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장마철 돌발 상황 대비, 타이어 점검하고 안전 운전

오토헤럴드 조회 수663 등록일 2019.06.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차량 안전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할 장마철이 시작된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의 분석에 따르면 우천 시 교통사고 치사율이 맑은 날씨에 비해 1.24배, 고속도로에서는 3배까지 치솟는 것으로 나타났다. 

빗길에서의 돌발상황은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특히 빗길 주행, 제동력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타이어는 장마철이 시작되기 전에 더욱 세심하게 점검해줘야 한다. 브리지스톤이 장마철 안전운전을 위한 타이어 점검 팁을 준비했다.

#여름철에도 타이어는 적정 공기압 유지

타이어는 계절과 상관없이 언제나 적정 공기압을 유지해야 한다. 타이어 공기압은 접지력과 노면의 물을 배출하는 성능과 직결된다. 공기압이 낮은 상태에서 운전할 경우 타이어와 노면 사이에 얇은 수막이 생겨 타이어가 접지력을 잃고 물 위를 미끄러지는 상황이 발생한다.

내 차에 맞는 적정 공기압 수치는 자동차 운전석쪽 문에 부착된 라벨이나 자동차 작동 매뉴얼에서 찾을 수 있다.

#타이어 마모상태

타이어가 도로와 맞닿는 고무 부분인 트레드는 주행 중 노면의 물을 배출해 타이어의 접지력을 높여준다. 타이어 공기압이 충분하더라도 타이어가 많이 닳아 트레드 홈 깊이가 얕으면 운전 중 노면의 물을 배출하는 성능이 떨어져 빗길에서 접지력이 떨어지고 제동거리가 급격히 늘어나 사고의 주요 원인이 된다.

통상 타이어 트레드의 마모한계선 깊이는 1.6mm다. 100원짜리 동전을 뒤집어 트레드 홈에 넣었을 때 이순신 장군의 감투가 보이면 타이어를 교체해야할 때다. 마모한계선에 근접한 2~3mm 수준에서도 고무의 노화 정도, 타이어의 편마모 상태에 따라 빗길 주행 및 제동 성능이 떨어질 수 있다. 운전자의 관심과 적절한 교체 시기 결정이 필요하다.

#타이어 편마모

타이어의 트레드가 고르지 않게 마모되는 편마모의 원인은 다양하다. 타이어 공기압이 부족하거나 너무 많아도 편마모가 발생하지만, 자동차 서스펜션, 휠얼라인먼트 정렬 불량으로 인해 편마모가 발생할 수도 있다. 타이어 일부가 심하게 마모됐거나 변형됐다면 타이어 전문업체에서 상태를 점검 받는게 좋다.

#타이어 사이드월 균열

타이어의 옆면인 사이드월은 타이어에서 가장 약한 부분이다. 손상된 도로로 인한 충격, 도로 위 이물질, 타이어 공기압 부족, 과적, 무리한 커브길 주행으로 인해 찢어지거나 갈라질 수 있다. 장시간 뜨거운 열이나 오존에 노출돼도 사이드월의 고무가 손상될 수 있다. 사이드월에 균열이 생기면 타이어가 파손될 위험이 높다.

#타이어 혹, 물집

타이어 내부구조가 손상되면 타이어 일부가 혹이나 물집 모양으로 튀어나오게 된다. 이런 상태에서 계속 주행하면 타이어는 파손된다. 서둘러 타이어를 교체해줘야 한다.

#진동, 소음

운전 중 느껴지는 진동과 소음은 대부분 휠얼라인먼트 정렬 불량 혹은 찌그러진 휠과 같은 기계상 불량상태가 원인이지만, 손상된 타이어가 원인일 수도 있다. 진동이나 소음이 심하면 즉시 전문가에게 점검을 받고 필요한 경우 타이어를 교체해야 한다.

#휠밸런스, 휠얼라인먼트 점검

비포장길, 움푹 파인 도로 및 커브길에서의 충격으로 휠밸런스와 휠얼라인먼트가 원래의 정렬상태에서 이탈할 수 있다. 이로 인해 타이어가 불규칙하게 빨리 마모될 수 있다.  휠밸런스와 휠얼라인먼트가 제대로 정렬되어 있는지 정기적으로 점검해주는게 좋다.

