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LA오토쇼에서 확연히 드러난 ‘세단의 몰락’ 이동성의 지각 변동 시작됐나?

오토데일리 조회 수1,179 등록일 2017.12.08

[엠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올해 미국시장에서 두드러진 변화는 세단이 쇠퇴하고 SUV나 크로스오버. 픽업 등 경트럭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는 점이다.

덕분에 픽업트럭과 SUV 라인업이 두터운 포드자동차가 판매량을 늘린 반면, GM(제너럴 모터스)이나 현대차나 토요타등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자동차업체들은 세단 생산을 포기하는 대신 SUV와 픽업트럭 증산에 나서는 등 라인업과 생산시설에 대한 구조조정에도 나서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현재 개최되고 있는 2017 LA오토쇼에도 그대로 반영됐다.

대부분의 메이커들은 전시부스 주요지역을 SUV로 채웠다. 토요타자동차와 볼보, 닛산차, 스바루, 현대차 등은 연비가 높고 통신 및 운전지원 기능을 충실하게 갖춘 SUV 신 모델을 2-3개씩 발표했다.

그 동안 전시장 전면을 장식했던 세단 차량은 뒷 공간으로 밀려났다.

올해 미국에서의 승용차(세단) 판매는 거의 두자리수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1월에도 미국 전체 신차 판매량이 전년 동월대비 1.3% 증가한 가운데 세단은 무려 9.3%나 감소했다.

세단형 승용차 중심의 라인업을 갖고 있는 현대. 기아차가 올해 13%나 줄어든 이유도 이 때문이다.

미국은 오랜 기간 동안 유가에 따라 대형차량과 연비를 중시하는 세단의 호황과 불황이 교차돼 왔다.

글로벌 컨설팅 업체 KPMG는 "이번의 주기변화는 보통의 주기에 머무르지 않고 엄청난 지각 변동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라면서 "현재의 세단판매 부진의 일부는 새로운 이동 서비스에 따른 것이며 이미 영향은 나오고 있다"고 분석했다.

새로운 이동 서비스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것은 세단이다. 도심의 이동은 점차 수요가 사라지기 시작하고 있는 반면, 주말에 가족과 함께 야외에 나가는 빈도가 급증하고 있고 여기에 사용하기 쉬운 차종은 세단이 아니라 SUV라는 것이다.

KPMG는 익명화 된 스마트폰의 위치 정보를 수집하고 미국 대도시의 이동 정보를 분석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이동성의 변화를 분석해 낼 수가 있다.

공유(합승) 수요의 폭발적인 확대로 미국에서는 개인소유의 세단 시장이 2016년 540만 대에서 2030년에는 약 60% 감소한 210만 대까지 급감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자율주행과 공유서비스에서 300만 대 정도의 수요가 새로 생겨나면서 세단이 그 희생양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는 미국이 다소 빠를 뿐이지 한국이나 유럽도 예외는 아니라는 지적이다. 때문에 이 같은 변화의 흐름을 누가 선도하느냐가 향후 자동차업계의 승패를 좌우하게 될 것으로 보여 진다.


이상원 기자/semin477@autodaily.co.kr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09
    SUV 그리고 UTE 같은 차량이 좋죠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09
    그렇게 콧대높던 람보르기니 회사도 아우디와 인수합병하더니 SUV 만든거보면 대세긴 대세인가봄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르노 마스터, 영업 9일 만에 계약 250대 돌파..“현대기아차 독점 깨겠다”
르노의 상용밴 ‘마스터’가 사전 계약 250여대를 넘어섰다. 이는 영업일수 기준 9일 만에 이뤄진 결과다. 르노삼성자동차의 국내영업을 총괄하고 있는 김태준…
조회수 44 17:51
데일리카
도시바, 리튬이온 전지 생산에 162억엔 투자
일본의 도시바는 배터리 전기차(EV) 및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사용되는 리튬 이온 전지 생산 체제를 강화하기 위해 요코하마 사업소에 새로운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
조회수 19 17:50
글로벌오토뉴스
10월 둘째주 글로벌 핫이슈 5
10월 셋째주 글로벌 핫이슈에서는 폭스바겐의 V2X 실증테스트, 볼보의 엔비디아 자율주행 시스템 채택, 지프 레니게이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출시 예정, 콘
조회수 34 17:50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중국에 신형 SUV
포드는 중국시장에 엔드리급 SUV 모델인 '포드 테리토리'를 발표했다. 또한 내년 초부터 순차적으로 새로운 모델을 출시해, 현재 고전하고 있는 중국시장에서의 판
조회수 40 17:50
글로벌오토뉴스
인간 삶을 혁신 시킨 명차들 Top 20 (20)
1909, 최초의 보급형 가솔린 경찰차20세기 초반에 등장하여 지구촌을 자동차 바퀴 위에 올려 놓았던 그 유명한 싸구려 차 포드 모델T는 가솔린차로서는 1909
조회수 24 17:40
글로벌오토뉴스
르노 마스터, 전기차·특장차 라인업 추가 계획..소형 밴 ‘캉구’도 조율중
르노삼성이 상용차 시장 라인업 다변화를 계획하고 있어 향후 상용차 시장에서의 행보가 주목된다. 16일 르노삼성자동차는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르노 테크…
조회수 107 17:40
데일리카
아우디 e-tron으로 보는 미래의 디자인
2020년형 모델로 아우디가 내놓은 전기자동차 e-tron은 미래의 자동차, 특히 전기동력 자동차의 디자인을 엿볼 수 있게 해준다. 그 세부적 디자인을 통해 어
조회수 38 17:40
글로벌오토뉴스
중국, 올해 누적 자동차 판매 전년 동기대비 1.5% 증가
중국 자동차 공업협회는 2018년 1~9월 신차 판매 실적을 발표했다. 상용차와 수출을 포함한 총 판매 대수는 2049만 6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1.5% 증
조회수 27 17:40
글로벌오토뉴스
람보르기니 우라칸 퍼포만테, 제레미 클락슨 2018 올해의 차 선정
영국의 자동차 전문 방송인 제레미 클락슨(Jeremy Clarkson)이 2018년 올해의 차(2018 Car of the Year)로 람보르기니 우라칸 퍼포만
조회수 38 16:03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육성 사회적기업 안심생활, 노인 치매예방 위한 치유농장 만든다
현대자동차가 육성하는 사회적기업 ‘안심생활’이 노인들의 치매 예방과 치매가족, 돌봄 종사자를 돕는 치유농장을 만든다. 현대차는 16일(화) 부산 금정구 두구동
조회수 25 16:03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