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쌍용차, 전기 SUV ‘코란도’ 도심서 포착..주행거리는 420km

데일리카 조회 수1,799 등록일 2019.11.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쌍용 신형 코란도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쌍용차가 최초로 선보일 코란도 전기차가 서울 모처에서 목격돼 주목된다.

데일리카는 최근 쌍용차 코란도 EV의 테스트 모델을 서울 북악스카이웨이 인근 주차장에서 포착했다.

차량의 외관은 두터운 위장막으로 가려졌지만, 주행 시 엔진소리가 아닌 전기차 특유의 모터음을 내며 움직였다는 점과 현재 판매중인 신형 코란도의 모습과도 일치한다는 점을 미뤄볼 때, 이미 외신을 통해 알려진 주행거리 약 400km 이상의 코란도EV와 일치한다.

코란도 EV 스파이샷


또, 테스트 모델의 휠 디자인은 전기차 또는 하이브리드 모델에서 공기의 저항을 줄이기 위해 사용되는 에어로 디자인이 적용된 휠이 아니지만 양산형 모델에서는 다소 변화가 예상된다.

프로젝트명 ‘E100’으로 불리는 쌍용차의 코란도EV는 LG화학이 제공하는 61.5kWh 용량의 배터리와 모터출력 188마력의 단일 전기모터 조합의 전륜구동형 파워트레인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쌍용차는 코란도EV에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아닌 기존 코란도의 플랫폼을 활용해 개발비용을 줄여 판매가격에서도 경쟁력을 갖출 것으로 예상된다.

코란도 EV 스파이샷


코란도EV 출시에 앞서 쌍용차는 지난 2014년 코란도C EV-R을 통해 전기차의 가능성을 한차례 테스트한 바 있다. 당시 내놓은 콘셉트카는 순수 전기차가 아닌 연료를 사용해 배터리를 충전시켜 활용하는 레인지 익스텐더(Range Extender) 방식이였으며,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50km였다.

이듬해인 지난 2015년에는 티볼리 EV-R을 선보였다. 티볼리 EV-R 역시 레인저 익스텐더 방식으로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25km였다. 쌍용차는 이 두가지 모델을 기반으로 전기차 제작에 대한 노하우를 획득한 것으로 전해진다.

자동차 업계에서는 “현재 국산 전기 SUV시장은 현대차·기아차의 니로, 코나, 쏘울 등 소형 SUV 위주로 C세그먼트급인 코란도EV가 출시될 경우 상당한 시장 경쟁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고 전망하고 있다.

코란도 EV 스파이샷


한편, 쌍용차 관계자는 지난 8월 코란도 가솔린 모델의 미디어 시승회 당시 “코란도EV의 개발 일정은 차질없이 진행 중이다”며, “내년 초에는 한번 충전으로 약 400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를 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기아차, 소형 SUV ‘셀토스’ LA오토쇼서 첫 선..미국시장 진출
디젤 생산 중단하는 벤츠..가솔린·전동화 라인업 강화
[영상] 현대모비스가 선보인..레이더 이용한 후방 긴급자동제어기술은?
아우디, 571마력 파워 S8 출시..M760·S63 AMG와 경쟁
푸조, 2022년 르망 24시 복귀 발표..하이브리드 경주차 개발
볼보, S90 부분변경 출시 계획..최고속도는 180km/h로 제한(?)
쉐보레, 고성능 스포츠카 콜벳 Z06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신형 코란도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9.02 출시 중형SUV 11월 판매 : 1,963대
    휘발유, 경유 1497~1597cc 복합연비 10.1~14.5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르노 ZOE, 영국 올해의 전기차 수상...내년 한국 투입
르노의 순수 전기차 조에(ZOE)가 영국 전기차 전문지 드라이빙일렉트릭(DrivingElectric)이 선정하는 '2019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조회수 134 2019-12-13
오토헤럴드
그게 뭔데? 테슬라 사이버트럭에 관한 미국인의 솔직한 반응
세계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이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호손의 테슬라 스튜디오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후 충격
조회수 144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엠블럼 교체에 이어 북미 판매 모델 옵티마 K5로
기아차가 신형 모델 출시를 계기로 북미 지역에서 사용하고 있는 K5의 수출명 '옵티마(OPTIMA)'를 한국과 같은 'K5'로 교체
조회수 165 2019-12-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SUV 아틀라스 부분변경 예고..국내 출시 가능성은?
폭스바겐이 북미시장에서 판매 중인 SUV 아틀라스(Atlas)가 부분변경을 예고했다. 12일(현지시각) 폭스바겐은 아틀라스의 부분변경을 암시하는 3장의 티저
조회수 136 2019-12-13
데일리카
101. 파워트레인의 미래  28. 여전히 내연기관이 중심이다
세상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상과 현실의 균형을 잡는 것이 중요하다. 시장에는 배터리 전기차가 뉴스의 중심에 서서 무공해, 친환경의 미래에 대한 이상을 주창하지
조회수 90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한 발 늦은 현대차의 동남아시장 진출 계획..성공 요인은?
최근 부산 한-아세안 특별정상 회의에서 현대차 그룹은 인도네시아에 약 25만대 규모의 자동차 공장을 짓기로 협약을 채결하였다. 동남아시아 최초의 공장으로 …
조회수 110 2019-12-13
데일리카
엄격해지는 자동차 안전 등급, IIHS 2020년 기준 발표
자동차 안전 등급 기준이 크게 강화된다. 미국 안전보험협회(IIHS)는 11일(현지시각), 우리나라에도 잘 알려져 있고 자동차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는 중요한 자
조회수 121 2019-12-13
오토헤럴드
GM, 2030년까지 캐딜락 브랜드 전동화 추진
GM은 자사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캐딜락'의 거의 모든 차량을 2030년까지 전동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차량으로 대체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글로벌 자동차 판매가
조회수 72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작심하고 만든 기아차 3세대 K5, 쏘나타 보다 10살은 젊은 느낌
현대자동차와 동일한 엔진과 플랫폼을 사용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길게는 반년 가까이 뒤늦게 신차를 내놓아야 할 운명에 빠진 기아자동차의 생존 전략은 디자인이었다.
조회수 339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더욱 선명해지는 엠블럼 교체 계획..적용시기는?
기아차가 교체를 고심하고 있는 엠블럼 계획이 더욱 선명해지고 있다. 12일(현지시각) 아우토빌트를 비롯한 외신들은 기아자동차가 특허청에 새로운 이미지…
조회수 471 2019-12-13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