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탑재될 ‘능동 변속제어 기술’..연비 10%↑

데일리카 조회 수883 등록일 2019.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ASC 기술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전기모터로 변속기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이 세계 최초로 개발됐다. 이는 출시를 앞둔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첫 적용을 앞두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18일 하이브리드차의 주행 모터를 활용한 능동 변속제어(ASC; Active Shift Control)기술을 선보였다. 이는 주행모터를 활용해 자동변속기를 정밀 제어하는 기술로, 연비와 주행성능은 물론, 변속기 내구성도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하이브리드차를 구동시키는 주행모터는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제어, 이를 통해 기존 대비 변속 속도를 30% 높였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기준, 이전 모델 대비 연비는 10% 이상,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의 가속 시간도 0.2초 단축시켰다.

다단 변속기를 사용하는 대부분의 하이브리드차는 연비를 높이기 위해 일반 자동변속기에 들어가는 동력변환 장치인 토크컨버터를 사용하지 않아 변속이 느리거나 변속 충격이 발생할 수 있는 구조적인 한계가 있었다. 이로 인해 변속감 등 운전의 감성이 일반 내연기관차에 비해 다소 떨어졌고, 추월 등 급가속이 필요한 순간에 때때로 변속이 지연돼 운전자가 원하는 만큼 신속한 가속이 이뤄지지 않는 경우도 있었다.

ASC 기술


그러나 ASC기술이 적용되면 별도 추가 장치 없이 하이브리드 제어기(HCU)의 로직만으로 주행 모터가 변속기까지 콘트롤하기 때문에 기존 하이브리드차의 단점을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자동변속기 자동차가 변속을 할 땐, 엔진과 변속기의 서로 다른 회전 속도를 일치시켜줘야 하는데, ASC제어 로직을 통해 주행 모터에 내장된 센서가 초당 500회씩 회전 속도를 모니터링하면서 변속기의 회전 속도를 엔진의 회전 속도와 신속하게 동기화 시켜주는 원리다.

이를 통해 변속시간을 기존 500ms에서 350ms로 30% 단축해 가속성능과 연비 향상은 물론 변속과정에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변속기 내부의 마찰을 최소화해 내구성까지 높일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ASC기술에 대해 현재 미국 6건을 포함하여 EU, 중국 등 주요국가에 20여건의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장경준 파워트레인제어개발실장(상무)은 “현대차그룹이 세계 최초 개발한 ASC기술은 다단 변속에 모터 정밀 제어를 도입한 획기적인 기술”이라며 “고객에게 실질적인 이득을 주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하이브리드차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중고 SUV 잔존가치, 세단 역전..최고 인기 차종은 ‘쏘렌토’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 출시..가격은 1929만원부터
기아차, 신형 K5 11월 출시..3세대 플랫폼·신기술 대거 적용
르노삼성 QM6, 출시 한 달 만에 4493대 계약..‘돌풍’
스코다, SUV 라인업 부분변경 진행..특징은?
넥텔 총괄 지사장, “F8 트리뷰토..가장 강력한 8기통 페라리”
페라리, F8 트리뷰토 출시..리터당 출력은 무려 185마력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0
    무슨일이 터질지... 지켜보다가 구입해야겠네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3
    특허는 개나소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기아차, 유럽형 크로스오버 ‘엑씨드’ 공개 계획..판매 가격은?
기아차가 오는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공개할 크로스오버 엑씨드(XCeed)의 주요 사양과 파워트레인, 가격을 공개했다. 19일(현지시간) 공개된 기
조회수 729 2019-08-19
데일리카
실리콘 밸리에서 탄생한 1200마력 세단, 드라코 GTE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EV 스타트 업체 드라코 모터스가 몬터레이 카 위크 2019를 통해 1200마력의 출력을 뽐내는 세단을 공개했다. 19일 드라코 모터
조회수 117 2019-08-19
데일리카
기아차, 셀토스 인기 속 신형 스포티지 출시..‘시장간섭’ 극복할까?
셀토스가 가파른 인기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기아차가 19일 2020년형 스포티지를 출시해 주목을 받는다. 셀토스(Seltos)는 하이클래스를 지향하는 소형 S
조회수 667 2019-08-19
데일리카
맥 빠진 중국 자동차 시장, 판매 급락하는 이유는?
중국 자동차 시장의 판매 감소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세계 시장에서 SUV와 친환경차 판매가 강세를 보이고 있지만, 이 마저도 하락세로 돌아섰다. 19일 중국…
조회수 195 2019-08-19
데일리카
폭스바겐, 투아렉 판매 재개 임박..V6 디젤 투입(?)
폭스바겐 투아렉의 국내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관측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6일 투아렉 3.0 TDI 모델에 대한 환경부의 배출가스
조회수 708 2019-08-19
데일리카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가격은 2342만원~2965만원
기아차가 상품성을 더욱 높인 스포티지를 내놨다. 기아자동차는 디자인 고급감 강화와 고객 선호 편의사양의 신규 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
조회수 1,368 2019-08-19
데일리카
한국차가 더 팔리는데..러시아인, 일본차가 한국차보다 ′믿음직′
러시아 사람들이 일본차보다 한국차를 더 많이 구입하면서도, 일본차를 한국차보다 더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차의 브랜드 이미지가 러시아에서 일본차…
조회수 777 2019-08-19
데일리카
제네시스, 지상 최대 럭셔리카 축제
제네시스 '민트 콘셉트'가다양한 럭셔리카들이 한곳에 모이는 세계적인 자동차 전시회에 등장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14일(수)부터 18일(일)까지
조회수 134 2019-08-19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파나메라 820마력
포르쉐 파나마레의 고성능 모델이 준비중인 것으로 보인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 파나메라를 일부에서는 포르쉐 전문 튜너 겜발라(G
조회수 150 2019-08-19
글로벌오토뉴스
2019IAA- 정통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랜드로버의 정통 오프로더 디펜더가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를 통해 국제 무대에 공식 데뷔한다. 디팬더는 랜드로버의 첫번째 생산 차량으로 1948년에 데뷔한 '
조회수 68 2019-08-19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