
조회수 5 10:39
데일리카
[스파이샷] 폭스바겐 ID.4 CROZZ
2019프랑크푸르트오토쇼를 통해 공식 데뷔한 ID.3의 다음 모델인 ID CROZZ가 아직까지 공식적인 차명을 부여 받지 못하고 있다. ID.4가 될지 4 CR
조회수 2 10:39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애스턴 마틴 DBX
글로벌오토뉴스의 스파이포토난을 통해 이미 소개된 바 있는 애스턴 마틴의 첫 번째 SUV DBX가 패블 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서 소개됐으며 지난 7월 굿우드 페스
조회수 2 10:38
글로벌오토뉴스
고성능 버전 ‘아바쓰’, ‘595 피스타’ 공개..과연 출력은?
아바쓰는 17일 새로운 '595 피스타(Pista)'를 공개했다. 이 차량은 디자인 및 성능이 업그레이드된 아바쓰 595 투리스모(Turism
조회수 4 10:37
데일리카
[영상시승] BMW X패밀리의 최고봉, X7 M50d
BMW X 패밀리의 플래그십 모델 뉴 X7은 럭셔리 모델 특유의 고급스러움과 강력한 존재감, 그리고 X 패밀리의 다재다능한 주행 성능이 장점이다. 특히 X7 M
조회수 15 09:24
글로벌오토뉴스
캐딜락, 콤팩트 세단 CT4 공개..3시리즈·C클래스와 시장 경쟁
캐딜락이 ATS의 후속 모델로 정해진 CT4를 공개했다. 기본 모델이 출시된 후 고성능 모델이 순차적으로 공개되는 것에 반해 고성능 버전인 V시리즈부터 공개된
조회수 37 09:24
데일리카
‘라스트마일’ 시장 급부상..전동 스쿠터 만드는 자동차 업계
이른바 ‘라스트마일’ 시장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완성차 업체는 물론, 외국계 스타트업들도 국내 진출을 서두르고 있어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
조회수 12 09:23
데일리카
GM, 美서 총파업 예고..트래버스·콜로라도 생산 차질(?)
GM이 파업에 돌입한다. 2007년 GM이 파산에 임박했던 금융위기 이후로는 딱 12년 만이다. 전미자동차노조(UAW)는 기자회견을 열고, 16일(현지시간)부
조회수 13 09:22
데일리카
전세계 자동차 외장 색상 가운데 선호도가 가장 높은 색은 흰색이다. 미국 글로벌 도료 회사인 엑솔타(Axalta Coating Systems)에 따르면 전 세계
조회수 16 09:22
오토헤럴드
포르쉐의 양산형 전기차..7가지 ‘타이칸’의 특징은?
타이칸은 포르쉐가 선보이는 순수 전기차이자 포르쉐 고유의 성능과 연결성, 일상적 사용성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700마력을 상회하는 최고출력과 시속 1…
조회수 21 09:22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