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 2025 전략 발표, 지능형 모빌리티 기업으로 거듭난다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605 등록일 2019.12.0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자동차가 급격한 산업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주도하기 위한 고객 중심의 중장기 혁신 계획인 <2025 전략>을 공개했다.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Smart Mobility Device)’과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Smart Mobility Service)’ 2대 사업 구조로 전환, 각 사업 경쟁력 제고 및 상호 시너지 극대화를 통해 2025년 글로벌 배터리 전기차, 수소전기차 시장에서 3대 전동차 제조 기업으로 도약하고, 플랫폼 서비스 사업에서도 수익 창출의 기반을 구축하겠다는 구상이다.

자동차는 물론 PAV(Personal Air Vehicleㆍ개인용 비행체), 로보틱스 등으로 제품 군을 확장한다. 여기에 새로운 성장 동력인 플랫폼 기반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를 더해 고객에게 끊김 없는(Seamless) 이동의 자유로움과 차별화된 맞춤형 서비스 경험을 모두 제공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Smart Mobility Solution Provider)’으로의 혁신 전략을 담았다.

현대차는 <2025 전략> 달성을 위해 2025년까지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와 미래사업 역량 확보 등에 총 61조1천억원을 투자하고 자동차 부문에서 영업이익률 8%를 달성하며 글로벌 자동차 시장에서 5%대 점유율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 2월까지 총 3천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하는 등 시장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기업 및 주주 가치를 높이는 노력도 지속한다.

현대차는 4일 여의도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CEO 인베스터 데이’를 개최하고 주주, 애널리스트, 신용평가사 담당자 등을 대상으로 <2025 전략>과 중장기 <3대 핵심 재무 목표>를 밝혔다.

이원희 사장은 이날 발표에서 “고객의 관점에서 생각하고 고객이 가장 원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미래 경영전략의 핵심”이라며 “고객 변화에 맞춰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개인화된 가치를 실현하는 스마트(Smart)한 이동 경험을 새로운 가치로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원희 사장은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과 서비스의 결합을 통해 종합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을 2025년 전략적 지향점으로 설정하고 이에 맞춰 사업구조를 전환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2025 전략>은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2대 사업 구조를 축으로 내연기관 고수익화, 전동차 선도 리더십, 플랫폼 사업기반 구축 등을 3대 전략 방향으로 설정했다.

이를 구체화 하기 위해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 사업에서는 균형적인 지속 성장, 고객가치 증대 및 원가구조 혁신,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에서는 제품 및 서비스 결합,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활용 등 4대 전략을 추진한다.



<2025 전략>은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 사업이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의 성장 기반 및 특화 차량 공급 등을 지원하고,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은 개인화된 콘텐츠와 서비스로 지능형 모빌리티 제품 사업의 고객 확보 강화 및 판매 확대에 기여하는 등 2대 사업간 선순환 성장 극대화가 특징이다.

이날 현대차는 <2025 전략> 추진을 위한 중장기 투자 규모, 수익성 및 시장 점유율 목표 등 <3대 핵심 재무 목표>도 공개했다. 주주 및 시장과 적극 소통하고, 주주가치 경영을 하기 위한 의지도 담겼다.

현대차는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의성공적 전환을 목표로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와 미래사업 역량 확보 등에 향후 6년간(2020년~2025년) 총61조1천억원을 투자한다.향후 6년간 연평균 투자액은 약 10조원 수준이다.

구체적으로 제품과 경상 투자 등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에 41조1천억원, 전동화, 자율주행ㆍ커넥티비티, 모빌리티ㆍAIㆍ로보틱스ㆍPAV(Personal Air Vehicleㆍ개인용 비행체)ㆍ신 에너지 분야 등 미래사업 역량 확보에 20조원을투입한다.

이는 현대차가 지난 2월 ‘CEO 인베스터 데이’에서공개한 5개년(2019년~2023년) 투자계획 45조3천억원보다 늘어난 것이다. 미래사업 역량 확보 차원의 전략지분 투자 등이 늘면서 전체 규모가 크게 증가했다.

현대차는 자동차 부문영업이익률 목표도 기존 2022년 7%에서 2025년 8%로 상향했다.

