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현대차, 고성능 i20N 9월 유럽 출시 계획..국내는 언제?

데일리카 조회 수722 등록일 2020.07.0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i20 N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현대차가 개발 중인 또 하나의 고성능 N, i20N이 9월 유럽 무대를 겨냥한다. 이미 한 차례 i30N으로 유럽 무대에서 가능성을 보여준 현대차가 이번에는 고성능 소형차인 i20N을 앞세워 폭스바겐의 GTI, 포드의 ST 등과 어깨를 나란히 견줄 모양새다.

올해 초 공개한 신형 i20를 바탕으로 화끈한 매운맛을 자랑할 i20N은 지난 5월 영하 30도에 달하는 스웨덴의 아르예플로그(Arjeplog)에서의 혹한 테스트와 고성능 개발의 중심지인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 테스트를 거쳐 오는 9월 정식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3기통 엔진이 주력인 i20와 달리 i20N의 보닛 속에는 1.6리터 4기통 터보 엔진이 탑재된다.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27kgf.m를 발휘하는 엔진은 현대차 그룹에서 널리 쓰이는 엔진이지만 소형차인 i20와 만나 N 뱃지를 달게 됐다.

i20 N


높아진 출력에 맞춰 스프링과 댐퍼, 부싱 등의 서스펜션 부품들도 새로워진다. 기본형 대비 낮은 차고를 가지는 것은 물론, 19인치 경량 휠과 공기역학 성능을 개선시킬 전후면 범퍼의 변경, 사이드 스커트, 디퓨저, 리어 스포일러 등도 장착된다. 또한, 뒤틀림 강성을 높인 섀시와 제동성능을 강화한 브레이크 시스템, 날카로운 핸들링 성능을 위한 조향 시스템 등이 예고되어 있다.

i20N은 움츠려 들고 있는 소형차 시장에서 새로운 도전이라는 상징성 이외 WRC(월드랠리챔피언십) 도전에 나서는 신형 i20의 잠재력을 보여줄 수 있는 의미도 함께 지니고 있다.

2014년부터 WRC 대회에 참가 중인 현대차는 i20를 앞세워 세계 무대에 도전 중이다. 지난해에는 6년 만에 제조사 부문 우승까지 차지하면서 i20의 우수성과 함께 현대차 고성능 부서인 N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는 상태다.

i20 N


i20N의 경쟁 모델로는 폭스바겐 폴로 GTI와 포드 피에스타 ST 등이 대표적이다. 최근 들어 폭스바겐과 포드 뿐만 아니라 푸조, 토요타 등도 고성능 소형차 개발에 나선 만큼 i20N의 경쟁 모델은 더욱 증가할 전망이다.

다만, 유럽 무대에서 선전을 펼칠 i20N의 국내 도입 여부는 사실상 제로에 가깝다. 유럽 시장을 위해 개발된 전용 모델이라는 점과 국내 소형차 시장의 낮은 점유율을 생각한다면 입맛만 다실 뿐이다.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현대차가 i30N을 시작으로 벨로스터N, i20N 등 고성능 N 모델의 출시를 이어가는 분위기는 바람직하나 여전히 국내 소비자들을 고려하지 않는 판매 전략은 앞으로 풀어나가야 할 숙제다”라고 지적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또 하나의 e-트론 패밀리, 아우디 Q4 e-트론 콘셉트 공개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계약 재개..가격은 3534만~4162만원
컨티넨탈, 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의 경영상태..왜?
이스라엘서 1850억 규모 디젤게이트 소송 당한 폭스바겐..왜?
르노 전기차 조에(Zoe), 서울 한복판서 포착..출시 임박(?)
경영 정상화 고군분투하는 쌍용차..경쟁력 강화 방안은?
독일차 벤츠·BMW·아우디·폭스바겐..반친화적 디젤차 판매 ‘싹쓸이’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오토저널] 우리나라의 자동차 온실가스 배출은  감소하고 있는가?
인류의 온실가스 배출로 인해 기후변화의 문제가 공론화된 지 이미 오래 되어, 현재는 파리기후협약 체제에 따라 국제적인 온실가스 배출 감소의 노력이 가속화되고 있
조회수 146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코나 일렉트릭, 1회 충전으로 1,026km 주행 성공
현대차는 코나 일렉트릭 3대가 지난 7월 22~24일(현지시간) 독일에서 실시된 시험주행에서 각각 1,026km, 1,024.1km 그리고 1,018.7km의
조회수 296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RS4·C63 겨누는 M3 왜건, 선명해진 고성능 왜건 경쟁
아우디와 메르세데스-벤츠가 양분하고 있는 고성능 왜건 시장에 BMW가 도전장을 던졌다. 고성능 M모델에 한해서는 쿠페와 세단 SUV 등을 선보이고 있는 BMW가
조회수 150 2020-08-14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로 뉘르부르크링 랩 타임 신기록 경신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의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the new Panamera)로 뉘르부르크링 노르트
조회수 146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V8 엔진개발을 전격 취소..배경은?
일본의 자동차 매체인 ‘매거진-X’가 토요타가 V8 엔진 개발을 완전히 취소했다는 브레이킹 뉴스를 터트렸다. 만약 토요타가 이를 사실로 인정한다면 향후 레이…
조회수 211 2020-08-14
데일리카
국토부, 연내 자율주행차 윤리 지침 제정, 인명피해 최소화할 것
국토교통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함께 마련하는 자율주행차 윤리지침에 대한 공개 토론회가 14일 오후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열린다.국토부는 그
조회수 116 2020-08-14
오토헤럴드
재규어 I-PACE vs. 아우디 e-트론 vs. 벤츠 EQC..명품 전기차 ‘격돌’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명품 전기차로 꼽히는 브랜드간 시장 경쟁이 치열하다. 14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
조회수 143 2020-08-14
데일리카
캐딜락 순수전기차 리릭, 기본가 7000만원 이하 책정할 것
캐딜락의 첫 순수전기차 리릭(Lyriq) 가격이 6만 달러(한화 7000만원)이하로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경쟁 모델인 테슬라 모델 X, 아우디 e-트론,
조회수 203 2020-08-14
오토헤럴드
볼보, S60 · XC60 등 9개 차종, EGR 냉각수 라인 관련 리콜
볼보의 S60, XC60 등 간판급 9개 차종이 반온열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냉각수 라인 관련 문제로 국내서 리콜을 실시한다.13일 국토교통부는 볼보자동차코리아
조회수 105 2020-08-14
오토헤럴드
[시시콜콜] 올해 발견된 결함 201건, 모르면 놓치는 깜깜이 무상 수리
자동차 소비자 권리가 강화되고 있다. 동일해야 한다는 조건이 붙기는 했어도 같은 결함이 반복되면 환불 또는 교체가 가능하고 결함을 숨기거나 리콜을 늦추는 제작사
조회수 123 2020-08-14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