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부가티의 뉴 페이스, 시론을 기반으로 한 슈퍼카 8월 데뷔

오토헤럴드 조회 수954 등록일 2019.06.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폭발적인 성능과 ‘억’소리 나는 가격을 자랑하는 프랑스의 슈퍼카 전문 제조사, 부가티가 오는 8월 또 다른 신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어떤 신차인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지만 업계에서는 라인업을 확장하는 새로운 모델이거나, 앞서 잇달아 공개한 초고가 한정판 모델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미국 자동차 전문지 ‘로드 앤 트랙’을 비롯한 복수의 외신은 부가티가 올해 몬터레이 카 위크 행사에서 신차를 공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몬터레이 카 위크는 매년 7~8월 캘리포니아 주 몬터레이 일대에서 개최되는 일련의 자동차 행사의 총칭이다.

몬터레이 카 위크는 미국에서 개최되는 자동차 관련 페스티벌 중 가장 큰 규모로, 세계적 권위를 인정받는 페블비치 콩쿠르 델레강스를 비롯해 RM소더비 자동차 경매, 퍼시픽 그로브 콩쿠르 랠리 등 다양한 행사가 개최된다.

부가티 관계자는 “슈테판 빙켈만 부가티 CEO가 여러 차례 밝힌 바대로, 부가티는 매년 미디어와 일반인 팬들을 위한 신차를 각각 한 대씩 선보일 예정”이라며 “올해는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미디어를 대상으로 ‘라 브와튀르 느와르’를 공개한 데 이어 몬터레이에서 일반인을 대상으로 또 다른 신차를 공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공개되는 차의 세부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지만, 차가 공개되는 행사는 카 위크 기간 중 개최되는 카쇼 중 하나인 ‘더 퀘일(The Quail)’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더 퀘일’은 퀘일 롯지&골프 클럽에서 개최되는 행사로, 매우 희귀한 클래식 카와 슈퍼카들이 출품되는 카쇼다.

부가티가 몬터레이에서 신차를 공개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몬터레이 카 위크에도 ‘더 퀘일’ 카쇼를 통해 시론의 하이 퍼포먼스 버전인 디보를 공개한 바 있다. 디보는 시론을 기반으로 트랙 퍼포먼스를 극대화하도록 개발된 모델로, 500만 유로(한화 약 65억7700만 원)의 천문학적인 가격을 자랑했다. 어마어마한 가격이 무색하게도 공개 전에 이미 40대의 디보가 모두 판매 완료된 상태였다.

때문에 이번 행사에서 공개되는 차량도 디보와 마찬가지로 시론 기반의 한정판 모델이 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혹은 지난 3월 제네바에서 공개된 라 브와튀르 느와르와 흡사한 원-오프 모델이 공개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이번에 공개되는 신차가 시론의 가지치기 모델이나 원-오프 모델이 아닌, 부가티 라인업을 확장하는 완전 신차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의견도 있다. 앞서 부가티가 라인업 확장에 대해 여러 차례 언급한 만큼, 보다 다양한 소비자층을 확보하기 위한 신모델을 출시할 것이라는 주장이다.

실제로 부가티는 여러 차례 ‘새로운 모델’의 가능성을 언급한 바 있다. 가령 시론보다 성능이 약하고 저렴(?)한 ‘베이비 부가티’나, 앞쪽에 엔진을 얹은 하이퍼 세단 등이다. 대세에 따라 SUV가 라인업에 추가될 것이라는 추측도 있었으나 빙켈만 CEO가 SUV 개발을 공식적으로 부인하면서, 현재로선 위의 두 가지 모델이 유력한 신차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어떤 형태의 신차가 됐든, 부가티가 이를 꽁꽁 감추고 있는 만큼 8월이 돼야 확실히 드러날 전망이다. 2019 몬터레이 카 위크는 오는 8월 9일부터 18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니, 부가티의 신차가 궁금하다면 이 시기 캘리포니아를 방문해 직접 확인해 볼 수도 있다.


김주영 기자/DH@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스테이션 왜건 - 유럽은 실리적인 소형, 미국은 크고 안락형으로 판가름
*1948년 시트로엥 2CV 스테이션 왜건이 일반화되기 시작한 것은 미국이 1930년대, 유럽은 1940년대 후반부터였다. 유럽의 스테이션왜건은 경제적인 중소형
조회수 31 16:25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AMG C63에 4기통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탑재
전동화의 흐름에 대응하기 위해 메르세데스-AMG는 향후 출시될 예정인 3세대 AMG C63에 오랫동안 사용했던 V8 엔진 대신 최신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
조회수 52 16:25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향후 5년간 800억 투입 국도변 졸음쉼터 50개 신설
정부가 국도변에 화장실과 대형차 주차공간, CCTV, 여성안심벨 등 방범시설도 갖춘 졸음쉼터를 향후 5년간 50개소 신설될 예정이다.국토교통부는 향후 5년간 일
조회수 32 16:25
오토헤럴드
아우디, A6 55 TFSI e 콰트로 공개..전동화 라인업 강화
아우디의 중형세단 A6 라인업에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추가됐다. 21일(현지시간) 아우디는 A6 55 TFSI e Quattro를 공개하며, Q5
조회수 78 11:04
데일리카
정부, 수소 인프라 구축에 노력
산업부, 국토부, 환경부 등 정부 관계부처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및 미래자동차 산업 발전 전략의 후속조치로 '수소 인프라 및 충전소 구축 방안'
조회수 70 11:03
오토헤럴드
현대차,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
현대자동차가 ‘2019 북미 상용 전시회(North American Commercial Vehicle Show)’를 앞두고 현대자동차의 미래 상용차의 새로운 비
조회수 73 11:02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영국에서 S60 · V60 · XC60 폴스타 엔지니어드 출시
볼보자동차가 영국에서 S60 V60 그리고 XC60의 '폴스타 엔지니어드(Polestar Engineered)'버전을 공개하고 공식 판매에 돌입했
조회수 77 11:01
오토헤럴드
현대차,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티저 공개
내달 초 현대자동차 준대형 세단 '그랜저'의 페이스리프트모델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현대차는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신차의 주요 디자인 변화
조회수 147 11:00
오토헤럴드
[시승기] ‘승승장구’ 하는 가솔린 SUV..르노삼성 QM6 GDe
SUV 강세 속에서 눈에띄는 모델이 있다. SUV는 디젤이다는 공식을 깨트리고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승승장구 중인 QM6 이야기다. 소형 SUV는 가솔린
조회수 326 2019-10-21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와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The new Mercede
조회수 351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