#빗길에서는 무조건 서행

자동차 램프와 와이퍼는 빗길 시야 확보에 중요하다. 미리 점검해주는게 좋다. 와이퍼에 이물질이 있는 상태에서 갑작스럽게 작동하게 되면 차유리와 와이퍼에 손상이 갈 수 있다.

무엇보다 우천 시 과속운전은 금물이다. 고속으로 운전할수록 타이어와 노면 사이에 수막현상이 발생할 확률이 높아진다. 자동차의 제동거리도 평소보다 길어져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따라서 빗길에서는 평소보다 속도를 20% 정도 줄이고, 차간 거리를 충분히 확보해줘야 한다.

브리지스톤 코리아 상품기획팀 차상대 팀장은 “타이어는 차량을 떠받치는 기초” 라며 “장마철 외에도 한 달에 한 번은 타이어 상태를 점검할것을 추천 드린다” 라고 강조했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위기의 재규어·랜드로버, 구세주는 BMW·지리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가 재정적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BMW, 지리자동차와 논의 중이다. 12일 블룸버그는 모기업인 타타그룹이 재규어·랜드로버의 문제를 해결하…
조회수 88 2019-11-13
데일리카
볼보, S90 부분변경 출시 계획..최고속도는 180km/h로 제한(?)
볼보의 플래그십 세단 S90의 부분변경 모델이 포착됐다. 12일 카스쿱스 등 외신은 2020년형으로 부분변경을 준비중인 볼보 S90을 포착하고 관련 정보를 보
조회수 90 2019-11-13
데일리카
쉐보레, 고성능 스포츠카 콜벳 Z06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쉐보레가 콜벳의 고성능 버전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12일 쉐보레는 기본형인 8세대 C8 콜벳에 이어 고성능 Z06의 실내 렌더링 이미지를
조회수 79 2019-11-13
데일리카
럭셔리 SUV, 마이바흐 GLS 공개 계획..컬리넌·벤테이가 ‘격돌’
그 동안 베일에 가렸던 럭셔리 SUV 마이바흐 CLS가 공개된다. 13일 메르세데스-벤츠에 따르면, 오는 22일부터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2019 광저우
조회수 194 2019-11-13
데일리카
마세라티 쿠페 ‘그란투리스모’ 단종 계획..전기차로 부활(?)
지난 12년간 생산돼 글로벌 시장에서 약 4만대가 판매된 마세라티 그란투리스모(GranTurismo)가 단종된다. 마세라티는 12일(현지시각) 그란투리스모의
조회수 101 2019-11-13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초단거리 레이더 적용 후방긴급자동제동 최초 개발
현대모비스가 초단거리 레이더 센서(USRR,Ultra Short Range Radar)를 활용한 후방긴급자동제동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기존 초음파 센서
조회수 126 2019-11-13
오토헤럴드
아시아 자동차 강국, 한국 vs. 일본..엇갈리는 자동차 산업
자동차 산업의 아시아 양대 강국으로 불리는 한국과 일본의 상황이 극명히 엇갈리고 있다. 한국 자동차산업이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악의 상황을 기록한 가운…
조회수 211 2019-11-13
데일리카
[구상 칼럼] 발터 드 실바가 설계한..아우디 A5의 디자인 포인트는?
아우디의 아이덴티티는 콰트로(Quattro)라고 불리는 상시 4륜구동방식에 의한 전천후 주행성능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조회수 123 2019-11-13
데일리카
[스파이샷] 또 목격된 현대차 포터 EV… 상용차 시장 판도 바꿀까?
현대자동차가 개발 중인 포터 EV(전기차) 시험차가 또 다시 일반도로에서 포착됐다. 디젤차 규제 강화로 상용차 시장에서도 전동화 필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포터
조회수 197 2019-11-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쏘나타보다 저렴한 파사트 공개..한국시장 투입하나?
한 때 국내시장에서 2000만원대의 착한 가성비로 소비자들을 공략했던 폭스바겐의 북미형 파사트가 부분변경을 거친 2020년형 모델의 판매 가격을 공개했다. …
조회수 137 2019-11-13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