수익성을 최우선적으로고려한 원가 경쟁력을 기반으로 전동화 비중을 높이고,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 기반을 구축해 전동화확대 및 미래사업 대응에 적극 나서겠다는 구상이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도 수익성 향상에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는 차량 플랫폼통합 및 표준화 설계로 공용화와 통합구매를 확대하고 배터리, 모터 등 환경차 전용부품 설계 혁신 및부품 수급 체계를 개선하며 권역별 현지 최적화 설계를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신차효과, 제품 믹스(배합) 개선등으로 인센티브를 절감하고 새로운 제조기술 도입 등으로 생산성 향상을 지속하며 선제적 품질 예방으로 품질 비용을 줄이면서 제네시스 브랜드의투자 효율성을 끌어올리는 동시에 차량 라인업과 투자 등의 비효율적 요소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2025년 글로벌 시장 점유율 목표도 2018년 실적 대비 약 1%포인트 증가한 5%대로 설정했다. 권역 별 시장 수요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하면서도경쟁력 있는 모빌리티 사업을 꾸준히 진행해 점유율 목표치를 달성한다는 전략이다.

이와 함께 시장친화적 주주환원 등 주주가치 제고도 지속한다. 현대차는 이날 이사회를열고 주주 및 시장과의 신뢰 확대 차원에서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 내년 2월까지 진행하는 자사주 총 매입규모는 3천억원 수준이다.

현대차는 지난 2014년말 주주환원 확대 추진 발표 이후, 2013년 주당 1,950원이었던 배당금을 2015년 4,000원까지 높였으며, 2018년에도 주주 및 시장과의 신뢰 제고차원에서 발행주식 3% 수준의 대규모 이익 소각과 자사주 매입을 실시했다.

현대차 이원희 사장은 “현대차는 언제나 고객을 최우선에두고 고객 모두의 삶을 가장 가치 있는 순간으로 이어주는 파트너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선도하고 주주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수입차 수난 시대, 폭스바겐ㆍ아우디ㆍ토요타 잇단 제동 울상
연초부터 수입차 브랜드의 수난이 시작됐다. 폭스바겐은 디젤 게이트 관련 소송에서 피해 배상 판결이 나왔고 아우디는 안전 기준을 충족하지 못해 주력 모델의 판매가
조회수 332 2020-01-17
오토헤럴드
기아 텔루라이드의 새로운 버전, 휠베이스 늘어날까?
기아자동차 북미 전용모델 텔루라이드가 2020 북미 올해의 차 SUV 부문 최고의 차로 선정되며 꾸준한 인기를 발휘하는 가운데 새로운 X-라인 버전이 추가될 것
조회수 339 2020-01-17
오토헤럴드
독일, 정부차원 자동차 노동자 지원책 준비
독일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자동차 노동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이 신문은 자동차산업의 침체가 지속될 경우 일자리
조회수 232 2020-01-17
글로벌오토뉴스
[1+1] 다가오는 설 연휴! 차량용 목쿠션으로 어깨 피로를 싹~ 12,800원 무료배송!
쿠팡에서 장거리 운전 필수 아이템 차량용 목쿠션을 1+1 행사로 2개 12,800원 무료배송으로 판매 중이다. KM모터스의 리얼빵빵 차량용 목쿠션은 부드러운 스
조회수 215 2020-01-17
다나와
[스파이샷] 현대 i30 F/L 인테리어
현대 i30의 부분 변경 모델이 스웨덴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올 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i30 부분 변경 모델은 폭스바겐 골프, 포드 포커스
조회수 322 2020-01-17
글로벌오토뉴스
[인터뷰]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미디어 쇼케이스
쉐보레가 새로운 글로벌 SUV ‘트레일블레이저(Trailblazer)’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쉐보레의 소형 SUV 트랙스와 중형 S
조회수 236 2020-01-17
글로벌오토뉴스
국내 자동차 등록대수 2360만대 돌파, 2명 중 1명 자동차 소유
우리나라 국민 2명 중 한 명이 자동차 1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친환경차 비중은 지속적으로 증가한 가운데 자동차 등록대수는 2360만 대를 돌파했
조회수 251 2020-01-17
오토헤럴드
현대차 쏘나타·코나 일렉트릭, 워즈오토 최고 10대 엔진 수상
현대자동차가 16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워즈오토(WardsAuto)’가 선정한 ‘2020 워즈오토 10대 엔진 & 동력시스템(2020 Wards 1
조회수 230 2020-01-17
오토헤럴드
익스플로러 전동시트 프레임 등 수입차 7700여대 제작결함으로 리콜
국토교통부가 포드코리아, BMW코리아, 한국토요타, 만트럭버스코리아, 모토로싸 등에서 수입 판매한 9개 차종 777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조회수 225 2020-01-17
오토헤럴드
[단독] 르노삼성, 쿠페형 SUV XM3 내달 출시 계획..주목
최근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르노삼성이 쿠페형 SUV ‘XM3’를 내달 출시한다. 르노삼성은 당초 1분
조회수 3,629 2020-01-16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