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탑재될 ‘능동 변속제어 기술’..연비 10%↑

데일리카 조회 수1,434 등록일 2019.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ASC 기술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전기모터로 변속기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이 세계 최초로 개발됐다. 이는 출시를 앞둔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첫 적용을 앞두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18일 하이브리드차의 주행 모터를 활용한 능동 변속제어(ASC; Active Shift Control)기술을 선보였다. 이는 주행모터를 활용해 자동변속기를 정밀 제어하는 기술로, 연비와 주행성능은 물론, 변속기 내구성도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하이브리드차를 구동시키는 주행모터는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제어, 이를 통해 기존 대비 변속 속도를 30% 높였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기준, 이전 모델 대비 연비는 10% 이상,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의 가속 시간도 0.2초 단축시켰다.

다단 변속기를 사용하는 대부분의 하이브리드차는 연비를 높이기 위해 일반 자동변속기에 들어가는 동력변환 장치인 토크컨버터를 사용하지 않아 변속이 느리거나 변속 충격이 발생할 수 있는 구조적인 한계가 있었다. 이로 인해 변속감 등 운전의 감성이 일반 내연기관차에 비해 다소 떨어졌고, 추월 등 급가속이 필요한 순간에 때때로 변속이 지연돼 운전자가 원하는 만큼 신속한 가속이 이뤄지지 않는 경우도 있었다.

ASC 기술


그러나 ASC기술이 적용되면 별도 추가 장치 없이 하이브리드 제어기(HCU)의 로직만으로 주행 모터가 변속기까지 콘트롤하기 때문에 기존 하이브리드차의 단점을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자동변속기 자동차가 변속을 할 땐, 엔진과 변속기의 서로 다른 회전 속도를 일치시켜줘야 하는데, ASC제어 로직을 통해 주행 모터에 내장된 센서가 초당 500회씩 회전 속도를 모니터링하면서 변속기의 회전 속도를 엔진의 회전 속도와 신속하게 동기화 시켜주는 원리다.

이를 통해 변속시간을 기존 500ms에서 350ms로 30% 단축해 가속성능과 연비 향상은 물론 변속과정에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변속기 내부의 마찰을 최소화해 내구성까지 높일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ASC기술에 대해 현재 미국 6건을 포함하여 EU, 중국 등 주요국가에 20여건의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장경준 파워트레인제어개발실장(상무)은 “현대차그룹이 세계 최초 개발한 ASC기술은 다단 변속에 모터 정밀 제어를 도입한 획기적인 기술”이라며 “고객에게 실질적인 이득을 주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하이브리드차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중고 SUV 잔존가치, 세단 역전..최고 인기 차종은 ‘쏘렌토’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 출시..가격은 1929만원부터
기아차, 신형 K5 11월 출시..3세대 플랫폼·신기술 대거 적용
르노삼성 QM6, 출시 한 달 만에 4493대 계약..‘돌풍’
스코다, SUV 라인업 부분변경 진행..특징은?
넥텔 총괄 지사장, “F8 트리뷰토..가장 강력한 8기통 페라리”
페라리, F8 트리뷰토 출시..리터당 출력은 무려 185마력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0
    무슨일이 터질지... 지켜보다가 구입해야겠네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3
    특허는 개나소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리틀 에비에이터, 링컨 코세어 2.0 AWD 시승기
링컨의 컴팩트 SUV 코세어(Corsair)를 시승했다. 새로운 라디에이터 그릴을 채용했던 MKC의 차명을 바꿔 진화한 모델로 인테리어까지 신세대 링컨의 디자인
조회수 19 09:5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BMW M4
BMW M4가 지난 2월 북극권에서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데 이어 이번에는 뮌헨에서 위장막을 약간 제거한 상태에서 노출됐다. 그로 인해 앞 얼굴에서 세로로
조회수 18 09:53
글로벌오토뉴스
한 차례도 열리지 못한 2020 국제 모터쇼..내년 전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여파로 올 한해 모든 국제 모터쇼가 취소된 가운데 2021년 첫 국제 모터쇼 일정이 공개됐다. 독일 자동차산업협회(VDA)
조회수 13 09:53
데일리카
벤츠, 신형 S클래스 티저 이미지 공개..눈에 띄는 ‘디스플레이!’
불과 몇 달 앞으로 공개가 다가온 메르세데스-벤츠의 기함인 신형 S클래스의 두 번째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지난 5월 첫 번째 이미지 공개에 이어 두 번째로…
조회수 23 09:52
데일리카
르노 전기차 조에(Zoe), 서울 한복판서 포착..출시 임박(?)
프랑스 르노 브랜드의 전기차 ‘조에’가 서울 시내에서 목격돼 국내 출시가 임박한 것 아니냐는 말이 나온다. 8일 데일리카 독자 신현욱 씨(22)는 서울 강남
조회수 15 09:51
데일리카
올 뉴 아반떼 N라인(N Line) 렌더링 공개
현대자동차가 8일(수) 고성능 브랜드 ‘N’의 감성을 담아 완성한 ‘올 뉴 아반떼 N라인(N Line)’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N라인(N Line)’은
조회수 46 09:50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디젤세단 ‘아테온 프레스티지 4모션’ 출시..가격은?
폭스바겐코리아는 아테온의 사륜구동 모델인 ‘아테온 2.0 프레스티지 4모션(Arteon Prestige 4Motion)’과 연식변경 모델 ‘아테온 2.0 TDI
조회수 23 09:50
데일리카
모델명 바꾼 기아차 신형 K5, 토요타 캠리의 벽 넘을 수 있을까
기아차 신형 K5가 미국 시장 분위기 띄우기에 공을 들이고 있다. K5는 지난달 30일, 국내 출시 반년 만에 미국 시장에 공식 공개됐다. 이전 수출용에 사용했
조회수 30 09:49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민식이 놀이? 생사 가르는 놀이판, 자동차와 도로
#1. 아무 이유 없이 벽돌을 던져 차량 5대를 부순 40대 남성이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멀쩡했던 차가 아무 잘못 없이 파손됐고 수리비가 1000
조회수 17 09:45
오토헤럴드
공수 전환 #9 하반기 이끌 수입 소형 전기차 조에 vs 볼트
글로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국내 자동차 수출 데이터가 큰 폭의 감소세를 기록 중인 가운데 올 상반기 전기차 수출은 전년 동월 대
조회수 17 09:44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