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친환경 경제운전, 에코드라이브는 이제 잊었는가?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744 등록일 2019.11.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에코드라이브, 즉 친환경 경제운전을 뜻한다. 자동차 운전을 효율적으로 여유 있는 안전운전을 하면서 에너지도 절약하고 이산화탄소 같은 유해 배출가스도 줄어들며, 한 템포 느린 운전으로 교통사고도 감소하는 1석 3조의 효과를 가진 최고의 운전을 뜻한다. 지난 2003년 영국을 시작으로 전 세계적으로 퍼지면서 2008년 국내에 도입되어 상당한 관심을 끌었던 운동이다. 당시 에너지 효율화, 절약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었고 특히 당시에 지구 온난화 가스 중의 하나인 이산화탄소 감소에 대한 관심이 더욱 증폭되면서 세계적인 관심을 이끌었다고 할 수 있다.

에코드라이브는 어려운 운전이 아니라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느끼는 급하고 거친 운전을 피하고 차량에 대한 기본적인 상식과 낭비성 큰 차량관리와 운전방법을 개선하는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생활 밀착형 운전이라 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 트렁크 비우기, 공회전 시간 줄이기, 3급 운전 피하기. 정기적인 차량 정비와 초행길을 위한 정보 운전 등이라 할 수 있다. 연료도 반만 채우고 타이어 공기압 유지하기 등 어려운 방법이 아니라 쉽고 문외한도 접근하기 쉬운 운전방법이라 할 수 있다.

물론 연료차단 기능인 퓨얼 컷 등도 익히면서 더욱 1석 3조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고 할 수 있다. 한꺼번에 여러 가지를 하지 않아도 간단한 방법부터 실천에 옮기는 한 템포 느린 여유 있는 양보 운전 및 배려운전이라 할 수 있다. 당연히 여유 있는 운전이다 보니 주변의 상황 파악이 잘 되고 3급을 지양하다보니 사고도 감소할 수밖에 없는 최고의 운전방법이라 할 수 있다.

국내의 경우 에너지의 약 97%를 수입하면서도 1인당 에너지 소비증가율은 세계 최고 수준이어서 에코드라이브 운동을 통하여 가장 최고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할 수 있다. 여기에 OECD국가 평균의 3배에 이르는 교통사고 사망률도 이 운동을 통하여 감소할 수 있어서 더욱 기대가 된다고 할 수 있다. 도입된 2008년 직후 환경부와 국토교통부의 에코드라이브 운동 주도권 싸움 이후 현재는 모두가 식어 쳐다보지도 않는 상황이 되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당시에는 정부 부처 및 관련 업계의 연비왕 선발대회가 우후죽순 격으로 등장하면서 경우에 따라서는 무리한 진행과 미비된 준비로 대회 자체가 엉망인 사례가 등장하기도 하였다. 특히 과도한 경쟁으로 당시에는 일반인들의 관심도 크게 상승하면서 각종 방송매체에서 다양한 꺼리가 되어 긍정적인 의미가 많이 홍보되는 경향도 있었다.

현재 에코드라이브는 모두 사라지고 언제 그랬느냐는 듯이 잠잠한 상황이다. 정부나 지자체는 아예 관심조차 없고 그 많던 방송매체도 어느 하나 언급하지 않을 정도가 되었다. 특히 연비왕 대회도 모두 사라지면서 대회 자체가 희귀동물 보듯 할 정도가 되었다.

최근 정부는 에너지 효율화 및 미세먼지 대책 등 현안에 대한 고민을 거듭하고 있다. 얼마 전에도 차기 에너지 효율화 전략 등을 발표하면서 다양한 대책을 내놓고 있으나 어느 하나 일반인이 적극 참여하여 활성화 할 수 있는 에코드라이브 자체도 언급이 없는 상황이라 할 수 있다.

개인이 참여하는 것은 물론 버스, 트럭 등 운송회사의 경우도 그렇고 에코드라이브는 에너지 절약 등 우리가 생각한 이상으로 효과가 크다는 것이 입증되어 있다. 베테랑이라고 하는 운전자들도 에코드라이브 등을 배우기 전과 후가 에너지 절약 등에 매우 큰 차이를 나타낸다는 것이다. 적게는 10~20% 이고 많게는 40~50% 까지 연비가 향상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에 따른 이산화탄소 저감은 말할 것도 없고 우리와 같이 3급 운전, 즉 급출발, 급가속, 급정지 같은 운전이 많아 사라지면서 교통사고도 저감되는 최고의 효과가 입증된 모델이라 할 수 있다. 다른 국가보다도 우리나라에 꼭 맞는 가장 최적의 모델이라 확신한다.

