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벤츠, 내연기관 개발 중지 선언..전동화 전략에 올인

데일리카 조회 수908 등록일 2019.09.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메르세데스-벤츠, EQC 에디션 1886 (출처 메르세데스)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폭스바겐과 볼보에 이어 벤츠마저 내연기관 개발 중지를 발표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내연기관의 입지가 점점 좁아질 전망이다.

17일(현지시간) 독일 AMS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의 모기업인 다임러그룹은 더이상 내연기관의 엔진을 개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이미 폭스바겐과 볼보 등 글로벌 업체들의 내연기관 개발 중단 선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하는 벤츠마저 내연기관 개발 중단을 발표함에 따라 전기차 시장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복잡한 조립과정과 전기차 대비 수많은 부품이 필요한 내연기관 자동차는 점점 하이브리드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거쳐 전기차로 옮겨가고 있는 상태다.

벤츠, 직렬 6기통


다임러 그룹의 개발 책임자인 마르쿠스 셰퍼(Markus Schäfer)는 “현재 다임러는 전기차와, 전동화 파워트레인 및 배터리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며 강조했다. 그러나 그는 “연구개발의 전체 예산이 전동화 전략에 집중된 것은 사실이지만 내연기관을 완전히 포기하지는 않았다”며 “신규 엔진 및 변속기의 출시는 없더라도 현 상황을 유지하는데는 문제가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현재 다임러 그룹은 기존 V6 엔진을 대체하는 직렬 6기통 엔진을 최근에 개발해 E클래스와 S클래스 등에 탑재하고 있다. 그러나 더 이상의 새로운 내연기관 개발을 하지 않는다는 발표에 따라 다임러 그룹에서 마지막으로 제작된 최신엔진은 직렬 6기통 엔진이 될 전망이다.

다임러의 내연기관 중단 발표에 앞서 폭스바겐 역시 지난 2018년 내연기관의 개발 중단을 발표한 바 있다. 당시 폭스바겐은 오는 2026년부터는 내연기관의 생산을 중단할 것이라 밝혔다.

폭스바겐과 다임러는 일본 제조업체가 앞서 있다고 평가받는 하이브리드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에 대해 “전기차로 가기위한 임시 솔루션일 뿐 친환경 자동차는 순수 전기차가 되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벤츠, 직렬 6기통 53AMG 엔진


그러나 프리미엄 브랜드를 이끌고 있는 다임러 그룹과 세계 시장에서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폭스바겐의 입장과는 달리 아직까지 글로벌 시장에서 전기차 판매 비중은 여전히 매우 낮은 편이다.

안정적인 배터리 수급과 높은 가격 등을 내연기관 수준으로 내리지 못한다면 전기차 시장의 확대는 제조사들의 의지와 다르게 점점 늦어질 수 밖에 없다는 전망 역시 불확실한 전기차 시장 확대에 대한 의구심을 높이고 있다.

이 같은 다양한 의견에도 불구하고 다임러는 “100년이 넘는 자동차 역사의 발전 속도보다 향후 10년간의 발전속도가 훨씬 빠를 것이다”며 의구심을 일축했다.

또 “엔지니어들은 매일 매일 전동화 파워트레인을 개선하고 보다 나은 기술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내연기관 개발 중단은 자동차의 종말이 아닌 더 많은 발전을 위한 신호탄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포르쉐, 타이칸


한편, 세계 자동차 시장을 이끌고 있는 거대한 두 독일 제조사들이 연이어 내연기관 중단을 발표함에 따라 향후 자동차 시장의 지각변동은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팰리세이드는 가격·트래버스는 사이즈가 ‘매력’..그럼 옵션은?
“SUV 필요 없다”..람보르기니·포르쉐 비판한 맥라렌
테슬라, 뉘르부르크링서 타이칸 추월..전기차 패권은 누구에게?
험비 연상케하는 램스모바일의 SUV..최고출력은 1013마력
기아차 조지아 공장, 누적 생산량 300만대 돌파..10년만 성과
중고차 시장, 대형 SUV 관심도 증가..최고 인기 차종은 모하비
기아차, 봉고3 전기차 내년 출시 계획..첨단 신기술 대거 탑재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타타 회장이 직접 밝힌..재규어랜드로버 매각 계획은?
타타가 재규어랜드로버 매각은 없다는 점을 재차 강조했다. 다만, 새로운 파트너십을 모색해야 한다는 점에선 여지를 남겨뒀다. 나타라잔 찬드라세카란 (Nat…
조회수 423 2019-10-18
데일리카
르노삼성, SM6 구매시 500만원 할인 혜택..재도약 이끄나(?)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시뇨라)가 이달 안에 SM6를 구매하는 경우 500만원을 할인하고, 풍성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르노삼성 세일즈 페스타(Sales F
조회수 515 2019-10-18
데일리카
전기차 폴스타2, 테슬라 모델3 직접 겨냥..막바지 개발 과정!
볼보의 고성능 브랜드 폴스타는 오는 2020년 6월 출시할 폴스타2 순수 전기차 개발 막바지에 들어섰다고 밝혔다. 이달 초 판매 가격까지 공개한 폴스타2는 …
조회수 326 2019-10-18
데일리카
GM, 파업 31일만에 노·사 극적 합의..공장 일부 폐쇄 철회
최근 미국에서 총파업으로 갈등에 휩싸여있던 GM이 잠정 합의에 성공했다. 17일 전미자동차노조(UAW)는 GM 사측과의 잠정 합의와 함께 이에 관련한 세부 사
조회수 289 2019-10-18
데일리카
애스턴마틴 고성능 SUV ‘DBX’..실내 스파이샷 살펴보니
영국 스포츠카 제조사인 애스턴마틴이 올 12월 공개를 예고한 고성능 SUV DBX의 실내 스파이샷이 포착됐다. 사진 속 DBX의 실내는 커다란 2개의 디스플레
조회수 329 2019-10-18
데일리카
E클래스 vs. 5시리즈 vs. A6, 시장 경쟁 후끈..소비자 선택은?
이달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신형 아우디 A6는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 등과 시장에서 직접적인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국내 수
조회수 1,341 2019-10-18
데일리카
퇴출 위기 디젤차, 수입차 여전히 디젤차 잔존가치 높아
국내 신차 시장에서 디젤 차종이 줄어들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해 쏘나타와 그랜저 등 주요 세단 디젤 모델 판매를 중단했고 업계에 따르면 연말에 신형 출시를 앞둔
조회수 200 2019-10-18
오토헤럴드
드리프트도 가능한..현대차가 공개한 고성능 ‘스타렉스 N’
현대차가 만우절 이벤트로 선보인 이른바 ‘스타렉스 N'을 현실화 시켰다. 18일 현대자동차는 스타렉스 기반의 드리프트 차량 ‘i맥스 N 드리프트버스’
조회수 2,207 2019-10-18
데일리카
NHTSA, 2020년 보다 강화된 신차평가 프로그램 업데이트 계획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현지시간으로 16일 2020년 보다 업그레이드된 신차평가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라고 발표했다. NHTSA는 보다 다양한 충돌 실
조회수 159 2019-10-18
오토헤럴드
오프로더로 변신한 벨로스터 그래플러, 美 SEMA쇼 전시 예정
대형 사이즈의 타이어를 장착하고 지상고를 높여 오프로드 성능을 강조한 현대차 벨로스터가 등장했다. 현대차가 내달 열리는 미국 SEMA쇼 전시를 목적으로 개발한
조회수 224 2019-10-18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