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현대차 콘셉트카 ‘프로페시’,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 최우수상

오토헤럴드 조회 수636 등록일 2020.10.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가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0 레드닷 어워드’의 디자인 콘셉트(Design Concept) 분야 모빌리티ᆞ수송(Mobility & Transportation)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가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전기차 콘셉트카 ‘45’와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카 ‘넵튠’이 본상(Winner)을 각각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1955년 시작된 레드닷 어워드는 iF,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으며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콘셉트 3개 분야로 나눠 공모전을 통해 각 부문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올해 디자인 콘셉트 분야에서는 20여명의 국제적인 전문가들이 총 4170개 출품작을 대상으로 혁신도, 현실화 가능성, 기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상 41개 작품과 본상 188개 작품을 선정했다.

현대차는 이번에 프로페시로 최우수상을 받으며 한국차 브랜드 최초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 최우수상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게 됐다. 지난 3월 공개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는 ‘예언’을 뜻하는 차명처럼 현대차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바탕으로 미래 전기차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한다. 공기 역학을 고려해 매끈하게 다듬어 아름다움과 기능이 조화를 이룬 차체를 바탕으로 긴 휠베이스와 짧은 전ᆞ후방 오버행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선보인 콘셉트카 45는 1970년대 항공기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모노코크 방식의 차체를 통해 공기 역학과 경량화를 구현했으며 직선적이고 힘찬 선을 바탕이 어우러진 외관으로 다이아몬드 형태의 인상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수상으로 콘셉트카 45는 지난 2월 ‘2020 iF 디자인상’ 제품 디자인 분야 수송 디자인 부문 본상(Winner), 9월 ‘2020 IDEA 디자인상’ 자동차ㆍ운송 부문 동상에 이어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받는 쾌거를 달성했다.

지난해 10월 ‘2019 북미 상용 전시회’에서 공개된 현대차의 첫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카 넵튠은 둥근 형태의 전면부와 수소전기 트럭에 특화된 독창적인 차체가 특징이다. 20세기 초 기계·기술의 발전과 대담한 디자인을 상징하는 1930년대 뉴욕 중앙철도 기관차에서 영감을 받은 넵튠의 디자인은 미래 친환경 상용차 시대로의 전환과 수소 에너지 모빌리티 실현을 선도하겠다는 현대차의 의지가 담겨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기능성과 심미성이 완벽한 균형을 이룬 디자인을 뜻하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바탕으로 사람과 자동차 간의 감성적인 연결고리를 만들고자 했다”며 “앞으로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와 차세대 수소전기 기술로 글로벌 친환경차 산업의 리더로서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현대차는 세계 최대규모의 디자인 혁신 기관인 미국 디자인경영연구소(DMI)에서 주관하는 ‘디자인 가치상(Winner)’을 받아 ‘디자인 전략’으로 처음 디자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DMI는 디자인이 창출하는 심미, 문화, 사회, 경제적 효과를 종합 평가해 매년 디자인 가치상을 선정하는데 현대차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와 ‘현대 룩’이라는 디자인 정체성을 형성하고 이를 일관성 있게 고객과 소통한 점을 인정받았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어만형 고마워! 쏘나타 N 라인 서킷 시승
#현대자동차 #쏘나타 #N라인 쏘나타에 N라인을 쭉 그었습니다. 290마력에 8단 습식 N DCT, 런치 컨트롤과 N 파워 쉬프트, 레브 매칭, 액티브 사운드
조회수 72 09:47
카랩
290마력짜리 쏘나타 N라인 시승기...2.5 터보, 8단 DCT로 승부수 "G70, 스팅어도 갖지 못한 조합"
#현대차 #쏘나타N라인 #290마력 현대차 쏘나타 N라인을 인제스피디움에서 시승했습니다. 짧은 시간 동안 다양한 구간에서 쏘나타 N라인을 경험했습니다. 핵심은
조회수 97 09:47
Motorgraph
역대 최강 쏘나타, 그리고 가장 강력한 N라인! 쏘나타 N라인 시승기
안녕하세요 모터피디입니다. 이번 시간에는 현대자동차의 쏘나타N라인을 강원도 인제에서 만나봤습니다. 지난번 디자인 라이브에 이어 슬라럼, 급제동, 짐카나, 일반도
조회수 73 09:45
모터피디
롯*월드타워에서 만난 칼각무! 주차장 출입구별 난이도 정도는 알고 가야지?!
정말 높고 넓고 큰 잠실의 롯데월드타워. 도주해의 구독자분들도 많이들 제보를 주셨어요. 롯데월드 타워는 주차장 출입구가 굉장히 많고 복잡해요. 오늘은 초심자 위
조회수 53 2020-11-25
도주해
[스파이샷] BMW X5 F/L
신형 엔진 (가솔린, 디젤 또는 하이브리드)에 대해 아직 알려진 것은 없다. 그러나 지금 확실한 것은 BMW의 중형 SUV가 최근 M3와 M4와 같은 세로로 긴
조회수 409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자동차, NEW QM6 인기 고공행진
르노삼성자동차의 대표 중형 SUV QM6의 스타일 업그레이드 모델 ‘NEW QM6’가 고객들로부터 긍정적 평가를 받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11월 6일 출
조회수 561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코리아 7세대 신형 제타 고객 인도 개시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10월 15일 국내 첫 선을 보이며 수입 세단의 대중화를 알린 7세대 신형 제타의 론칭 에디션 2,650대의 사전 계약을 완료하고 금일부터
조회수 506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배터리 전기차 머스탱 마하-E 예상 항속거리 달성
포드가 2020년 11월 23일, 2021년형으로 12월 출시 예정인 배터리 전기차 머스탱 마하-E가 EPA 예상 항속거리 등급을 충족해, RWD로 1회 충전
조회수 203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파리의 패션과 클래식카의 만남 (2)
*1986년 클래식 패션 51RR 실버레이즈 1930년대 파리 상류사회에서 유행했던 자동차와 여성의 의상패션을 조화시킨 종합예술 패션쇼가 1986년 어느 여름밤
조회수 166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맥라렌, 하이브리드 수퍼카 아투라 내년 상반기 출시한다.
맥라렌이 2020 년 11월 23일, 하이브리드 파워 트레인을 탑재한 뉴 모델 아투라(Artura)를 2021 년 상반기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아투라는 컴팩트
조회수 183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