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못 말리는 한국인의 벤츠 사랑, 日보다 1.5배나 더 팔려

오토데일리 조회 수2,294 등록일 2017.03.20

올들어 한국의 메르세데스 벤츠 차량 판매량이 일본을 훨씬 앞지르고 있다.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메르세데스 벤츠의 독주가 이어지고 있다. IMF 이후 최악의 경제사정이란 말이 무색할 정도로 벤츠 차량은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벤츠는 특히, 한국보다 약 2배 가까이 시장규모가 큰 일본에서보다 30% 이상 더 팔리는 등 과열현상이 이어지고 있다.

한국수입차협회의 신차 등록 통계에 따르면 올 1-2월 메르세데스 벤츠 판매량은 1만2,382 대로 전년 동기대비 무려 53.1%나 늘었다.

이는 같은 기간 일본 판매량인 9,193 대보다 약 3,200대나 더 팔린 것이다. 일본의 벤츠 판매량 역시 전년대비 0.8%가 늘었는데도 한국에서의 판매량이 워낙 많아 단 숨에 역전됐다.

2016년 연간 판매량에서는 일본이 전년 동기대비 3.4% 증가한 6만7,378 대로, 19.9%가 증가한 5만6343대의 한국보다 1만1천여 대가 더 많았다.

이런 추세라면 올해 연간 판매량에서도 역전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모든 수입차가 한국이 강세를 보이는 것이 아니라 메르세데스 벤츠만 유독 강세를 보이고 있다.

BMW는 같은 기간 한국이 5.5% 증가한 5,617 대에 그친 반면, 일본은 1.2% 증가한 6,411 대로 1천여 대 이상 차이를 보이고 있고, 폴크스바겐과 아우디도 5,242 대(3.2% 증가)와 3,695 대로(2.6% 증가)로 고른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전체 수입차 판매량에서도 일본이 2.6% 증가한 4만731 대로 3.1%가 증가한 3만2,881 대의 한국을 7,850대 가량 앞 서고 있다.

시장규모로 보면 양국간 일정한 격차가 유지되고 있지만, 메르세데스 벤츠만은 한국이 압도적으로 많이 팔리고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의 한국시장 판매량이 압도적으로 높은 이유는 아우디와 폴크스바겐 등 일부 경쟁 수입차종들의 판매가 중단된 데다 강력한 라이벌인 BMW가 제 역할을 못하면서 생긴 반사 이익이 한 몫을 하고 있다.

하지만 이것만으로는 설명이 어렵다.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다른 브랜드들이 범접하지 못할 벤츠의 독보적인 제품력과 함께 과다한 목표설정으로 인한 과열현상의 결과라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즉, 한국의 구매능력 이상으로 벤츠  차량이 많이 판매되고 있다는 것이다. 벤츠가 언제까지 이같은 고공행진을 유지할 지는 모르지만 일각에서는 과열로 인한 부작용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벤츠
    모기업
    Daimer AG
    창립일
    1883년
    슬로건
    The best or no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7.03.21
    대단합니다 아주
    0
  • naver 2017.03.22
    메르스데스 벤츠 소유하면 메르스도 비켜갔다죠
    0
1

제네시스 G70, BMW3 시리즈는 해볼 만하다
국산 차를 몰고 역사상 가장 빠른 속도로 달려봤다. 고속으로 도달하는 시간이 짧고 경쾌하다. 이렇게 달리는데도 후미의 추종성, 노면을 움켜쥐는 끈기, 차로를 바
조회수 101 16:42
오토헤럴드
[그래픽] 40년 전 폭스바겐 골프는 376만 원
1975년 비틀 후속으로 처음 출시된 폭스바겐 골프의 미국 판매 가격이 40년 동안 2000만 원 이상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폭스바겐 순정 부품을 공급하는 VW
조회수 50 16:42
오토헤럴드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 최초 공개
람보르기니 스콰드라 코르세가 산타가냐 볼로냐에서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신형 우라칸 슈퍼 트레페오 EVO는 디자인을 공기역학
조회수 136 16:42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타고 놀 곳이 있어야 G70도 팔린다
최고 출력 370마력의 제네시스 G70이 낼 수 있는 최고 속도는 시속 270km다. 먼저 출시된 기아차 스팅어도 같은 속도를 낸다. 특수한 조건에서였지만 G7
조회수 80 16:42
오토헤럴드
기아차, 25일부터 잔업 전면 중단. 특근 축소 선언. 배경은?
[오토데일리 박상우기자] 기아자동차가 오는 25일부터 잔업중단과 특근 최소화를 선언했다.기아차는 21일, 오는 25일부로 잔업을 전면 중단하고 반드시 필요한 경
조회수 94 16:42
오토데일리
MINI 최대의 축제, ‘MINI 플리마켓 시즌4’ 셀러 모집
MINI는 2014년 첫 개최 이후 MINI를 대표하는 가장 큰 행사로 자리매김한 MINI 플리마켓(Flea market)에 참여할 셀러를 오는 26일까지 모집
조회수 34 16:41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 LS F의 등장 가능성
2012년 11월 즈음에 렉서스는 LS TMG 스포츠 650 컨셉트를 공개한 적이 있다. 이 차는 렉서스의 플래그십 세단인 LS를 기반으로 다듬은 모델로 5.0
조회수 30 16:41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AMD와 손잡고 자체 인공지능 칩 개발 중
테슬라가 AMD와 손잡고 자율 주행을 위한 자체 인공지능 칩을 개발하고 있다고 CNBC가 20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이미 첫 번째 샘플 칩을 받아 테스트 중에
조회수 34 15:50
더기어
SKT 자율주행차, 시속 80㎞로 출근시간대 경부고속도로 주파
SK텔레콤의 자율주행자동차가 출근시간대 일반 운전자들과 함께 경부고속도로를 주파했다.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자사가 개발 중인 자율주행차가 21일 오
조회수 177 15:42
테크홀릭
포드코리아, 안전 운전 교육 프로그램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 이하 포드코리아)가 포드의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인 ‘드라이빙 스킬 포 라이프(Ford Driving Skills for
조회수 57 13:50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