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LA오토쇼에서 확연히 드러난 ‘세단의 몰락’ 이동성의 지각 변동 시작됐나?

오토데일리 조회 수398 등록일 2017.12.08

[엠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올해 미국시장에서 두드러진 변화는 세단이 쇠퇴하고 SUV나 크로스오버. 픽업 등 경트럭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는 점이다.

덕분에 픽업트럭과 SUV 라인업이 두터운 포드자동차가 판매량을 늘린 반면, GM(제너럴 모터스)이나 현대차나 토요타등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자동차업체들은 세단 생산을 포기하는 대신 SUV와 픽업트럭 증산에 나서는 등 라인업과 생산시설에 대한 구조조정에도 나서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현재 개최되고 있는 2017 LA오토쇼에도 그대로 반영됐다.

대부분의 메이커들은 전시부스 주요지역을 SUV로 채웠다. 토요타자동차와 볼보, 닛산차, 스바루, 현대차 등은 연비가 높고 통신 및 운전지원 기능을 충실하게 갖춘 SUV 신 모델을 2-3개씩 발표했다.

그 동안 전시장 전면을 장식했던 세단 차량은 뒷 공간으로 밀려났다.

올해 미국에서의 승용차(세단) 판매는 거의 두자리수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1월에도 미국 전체 신차 판매량이 전년 동월대비 1.3% 증가한 가운데 세단은 무려 9.3%나 감소했다.

세단형 승용차 중심의 라인업을 갖고 있는 현대. 기아차가 올해 13%나 줄어든 이유도 이 때문이다.

미국은 오랜 기간 동안 유가에 따라 대형차량과 연비를 중시하는 세단의 호황과 불황이 교차돼 왔다.

글로벌 컨설팅 업체 KPMG는 "이번의 주기변화는 보통의 주기에 머무르지 않고 엄청난 지각 변동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라면서 "현재의 세단판매 부진의 일부는 새로운 이동 서비스에 따른 것이며 이미 영향은 나오고 있다"고 분석했다.

새로운 이동 서비스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것은 세단이다. 도심의 이동은 점차 수요가 사라지기 시작하고 있는 반면, 주말에 가족과 함께 야외에 나가는 빈도가 급증하고 있고 여기에 사용하기 쉬운 차종은 세단이 아니라 SUV라는 것이다.

KPMG는 익명화 된 스마트폰의 위치 정보를 수집하고 미국 대도시의 이동 정보를 분석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이동성의 변화를 분석해 낼 수가 있다.

공유(합승) 수요의 폭발적인 확대로 미국에서는 개인소유의 세단 시장이 2016년 540만 대에서 2030년에는 약 60% 감소한 210만 대까지 급감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자율주행과 공유서비스에서 300만 대 정도의 수요가 새로 생겨나면서 세단이 그 희생양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는 미국이 다소 빠를 뿐이지 한국이나 유럽도 예외는 아니라는 지적이다. 때문에 이 같은 변화의 흐름을 누가 선도하느냐가 향후 자동차업계의 승패를 좌우하게 될 것으로 보여 진다.


이상원 기자/semin477@autodaily.co.kr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7.12.09
    SUV 그리고 UTE 같은 차량이 좋죠
    0
  • danawa 2017.12.09
    그렇게 콧대높던 람보르기니 회사도 아우디와 인수합병하더니 SUV 만든거보면 대세긴 대세인가봄
    0
1

현대모비스, 스타트업 공모전 통해 기술개발 강화..공동사업화 추진
현대모비스가 스타트업 공모전을 통해 미래차 기술개발력을 강화한다. 현대모비스는 14일부터 스타트업 기술공모전인 <2017 M.Start>를 개최한
조회수 45 2017-12-14
데일리카
현대차 코나 유로 NCAP 5-STAR 등급 획득
현대차 코나가 까다로운 유로 NCAP 충돌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5-스타를획득했다. 코나는 성인과 어린이, 보행자 그리고 안전시스템 등의 카테고리에서 높은 점수
조회수 75 2017-12-14
오토헤럴드
벤츠의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
메르세데스 벤츠가 내년 1월 9일 개막하는 세계 최대 가전박람회 2018 CES에서 새로운 개념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를 세계 최초로
조회수 97 2017-12-14
오토헤럴드
[기함열전:유럽편] 볼보와 재규어 그리고 푸조
플래그십 세단은 브랜드의 럭셔리 이미지 구축을 위해 반드시 운영해야 하는 모델이다. 독일 업체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지만, 유럽의 다른 브랜드도 기함을 통해 정
조회수 141 2017-12-14
오토헤럴드
스미스 현대차북미법인 최고운영책임자, “재고량 줄이는 데 노력”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최근 미국에서 고전하고 있는 현대자동차가 새로운 문제에 직면했다.지난 11일(현지시간) 현대차 북미법인의 브라이언 스미스 최고운영책
조회수 234 2017-12-14
오토데일리
스팅어·520d·E220d, 안전성 최고!..국토부 평가 분석해보니
BMW 520d, 벤츠 E220d, 기아차 스팅어가 ‘2017 올해의 안전한 차’로 선정됐다. 1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신차의
조회수 473 2017-12-14
데일리카
벤츠 뉴 E 220 d, 보행자 안전성 역대 최고점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베스트셀링 세단 더 뉴 E 220 d가 보행자 안전성 분야에서 역대 최고점을 획득하는 한편 종합 1등급을 기록하며 국토교통부 주관 자동
조회수 59 2017-12-14
오토헤럴드
2018년 수입차 25만대, 올해보다 9% 성장 전망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2018년 수입차 시장을 2017년 예상 등록대수인 23만5000대 보다 약 9% 성장한 25만6000대로 전망했다.2017년
조회수 80 2017-12-14
오토헤럴드
독일, VW 골프 경찰차도 튜닝…160만원이면 70마력 증가
튜닝이 불법이었던 우리나라에서는 상상하기 힘든 튜닝 경찰차가 독일 모터쇼에 등장했다. 경찰차를 튜닝한 것은 독일의 외팅어(Oettinger)라는 튜닝업체다. 튜
조회수 283 2017-12-14
카가이
[분석]6년 만에 기아 레이 변화는..국내용 페이스리프트 아쉬움
‘기아 모닝, 쉐보레 스파크’ 단 2종 뿐이던 대한민국 경차 시장에 2011년 새로운 대안으로 등장한 기아 레이가 어느덧 6년이 흘렀다. 모델 The post
조회수 1,317 2017-12-14
카가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