문제는 1~2년만 하면 효과가 크게 나타난다는 조급한 생각을 가지고 있고 바로 식어버리는 문화적 의식도 개선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전국 저점 도시에 에코드라이브 교육센터를 상시 운행하고 회사 등 단체 교육을 받을 경우 세제 혜택 등은 물론이고 에너지 쿠폰 등 다양한 혜택을 주는 것은 물론 중장기적인 시스템 구축이 꼭 필요하다는 것이다. 범국가적인 운영과 조직이 필수적이라 할 수 있다. 이를 통하여 에너지 효율화에 있어서, 민관이 따로 노는 무관심한 정책이 아닌 국민 개개인이 참여하는 조직적인 에너지 절감 운동이 되고, 최고의 다양한 효과가 기대되는 운동이 된다고 할 수 있다.

최근 유일하게 연비왕 대회가 지난 2008년 첫해부터 꾸준히 진행되는 대회가 있다. 올해 벌써 12년째이다. 역사적으로 가장 오래되었고 규모도 크며, 가장 체계적인 대회이다. 항상 고군부투하면서 진행해오면서 앞으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전기차 대회 등도 조만간 별도로 구축될 것으로 확신한다.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촉구하는 것은 물론 신차만 판매하는데 혈안이 되어 있는 국내 제작사와 수입차 업체에 사회적 공헌 등의 하나로 이러한 대회를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한다는 것이다. 말만 앞서지 말고 관련 분야의 적극적인 지원을 촉구한다.

에코드라이브 운동이 냄비 근성이라는 나쁜 사례가 아닌 제대로 보고 확실하게 챙기는 지속가능한 대표적인 모범사례로 완벽하게 구축되기를 기원한다. 동시에 유일하게 고군분투하고 있는 연비왕 대회에 박수 갈채를 보낸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국토부, 자율주행 윤리 가이드라인 발표...내년 최종안 고시
국토교통부가 12일 ‘2019년 자율주행차 융ㆍ복합 미래포럼 성과발표회’를 개최하고, 자율주행과 관련된 기본 가치, 행위 준칙 등을 담은 ‘자율주행 윤리가이드라
조회수 31 14:58
오토헤럴드
아우디, 소형 SUV Q2 부분변경 계획..출시 일정은?
아우디의 소형 SUV Q2가 부분변경 모델을 준비 중이다. 10일(현지시각) 독일 아우토빌트는 스웨덴의 겨울 날씨 속에서 테스트 중인 부분변경 Q2의 모습을
조회수 18 14:57
데일리카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벤츠 EQ B
메르세데스 벤츠의 세 번째 전용 배터리 전기차 EQ B가 스웨덴에서 설상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첫 번째인 EQ C는 EVA1플랫폼을 베이스로 하고 있으
조회수 18 14:57
글로벌오토뉴스
BMW, 2020년부터 안드로이드 오토 도입
BMW가 2019년 12월 12일, 2020년 중반부터 안드로이드 오토를 도입해 커넥티비티 범위를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안드로이드 오토를 통해 사용자는 자신의
조회수 20 14:57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메르세데스 벤츠 2세대 GLA
메르세데스-벤츠가 한국 시각으로 12월 11일 오후 10시 디지털 플랫폼인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Mercedes me media)를 통해 ‘더 뉴 메르세데스-벤
조회수 28 14:56
글로벌오토뉴스
[송년특집 #4] 하이브리드카 급증, 내수 부진에도 친환경차는 달렸다.
자동차 국내 판매가 지난해 같은 수준이거나 소폭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하이브리드카(H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카(PHEV), 순수 전기차(BEV), 수
조회수 13 14:56
오토헤럴드
캐딜락, 신형 에스컬레이드
제네럴모터스의 고급차 브랜드 캐딜락의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에스컬레이드'의 완전변경모델이 내년 글로벌 시장 출시를 앞두고 실내외가
조회수 52 13:54
오토헤럴드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美서 한화 2387만원, 투싼과 엇비슷
'2019 LA 오토쇼'를 통해 내외관이 완전 공개된 쉐보레의 차세대 스포츠유틸리티차량 '트레일블레이저(Trailblazer)'의
조회수 39 13:54
오토헤럴드
과거 디젤차의 강국으로 손꼽히던 독일이 노르웨이를 제치고 유럽 최대 순수전기차 시장으로 부상했다. 독일은 올 1월부터 지난달까지 총 5만7533대의 순수전기차가
조회수 24 13:53
오토헤럴드
차박에 딱이야, 테슬라 사이버 트럭의 또 다른 변신
테슬라 사이버 트럭이 캠퍼 모드로 변신했다. 랜더링이 공개된 것에 불과하지만 요즘 유행하는 차박에도 안성 맞춤일 듯 싶다. 일론 머스크는 오래전부터 테슬라의 모
조회수 24 13:53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